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직을 하게 되었습니다.

석사까지 하고 남부럽지 않은 대기업에서 연구원 생활을 한다 생각했는데,
세계정세는 내맘대로 되지 않더군요 업의 사이클이라는게 참 무섭습니다.
나의 노력여하와 무관하게 회사는 어려워지고, 누구나 가고싶어하는 회사가 누구나 걱정하는 회사가 되는거 한순간 이더군요...

그래도 근근히 만족하면서 다니다가 작은 연구기관으로 이직을 하게 되었습니다. 젊다면 젊고 많다면 많은 나이에 생활을 바꾼다는게 나름 큰 도전입니다. 가족과도 떨어져서 말이죠...

26개월 아기가 눈에 밟혀 쉽게 발이 떨어지질 않습니다.

그래도 어쩌겠어요.. 아빤데 아빠의 역할을 해야죠..

두렵기도 하고 설레기도 한 새로운 시작이지만 힘을내서 해보렵니다.

Sort:  
 6 months ago 

힘내세요~

감사합니다.

새로운 출발을 응원합니다!👍🏻

감사합니다.

 6 months ago 

화이팅하세요~~~!!

감사합니다.

Coin Marketplace

STEEM 0.29
TRX 0.06
JST 0.039
BTC 35092.16
ETH 2436.08
USDT 1.00
SBD 3.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