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

in kr •  4 months ago  (edited)

2019년 5월, 여수
Samsung Note 9


여수 밤바다보다는 여수 저녁바다가 좀 더 좋은 것 같다.


2019년 5월, 여수
Samsung Note 9


아니, 사실은 좀 더 짙푸른 저녁 바다가 좋기도 하다.


2019년 5월, 여수
Samsung Note 9

--

나는 적막과 적막을 둘러친 고요와 고요를 가득 채운 빈 공간을 사랑한다.


여행기는 세 장의 사진으로 대신하기로 한다.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그곳에가면 뭔가 있을것만 같은 느낌^^

아마도 방문자의 마음가짐에 따라 얻을 수 있는게 달라지지 않나 싶습니다 :)

사진들이 되게 느낌있게 나왔네요. 아직 여수는 한번도 못가봤는데... 언젠가 한번은 꼭 방문해보고 싶네요!

마음으로 봐야하는 도시인 것 같습니다-

qrwerq님이 좋아하는 푸른빛 사진 예뻐요

제가 푸른 색을 너무나 좋아하다보니... 감사합니다ㅎㅎ

오랜만에 글 사진 올리시네요..

Posted using Partiko Android

네, 여기가 그나마 제일 느릿한 시간인 것 같습니다

여수에 다녀오셨군요. 사람이 없는 것인지 없는 장면을 찍은 것인지, 여수에 안 가본 저로는 그저 궁금하네요.

사람이 별로 없습니다 적막하다는 느낌이 좀 듭니다...

장범준이 큰일했죠 여수를 많이 알렷으니.~

그렇지요- 여수로의 심리적 거리는 (생각보다) 가까운듯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