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천 전곡리 유적지

in #tripsteem4 years ago (edited)

image

가을이 온다.
집에 가만히 있을 수 없어 어디라도 나왔다.

감악산을 갔다가 인근의 한탄강으로 가는 길에 눈에 들어온 전곡리 유적지.
계획한 곳은 아니였지만 차를 세웠다.

역사 시간에 배웠던 멀고먼 선사시대.
선사시대 전곡리가 연천에 있었구나ㅡ

무엇보다 드넓은 공간이 많았던 게 인상 깊다.
그래서인지 아이들 데려온 가족이 많았던 듯.
떨어지는 낙엽에도 꺄르르꺄르르 신나기만 한 아이들~~
보는 사람도 같이 행복해지는 그림이다.

선선한 기온에 햇살 좋던 날이라 산책하기 딱.
이런날이 점점 짧아지는 것 같아 아쉽다.

빛이 기울어지는 시간, 지금이 바로 멍때리기 좋은 시간이다.

전곡리 유적지는 지금 국화가 한창. 선사시대 유적지가 아니라 국화꽃축제에 온 것 같은 착각이 들 정도로 국화을 어마무시하게 심어놓으셨다.

여태껏 이런 곳이 있는 줄 모르고 파주만 댕겼네~~ 당분간은 연천 나들이를 자주 갈 것 같다.


여행지 정보
● 대한민국 연천군 전곡읍 연천 전곡리 유적(전곡리 선사유적지)



연천 전곡리 유적지

이 글은 스팀 기반 여행정보 서비스

trips.teem 으로 작성된 글 입니다.

image

Sort:  

연천이 어딘가 했는데
오모나 경기도이네요~~
가을의 정취가 가득하니 사진으로만 봐도 단풍에 취하는 듯 합니다.
크~~~

다음주까지가 가을의 절정일 것 같아요.
제가 갔을 때는 이제 가을옷 갈아입기 시작이였어요.
가을가을 느낄 시간이 얼마 남지 않았으니
이번 주말도 어디론가 떠나렵니당.

선사시대 유적지가 있군요~

저도 처음 가보게 된 곳이예요.
볼 거리가 많다기 보다는
가만히 쉬기 좋은 장소 같아요.

선사유적지가 있군요~~ 돌만 보고 선사시대인걸 구분하는게 신기한거같아요.

요즘 여기저기서 국화축제 많이 하더군요~
기후 변화로 가장 좋아하는 계절인 가을이 너무 짧아지고 있어 안타깝네요~ ^^

Coin Marketplace

STEEM 0.25
TRX 0.14
JST 0.033
BTC 51667.46
ETH 3043.88
USDT 1.00
SBD 4.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