일하러 치앙마이 #22 : 시간이 다시 느려졌다.

in #kr-digitalnomad6 years ago (edited)




시간이 다시 느려졌다.

digitalnomad_pai1_1.jpg

일어나니 추적추적 비가 내리고 있었다.

[타닥. 탁. 타다다닥.]

며칠동안 늦은밤까지 시간에 쫓겨 일을 하곤 했는데, 오랜만에 여유롭게 일을 할 수 있었다. 비가 내리는 빠이의 가을이다.




빠이 강을 사이로

digitalnomad_pai1_2.jpg

맑아진 날씨에 미영이와 나는 다른 친구들을 만나기 위해 빠이 강으로 이동했다.



digitalnomad_pai3.jpg

경관은 아름답고 점프로 웃음을 더한다.



digitalnomad_pai5.jpg

‘여기서 찍을테니 서봐.'

오후 일정을 함께하기 위해 다시 모였다. 어젯밤 빠이에 온 소현이도 함께였다. 마치 오래전부터 아는 것처럼 자연스러웠다.



digitalnomad_pai6.jpg

지나가던 여행가에게 부탁을 했더니 슬로모션으로 멋진 영상을 찍어줬다. 매번 다른 표정과 역동적인 포즈들이 자연스럽게 담겨져서 점프하는게 좋았다.




함께 채운다.

digitalnomad_pai7.jpg

점심은 빠이에서 유명한 맛집이라는 버거퀸이었다. 오전 일찍은 열지 않는지 이전에도 문이 닫혀 있었는데 오늘도였다. 사람이 있어서 물어보니 조금 기다리란다.



digitalnomad_pai8.jpg

어디서나 볼 수 있는 햄버거였지만 맛있었다. 맛집이라서 맛있는건지 다같이 맛있어서 맛있는건지는 모르겠다.




평범한 일상이지만 평범하지 않다.

digitalnomad_pai9.jpg

노란 꽃이 바람에 흩날렸다.



digitalnomad_pai10.jpg

‘미영아, 여기 빛이 참 좋다.’

잠깐 멈춰서는 사진을 찍고 하늘도 구경했다. 해가 질 무렵이라 주황빛이 돌기 직전이었다.




치앙마이에서 만날까?

digitalnomad_pai11.jpg

모두 혼자 여행하는 사람들이었다.

인연이 조금씩 이어졌고 그 인연에 어떤 이름을 붙히지는 않았다. 여행하는 이유도 달랐고, 다음 행선지도 달랐다.




‘치앙마이에서 만날까?’

남정이가 내뱉은 말에 치앙마이로 인연이 다시 이어졌다.

누군가에게는 오늘이 마지막 밤이었고,

누군가는 다음을 약속할 수 있는 밤이었다.





anna_thumb2.gif
일하러 치앙마이 #22
line_pencil.png
디지털 노마드, 한달살기 여행가 에세이
2016년 11월 8일


🇹🇭 치앙마이 한달살기 (2016)


Creator 애나 : 세계 도시별 생활살이를 하고 있는 디지털 노마드. 한국을 포함하여 세계에 있는 도시에서 1~3개월 정도 머무르며 일과 여행을 병행하고 있다. 한국의 디지털 노마드 커뮤니티 우리는 디지털노마드다 페이스북 그룹을 운영 중이며, 비정기적으로 디지털노마드 콘텐츠/프로젝트를 크리에이팅하고 있다.

Sort:  

사진이 예술이에영 ㅎㅎ
엄청 행복해보여요 :)

여행할때는 발로 찍어도 멋지....
사진 골라내는데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ㅎㅎ

지나고 나니 더 행복했던것(?) 같아요!!

평범한 일상이지만 평범하지 않다.

참 행복하고 멋진 날들이네요~~~ 디지털 노마드를 꿈꾸는 저로써는 꿈같은 날들이네요 :)

이번 편은 제목 고르는게 쉽지 않아서 세네번 수정한것 같은데
결정한 문구를 인용해주셨네요 ㅎㅎ

일 안하고 여행에 푹 빠졌던 시기에요 😉

아니 이렇게 자주 포스팅을 하시면.... 넘 감사하자나여ㅋㅋㅋㅋ
정말 하늘이 비현실적으로 예뻐서 포샵하신건가 궁금해질 지경입니다ㅋㅋㅋ
한국엔 버거킹이 있는데... 그곳엔 버거퀸이 있군요ㅎㅎㅎ

포샵하신건가 궁금해질 지경입니다ㅋㅋㅋ

우...움찔!! ㅋㅋㅋㅋㅋㅋㅋㅋ
라이트룸으로 보정합니닼ㅋㅋㅋㅋ
그때 느꼈던 느낌으로요 'ㅇ'/

버거킹만큼은 아니었지만 맛있었어요!

사진에 분칠을 해주셨군요ㅋㅋㅋㅋ
사진의 풍경이 애나님의 느낌을 표현한 거라니 저도 직접 가서 느껴보고 싶네요^^

분칠이라는 단어 좋네욬ㅋㅋㅋㅋ
빠이는 정말 이런 느낌이 나는데 비오는 날도 운치가 있었던..
일주일이라는 시간이 짧았던지 치앙마이보다 좀 더 강렬하게 기억에 남아 있어요 ㅎㅎ

보기만 해도 행복해지는 풍경이에요~~ :)

하핫, 빠이는 정말 행복한 기억만 남아 있어요.
나중에 한달로 계획잡고 가볼 예정이에요 :D

혼자 여행하는 사람들이 단체여행을 만들었네요.. ㅎ 사람의 인연이 이렇게 무섭습니다~ ㅎㅎㅎ

혼자 여행하는게 때론 심심할때도 있긴한데 이런 묘미가 있더라구욬ㅋㅋㅋㅋ
음청 재미있는 인연이었는데 아직도 인연이 이어지고 있어요 'ㅇ'/

신나 신나 신나보입니다.
분칠한 사진이었군요.ㅋㅋㅋㅋㅋ

ㅋㅋㅋㅋ 놀때는 역시 신이 나지요
저 당시 저의 눈에는 요렇게 담겨진것 같아요 :D

이오스 계정이 없다면 마나마인에서 만든 계정생성툴을 사용해보는건 어떨까요?
https://steemit.com/kr/@virus707/2uepul

Coin Marketplace

STEEM 0.28
TRX 0.12
JST 0.033
BTC 71148.50
ETH 3780.07
USDT 1.00
SBD 3.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