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oza] 스팀엔진 토큰들

in tooza •  last month

요즘 스팀엔진에서 누구나 쉽게 토큰을 발행하고 거래할 수 있게 되면서, 벌써 100개가 넘는 토큰들이 발행되었습니다. KR에서도 토큰들이 나왔는데, 이미 몇 개는 거래량 최상위에 위치할 정도로 인기입니다.

저는 STEEMSC, JJM, FUND 3개의 토큰을 샀습니다 - 저번에 STEEMSC에 대해서는 언급한 적이 있으니, 오늘은 JJM과 FUND에 대해서 간단히 써볼까 합니다.


먼저 요즘 장안의 화제인 JJM입니다. 일단 상위 홀더 내역을 보죠:

190320_JJM.jpg

제가 0.021에 5천개 정도 살때만 해도 꽤 상위권이었는데, 토큰 홀더들이 많이 늘었습니다. 그리고 가격도 어느새 0.03 돌파...

그러면 이건 무슨 토큰인가요? 라고 물으신다면... 짱짱맨 태그 후원자로 유명하신 오치님(@virus707)에 대한 신뢰의 토큰이라고 정의하겠습니다. 처음에는 정말 정해진 것이 아무것도 없었고, 요즘 JJM 카톡방에서 활발한 논의가 이루어지며 JJM 홀더 및 태그 사용자들 등에 대해 오치님이 보팅 및 배당을 하실듯한데, 아직 확실한 것은 없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아마 오치님의 스팀파워(44만) 를 활용한 보팅, 그리고 글 수입 등으로 들어오는 스팀/스달 배당이 기본으로 가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팔려는 사람은 거의 없고 사려는 사람은 많아서 가격이 쭉쭉 오르고 있는데, 약간 과열 양상도 좀 보이는듯합니다.

  • 그런데 방금 오늘 자정 기점 스샷으로 배당한다고 하셔서.. 0.032에 4천개쯤 더 샀네요.

다음은 FUND 토큰입니다. 역시 홀더 내역부터 봅시다:

190320_FUND.jpg

이 펀드는 일반적인 공모 주식펀드 같은 느낌의 펀드입니다. 투자금을 모아서 매니저가 "잘" 투자하고, 스팀이 "사딸라" (업비트 기준 약 4,400원?) 도달하면 펀드 청산하고 지분대로 펀드 자산을 나눠주는거죠. 최근 복귀하신 연어님(@jack8831) 이 운용하고 계십니다.

저는 현실에서는 업계에서 일하면서도 (업계에서 일해서?) 공모 펀드 가입 안하는데, 스팀에서는 한번 해보게 되네요. 각종 수수료가 없기도 하고, 뭔가 스티미언이라서 좀더 신뢰가 가는 느낌?

FUND 토큰은 100개 발행이라 1개가 펀드 1%의 지분인데 (물론 소각이 일어나면 토큰 1개의 지분이 증가하겠죠), 일단 2개 구입했습니다.


여러 토큰들이 나오면서 좀더 스팀도 활발해지는 것 같아 좋습니다. 스팀 가즈아!

aaronhong_banner.jpg


Sponsored ( Powered by dclick )

dclick-imagead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Congratulations @glory7! You have completed the following achievement on the Steem blockchain and have been rewarded with new badge(s) :

You got more than 3750 replies. Your next target is to reach 4000 replies.

You can view your badges on your Steem Board and compare to others on the Steem Ranking
If you no longer want to receive notifications, reply to this comment with the word STOP

Do not miss the last post from @steemitboard:

Carnival Challenge - Here are the winners
Vote for @Steemitboard as a witness to get one more award and increased upvotes!

여러 토큰들이 나오니 무엇이 좋고 무엇이 나쁜 지 잘 모르겠네요.
아직은 분위기 파악하고 있습니다.

jjm 핫한가보네요. 한번 봐야겠어요^^
오늘도 디클릭!

스팀잇이 점점 복잡해지는 느낌입니다. 저같은 단순 느림보는 그냥 원시적으로다가...

스팀기반토큰 잘모르지만. 여튼 오치님은 kr을위해 이바지하시는게 정말 큰거 같습니다~

투자의 귀재
곰도리 형님이 손을 대셨다면~!!!

스팀엔진 토큰이 꽤 매리트 있는 것 같아요.
일시적 자금을 신뢰를 기반으로 모우고 그 자금을 다양한 분야 투자로 해서 수익을 내는 펀딩 코인들이 많이 나왔으면 하네요.
스팀 첨 시작할 당시 제작년에 이런 컨셉의 프로젝트가 운영 됐으면 하는 유사한 생각을 가진 적이 있는데 스팀엔진이 실현했고 그걸 몇몇 신뢰도가 높은 스티미언분들이 시도하는게 보기 좋네요.

Hi @glory7!

Your post was upvoted by @steem-ua, new Steem dApp, using UserAuthority for algorithmic post curation!
Your UA account score is currently 4.140 which ranks you at #3251 across all Steem accounts.
Your rank has improved 54 places in the last three days (old rank 3305).

In our last Algorithmic Curation Round, consisting of 377 contributions, your post is ranked at #145.

Evaluation of your UA score:
  • Some people are already following you, keep going!
  • The readers like your work!
  • Good user engagement!

Feel free to join our @steem-ua Discord server

짱짱맨 호출에 응답하였습니다.

그러고 보니 저도 공식 펀드매니저 출신이었는데도 불구하고 공모펀드에는 가입해 본 적은 없는거 같네요. ㅋㅋ 아.. 옛날에 은행 직원의 하소연에 못이겨 은행 펀드 상품엔 가입해 본거 같군요. ㅋㅋ 소액으로

그래도 스팀엔진이 나오면서 해볼 수 있는게 많아지니 참 좋은거같아요!

@glory7, More Tokenization is creating opportunities to empower themselves and this change is needed and on Steem Blockchain we are seeing that and through Steem Engine anyone can create a Tokenised Economy and they can bring their use cases on the table.

스팀엔진 토큰 아직 잘 모르겠네요 ㅎㅎ 뭐에 쓰는 물건인지도 잘 모르겠고 ㅎ

토큰;;; 열심히 읽었는데도 아직도 이해가;;;;
물론 글은 너무 잘 써주셨는데 아직 제가 받아들이기가 어렵나봐요 ㅠㅠ
스티밋도 아직 너무 어렵고 ㅠㅠ

스팀엔진이 꽤나 스팀 활력소가 된 것 같습니다
아직까진 증표의 역할 밖에 안된다 생각하긴 하지만 꿈은 크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