억새의 바다 영남알프스 태극종주

in #tripsteem3 years ago (edited)

image

금요일(10월12일) 밤 11시 서울을 떠난 산악회 버스는 토요일(13일) 새벽 3시40분 석골사 입구에 우리 일행을 내려 놓았다.
1킬로 정도 계곡 마을길을 올라가니, 석골폭포가 요란한 소리를 내며 우리를 맞는다.
밤하늘엔 별이 총총 빛나고, 산길은 칠흙같은 어둠이다.
50킬로 영남알프스 태극종주 들머리다.

조금 오르면, 억산으로 오르는 등로와 운문산으로 가는 등로의 갈림길이 나온다.
태극종주는 억산을 거쳐 운문산으로 가는 게 풀코스다. 억산은 인적이 드물어, 밤에 등산로를 찾기 어렵다. 길을 헤매다 되돌아오는 경우가 많다. 우리는 곧바로 상원암을 거쳐 운문산으로 올랐다.

오전 6시. 운문산 정상에 섰을 땐 날이 밝았지만, 운무 때문에 시야가 트이지 않았다.
아랫재를 거쳐 가지산으로 진행한다. 등로가 결코 만만치 않다.
등로는 석골사입구(해발 200미터 정도)-운문산(1188)-아랫재(해발 700미터 정도)-가지산(1241)으로 연결된다.
짧은 구간에 해발 1000미터를 올랐다가, 500미터를 내려왔다가, 다시 500미터를 올라야 한다. 헥헥, 숨이 찬다.

가지산 능선에 오르자, 운무가 완전히 걷히며 영남알프스의 장쾌한 연봉이 한눈에 들어온다. 알프스라는 별명을 누가 붙였는지, 너무 잘 어울린다.

능선위에서 보면, 마을들이 녹색 숲으로 둘러쌓여, 알프스에 있는 유럽의 마을처럼 예쁘다. 계속해서 석남터널 위를 통과해 능동산으로 진행한다. 이곳은 배내고개와 연결된다. 지도에서 보듯, 배내고개는 환종주의 들머리다. 산행경험이 부족하면, 태극종주 대신 이곳에서부터 환종주를 하면 된다.

능동산에서 샘물산장을 거쳐 사자봉(천황산)으로 가는 길에 본격적으로 억새가 펼쳐진다. 햇볕에 반짝이는 은색 억새들의 물결이 장관이다.

수미봉(재약산) 정상에 서면, 고사리분교 터 앞쪽으로 백만평이 넘는 억새의 바다 사자평이 한눈에 들어온다. 하지만 거리가 멀어 그냥 회색으로 보일 뿐, 억새의 모습들이 눈에 들어오지는 않는다.

고사리분교터 앞을 지나 사자평에 본격 진입한다. 말그대로 억새의 바다로 들어간다. 억새 숲을 걸어가면, 바람에 흔들리는 억새가 뺨을 간지럽힌다. 등산객들은 어린애처럼 신이 나 낄낄거리며, 농을 주고 받기도 하면서, 억새의 향연을 마음껏 즐긴다.

사자평에서 오른쪽으로 꺽어 죽전마을로 내려간다. 하산길이 지루하고 가파른 흙길이다.
억새숲에 취해 '나 잡아 봐라'하고 넋놓고 놀지 말고, 날이 어둡기 전에 내려오는 게 좋다. 어두울 때 내려오면 꽤 위험해 보인다.
차도를 따라 숙소인 000유스호스텔에 도착하니 오후 4시20분. 30킬로 정도를 12시간 40분간 걸었다.

샤워하고 쉬는 데, 소식을 들은 고향친구들이 숙소로 찾아왔다. 오랜만에 만난 고향친구들과 파전에 오리구이를 안주로 곁들여 막걸리를 나눠 마시니 꿀맛이다. 반갑고 고맙다. 친구들아.

다음날(14일 일요일) 오전 7시30분 2일차 등산을 시작한다. 청수골을 따라 가파른 산길을 헐떡이며 함박등에 오른다. 사방팔방이 탁 트인 경치가 일품이다. 어제 걸은 영남알프스의 연봉들이 한눈에 들어온다. 장관이다.
영축산, 신불산으로 계속 진행한다. 영남알프스를 처음 와 본 나는 이 구간에 완전 반했다.

사람마다 좋아하는 풍경이 다르겠지만, 몽골 초원같은 드넓은 평원에 억새들이 주변 봉우리들과 어울려 뿜어내는 장쾌함이 단번에 내 마음을 사로잡았다.
다음주 토요일 아내와 아이들을 데리고 다시 올까? 너무 멋지다. 이렇게 멋진 곳을, 서울에서 멀다는 이유로, 왜 한번도 와보지 않았을까? 하루종일 머물고 싶다.

신불산 정상 전망대에서 도시락을 나눠 먹고, 간월산으로 진행한다. 간월재 휴게소 부근은 인산인해다. 억새가 절정인 이때를 놓칠 수 없다며, 전국에서 몰려온 등산객, 나들이객이 휴게소 부근을 가득 메워 형형색색 사람단풍이 됐다.

간월산을 넘어 배내봉을 거쳐 배내고개로 내려와 영남알프스 태극종주를 끝냈다. 오후3시. 18킬로, 7시간30분 정도 걸렸다. 이틀동안 대략 48킬로, 20시간 걸었다. 넘은 산(봉우리)만 9개다.
파란 하늘과 하얀 구름, 장쾌한 녹색 연봉들, 회색인 듯 투명한 듯 반짝이는 억새들..., 정말 오래 간만에 너무 행복했다.

(여행팁)
영남알프스는 태극종주가 가장 멋지게 감상할 수 있는 코스다. 운문산-가지산-능동산까지는 장쾌한 산세를 즐길 수 있어, 산을 좋아하는 사람들에게 안성맞춤이다.
능동산부터 환종주도 괜찮다. 환종주도 33킬로 정도로, 만만치는 않다.

아이들과 함께 억새만 보겠다면, 밀양 얼음골에서 케이블카를 타고 오르면 될 것 같다. 능동산과 사자봉(천황산) 사이 능선에 내려준다(난 안타봤다). 거기서 사자봉까지 평지보다 약간 오르막인 4킬로 정도 등산을 하고, 다시 케이블카로 내려가면 될 것 같다. 사자봉 가는 길에도 억새가 많다.

등산을 조금 할 수 있다면, 신불산과 간월산만 보는 것도 괜찮다. 통도사에서 오를 수도 있고, 신불산 자연휴양림에서도 쉽게 오를 수 있을 것 같다(난 안가봤다).

혹시, 억새가 뭐 볼 거 있나?, 서울(상암 난지공원)에도 많은데(나도 며칠전까지 그렇게 생각했다)..., 이렇게 생각하시는 분들에게, 이 가을이 가기 전 영남알프스의 억새바다에 꼭 한번 가보실 것을 권해 드린다. 나는 이번 토요일 또 가고 싶다.


여행지 정보
● 밀양시 산내면 영남 알프스



억새의 바다 영남알프스 태극종주

이 글은 스팀 기반 여행정보 서비스

trips.teem 으로 작성된 글 입니다.

image


Sponsored ( Powered by dclick )
DCLICK: An Incentivized Ad platform by Proof of Click - 스팀 기반 애드센스를 소개합니다.

안녕하세요 스티미언 여러분. 오늘 여러분께 스팀 블록체인 기반 광고 플랫폼 DCLICK을 소개...

logo

이 글은 스팀 기반 광고 플랫폼
dclick 에 의해 작성 되었습니다.

Sort:  

영남 알프스 정말 멋져요~~ 아쉬운 대로 하늘공원이라도 다녀오고 싶네요

네. 하늘공원은 특히 밤에 가면 더 멋있더라구요.
야경도 보고, 조명에 비친 억새가 이쁘더군요 ^^

사자평 억새는 정말 유명하죠. 저도 몇 번 가본 곳이네요.

[하루 2번 풀보팅 이벤트#57-1] 당첨 축하드립니다! ^^

알프스다녀오셨군요. 다음엔 스위스다녀오세요.ㅋㅋ

ㅋㅋㅋ 스위스 예전에 다녀왔어유 ~

짱짱맨 출석부 함께 응원합니다~^^
행복한 하루 보내셔용~^^

Posted using Partiko Android

감사합니다 ~

3회차 보팅남깁니다. 편안한 시간되세요:]

감사합니다 ~

산을 오르시는 분들을 보면 참 대단한 분들이다 라는 생각이 들어요 ㅎㅎ
전 30분 올라가면 지치거든요 ㅎㅎㅎ

자꾸 가면 산에 정이 듭니다. 자연스레 등력이 늡니다 ^^

안녕하세요. @trips.teem입니다. 태극 종주를 가장 멋지게 감상할 수 있는 코스를 알려주셔서 감사합니다. 너무 이뻐요!! 가을을 사진속에 완전 잘 담으셨네요!! 앞으로도 좋은 여행지 많이 공유해주세요^^ 감사합니다.!!

와 등산객들이 어마어마하네요.
산도 엄청 크고 멋지네요~
특히 산에서 보는 산과 하늘은 예술인거 같습니다!

지난 주말 이틀간 특히 날이 좋았습니다.
말씀대로 하늘과 구름이 예술이었어요 ^^

와! 갈대길이 멋지네요. ^^

안가보셨다면, 한번 가보세요. 반합니다 ~~

가을이네요.^_^
요즘 날씨도 좋아서 등산하기 좋겠어요~
억새풀도 이쁘고~~

네. 저도 억새가 저렇게 멋있는 줄 몰랐어요.
그냥 거기서 살고 싶더라구요.

풍경이 멋드러집니다. 억새풀밭은 함 보고싶네요..

네. 안가보셨다면, 강추합니다~

Hi @good21!

Your post was upvoted by @steem-ua, new Steem dApp, using UserAuthority for algorithmic post curation!
Your UA account score is currently 2.361 which ranks you at #18095 across all Steem accounts.
Your rank has dropped 6 places in the last three days (old rank 18089).

In our last Algorithmic Curation Round, consisting of 376 contributions, your post is ranked at #217.

Evaluation of your UA score:
  • Only a few people are following you, try to convince more people with good work.
  • The readers like your work!
  • Good user engagement!

Feel free to join our @steem-ua Discord server

밀양쪽이 고향이신가 보네요.

태극종주. 멋진것 같습니다. 우리나라에도 이런게 있다니.. 꼭 가봐야겠어요..

부산이 고향입니다. 가을이 가기 전 꼭 한번 가보세요. 후회하지 않습니다

올해는 힘들고... 수년내 가보려구요..

가을되면 내장/설악 많은 사진 봤는데... 전 태극종주가 확 꽃히네요..
제 취향인듯 합니다. ^^;

카일의 보팅이벤트III 당첨!!! 좋은 하루 보내세요~^^

감사합니다~

짱짱맨 출석부 호출로 왔습니다.

영남 알프스 대단히 아름다운 코스네요. 가보고 싶어요.

syskwl님은 아마 몇시간이면 다 도실거예요 ㅎㅎ

그럴리가 있나요? 사진찍다 보면 아주 늦어요.ㅋㅋ

갈대밭 사잇길이 넘 멋지네요^^

네, 혹시 안가보셨다면 가을에 한번 가보세요.
눈으로 보면 훨씬 멋집니다 ~

Congratulations @good21! You have completed the following achievement on the Steem blockchain and have been rewarded with new badge(s) :

Award for the number of comments received

Click on the badge to view your Board of Honor.
If you no longer want to receive notifications, reply to this comment with the word STOP

Do not miss the last post from @steemitboard:

SteemitBoard Ranking update - Resteem and Resteemed added

Support SteemitBoard's project! Vote for its witness and get one more award!

와- 좋네요~ 좋아!!
저는 신불산은 아니고 창녕 쪽에 있는 화왕산 억새를 보러 갔던 기억이 있는데..
열심히 올라가서 탁 트인 억새밭을 보면 마음이 확 트이더라구요.
좋은 곳 다녀오셨네요!! : )

저는 안가봤는데, 화왕산 억새 멋지다는 얘기 많이 들었어요.
기회보면 한번 다녀와봐야 겠네요. ㅎㅎ

캬아~~ 멋집니다.
사진만 봐도 힐링이어요.
가을가을하네요.

네, 이 가을이 가기전 멋진 곳에서 멋진 추억 만드시길 바랍니다 ^^

아 억새도 보고 싶고 저런 장관도 보고 싶은데...
누가 정상에 똑 하고 떨어뜨려줬으면..ㅎㅎㅎ

ㅋㅋㅋ
땀 흘리고 올라가야, 더 멋지게 보이는 법입니다 ㅋㅋㅋ

디클릭 클릭 파도타고 또 왔어용~!
클릭 함께 응원합니당~!
디클릭 클릭 함께 응원합니당~!
행복한 주말 보내셔용~^^

Posted using Partiko Android

대단한 장관이군요! 좀 빡셀것 같긴 하지만...^^ 막걸리는 가져가셨나요?

네. 풀코스로 돌려면, 평소 등산을 안하셨다면 상당히 힘든 코스라고 봐야 합니다.
막걸리 마실 시간도 없이 뺑뺑이 돌아야 합니다. 막걸리는 하산 뒤에 ^^

감사합니다~

정말
아름다운 곳이네요... !!
이런 자연보면 그냥 힐링이되는듯해요..

네. 멋지더라구요 ~

Coin Marketplace

STEEM 0.76
TRX 0.09
JST 0.073
BTC 54812.07
ETH 4111.68
BNB 591.20
SBD 7.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