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극강]감성을 자극하는 제주의 숨은 보물! 정글 게스트 하우스

in #kr-manulnim3 years ago (edited)

DQmetTkJjA7De9NHnPe6mUuRqPyw21YZKB3wYjMDNBr9BFH_1680x8400.jpg


포스팅을 올리는 지금은 이미 현실로 돌아온 출근길이지요.

여행시 숙소에 비중을 두고있지 않기에
숙소를 포스팅 하는 경우가 거의 없지만
이번에 묶게된 제주의 숨은보물 [정글 게스트하우스]는 그냥 지나치기 힘들어 포스팅합니다.
(돈받은바 없으니 믿으셔도 됩니다 ^^)

내용이 많기에 귀납적방법으로 시작합니다.

2박3일 11만원, 아침도 줍니다
스크롤압박! 오늘 최고일겁니다. 겁나면 뒤로..
그러나 정보는 후회없을 것 보장!

이 내용을 기억하고 읽어보시기 바랍니다.


지난 금~일요일 2박3일의 짧은 여정으로 정글 게스트하우스에 묵게 되었습니다.
참석한 워크샵에 저 또한 게스트였던지라 제주공항에 내리자마자
바로 시작된 일정을 마치고 저녁 9시가 되어서야 숙소에 갈 수 있게 되었습니다.
숙소의 종류는 게스트하우스..
여행시 숙소에 비중을 크게두지는 않지만

'그래도 명색이 워크샵인데 게스트하우스라니..'
'특급호텔은 아니더라도 적어도 호텔로 잡아야 하는게 아닌가?'

라는 생각으로 도착한 게스트하우스는 조그마한 건물이었습니다.
늦은 시간에 도착하였던지라 키 사용법만 듣고 3번방을 배정받았습니다.


Studio_20170903_182258.jpg

문을 열고 들어갔던 그대로의 상태를 담아보았습니다.
아마 손님의 도착시간을 미리 확인하여 조명을 켜두었나봅니다.

따듯한 느낌의 전등이 주는 느낌으로 룸은 정말 편안한 느낌이었습니다.

참! 중요한건데..
왼편에 보이는 문 안쪽에 바깥을 보며
차 한잔 마실수있는 조그마한 테라스가 숨어있습니다. ^^


Studio_20170903_202621.jpg

침대의 오른쪽에도 싱글침대이자 소파로 사용가능한 곳에 예쁜 등방이와 쿠션이 있었고
사진상에서 확인할 수 있는 책꽂이에 가지런히 정리된
책과 소품들이 보는 사람의 마음을 편하게 해주었습니다.

그리고 침대에 놓여있는 하얀수건 4개.
손으로 잡아서 맡아본 수건은 정말 최선을 다해 세탁하였음을 알려주는 내음과 함께

'어떻게 이렇게 예쁘게 동그라미를 만들어 놓았을까?'

싶은 생각이 날 정도로 정말 깔끔하면서 탄탄한 느낌을 주었습니다.

무척 피곤하였기에 더 구경할 생각을 하지 않고 바로 샤워를 하러 갔습니다.
화장실 또한 제대로 정돈되어 깔끔하게 손님맞을 준비가 되더군요.


Studio_20170903_181520.jpg

잠에서 깨어
어제 제대로 확인하지 못했던 투숙객을 위한 공간을 담아보았습니다.
아기자기하게 그러나 손님의 편리를 위해 예쁘게 자~알 정리되어 있더군요.

참고로 방이 5개 뿐입니다.


Studio_20170903_202821.jpg

여기저기 기웃거리다
스티미언 눈을 절대로 피해갈 수 없는 그림을 확인했죠.
바로 '고래' ^^

이러한 아기자기한 소품들이 방마다.. 이제 곧 나올 식탁에.. 그리고 어느곳에서도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남자인 제 눈에도 예쁘게 보이는데
아마 대부분 여자분들의 취향저격률이 거의 100%에 가까울거라 생각되더군요.


Studio_20170903_202846.jpg

Studio_20170903_181456.jpg

2층에서 내려가는 계단 하나하나도 그냥 지나침이 없도록 미끄럼 방지와
곳곳에 배치된 예쁜 액자들이 눈길을 사로잡습니다.
(여기서도 아무것도 못느끼는 여자는 100퍼 여자아님 보장 ^^)


Studio_20170903_180920.jpg

그리고 주린 배를 잡고 아침을 먹을 수 있는 곳으로 향합니다.
저는 마스터님게 예쁨받는지라 항상 아침을 고봉으로 주시기에 ^^
제게있어 아침은 삶을 시작하는 것과 같습니다.


Studio_20170903_181759.jpg

크어억!
들어가는 입구부터 심상치가 않습니다.

가뜩이나 사진이 많은 포스팅에 최대한 사진을 뺀 것이 이정도입니다.
물론 실제 눈에 보이는 부분의 1/3도 담지못했습니다.

참고로 정글에서는 융드립 커피를 공급하기에
정말 부드럽고 감미로운 커피의 맛을 종류별로 느낄 수 있습니다.


Studio_20170903_180750.jpg

드리어 자리에 앉아 앞을 바라본 정경입니다.
정글 게스트하우스 아기자기 감성 100%를 보고계시지만..
이 또한 전부를 보여드릴 수 없음이 아쉽기만 합니다.
그러나 또 한번 단언컨데..
딸, 여친, 아내, 마눌, 마스터... 모시고 가기만 하면!
바로 취향저격이 가능하리라 보장합니다.


Studio_20170903_180723.jpg

Studio_20170903_202937.jpg

그리하여 이틀간 맛 본 아침식사입니다.
음식레시피를 공개하는 내용이 아니다보니 자세한 내용은 생략하지만..
빵은 드셔보시면

'그냥 빵이 아니구나'

라는 느낌을 받지못할 분이 없으실듯 싶습니다.

오전 8시30분에 공급되는 아침식사는
이곳을 운영하는 부부가 직접 아침부터 하나하나 손수 만들어 공급하더군요.
그리고 매일 아침에 주던 쥬스와 한잔의 차를 잊기 힘들듯 싶습니다.
정말 맛있었던 아침과 더불어서 말이죠.

그냥 주는 그런 식사가 아니라 제대로 된 브런치를 먹는 느낌입니다.


Studio_20170903_181153.jpg

그래도 숙소인데
당연히 외관사진이 있어야하겠죠.
하지만 너무 사진으로 다 보면 재미가 없을듯 싶어
약간은 만화풍으로 바꿔보았습니다.

만화풍으로 보여드렸지만 실제로 아주 깨끗합니다.

정면은 이렇게 생겼습니다.
일반 건물에 '정글'이라는 느낌을 주기위해 덧대었지만
이 또한 제겐 귀엽게 느껴지더군요.


Studio_20170903_181233.jpg

Studio_20170903_181219.jpg

문을 들어서면..
오른쪽으로 보이는 모습이 위쪽에 위치한 사진이며
왼쪽으로 보이는 모습이 아래사진입니다.

아래사진을 보시면 냥이 한마리를 보실 수 있으실텐데..

이곳의 부부사장님들이 길냥이를 위해 만들어 놓은
그러나 사람도 같이 쉴 수 있는 쉼터를 마련해놓으신 곳이더군요.
이곳에는 항상 길냥이를 위한 먹이와 물이 준비되어 있었습니다.
그래서 그런지 주변에 냥이녀석들이 수시로 제집 드나들듯 돌아다니더군요.

그래서 두 녀석을 담아보았습니다.


Studio_20170903_181328.jpg

Studio_20170903_181430.jpg


Studio_20170903_181708.jpg

다시 생각해보니..
아침 식사자리에서 보았던 이 녀석들 그림이..
이곳에서 사랑받는 길냥이녀석들이었나 보군요.


Studio_20170903_181103.jpg

마지막에 이곳의 블로그 주소를 넣겠지만
이곳 또한 뒷편으로 약간만 내려가면 바로 바다를 만날 수 있는 좋은 위치에 있답니다.
물론 바로 뒷편으로 바다가 위치한 것은 아니지만
최초에 써놓은 결론처럼
가성비를 고려하면 더 이상의 선택이 없을 듯 싶습니다.


Studio_20170903_181917.jpg

기왕 담은것 세월을 낚고있던 제주민 아저씨의 사진도 같이 올려봅니다.
엄청 많이 잡으셨던데.. 나름 이곳이 포인트라 하시더군요 ^^


결 론

제가 다시 제주도를 간다면 특별한 일이 없는한 이곳을 예약할 확률이 100%
55,000원에 이런 깔끔함에 배려를 받을 수 없을듯 싶음.
부부가 정말 열심히 성심으로 운영하더군요.
남편분이 사진작가 이시더군요 ^^
매년 11~12월 또는 1~2월 이런 정도로 두달간 운영을 아예 하지 않고 여행을 즐기시더군요.
저번에는 볼리비아를 다녀오신듯(벽면에 작품 다수)
내년에는 스페인과 어디랬더라.. 두 나라를 두달간 가신다고.. 정말 부러웠습니다.
아! 모나코 ^^
부부가 워낙 여행을 즐기기에 여행자들의 심리를 정말 잘 알고있는 듯 싶었습니다.
그러니 이런 모든 배려가 가능할듯 싶더군요.
그런데..
알아보니 예약없이는 절대 투숙 불가할 정도입니다.
그런데 보장합니다.
남자남자끼리만 아니라면 그 어떤 여자분을 모시고 가더라도...
분명 쓰담쓰담 받으실 수 있으실겁니다. ^^

Sort:  

우와 게스트하우스에서 융드립 커피라니~가성비가 정말 좋네요. 그동안 제주도는 좀 비싼 관광지 느낌이었는데 혹시 가게되면 예약해봐야겠어요ㅎ

욱사마님 저 또한 이곳에 가기전까지는 같은 마음이었는데..
완벽하게 깨져버렸습니다. 되려 가보지 못함이 후회되는 그런곳이라 믿어의심지 않습니다.

Cheer Up! 많은 사람들이 이 포스팅에 관심을 갖고 있나봐요!

  • from Clean STEEM activity supporter

그런가봅니다 ㅎㅎ
재미지네요

Outstanding photos dear sochul! Also without understanding anything, just beautiful!

@schamangerbert My friends
I am very glad to have you on my blog.
By the way, your photos of your profile
I almost did not know you.
You grow beard so I feel like a master. XD

Very cool!
What happened inside you?
Whatever it is, I will cheer up your pursuit :-)

The beard is now a few years old, my old profile picture was quite old :)

Just beautiful post with beautiful context!

제주도를 가게된다면 한번 자볼만 하네요 사진부터가 취향저격입니다ㅎ

헤헤 그러나 이번에는 사진이 실제만 못하답니다.
다녀오고 담은 사람으로 인정.^^
호릭님께서 직접 경험해보시기를 추천드릴뿐.

눈으로 보여지는 대로 고대로 담을수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요. 가보게되면 사진으로 많이 담아볼게요ㅎ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사람의 눈이 표현할 수 있는 계조를 표현할 수 있는 카메라는 현존하지 않기에 이직은 무리가 아닐까 싶습니다.
그것을 추구하고자 하는 지금의 행동이 예술이겠지요.
불가능에 도전하는 예술 ^^

가성비 짱인데요 지금 나름 성수기일텐데 5.5천원에 조식까지 ^^

iieeiieeii님 경험해보면 가성비 극강입니다.
조식도 웬만한 브런치집 명함도 못내밀 정도라.
저도 '이런곳이 게스트하우스인가?'라고 생각했더니 같이 같던 여행을 즐긴다는 젊은 여자직원이 그러더군요.게스트하우스에서 이런수준 보지 못했었다고.

우와~~~ 진짜 너무 너무 이쁜곳이네요~~~ 거기다 가격까지....
내년초에 제주여행가는데 무조건 여기로 예약해야겠네요!~
요런 정보 너무 너무 좋아요!!~~ 소철님!~ ^^

로사리아 자매님!
눈에 보이는 사진으로는 반도 담아내지 못했고
그 느낌은 거의 없는 수준이라 ㅡㅡ
아마 울 로사리아 자매님이 가신다면 만족도 99%(100은 인간미 없어서 ㅎㅎ) 생각합니다. ^^
위치또한 공항서 애월이 가까운지라 여행을 즐기기에도 괜찮으실겁니다.

단, 한가지 도로변에서 이곳으로 들어가는 입구가 놓치기 쉬우니 정신 똑바로 차리고 들어가야 한다는 것? ^^

엄마랑 언니랑 저랑 삼총사 여행일정이 있거든요. 아침부터 여행 생각을 하니 구름위를 둥둥 떠다니는것 처럼 기분이 너무 좋습니다~~!~
소철님 덕분에 월요병 극뽁 할수 있을것 같아요!!~ ^^ 감사합니다~~~ ^^

오~~ 그렇군요.
제가 묵었던 3호가 세명 묵을수 있는 곳입니다.
싱글 침대가 하나 더 있거든요.
언제가 일정이신지 모르지만 세달전에 예약하신 분이 안 되는 경우 반면에 일주일 전에 되는 경우가 발생한다더군요. 입금도 당근 우선일테고.
저 믿고 함 가보세요 로사리아 자매님 ^^

다녀와서 맘에들지 않으심
이러다 포스팅에 도배되는 거 아닌가??
'공갈소철'로다 ㅋ

아니지!
로사리아 님과 두분의 미녀까지 취향저격
자신있습니다!! ㅎㅎ

좋은 정보 리스팀 해놓고 다음 제주 여행시 참고해야겠네요. ^^

@cheolwoo-kim님 제가 숙소를 포스팅 해보기는 처음이라.
이런 먹거리 즐길거리가 호불호가 많아
추천하지 않는편이거든요.
그런데 이곳은 절대 그렇지 않을듯함에 적극추천 입니다.

상쾌한 아침입니다 소철님 ^^ 제주도에 다시 가게 된다면 꼭! 이용해보도록 하겠습니다! 예약없이는 투숙이 안된다니....좋은 정보 알려주셔서 감사합니다!! 너무 아기자기 깔끔깔끔...좋네요, 거기다 완소냥이까지ㅎㅎ오늘도 좋은 하루 되시고~행복한 일들만 가득한 한 주가 되셨으면 좋겠습니다 ^^

@sunshineyaya7님께 더욱 추천드리고 싶습니다.
다른 투숙객과의 하모니를 위해 이곳의 부부사장님이 원하는 투숙객을 면접보나봅니다 인터넷에 글로 ^^
정글에 맞지않는 분은 모시지 않는다고..

만족도 100% 보장! 합니다.
(돈도 안 받고 정말 열심히 광고중이네요 ㅋ)

@sunshineyaya7님의 아이디처럼
눈이 반짝반짝할 멋진 일들로 가득가득 하시길요~ ^^

전 이미 스팀잇을 하면서 눈도반짝 마음도
반짝반짝 할 수 있는 고마우신 분들 덕분에
아주 아주 행복해 하고 있습니다 ^^ 감사합니다~~~ ^^ ㅎㅎ

제게는 내 마음에 받아들이기를 예쁜마음으로
행하시는 @sunshineyaya7님 이기에 더 많은것들이 보이는게 아닐까 싶은데요? ^^

아직도 스팀잇이 어렵게만 느껴지는 부분이 많긴 하지만(코인포함...ㅎㅎ)...제가 할 수 있는 방법으로 하다보니...자연스럽게 녹아 들어 가는 것 같아요..ㅎ''즐기면서 재미있게 하려고 하고 있습니다 ^^ ㅋㅋ오늘은 날씨가 흐리네요....하지만 마음은 기쁩니다 ^^고맙습니다~소철님.

멋진 숙소네요 ^^ . 저도 제주 토~월로 여행중인데 이런 좋은곳을 미리 알았으면 좋았겠어요! 아쉽...

으악 정말 아깝네요 @nhj12311님 ㅜㅜ
그런데 저도 이번 워크샵때문에 이번에 알게되서리.
그렇지만 제주는 또 갈 수 있잖아요
떠나요 모든것 훌훌버리면 ^^
그때는 꼭 들려보시기를 적극추천합니다!

와우 정말 저렴하고 좋은곳이네요 !! 저도 참고 했다가 제주도 가면 꼭 예약해봐야겠네요^^ 아기자기 너무 이쁘네용^^

@subin0613
방문하시면 후회없는 선택이 되지 않으실까 라고 생각합니다.
정말 좋았답니다.
아마도 전체적인 시설과 만족도에 비해
가격이 착해서 그랬겠죠? ^^

와.. 제가 알던 게스트 하우스와는 완전 다르네요.
제주도 가면 항상 이 두세배 이상 가격으로 펜션을 이용했었는데 오히려 여기가 훨씬 좋은 것 같아요.
다음 제주도 여행때는 꼭 여기로 알아봐야 겠습니다.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아마군님 다음 제주여행 계획이 있다면 꼭 이곳에 숙소로 정해보시기를 정말 강추합니다.
추천활동 거의 하지않는 제게 이렇게 극추천 하도록 만든곳이라 ^^
가성비가 이런 의미란 느낌입니다.

제가 아는 게스트하우스는 1박에 2만원 남녀구분없는 도미토리.. 저녁식사 후 '행사장'에 게스트 집결. 십시일반으로 맥주와 막걸리 파티. 누군가 슥 일어나서 통기타 슥 집어서 노래. 옆에선 그림 그리고 그 옆에선 시 쓰고. 콸콸콸

그러게요 시호님 ^^
나도 게스트하우스는 다 그런 것으로 알고 있었는데
40대가 되니 일반적인 게스트하우스의 모습에 적응키는 싫고 호텔만 찾다가..
우연찮게 워크샵으로 이런 곳이 얻어걸릴 줄이야!
'유레카'는 이런때 쓰나보죠? ^^

제주가는 일이 있다면..
꼭 트라이 해보세요 정말 지금까지 봐오던 것과 다른 게스트하우스를 만나게 될거라 확신합니다. ^^

ㅋㅋㅋ 기회가 되면 함 가보겠습니닷

좋은 게시물 sochul, so cool! :)

I appreciated you :-)
Haha last my name, You're really good bro XD

아, 제가 가본 게스트 하우스와는 너무 분위기가 틀린데요? 펜션이라고 해도 믿을 정도로 너무 깔끔하고 분위가 대박이네요.
읽다가 다시 올라가 이면지에 게스트 하우스 이름 적어 놨네요. 제주를 가게 된다면 반드시 이용하겠습니다.
좋은 정보 감사드립니다아! ㅇ_ㅇ

@chocolate1st
가보시면 더 깜놀하실겁니다.
저도 게스트하우스는 그냥 싼맛이라고 알고 있었는데 이곳은 별천지입니다. ^^
좋은 정보는 나눠야 더 가치가 있겠죠? ㅎㅎ

저는 마지막 사진이 가장~ 가슴에 와 닿는군요^^
물고기를 잡아야 합니다..

소철님이 소개해 주신 하우스
소철님포스팅 때문에라도
빨리 가지 않으면
방을 잡기 힘들 정도로
유명세를 타겠는데요..^^

알아보니
이미 유명한 곳이더라구요 --
그나저나 다음번에 아들과 아내 데리고 가려는데 그때 예약도 안 되는게 아닐까 걱정이네요 --

여성분들의 마음 사로잡는 아기자기한 소품들과
아름다운 가격 그리고 고퀄리티의 조식까지!!!
다음에 꼭 들려보고싶네요 ..
거기에 위치도 제가 가고싶었던 애월이네요 ㅎㅎ

애월땅을 이효리가 산 이후부터 뛰었다던데 ㅎㅎ
이곳을 운영하는 부부도 서울생활 정리하고 2009년에 내려오셨다더군요.

그러잖아도 포스팅하는동안 러브흠 자매님 생각이 났었는데 ㅎㅎ
꼬옥들러보시고 러브흠님의 후기가 보고싶어지네요 ^^

포스팅하는동안 저를 떠올려 주시다니.. 영광입니다. 소철님 (씨익~)
나중에 꼭 들려서 후기 남길겁니다. ㅋㅋㅋ(강한의지)
날씨가 너무 좋으니 어디들 가야할거 같아요. ㅎㅎㅎㅎ
행복한 월요일 오후 보내세요 ^^

럽흠자매님도 분명 꺄악~ 이란 반응이실거라 확신으로 ^^
하지만 이 좋은 가을 그 어느 곳에서라도 가을을 만끽하시기를 바라겠습니다~

와우 정말 가성비 짱인 숙소네요. 눈이 맑아지는 기분입니다 ㅎㅎ
두 부부께서 정말 여유있는 생활을 하시면서 즐기시는 듯한 기분이
드네요.. 멋지게 삶을 살아가시는 것 같습니다. 저도 나중에 그럴 수
있을까 싶네요 ㅎㅎ 그 전까지는 열심히 살아야 겠습니다^^

네 성민님
한국오셔서 제주가시게 되면 꼭 가보시기를..
그나저나 이곳 사장부부의 경우
저도 그 삶이 진정 부럽더라고요.
일년에 두달간의 여행도 완전 부럽 --

네 ㅎㅎ 정말 제가 희망하는 인생이 아닌가도 싶습니다.
다음에 갈때는 제주도로 한번 들어가는 것도 생각 중 입니다.
좋은 장소 소개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와, 꼭 가보고 싶네요. 그곳 분위기가 연인끼리 말고 가족이 묵어도 좋을까요?

넵 브리님
그러잖아도 다른 가족분들도 계시더라구요 ^^
저녁에 주변에 술집같은 시설이 전혀없어 완전 조~~오용 합니다.

오~~ 게스트 하우스 꽤 괜찮은데요~~

호텔보다 괜찮은것 같네요 + _+/

제주도는 요즘 진짜 게스트 하우스 열풍인듯해요 ㅎ,,ㅎ

이효리 효과인가요 + 0+/

ㅋㅋ 내심 로미님 오기를 기다렸답니다.
글 올리면서 이곳에 맞을만한 분들을 기대하고 있었기에.
분명 로미자매님께도 딱 맞는 안성맞춤형 숙소가 되리라 생각했거든요~^^
언제고 남편과 알콩달콩 여행기 기대합니다~~

진짜 신랑이랑 기회가 된다면 넘 가보고 싶은곳이예요ㅜ0ㅜ!!!!!!

분위기 대박 가성비 대박
위치도 저는 상당히 좋은것 같습니다..
다음 제주도 여행의 숙소는 저 곳이 될 것 같습니다

저도 저런 한적 한 곳에서 예쁜 건물 지어서
여행자들이랑 어울리고 싶네요 ㅎㅎ

@d-m님 맞아요 ^^
일단 다녀오고나면 '대~~에박'이라는 생각이 바로 들겁니다.
호텔보다는 이번에 겪을 제주여행 꼭 이곳에서 더욱 즐거운 여행이 되기를 기원합니다 ~~ ^^

아니 세상에! 융드립 커피 제공이라니 저 게스트 하우스는 천국인가요...! 게다가 냥님들도 계시고ㅠㅠ 이번 가을에 제주도 가려고 계획 중인데 꼭 여기에서 묵어야겠습니다+_ +

가나님 취향저격 제대로겠죠 ㅋㅋ
아침마다 융드립 커피로 시작하는 하루가 행복하더라구요 정말
길냥이들도 자신을 위해 만들어진 쉼터에 감사하는지 '냐옹냐옹'거리면서 인사하고 다니는 느낌이었거든요 ^^

선예약은 필수입니다 가나님~
꼬옥 일찍 예약하셔야 방이 있다고 하더라구요 ^^

다음엔 바로 찍어서 가야지...
감성 자극하는 사진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jjy님의 마음에 쏘옥 들어갈 자신있습니다! ^^
꼭 함 가보시길요.
제가 느꼈던 좋았던 그 느낌 그대로 전달해드리고싶습니다.

이야~~~ 정말 괜찮은 곳이네요...
돈 안받고 올리셨으니 모두 사실이겠죠? ㅎㅎㅎ

담에 저두 제주에 가면 꼭 예약해 보겠습니다.

그쵸 역시 돈받지 않는 정보가 진짜정보죠 ^^
감동이 순수함을 불러왔으니.
이제 가서 즐기시기만 하면 됩니다~^^

순수함이 또다른 감동을 만들것 같군요...

기회닿는데로 즐겨보고 감동하나 만들어 보겠습니다.^^

이야!! 제주에 이 가격에 이런 착한 곳이 남아있다니 감격적입니다 >ㅇ< 소철님 사진 보면서 우와우와 하고 있었는데 마지막에 애월에서 폭발했습니다 ㅠㅠ 너무너무 가고 싶어요... 여기 24개월, 6개월 아기 데리고 4인가족 묵기에는 어떨까욥?

음.. 아기를 데리고 가는것이 받아들여질런지 모르겠습니다. 가족과 함께 묵었던 다른 분들의 아이는 다 컸었거든요. (실상 고등학생 수준^^)

된다 안 된다는 것은 모르지만
홈페이지에 숙박할 구성원에 대한 정보를 기재하면 게스트하우스 오너가 결정을 하는 것으로 알고있으나 이것 또한 룰로 정해진 것은 아닌 것으로 알고있으니 함 글 남겨보셔야 할 듯 싶습니다.

장소는 제 판단에 다른 시설에 비해 전혀 모자라지는 않을겁니다. 대신 아기용 식탁이 있어야 할텐데 ..

정말 이 글을 안 읽었으면 어쩔뻔 했어요~~다음에 제주도 가면 호텔 대신 이런곳에서 묵어야 겠어요. 진짜 너무 예쁘네요. 좋은 정보 감사드려욧~^^

호텔은 너무 흔하고..물론 좋기는 하지만
무척이나 새롭고 즐거운 경험이었기에
@happyworkingmom님께도 꼬옥 권해드리고 싶습니다~^^

어디 동화 나라 다녀오신것 같은데요.
"이상한 나라의 엘리스"가 들어간 오래된 그루터기 속을 들어가면 저런 곳이 나올까요? ㅋ 살이쪄서 ... 그루터기사이 끼어서 대략 낭패를 겪을것 같은 상상을 티월드 입니다 .ㅋ

ㅋㅋ 티월드님 한꺼번에 세명도 들어갈 수 있다는거 ^^
제주에 가심 꼭 함 가보세요.
감히 게스트하우스 중 최고라고 부를만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