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와 함께한 여행-대만 타이베이근교

in #kr3 years ago (edited)

안녕하세요. 라나입니다.
오늘은 타이베이 근교 여행에 대한 포스팅을 하고자 합니다. 재작년에 다녀온 여행인데 시간 정말 빠르네요.

53.jpeg

이 사진이 제가 여행하면서 가장 기억에 남는 사진입니다.
아이는 저때를 기억 못하겠지만 아이의 웃음이 모든 힘든 여정을 잊게 해주더라구요^^
아이의 환한 웃음 덕분에 여행이 더 깊은 행복으로 남았습니다.


41.jpeg

타이베이의 길을 걷다보면 작은 골목들 사이로 이런 음식집이나 작은 가게들이 서로 어께동무하듯이 뭉쳐 있습니다. 왠지 서울 동대문시장의 어느 뒷편을 보는것 같죠 ^^

43.jpeg

이런 귀여운 것들이 있어요. 포토존인듯 싶어 창피함을 무릅쓰고 한컷 찍었습니다.
저 고양이 정말 데리고 가고 싶더라구요^^
언니! 달려!! 아님 누나일까 ..?^^

29.jpeg

32.jpeg

34.jpeg

이곳은 타이베이의 중정기념당입니다.
규모가 생각보다 큰데 불행하게도 저희가 갔을땐 기념당 내부가 공사중이어서 내부는 구경도 못해봤다는 슬픈 이야기가 ...

중정기념당은 중화민국의 초대 총통이었던 장제스를 기념해 1980년에 건설한 기념관이라고 합니다. 2007년 3월 2일, 국립 대만 민주 기념관으로 이름이 바뀌었다가 마잉주 총통 시대에 들어서 다시 원래 이름으로 바뀌었다고 하네요. -- 위키백과 출처

당시 저 기념당 위에서 세레모니를 하고 있었는데 사람들이 서로서로 구경하려 엄청 붐비었던 기억이 납니다. 거즘 덕수궁 앞에서 일정시간에 진행하는 세레모니와 조금 흡사한 느낌이었습니다.
제 아이는 저 짧은 다리로 많은 계단을 하나씩 끝까지 다 올라가더라구요. 아이들의 체력이란;;

38.jpeg

아이가 저당시엔 유모차에만 앉아있다가 넓은곳에 있으니 마음껏 뛰놀며 자유를 만끽했답니다.
저때부터 사진찍는 포즈가 살아있는 듯 해요^^


이번엔 케이블카 타러 가볼까요.
타이베이 동물원역에 내리면 동물원과 마오콩 케이블카로 가는 이정표를 보실 수 있습니다.
저희는 이날 두군데를 다 둘러봤어요.

우선 마오콩으로 가는 케이블카를 타기위해 발걸음을 옮깁니다.
케이블카를 타면 4군데에 잠시 정차를 하는데요. 구간을 선택할 수 있습니다.
이때 표를 구매할 시 자판기에서 현금으로 구매하실 수도 있고 교통카드로 구매하실 수도 있습니다.
교통카드를 미리 구매하시면 엄청 편합니다.
저희는 교통카드를 미리 구매한 상태여서 지하철에서 카드 대면 입장하듯이 들어갔어요.
케이블카를 타기위해 줄이 엄청 길었는데 오랜 기다림 끝에 운좋게 크리스탈 케이블카를 타게 되었네요^^(사실 크리스탈 케이블카를 타려면 미리 예약해아 한다고 들었습니다.)

55.jpeg

62.jpeg

50.jpeg

사실 조금 무서웠어요;;; 근데 아이 표정이 전혀 무섭지 않은, 심지어 즐기고 있네요^^
케이블카 가격이 조금 비싼편이긴 하지만 정말 돈이 아깝지 않을만큼 경관도 좋고 재미있었어요.

64.jpeg

71.jpeg

67.jpeg

저희는 3번째 지남궁역에서 잠시 하차했습니다. (하차 시 저런 정자 앞에있는 용이 물울 뿜으며 반겨줍니다.)
이유는 지남궁이 도교 사원이고 규모가 꽤 큰 곳이라 보고싶었거든요^^
지남궁으로 가기위해 하이킹을 하였는데 아이를 업고가서인지 조금 길게 느껴졌습니다.
지남궁으로 들어서는 길은 사람들에게 배려라도 하려는듯 지붕을 둔 채 구불구불 지어져 있습니다.

66.jpeg

안으로 들어가보니 이런 화려한 자태를 보여주는군요.
정말 한국 절들과 다르게 보이는 곳들이 화려하고 소리마저도 흐름이 다르게 느껴집니다.
지남궁 자체의 규모는 생각보다 컸고 사원 건물이 하나가 아닌 몇개 구역으로 나뉘어져 있었는데 몇군데는 내부 공사중이어서 자세히는 들여다보진 못했습니다.

56.jpeg

57.jpeg

다시 케이블카로 올라선 마오콩역은 지남궁역과 다른 분위기로 산 정상에서 경관을 보기위한 사람들로 인산인해 했습니다. 이곳은 먹거리들이 정말 많았습니다. 아마 산 정상에 위치한 곳이기 때문에 경치 보면서 식사나 차를 즐기려는 분들이 많았어요. 저희는 아이스크림으로 목을 축이고 (아들은 안돼... 물마셔;;;----반강제 고문;) 간단히 둘러보기만 했어요.
그리고 동물원으로 곧장 발걸음을 옮기기 위해 간단한 식사 후 곧장 케이블카를 타고 내려갔습니다.
동물원 사진까지 올리면 글이 너무 길어질 것 같아 이만 줄입니다.

부족한 여행기지만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그럼 다음에 또 보아요^^

Sort:  

사진으로 보니 중정기념관이 생각보다 규모가 크네요.
대륙의 천안문이랑도 그닥 차이가 없어보입니다.

네 광장같은 곳도 훤하니 정말 넓더라구요. 외곽에는 작은 공원처럼 꾸며저 있는 곳도 있었어요. ^^

으아~ 크리스탈 케이블카. 무서웠다고 하셨지만 얼굴 표정은 너무 밝은데요. 저였으면 무서워서 저런 표정이 절대로 안 나왔을 거에요.

원래 아이스크림, 피자 이런 건 몸에 안 좋으니까 엄마 아빠가 다 먹어야 하는 거 아니었나요? 아이들에게 주면 안 돼죠. ㅎㅎㅎㅎ

손잡이에 꾹 움켜쥐고 있는 손 보이시나요 ㅎㅎㅎㅎ
이상하게 사진찍는다고 하면 저런 표정이 나오네요 ^^
아이는 정말 지금도 아이스크림은 특별한 날 아님 안줘요 ^^
아이가 단맛에 맛들려서 ;; ㅜㅜ 저때는 아이스크림이 뭔지도 몰랐을땐데 맛있는건지는 알고있었나봐요 ㅎㅎㅎ

아이랑 해외여행하기 쉽지않은데 용감한 선택하셨어요 ^^ 사진마다 행복과 즐거움이 가득하네요 ^^

저희도 아이 문제로 고민했었는데 결론은 같이가자였어요^^
아이와 가는 첫 해외여행이라 뜻깊게 다녀온것 같아요^^

넘 멋진 여행입니다
늘 행복하시길요~~!!

좋게 봐주셔서 감사해요 ^^
가족여행 어딜가든 참 좋더라구요^^
jsj1215님도 늘 행복하세요^^

라나님과 아이가 예쁘게 나왔어요 :)
마지막사진에서 아이가 ‘엄마만 아이스크림 먹어??’ 이러는 거 같아요 ㅋㅋㅋ

어머나 ㅎㅎㅎ 감사해요 씨마님 ㅎㅎ
그쵸. 마지막에 아이가 팔벌려서 안아줘! 아이스크림 줘! 이러는 것 같죠 ㅎ

대만도 정말 멋진 곳이 많은 것 같아요 ㅎㅎㅎ
여행하고 싶게 만드시네요 ㅎㅎㅎ
이히 대만 가고파라.. 먹거리로 그렇게 맛있는 게 많다고 그러던데요 +_+

대만 타이베이는 지하철이 다 연결되 있어서 왠만한곳은 편하게 다 둘러봤던것 같아요. 물가도 한국보단 싼편이어서 여행다니기 좋았어요 ^^
먹거리들도 정말 많았는데 우리집 남자들 음식 알러지때문에 많이는 못먹었...

여행기 너무 잘쓰십니다 ㅜ ㅜ 사진들을 보는데 저도 가고싶단 생각만 드네요 ㅎㅎ
여행 많이 다니시구 힐링하시길 바래요~

저때가 재작년인데 이제 언제 저런 여행 해보나 합니다 ㅎㅎ
과거 사진들보면서 그때 담긴 추억을 꺼내보곤 하는데 그것도 좋더라구요 ^^
하늘님 요새 많이 바쁘신 모양입니다.
가끔씩 소식 전해주세요. 직장생활은 어떤지 어찌 지내시는지 궁금해요 ^^

저도 대만에 다녀왔지만, 케이블카를 못타봤네요~
행복한 가족여행 잘 보았습니다~

앗 케이블카는 제가 좋아해서 짬내서 타봤답니다. ^^
부족한 여행긴데 봐주셔서 감사해요 ^^

아이가 있으면 여행에 제한적인게 많다고 하던데 충분히 잘 즐기다 오신 것 같네요.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저때는 아이가 어려서 업고다닐수 있는 사이즈라 이곳저곳 가고싶은 곳 거즘 다 갔던 것 같아요 ^^ 아이도 대단하지만 저도 철부지... ;;;; ㅎㅎㅎㅎ

케이블카 바닥이 훤히 보이는것 같은데요?
어우... 저는 못타는 케이블카네요 ! ㅎㅎ

저도 타는 순간 바닥이 투명해서 깜짝 놀랐어요. 밑에는 쳐다도 안봤다는....
손잡이 꽉 쥐고 간 기억이 나네요 ^^
제 남편은 신나서 히죽히죽 사진찍고 난리도 아니었어요 ^^

스팀가격이 떨어지는 절대보팅금액이 줄어드네요...
ㅠㅠ
그래도 같이 힘냅시다!! 화이팅!

항상 힘써주심에 감사합니다. 짱짱맨님 !!
같이 힘내요 ^^

꼭 가보고 싶은 대만이네요~~~!
조만간 대만 가봐야 겠네요~~~!

저때가 재작년인데 지금 보니 저도 다시 가고싶어지더라구요.
정말 대만 다녀오심 나중에 여행기 후기 올려주세요 ^^
보러가야지 ㅎ

작년 재작년이라는
단어를 늘 접하게 되면 님 말대로 참
시간이 빠르구나 싶은 생각이 절로...

결혼은 늦게 하고 아이는 되도록이면
빨리 낳아야 한다
라는 말을 얼핏지나가면서 들은 듯한데..
님 말대로 아이의 미소짓는 모습은
상상만해도...

님 말대로
낯설지 않은 시장의 뒷편을 연상케하네요 ㅋ

케이블카에 아래부분이
뻥 뚫린것 마냥 보여지니..
겁낼만도 하겠구나 싶은 생각이 절로;;;;

잘 보고 갑니다.

정말 아이 사진 보다 지금 아이 모습을 보니 시간이 빠르다는게 더 실감이 나더라구요.
결혼은 늦게하고 아이는 빨리 낳아야 한다라는게 어느정도 공감이 갑니다.
근데 전 결혼도 나이가 만으로 30이 되기전에 하고, 아이도 바로 가져서 ㅎㅎㅎ
제 생각엔 결혼을 빨리하고 신혼을 즐긴다음 아이는 적정 나이때 가져도 된다고 생각해요;;; 신혼이 곧 육아가 되어버려서 ㅎㅎ
항상 들러주셔서 봐주시고 감사해요 신도자님 ^^

4군데씩이나 정차하는 케이블카.. 규모와 길이가 상당한가봐요?

네 케이블카 길이가 길었던 걸로 기억합니다. 아무래도 높진 않아도 산 정상으로 가는거라 보니 길었던 것 같아요.^^마지막 정차구역은 뷰 보면서 차 마시는 카페나 식당들이 대부분이에요.

안녕하세요 여행기 보고ㅠ너무 부러워서 글 남깁니다.. 직장 때문에 해외는 커녕 국내여행도 못다닌지라 완전 부럽습니다

어머 직장이 엄청 빡센가 봅니다....
저도 예전에 직장생활할때 엄청 빡셌는데 남편하고 연애하던 시절 어떻게든 휴가 내서 남편보러 가고 그랬어요 ^^ 여유있으실때 여행 다녀오시길 바래봅니다.

첫번째 사진의 호야 표정이 매우 장난장난스러워보여요~^^

그쵸. 저때가 케이블카 탈때 찍은 사진인데 정말 좋아하더라구요 ^^
제가 저 사진을 정말 좋아해요 ^^

정말 아이얼굴이 즐거워보이네요!포즈도 예사롭지 않아요!ㅋㅋㅋ사원이 엄청 화려하네요!

사원 안에 들어서면 엄청 화려했는데 기도드리는 분들 방해할까봐 사진도 많이 못찍고 나왔어요.. 외관도 정말 화려했는데 공사중이어서 넘 아쉬웠었어요 ㅜ ㅜ
아이 포즈는 ㅎㅎㅎ 저도 저런 포즈로 서있어서 깜짝 놀랐어요 ㅎ

재미지게 노셨네요~~^^

네 저때 정말 재미지게 논것 같습니다.
아이 업고 걸어갈수 있는 곳들은 거즘 다 가본것 같아요^^
짧은 일정이라 하루를 꽉 채워서 돌아다녔네요 ^^

귀여운 아드님 대만 여행 이후로 훌쩍 멋지게 컷겠네요 축하드려요!!!
한국 봄날 무척 상큼하네요
내내 오손도손 행복하시길 빌어요!!!

지금은 개구쟁이로 잘 자라고 있답니다 ^^ 감사해요 ^^
한국 봄날이 상큼하게 다가왔군요 ^^
이곳 미국도 하늘이 청명하니 봄 기운이 만연하답니다 ^^
좋은 말씀 정말 감사드려요 ^^

크리스탈 케이블카 바닥이 투명하네요^^
무섭지만 재미있을것 같아요.

네 바닥보고 식겁했었답니다. 근데 남편이 넘 좋아해서 ; ㅎㅎㅎ
그래도 타는 내내 정말 재미있었어요 ^^
제가 고소공포증은 있는데 케이블카 타는건 참 좋아해요.
이럴땐 고소공포증이 아닌가... 라는 생각을 해봐요;; ㅎㅎ

아이의 포즈가 남다른게 모델을 시키셔야 할까봐요 ㅋㅋㅋ

지금은 사진찍자 하면 막 움직여서 모델감이 못됩니다. ㅎ

대만은 역시 아이스크림같은 디저트가 제맛이죵 ㅎㅎㅎㅎ 근데 라나님 저희 둘째이모 젊은시절이랑 완전 닮으셨어요!! 신기신기. 아드님도 혼혈이라 그런지 너무 똘망똘망한듯....ㅜㅜ 다음생엔 저도 혼혈로 태어날래요...

대만 가보셨군요 ㅎㅎ
사실 제가 인조이님의 둘째 이모입니 ... 농담입니다 ^^ 저도 아들 보면서 저 완전 부러워 하고 있어요 ㅎㅎ

애기가 아이스크림 달라네요 ㅋㅋ 사진 잘 보고 갑니다

중국으로부터 탈출한 대만 민주주의 역사가 담겨있는 것 같네요

아이스크림은 끝내 매정하게 주지 않았습니다 ^^;; 그래서인지 대만이 증국과 닮은듯 닮지않은 모습이었어요.

아~ 가족끼리 여행 보는것만으로 너무 부렵네요^^ 화목한 가정^^

어머 좋게봐주셔서 감사해요. 리안님 :)
화목한 모습이 앞으로도 쭉 이어져야 할텐데 ^^

몇 달 전까지 대만에서 살았는데ㅠㅠ lanaboe님 글 읽으니 다시 가고싶어지네요.

어머 그러셨군요. 신기합니다. 대만에서의 삶은 어떠셨는지 궁금하네요 ^^

라나님 라나님 아들이 계속 누구하고 닮았다라고 생각하고 있었는데 ^^;; 큰 조가 녀석하고 많이 닮았네요 요즘 사진 말고 지금 이글에 안고 있는 아들 사진이 ^^;; 우리 조카하고 많이 닮았네요 ㅎㅎㅎ 계속 아침에 리블로그하고도, 누구하고 닮았다고 생각했는데^^;; 독일에 있어서 잘못보는데 T.T
주말 잘 보내십시오

어머 그렇군요 ^^ 아 리스팀 감사드려요 :)
조카와 그 가족분들이 독일에서 살고 있군요. 글로벌 가족이셨어!!^^

Hola son recuerdos inolvidables para toda la vida la felicito por ese viaje a lugares tan bonitos,éxitos,@pedrolavado

아가 넘 이뻐요! 한국말은 해요? 이런거 물어보면 실례인가요? ㅎㅎㅎ 저도 해외 살고 국제 커플 주변에 많아서 자연스러운 건데 소곤소곤 ㅋ

감사해요 에빵님 :) 아이 요새 한국말보다 영어를 더 많이 해요. 아무래도 주위에 들리는게 영어라 보니 영향을 많이 받네요. ㅜ 아직 말이 느린 편이라 더 지켜보고 있답니다 :)

스쿠터 진짜 타는 듯한 표정!! 좋아요! ㅎㅎㅎㅎ
아이의 포즈가 모델포즈네요. 저런 사진있으면 이뻐서 자꾸 보게 되는데~ 다음엔 좀더 멋진 배경으로 저런 포즈 나올까요? ㅎㅎ
가족끼리 케이블카타는 거 부럽네요. 울집 남자는 ㅜㅜ 고소공포증이 엄청나서 절대로 안타거든요.
그래도 아이어릴때인데 골고루 잘 다니신것 같네요^^

울집남자는 고소공포증이라는게 없어요. 그래서 제맘을 잘 모르 .. ㅜ
저때 아이업고 막 다녔어요.
어렵게 잡은 일정이라 되도록 많이 보자 했던것 같아요 ^^

와 단란하고 사랑스러운 가족이네요. 사진 보니까, 저도 애들 델고 해외로 고고씽하고 싶네요. 9개월된 둘째가 이번 여름쯤 되면 비행기 탈 수 있을 거라는 기대를 하면서! ㅎㅎ 인상좋은 라나님을 사진으로나마 뵐 수 있어 좋네요.^^

어머 이번 여름에 아이들과 해외여행 가시는건가요 ?!!! 어머 인상좋다 해주시고 감사해요 :) 헤헷

라나님 너무 행복해 보여요!!! ㅎㅎㅎㅎㅎㅎㅎㅎㅎ

어머 감사해요 쪼야님 ㅎㅎㅎ 저때 정말 재밌었는데 또 혼자서 추억 잠겼네요 ^^

아이가 너무 귀여워요ㅎㅎ
대만은 디저트가 그렇게 맛있다고 들었는데 나중에 가게되면 꼭 먹어보고 싶네요!

그 맛있다는 디저트를 전 먹어본 적이 없네요 ㅜ 남편하고 아이 알러지때문에 음식은 철저히 따지고 먹는 가족이라 ㅜ yslee님은 나중에 여행 하시면 맛있는거 많이 드세요:)

전 진짜 고소공포증 심해서 저런 케이블카 타면 까무러질걸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놀이동산 회전관람차도 한번 타보고 이젠 절대 절대 시도도 못합니다 ㅋㅋㅋㅋ

ㅎㅎ 어머낫 : ) 저도 원래 이런거 잘 못타는데 남편만나고 많이 달라진것 같기도 하구요. 저 손 꽉 쥐고 있는거 보이시나요 ㅎ

여행사진 넘 즐거워보이세요~!!^^
남편분도 멋지시고, 애기도 똘똘해보이고 넘 귀엽네요^^!!

어머 감사해요^^ 남편은 제가 아직 콩깍지가 안벗겨져서그런지 예나 지금이나 넘 멋져요 :)
아이는 이제 미운 4살의 끼를 보이고 있으나 예쁘고 .. 어머 팔불출..

아이가 어쩜 저리 씩씩하고 귀여울까요~ㅎㅎ 너무 예쁩니다.^_^

어머 감사해요:) 저때 저 미소가 아직도 생생하게 기억이 나네요 ^^

Coin Marketplace

STEEM 0.87
TRX 0.12
JST 0.125
BTC 53493.97
ETH 2443.34
BNB 543.11
SBD 7.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