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 들어보는 "서른 즈음에"

in AVLE 일상26 days ago

김광석의 "서른 즈음에"를 다시 듣지 않기를 바랐는데, 현 상황이 다시 듣게 만듭니다. 현재 상황을 보며 가상자산에 대한 신뢰성이 많이 떨어질 수밖에 없을 것 같기도 하구요. 한편 비트코인은 영원한 강자가 되었다는 생각이 듭니다. 나머지는 추풍낙엽 신세를 면하지 못하네요. 교훈을 마음에 새겨야겠지요. 아마, 많은 사람들이 그러할 거라 생각합니다.
이 즈음에 다시 들어 보겠습니다. 김광석의 죽음이 그저그랬다면 이 정도는 아니었다는 생각도 듭니다. 너무 의문투성이 안타까운 죽음이 김광석의 노래를 기억하게 만드는 것 같기도 합니다.

Sort:  

Upvoted! Thank you for supporting witness @jswit.

의문보다는 범인은 확실한데 당시 수사가 형편없었죠.

그렇다면 억울한 죽음이군요.

그의 서른은 다른 듯 합니다. 서른이 훌쩍 넘어도 시간이 더 지나야 이 가사를 온전히 이해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Coin Marketplace

STEEM 0.18
TRX 0.14
JST 0.030
BTC 59367.33
ETH 3172.01
USDT 1.00
SBD 2.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