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 06-15

in #kr28 days ago

CleanShot 2024-06-15 at 16.52.51@2x.png

어제 오늘 GPT에 일상을 기록하고.. 그것과 관련해서 상호작용하고 있다. 일종의 상호작용하는 일기장느낌으로 활용해 보는 중..
기록한 것에 대해서 숙고할 질문을 주고 뭘하겠다 그러면 그것에 대한 관찰 포인트 등을 주기도 하고. 재미있는 듯.

지금까지 일상에 대해서 에세이 형태로 가볍게 정리해달라고 해봄

오늘은 이른 아침에 일어나 용인에서 서울로 이동하며 시작되었습니다. 스타벅스에서 슬램덩크를 시청하며 여유로운 아침을 보냈고, 휴먼디자인 자료를 읽고 카카오톡을 통해 정보를 공유하면서 지적 호기심을 충족시켰습니다. 알렉산더 테크닉 수업에서는 핸즈온 기술을 배우며 몸의 이완과 균형의 중요성을 깨달았습니다. 미용실에서 짧게 자른 머리는 여름의 더위 속에서 시원하고 가벼운 느낌을 주었고, 동남집에서의 비빔냉면 식사는 만족스러웠습니다. 서점을 방문했지만 마음에 드는 책을 찾지 못해 아쉬움을 느꼈고, 그 후 스타벅스에서 콜드브루 커피를 마시며 하루를 돌아보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오늘 하루는 다양한 활동과 감정으로 가득했습니다. 이동 중의 여유로움, 새로운 정보를 습득하며 느낀 만족감, 수업을 통해 얻은 통찰, 그리고 짧게 자른 머리로 인한 상쾌함이 어우러진 하루였습니다. 비록 서점에서 원하는 책을 찾지 못해 아쉬움이 있었지만, 스타벅스에서의 휴식 시간은 하루를 정리하고 내일을 준비하는 귀중한 시간이 되었습니다. 이러한 경험을 통해 자신의 일상 속에서 새로운 통찰을 얻고, 더 나은 내일을 계획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좀 유머러스하게 적어달라니가 이렇게 써준다.

오늘은 이른 아침 5:10에 시작되었습니다. 사실, 눈 뜨자마자 "이 시간에 왜 깨어있는 거지?"라는 의문이 들었지만, 용인에서 서울로 향하는 버스에 몸을 싣고 스타벅스로 향했습니다. 그곳에서 슬램덩크를 보며 추억을 되새기고, 휴먼디자인 자료를 읽으면서 "내가 이걸 이해할 수 있을까?"라는 생각을 했죠. 카카오톡으로 정보를 공유하며 마치 내가 전문가라도 된 것 같은 기분을 잠시 만끽했습니다.
알렉산더 테크닉 수업에서는 몸을 길게 쓰고 최소한의 힘으로 움직이는 법을 배웠습니다. 이를테면, "손가락을 길게 써야 한다"는 말에 "내 손가락이 얼마나 길어질 수 있을까?"라는 의문도 잠시 들었습니다. 이후 미용실에서 짧게 자른 머리는 마치 머리가 날아갈 것 같은 상쾌함을 주었고, 동남집에서 비빔냉면과 서비스 만두는 "이래서 사람들이 서비스에 열광하는구나"라는 깨달음을 주었습니다. 서점에서는 마음에 드는 책을 찾지 못해 실망했지만, 다시 스타벅스에 앉아 콜드브루 커피를 마시며 오늘의 여정을 정리할 수 있었습니다.
오늘은 다양한 활동과 감정으로 가득한 하루였습니다. 어찌 보면 마치 하루 종일 버스를 타고 서울과 용인을 오간 기분이랄까요? 하지만 이렇게 바쁜 와중에도 짧은 머리의 상쾌함과 콜드브루의 깔끔함을 느끼며 하루를 마무리할 수 있었습니다. 내일은 오늘보다 덜 바쁘고, 더 유쾌한 하루가 되기를 기대해봅니다.

전문가라도 된듯한 기분?? ㅋㅋㅋ 이거 웃기네.

Sort:  

Upvoted! Thank you for supporting witness @jswit.

GPT가 글을 잘 쓰네요.

알아서 쭉쭉쭉 ~~

Coin Marketplace

STEEM 0.18
TRX 0.14
JST 0.030
BTC 58665.81
ETH 3153.57
USDT 1.00
SBD 2.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