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일의 수다#366]드라마 시카고타자기

in #kr2 months ago

안녕하세요, 카일입니다.

유아인과 임수정, 둘 다 참 좋아하는 배우인데, 이 두 배우의 조합.

넷플릭스에서 처음 보고, 엥? 이런 드라마가 있었나? 싶었네요.

SE-b0e6b116-9133-45f6-9e31-8378e902551d.jpg

슬럼프에 빠진 베스트셀러 작가 세주와 그의 이름 뒤에 숨은 유령 작가 진오, 한때 세주의 열혈 팬에서 안티 팬으로 돌변한 문인 덕후 전설, 그리고 의문의 오래된 ‘타자기’와 얽힌 세 남녀의 낭만적인 미스터리와 엔티크 로맨스의 만남

이 드라마는 타임슬립이라고 해야 할까, 유령으로 인해 과거로 돌아갈 수 있고,

전생의 인연이 현생으로 이어지는, 제가 좋아하는 요소들이 있었습니다.

0003513267_001_20170408141308938.jpg

현재의 멋짐 폭발하는 모습과 과거 일본 식민지 시대의 지성인의 모습, 둘 다 너무 멋지고 잘 어울려요.

image-5.png

유아인이라는 배우는 완득이라는 영화에서 친근했으나, 베테랑이라는 영화에서 너무나 강렬한 모습을 보여줘서 그 이후 작품들은 잘 보지 않게 되었는데요.

뭔가 인텔리 하고, 사이코틱 하면서도 자기 소신있는 역할이 참 잘 어울리는 듯 합니다.

image-3.png

전설(임수정)이라는 여자를 두고, 한세주(유아인)과 유진오(고경표)의 얽힌 인연이 점차 밝혀지면서 이야기는 점점 더 잼있어집니다.

image-1.png

후반부에 일제시대의 모습을 보여주는 것에선 리얼리티보다는 드라마틱하다는 느낌이 있지만, 각 드라마의 특징마다 보여주는 것도 다르니까요.

그건 그렇게 넘어가고.

어쨌든, 처절했던 젊은이들의 투쟁과 사랑을 보여주는 드라마였습니다, 일부는요.

과거 여행을 하면서 드라마에 몰입하고 싶으시다면 추천드립니다.

Sort:  

아.. 이럴 때 TV를 사야 하나 고민하게 됩니다. ㅠ

저도 컴터랑 모니터만 있습니다 ㅎㅎ
넷플릭스에서 tv채널 드라마도 볼 수 있거든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