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에는 망고 에이드를 만들어 봤습니다.

in #zzan3 years ago

카페에서 커피를 마시고 싶지 않을 때
에이드 음료를 선택하곤 하는데요.

우선 온라인으로 망고, 자몽,
복숭아 원액을 구매했습니다.

2-1.jpeg

양이 많아서
한참 먹을 수 있겠네요.

원액이 워낙 진해서
얼음컵에 조금만 담고
탄산수가 없어서 대신
사이다를 넣어줍니다.

2-2.jpeg

역시나 최근에 카페에서 마셨던
에이드와 맛이 크게 차이가 없어서
만족스럽습니다. ㅎ

요즘 집에서
이렇게 만들어 먹는 거에
재미가 들려버렸네요. ^^

Sort:  

집에서 만들어 먹으면 절약되고 좋지요^^
둘째가 맨날 공차 공차 노래를 부르더니 어제 공차에서 파는 버블티재료와 비슷한 음료를 인터넷으로 주문해서 도착했는데 먹어보니 차이를 모르겠오요.
오늘 추가 주문 들어갑니다 ㅎ

저도 타피오카 펄을 좀 살까 생각중입니다.
편안한 주말 보내세요. ^^

여름에 시원하게 먹기 좋겠습니다~^^

얼음 넣어서 간단하게 먹기 참 좋습니다. ^^

Coin Marketplace

STEEM 0.22
TRX 0.06
JST 0.029
BTC 23456.16
ETH 1678.48
USDT 1.00
SBD 2.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