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oksteem] 생닭으로 성행위를 한 후 삶아 먹었다. 아무도 모르게 [바른마음 서평-1]

in busy •  last year 


나이 옳음은 어디서 생겼나? 너의 옳음은?
조너선 하이트.웅진지식.2014


‘무해한 금기 이야기를 통한 연구’

마트에선 산 생닭으로 성행위를 한 후 요리해서 먹었다. 아무도 모르게

이 남자의 행위는 비난받아야 할까? 아님 옳지 않은가? 아무 문제 없나? 뭐가 문제인가?

내가 공부를 한 까닭은 인간을 조롱하거나 동정하거나, 저주하기 위해서가 아니라 단지 이해하려는 것이다.- 스피노자

폭동! 흑인과 백인이, 다른 종교끼리 서로에게 마구 테러를 가하는 상황에서 사람들은 이성을 사용하지 않는다. - 우리는 서로 사이좋게 지내기가 왜 이렇게 어려울까?
이 책은 그 까닭을 밝히기 위해 쓴 것이다. 어차피 이 땅에 다 같이 발붙이고 살아가야 하니까.


즉, 정치와 종교로 인해 일어나는 과열, 분노, 편 가르기를 어느 정도 가라앉히고 그 자리를 경외심, 놀라움, 호기심으로 채우는 것이 바로 이 책의 목표다.

정의, 옳음, 바른마음, 그런게 절대적으로 존재하는가? 그 근원은 언제 어디서 생겼나? 본성?
내가 너와 다르게 옳다고 믿는 것들은 얼마나 신뢰할 만한가? 얼마나 변하나?

1부 제1원칙: 바른 마음은 철저히 이기적이며 전략적이다

일단 반대하고 전략적 추론은 그다음이다
직관이 먼저, 논리는 다음

1장. 도덕성은 대체 어디에서 생겨나는가


생닭 성행위 요리문제는
누구에게도 해를 끼치지 않는 한, 자유라는 진보주의, 자유주의자가 아니라면,
사람들은 일단 역겨움, 경멸감을 느낀다.
그 다음 잘못된 이유를 찾지만 딱히 잘못을 찾지 못하면

도덕적 당혹감에 빠지다. (지구 위 사람들 대부분이 그렇다)

미국/인도/브라질 : 도덕율 위반 VS 사회규약어김 정도가다르다.

문화 집단에 따라 도덕/ 규약이 달라진다. 미국에서는 그저 특이한 행동이 브라질 해시피의 하층민에서는 도덕적으로 해서는 안 될 위반으로 판단한다,
하층민일수록, 나이가 어릴수록 도덕의 범위가 넓었다.

2장 도덕은 너무나도 감성적이다

  • 심리학의 진실은 마음이 여러 부분으로 나뉘어 있다는 사실이다.

플라톤은 ‘이성’이 마음의 주인이어야 한다고 했고
서양철학이 이성을 숭배하고 감정을 불신해온 역사는 수천 년이다
하지만 흄은 반대로 말했다.

이성은 열정의 하인일 뿐이다. -흄

가슴이 머리에게 제자리를 알려주다

“ 공감, 자비, 은혜 정의, 사랑은 나의 영역이니 자네 간섭은 사양하네,머리 너는 사람사이의 일은 놔두고 다른 문제나 다루라고” :“도덕은 인간행복에 본질이고 그런 중대사를 머리의 짜맞추기식 불안한 논리에 맡긴다는 건 위험한 일이야. 도덕의 기반은 과학이아니라 감성이라고”

뇌의 전전두엽 피질(vmPFC)에 손상을 입으면 감정 능력이 사라진다. IQ나 도덕적 추론 능력 테스트에서는 높은 점수까지 받음. “끔찍한 방해물”이라는 감정 때문에 길을 잃고 헤매지 않아도 되었다. 하지만, 냉철한 머리만 남게 되자 무엇을 결정할 상황에서 아예 결정을 내리지 못하거나 어리석은 결정을 내렸다.

연쇄살인범, 소시오패스도 공감능력이 손상되었을 뿐 지능과 판단력은정상이다.

합리적 사고는 반드시 직감 및 신체의 반응이 필요하다는 결론. - 안토니오 다마지오의 <데카르트의 오류>

머리로 아무리 이해득실을 따진들 부모를 죽이는 일은 가능하지 않다.
바로 vmPFC에 공포감이 몰려들기 때문이다.

===
===차례

1부 제1원칙: 바른 마음은 철저히 이기적이며 전략적이다생닭요리
직관이 먼저이고 전략적 추론은 그 다음이다
1장 도덕성은 대체 어디에서 생겨나는가
다른 세상에는 다른 도덕| 역겨움과 경멸감

-2장 도덕은 너무나도 감성적이다 -남매간의 안전한 딱 1회 섹스경험
도덕을 이성의 영역이라 생각하게 되었나| 무신론자도 영혼을 팔려고 하지 않는다 |

-3장 나는 바르다 윤리공부를 많이 할수록 품행이 나빠진다.
신체 상태에 따라 도덕성이 좌우된다 | 살인자에게는 오로지 생각만 있다

4장 도덕은 표를 얻으려는 정치인과 같다
여론에 집착하는 우리 | 내 안의 유능한 대변인 |
내가 나를 착하다고 속이다 | 우리를 지지하는 것이라면, 다 옳다

**다수의 행복?, 순수이성?- 자폐증 환자들의 편집증적 이론일뿐. **
-2부 제2원칙: 바른 마음에는 다양한 힘이 있다
-5장 편협한 도덕성을 넘어
-6장 바른 마음이 지닌 여섯 가지 미각
벤담과 공리주의| 칸트와 의무론 | 도덕성 기반 이론

바른마음의 구성요소
-7장 정치는 도덕을 어떻게 이용하는가
배려와 피해 | 공평성과 부정 |자유와 압 | 충성심과 배신 | 권위와 전복 | 고귀함과 추함

-8장 도덕적인 인간이 승리한다
도덕성을 측정하다 | 가난한 사람들이 왜 보수 정당에 투표하는가 진보주의자의 세 가지 도덕 기반 vs 보수주의자의 여섯 가지 도덕 기반

인간은 이기적존재 VS 집단을이루는 존재
3부 제3원칙: 바른 마음은 개인보다 집단의 차원에서 더 강력하다
도덕은 사람들을 뭉치게도 하고 눈멀게도 한다
9장 우리는 왜 그토록 집단적이 되는가
나의 이익보다 우리의 이익 | 하나의 목표를 향해 함께 달리기 |진화는 빠른 속도로 일어날 수 있다

-10장 군집 스위치 : 나를 잊고 거대한 무엇에 빠져들게 만드는 능력
-11장 종교는 믿음의 문제가 아니다, 공동체를 이끄는 강력한 힘 | 신은 과연 선한가 악한가 마침내 등장하는 도덕성의 정의
-12장 좀 더 건설적으로 싸울 수는 없을까
진보주의자에게 배울 점 | 사회적 보수주의자에게 배울 점 | 보다 교양 있는 정치

booksteem 소개

“김일성 때문에 전쟁이 났다고?” E.H 카, 역사란 무엇인가? 3- 역사.인과관계, 우연 vs 목적성
E.H 카, 역사란 무엇인가? 4- 돌이킬 수 없는 진보, 산통의 시대
E.H 카, 역사란 무엇인가? 1- 역사가의 좌판에 놓인 ‘사실들’
E.H 카, 역사란 무엇인가? 2- 역사. 왜? 라는 질문

역설과 반전의 대륙-1~3 권력, 줘도 안 갖는다. SNS게릴라, 짜가 사회주의 차베스. 총든 신부님,여자들
역설과 반전의 대륙-4 감동의 남미- 인구대비 나쁜놈 최대국 아르헨티나 / 끝없는 혁명, 쿠바
눈물의 드라마 , 하나님과는 너무 멀고 미국과는 너무 가까운 불쌍한, / 게릴라의 대륙 [역설과반전의대륙]-5 최종

[booksteem/muksteem] 싯다르타 서평-1. 구도의 길과 깨달음./ n 강릉 수제맥주 버드나무 브루어리
[booksteem/muksteem] 싯다르타 서평-2. 속세와 애욕에 몸을 담그다./ 말이고기 산정집

금세기 가장 완벽한 인간, 총든 예수 CHE- 1
금세기 가장 완벽한 인간, 총든 예수 CHe2-죽어도좋다. 미친 짓이지만 할 수 밖에 없다.<=
CHE-3 혁명의 전개- 게릴라들의 선전과 방송, 농민들의 협조<==
CHE-4 승리한 쿠바혁명- 값을 따지지 않는 무역. 동지끼리니까
CHE-5 아프리카로-그의 죽음/전투중에도 적을 사랑하라!
[CHE- 6]서평- 새 인간의 창조:나는 끝나지 않는 노래를 부르며 슬픔을 무덤까지 가져가리
총을 든 예수 체 게바라 평전 7(최종) ‘체가 남긴 편지’- 이룰 수 없는 꿈을 가슴에 품자

탈벤 샤하르의 [ HAPPIER] 행복이란 무엇인가. 행복의 기술

목숨 내건 독립운동가 주진우의 전두이명박그네 저격기<==

볼셰비키 혁명의 민낯.– 목숨을 건 토론, 목숨을 건 민주주의 절차, 목숨의 맡기는 신뢰와 관용

“꿈을 찾지 마라!” 너를 착취하는 보스의 배후는 너 자신이다.[ 피로사회/우울사회] 서평

[자본주의역사바로알기] 서평 : 자본은 어디서? 출생과 성장/불황이 널뛰는 동안 민주주의가 파괴된다

[자본주의 역사 바로 알기2] 자본가들 그 많은 돈에는 피가 가득하다

공황과 전쟁의 세계사 [네루의 세계사 편력] [사회주의 100년]

북한의 급 평화공세- 왜일까? 지난해 온동네 얻어터지면서도 부득 쏘아대던 것도 이상했는데,,,,

[늙어감에 대하여-저항과 체념사이에서]장 아메리. [죽음이란 무엇인가]-셀리게이건
04_끷뀿_됣뀽_먤뀿_료꼱_녁넫_됣뀫_끷뀫_솽꼱_듄__⒰넽.gif
업봇.jpg
보팅소녀 이미지는@cheongpyeongyull 님이 그려주신 작품입니다.감사드립니다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개인의 사생활이지만 다소 이질적이긴하네요.
오늘도 행복하세요.

앗.ㅎㅎ 구토감이나 거부감이 느껴지신거 아닌가요? ㅎㅎ
그런 이질감의 정당성을 옹호하는 책입니다. ㅎㅎㅎ

아 이건 존나 대작 느낌이네요 원래 생업에 치여서 훌륭한 시리즈물을 잘 놓치는데 이건 다 읽겠습니다 ㅎㅎ

감사합니다. 중간에 살짝 지루한 맛도 없진 않는데 친구가 강추햇고 저도 추천합니다. ㅎㅎ

클릭하지 않을 수 없는 강렬한 제목에 들어왔습니다 ㅎㅎ 완독하신 raah님의 의견도 궁금하네요. 생닭남에 대한..

ㅋㅋㅋ 그걸 물으시다니 저는 진보자유주의인가봅니다. 좀 웃긴놈이긴하지만 도덕적으론 문제없다고 봐요 ㅎㅎㅎ 성욕을 차단하는건 거의 인간으로서 가능하지 않다고 봐요 ^^

누루고 갑니다. 시간될때 읽어 보도록 하지요 . 좋은 하루 보내세요^^

어려운 주제네요
도덕이란게 어디까지가 옳고 그른지도
사람들 가치관에 따라서 변하니까요.

좋은글 리스팀 하고 갑니다^^

앗 레오님이 리스팀해주시다니 ㅎㅎ 감사합니다.

넹^^
행복한 하루 되세요~^^

  ·  last year (edited)

궁금증, 호기심을 일으키네요.
항상 일관되는 기준은 아닌 문제라 어렵겠어요.

ㅋㅋㅋㅋ제목을 자극적으로 골라봣습니다.

책 선택에 저완 다른 깊이에 감탄 하네용😍
꾸욱 ~~ 누르고 갑니당.

옷다니엘님 감사합니다. ㅎㅎㅎ

저스티스 다음으로 읽어야 할 책 인 것 같네요~^^

네 저스티스가 더 재미있긴는 해요 그런데 결론에가면 정의는 모호해지는 반면 이 책은 더 명확해져요 ㅎㅎ

아항~! 명확한게 좋은데..그럼 어려워 보이지만 한번 도전을 해볼까~^^

이책 읽으려 했었는데 좀 어렵군요.
단순하게 생각했던 것들이 책을 보면 볼 수 록
기존의 생각을 무너 뜨립니다.

도덕성의 편견을 깨고자하는 책입니다. 우리도덕성과 종교성은 집단구성본능에서 왔다는게 큰 큰 줄거리입니다. ^^

이 책 목차부터 다 동의하도록 만드네요ㅋㅋㅋㅋㅋㅋㅋ

와 목차만으로 책 내용이 다 보이는 왕자님 파워.....

몰아가지 마시죠ㅋㅋㅋㅋㅋㅋㅋ

충격적이면서 신선하면서 호기심이 옴팡 생기는 책이네요ㅎㅎ

기대하세요 살짝 두꺼워서 얇게 정리를 못했어요 ㅎㅎ

말씀하신대로 그나라 법률이나 규범과 관련이 깊겠네요. 닭고기를 먹으면 불법인 나라가 있다면 닭이랑 성관계를 한건 문제가 안되지만 닭을 잡아먹은건 문제가 되겠지요. 생각할만한 철학적인 글 잘 보고 갑니다.

가장 공감되는 부분은 진보인 저자의 오만과 편견이 깨어지는 부분입니다. 저도 이심전심...ㅎㅎ 보수를 판단하지 않기로 했어요

제목에 시선강탈당해 들어왔다가 정독합니다.^^
많은 생각이 들게만드네요.

제가 제목을 너무 자극적인걸 골랐나보네요 ㅎㅎ

훌륭합니다!ㅎㅎ 보팅맞팔부탁합니다!

넵 물론입니다. ^^

오! 세다!!!!!!! 읽기는 어려울 듯 해요. ㅜㅜ

자극적인 주제로 편견을 건드리는 책입니다. 에빵님은 제 포스팅만 보시는 것으로 ㅎㅎ

생각할 거리를 많이 주는 책인 듯 하네요.
정치에 관심이 많은 저같은 사람에게는 딱일듯^^
감사합니다.

네 보수의 긍정적인면과 진보의 약점을 조목조목 알려줍니다.
민주당 존케리 선거캠프서 일하다가 작심하고 이 책을 쓴것 같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