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빠네 미술관. 발아 {식물의 성장에 관한 관찰}

in #kr4 years ago (edited)


얼마전 오라방 이름으로 검색을 하다가 뜻하지 않은 몇몇 작품들을 발견하고는 그림에 대해서 이런저런걸 묻고 했는데, 그 중 어떤 작품은 오라방 작품인줄 몰랐던 것도 있었다. 그 작품은 검색 결과가 잘못되어 나온 것이라고 생각했는데 오라방이 자기 작품이라고 해서 정말 놀랐다.

낙서쟁이 오라방 작품들을 훓어보다가 문득 떠오른 생각은 한사람 작품이 아닌것 같다는 거다. 놀라워서 이런 말을 하자 오라방은 새삼 쑥스럽다며 '상탈려고 발악한 거지' 란다.

내 기억에 오라방은 공모전이나 전시 준비때는 식사도 거르고 새벽부터 밤 늦게까지 작업실에서 살곤 했다. 그래서일까? 그땐 호올~쭉 했는데 말이다.

지금 소개하는 작품은 생각과 철학, 그리고 향기도 오라방스럽다.
전시때 찍은 사진도 남아있어 추억도 있는 작품이다.
게다가 선물로 상도 안겨준 작품이란다.

오래된 작품을 들춰내는 동상 덕분에 공모전을 준비하던 그 시간을 곱씹었을 낙서쟁이는 작품에 대해서 이렇게 말한다.





발아의 준비 / 130.3 ☓ 97.0cm


Nakseo 2003

이번엔 기억에 남는 두 작품에 대한 이야기를 하려 한다.

2003년 공모전을 준비하며 좀 더 색다른 소재를 찾다가 식물의 성장에 관심을 갖게 되어 관련 서적을 읽고 전달하고자 하는 콘셉트를 잡았다.

“ 발아 ”

작품만 보면 씨앗이 발아해서 꽃으로 성장하는 모습이지만
인간의 성장도 식물과 별 반 다르지 않다.

흥미로왔다.




발아의 조건 / 162.2 ☓ 130.3cm


Nakseo 2004

작품은 발아로 시작된 식물의 성장 과정을 한눈에 볼 수 있게 화면을 구성하고 큰 덩어리 속의 작은 재미를 변화를 통해 살리려 노력했다.


‘발아’, '성장'

‘변화' 그리고 '반복’


집착하며 잔인하게 고민하던 그 때가 떠오른다.




Nakseo Artwork

人生手相


겨울버스
산 ㅇㅇ 번
여행가방
봄의 시작 ( '봄비' )
피어나다
떠나고 싶은 마음

Sort:  

더위가 가고있어요!!! 선선한게 좋네요

몇일 사이에 이렇게 찬바람이 불기 있기 없기요?
전 오치님의 이미지를 볼때마다 미로 작가가 떠오르네요~
감사합니다.

오 좋네요!
발아..! 인간의 성장도 식물과 별반다르지않다..
공감합니다!

식물을 보고 내 성장을 생각해봐야겠어요.
성장은 변화인가봐요. 인정하는 마음가짐이 필요할 것 같아요~

터지기 직전의 씨앗을 보는 듯한 느낌이 듭니다.

전 개인적으로 발아의 준비가 더 혹해요.
씨앗도 봉우리도 .. 우아하고 몽환적이라 품고 싶은 오묘함이 있어요. 마냥 보게 되는 그림인 것 같아요.

스팀잇의 '발아'도 기대하게 되네요.ㅎㅎ

스팀잇의 새싹이 나왔는데 비가 안오고 있나봐요. 곧 올꺼예요~~

어려워요...
하지만 자꾸만 보고 싶어지는 작품입니다.
공모전을 준비하는 과정도 이와 비슷하겠죠.
삶이란 참 다양하고, 의미도 다양하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우린 삶은 우리만의 작품을 만드는거겠죠.
참 쉽지 않은것 같아요..
어떤 작품을 만들지 고민해야하나봐요..

Congratulations @ohnamu! You have completed the following achievement on Steemit and have been rewarded with new badge(s) :

Award for the number of comments received

Click on the badge to view your Board of Honor.
If you no longer want to receive notifications, reply to this comment with the word STOP

To support your work, I also upvoted your post!

Do you like SteemitBoard's project? Then Vote for its witness and get one more award!

성장을 할때는 그 에너지가 힘껏 발산을해야 하니까 열이 난다지요? 그래서 애들이 열나는것이 당연한 것인데 해열제 먹여서 열을 죽여버려서는 안된다는 말도 있지요. 이무튼 성장에는 시련이 따르는게 대원칙인거 같습니다.

성장에는 대가를 지불해야 하는게 맞는거 같습니다.
열매를 맺으면 꽃은 포기해야 하나봅니다. 인정하는 마음 또한 성장이겠지요?

상을 많이 타신 걸 보니 역시 실력이 으뜸!! 아까 미술은행에 관해 읽었던 것 같은데 어디갔죠? 술에 취해서 잘못봤나봐요...

제가 추가했더니..오라방이 빨리 빼라고 ㅠㅠ
뭐가 어때서 말이죠.그쵸~
저 작품 전시때 찍은 사진도 있는데 찾아봐야겠네요~

색감이 독특하네요 :)
작가님들의 신선한 표현력은 언제나 매력적입니다.^^

이미지가 매우 상큼하시네요.
찾아주시고 말씀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작가들은 내가 안보는것을 보고 느끼나봐요~

오늘은 제목이 너무 의미심장한데요? ^^/

제목이 그런가요? 전 처음에 제목을 보고 '아제아제발아아제'가 생각이 났어요. 뭔지 몰라도 그 말이 떠올랐어요.
여튼 작가가 작품에 대한 성장의 고민을 식물에서 찾은 모양이예요. 저도 작품과 설명을 듣고 제 성장에 대해서 생각해보고 있어요..

반야심경의 구절이네요. 일종의 후렴구 같은 부분이죠.

아제아제바라아제 바라승아제 모지사바하. ^^

자고로 성장은 성찰과 뜻이 통한다죠. ^^

성장을 계속 해나간다는 것은 그만큼 부단한 노력이 수반되어야하는 것 같습니다.
탱고에 입문한지 이제 1년반, 아직 초급수준이지만, 수업과 연습, 밀롱가를 게을리하지않은 탓에 1년 좀 넘은 사람치고는 잘한다는 얘기를 들으니 이또한 성장이 주는 보람을 느끼게 됩니다^^

탱고를 배우시는군요. 전 중국어 드라마를 보고있어요. 예전보다는 인사말이 잘 들리더라구요. 천천히 계속 가보려고 합니다. 나중에 솰라솰라할 수 있도록요.
우리 하던 것을 쭈욱~해보아요. 꽃이 피도록요!!

느낌만 살짝 알 정도네요 전..ㅎㅎ
미술 작품은 걍 느끼는 거라고 난이도가 없다는 이야기도 들은 거 같은데.. 아직은..ㅠㅠ
그래서 더 많이 보고 싶습니다~~ㅎ

마지막 말이 참 뜨끈하네요. 더 많이 보고 싶다는..
무심코 자니가듯이 작품을 대하다 보면 어느 순간 내 옷자락을 힘껏 끓어당기는 작품을 만날 수 있을꺼예요. 간혹은 불안하거나 행복한 느낌을 주는 그런 작품이요~

'발아'라는 주제를 가지고 색다른 표현을 보여주셨군요. 항상 새롭고 멋진 영감을 주시는 것 같아요!

그러게요. 저도 같은 생각이 들어요.
'발아'라는 말도 곱씹게 되네요.

참...
뭔가가희망이 있는 그림이네요...ㅋㅋ

뭔가를 품게 되는,,,또 나를 되짚어보게 되는 그림인 것 같아요.
말씀 감사합니다.

안녕하세요~오나무님^^
오랜만에 들어왔다가, 오나무님 생각나서 찾아봤어요^^
멋진 그림 감상하고 가용~~~~!

민미님 안녕하세요~
저도 간만에 들렀는데 여기서 뵈니 특별하게 반가워요.
이리 행차해주시니 감사할따름이예요.
다음에 또 뵈요. 찬바람에 감기 조심하세요~

Coin Marketplace

STEEM 0.19
TRX 0.06
JST 0.026
BTC 22815.10
ETH 1565.62
USDT 1.00
SBD 2.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