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없는 라오스의 작은마을에서 홈스테이(3) _by효밥

in #tripsteem6 years ago (edited)

image


아침부터 우리집으로 동네 꼬마애들이 하나 둘씩 모여들었다. 매일 아침이 이런식이다.

"싸바이 디" (안녕하세요)

집 안까지 쳐들어 온 꼬맹이들에게 라오스 말로 인사를 하니 까르르 웃으며 집 밖으로 도망간다.


19.JPG

19_1.JPG

문에 잠금장치도 없으니 이웃 집도 자기 집처럼 자연스레 드나든다.



이제는 맨발로 다니는 것도 익숙했다. 밖으로 나가보니 한무리 꼬맹이들이 손에 망태기를 들고 어디론가 몰려가길래 따라가 보았다. 어디가냐고 물어보니 무조건 따라오라고 한다. 알았어.



20.jpg

자연스럽게 하나 둘씩 물 속으로 들어간다.


물 속에서 수영을 하는 듯 하더니 손으로 물고기를 잡아 보여준다. 낚시를 하러 가는 것이었구나. 상류로 계속 올라가려고 하길래 나도 따라 물 속으로 들어가려니 대장으로 보이는 한 명이 나가라고 손짓을 한다. 여기는 물이 깊어 나는 올 수 없을 거라는 것이었다. 귀여운 것들. 임마 형 수영 졸라 잘해!

한 참을 물고기를 잡으며 놀았다. 물론 나는 한마리도 못 잡았지만 손을 물 속에 넣기만 하면 척척 잡아 올리는 모습을 보니 그저 신기할 따름이었다.

오후에는 마을 광장에 모여 한국게임도 가르쳐 주었다. 닭싸움, 꼬리잡기, 림보 등 동심으로 돌아가 미친듯이 뛰 놀았다.


24.jpg

슬리퍼로 배드민턴 치기.

21.jpg

림보!

23.jpg

닭싸움하기

25.jpg

꼬리잡기!
매일매일 동네 꼬맹이들과 해지기 전까지 뛰놀았다.


더우면 물에 들어가 수영을 했다. 재밌는 건 우리가 위험지역 같은 곳으로 가게되면 얼른 쫓아와 손을 잡고 다른 곳으로 안내해줬다. 이 꼬맹이들이 우리를 지켜주려 한다는 순수한 마음이 너무 귀엽기도 하고 감동스러웠다.


26.JPG

날이 더우면 물에서 놀기!


하루하루가 정말 행복했다. 하루 이틀 삼일 매일 똑같이 놀아도 새롭고 재밌었다. 시간이 지날수록 우리도 동네 꼬맹이들처럼 아무집에 들어가 누워있고 어울렸다. 동네사람들 모두가 우리를 알았고 친절을 베풀어주었다. 저녁이 되면 아무 곳에나 들어가 밥을 먹기도 했다. 우리는 그 곳에서 따뜻한 가족의 정을 느꼈다.

팽,린,띠엔,리안,솜,캐오,못,다오,닉 모두의 이름이 다 기억나지는 않지만 그들고 함께한 기억은 머릿속에 생생하다.


27.JPG

단체사진. 뭐가 그리 부끄러운지 사진을 안찍는 아이들이 많았다.ㅜㅜ 이제는 익숙한 맨발.



꿈을 꾸었다.
더 좋은 표현을 찾을 수가 없다. 정말 꿈만 같았다. 비자가 허락한다면 한달이고 더 머물고 싶었다.그 순수함에 파묻혀 정신을 차릴 수가 없었다.

여행 떠나기를 정말 잘했다. 그냥 이 한마디가 전부다. 우리에게 다른 어떤말이 더 필요하랴.





<나를 행복하게 만들어줄 버킷리스트>

[나중에 말고 지금 해봐요] 세계 여행하면서 이뤄가는 버킷리스트의 기록
[나중에 말고 지금 해봐요] 발리에서 나의 마지막 서핑을
[나중에 말고 지금 해봐요] 비키니 입고 다이빙을



<효밥의 여행일기>

인도에서 파란 하늘의 노을을 본다면
전기없는 라오스의 작은마을에서 홈스테이(1)
전기없는 라오스의 작은마을에서 홈스테이(2)



[디지털노마드의 삶] 세계 여행하면서 책 출간하기
[실시간 세계 여행 소식] 여행의 순간을 그림으로 기록하다 | 태국편
[실시간 세계 여행 소식] 여행의 순간을 그림으로 기록하다 | 라오스편
[실시간 세계 여행 소식] 여행의 순간을 그림으로 기록하다 | 인도네시아편
[실시간 세계 여행 소식] 여행의 순간을 그림으로 기록하다 | 베트남편
[실시간 세계 여행 소식] 여행의 순간을 그림으로 기록하다 | 호주편



banner.gif



여행지 정보
● Muang Ngoy, 라오스



전기없는 라오스의 작은마을에서 홈스테이(3) _by효밥

이 글은 스팀 기반 여행정보 서비스

trips.teem 으로 작성된 글 입니다.

image

Sort:  

Hi @twohs!

Your post was upvoted by @steem-ua, new Steem dApp, using UserAuthority for algorithmic post curation!
Your UA account score is currently 3.123 which ranks you at #8904 across all Steem accounts.
Your rank has improved 1970 places in the last three days (old rank 10874).

In our last Algorithmic Curation Round, consisting of 271 contributions, your post is ranked at #167.

Evaluation of your UA score:
  • You're on the right track, try to gather more followers.
  • The readers like your work!
  • You have already shown user engagement, try to improve it further.

Feel free to join our @steem-ua Discord server

우와 이게 그 순수한 매력의 아이들이군요. 어린시절로 다시 돌아간 시간여행 같아요! 물 깊다고 위험하다고 보호해주디니 너무 귀여워요 +_+

말도 안통하는데 뭐라 주절주절 단호한 표정으로 말하는데 ㅋㅋㅋ 정말 귀염터졌어요. ㅋㅋ
by효밥

세계테마기행의 한 장면 같네요. 시골 아이들은 참 눈이 맑은 것 같아요~^^^

네 눈도 마음도 모두 맑은 아이들이었어요! :D
by효밥

^_^ 아침부터 훈훈한 포스팅을 봐서 기분이 좋네요~

오 미국은 아침이군요 ㅎㅎ
조지아는 이제 저녁이 되었어요!
by효밥

안녕하세요 @tsguide 입니다. 라오스의 아이들이 너무 순수해 보이네요~ 한국의 게임까지 알려주시고, 즐겁게 노는 아이들의 모습이 너무 보기 좋습니다 ^^

네 저희도 정말 힐링했어요~
by효밥

행복한 여행이군요~ㅎㅎ

행복하고 즐겁고 따뜻하고.. 너무 좋은 경험이었어요 :)
by효밥

정말 즐거웠을것 같습니다.
왠지 사진을 보는데 눈물이 나려 하네요

앗 눈물까지.. ㅎㅎ 호돌박님도 아이들의 따뜻함을 느끼셨나봐요!
by효밥

읽는것만으로도 마음이 좋아요.

그쵸? 정말 순수한 아이들이었어요.
언제 다시가게 될 수 있을지.. ㅜㅜ
by효밥

우리가 어릴때 놀던 것 하고 똑같네요..

네 맞아요. 땅따먹기도 하고 슬리퍼로 배드민턴 치는 건 저희가 알려준게 아니예요 ㅋㅋ
자기들끼리 슬리퍼로 하길래 저희도 슬리퍼들고 뛰어나가서 합류를 한거죠 ㅋㅋㅋㅋ
by효밥

크~ 라오스 가고잡습니다...!

저 곳은 라오스의 엄청 시골이에요!
by효밥

Coin Marketplace

STEEM 0.28
TRX 0.11
JST 0.031
BTC 69069.39
ETH 3914.45
USDT 1.00
SBD 3.6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