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웅전설5 바다의 함가 18화

in kr •  19 days ago

1.jpg

알토스 : 페니솔라 병사군요.
게이트 계장 : 아~여보세요. 승선권은 가지고 있나?
폴트 : 예.
(폴트 일행은 승선권을 건넸다.)
게이트 계장 : 좋아, 지나가도 좋다.
폴트 : 아까 병사들은 어떻게 된거지?
게이트 계장 : 이것도 저것도... 류톰섬에 파견된 사람들이 돌아온거지. 바쁘다, 바뻐.
폴트 : 어?
성질 나쁜 뱃사공 : 어떻게 된거지! 어째서 페니솔라의 병사가 돌아왔지?
성격 나쁜 뱃사공 : 아무래도 섬의 경호로 간 병사들을 전원 철수시킨 것 같군. 공작놈, 무슨 생각을 하는 거지...
루푸샤 여사 : 당신들 무엇을 하는거죠?
폴트 : (보자르의 루푸샤씨다.)
우나 : (음악학교의 포겐 교장도 있어.)
루푸샤 여사 : 안좋은 이야기를 하시는 것 같은데. 저 피곤해요! 빨리 타게 해주지 않겠어요?
성격 나쁜 뱃사공 : 시끄러! 알았어! 초대객들이지, 이름을 말해!
루푸샤 여사 : 무슨 잠꼬대 같은 소리를 하는거야?
성격 나쁜 뱃사공 : 뭐, 뭐라고!
루푸샤 여사 : 그 배는 공공 연락선. 당신들과 같은 불량배들에게 이름을 말 할 필요는 없습니다.
성격 나쁜 뱃사공 : 뭐야?
포겐 교장 : 얘기를 들어보니 일반 도항객이 연락선에 탈 수 없어서 곤란해 하는 것 같은데 무슨 일이지?
돈크 : 그렇다! 더이상 참을 수 없어.
마티아 : 더 이상 견딜 수가 없어!
성질 나쁜 뱃사공 : 시끄러! 시끄럽게 굴지마!!
마티아 : 꺅...
돈크 : 뭐, 뭐, 뭐, 뭐야!

2.jpg

포겐 교장 : 설마 검을 뽑는 것은... 그건 안돼!
성격 나쁜 뱃사공 : 잠자코 있어!
폴트 : 그만둬! 이런곳에서 검을 빼는 것은 좋지 않아!
성격 나쁜 뱃사공 : 뭐, 뭐라고 네놈...!
루푸샤 여사 : 어머 폴트...
포겐 교장 : 이거 오랜만이군. 맥베인씨.
우나 : 안녕하세요?
성질 나쁜 뱃사공 : 인사같은건 집어치워!
맥베인 : 자자, 여러분! 여기는 저한테 맡기시고!
포겐 교장 : 당신이라면 안심이오. 잘 부탁해요.
루푸샤 여사 : 부탁해요!
맥베인 : 가만히 듣고 있자니 복통이 터질 것 같군! 이미 페니솔라 공국은 오늘부터 일절 리쉬와는 손을 잡지 않겠다고 선언한 것을 모르나? 거기 해적 쓰레기들! 페니솔라 병사한테 붙잡히고 싶지 않으면 얌전히 해!
성질 나쁜 뱃사공 : 뭐야? 그런말은 금시초문이다.
성격 나쁜 뱃사공 : 쳇, 건방진 늙은이군. 따끔한 맛을 보여주지.
성질 나쁜 뱃사공 : 이 놈들 성에 있던 놈들 아냐? 오디션에 추천됐을지도 몰라.
성격 나쁜 뱃사공 : 상관없어, 없애버려!
성질 나쁜 뱃사공 : 제, 젠장...
성격 나쁜 뱃사공 : 당했다...
돈크 : 멋진데! 가슴이 시원하군.
샬름 : 오빠들 굉장해.
페니솔라 병사 : 도대체 뭘 하는거야? 소란을 피운건 누구냐?
도항객&초대객 : 저 뱃사공입니다!
성격 나쁜 뱃사공 : 훗, 우리들의 뒤에는 리쉬가 있어. 붙잡혀도 금방 풀려날거야! 으하하하...!
남자 목소리 : 안됐지만 그럴순 없어.
폴트 : 자, 자작님? 에굴 자작님이다.
우나 : 상처는 이제 괜찮습니까?

3.jpg

에굴 : 괜찮아. 완전히 회복했어. 게다가 공작이 의지를 표시한 이상 언제까지고 누워있을 순 없어. 데려가.
페니솔라 병사 : 옛!
성격 나쁜 뱃사공 : 놔라! 놓으라니까!
페니솔라 병사 : 너희들, 저분을 누구라고 생각하느냐! 중신이시고 공작의 친구이신 에굴 자작이시다!
에굴 : 너희들의 악행에 대한 보고는 받았다. 페니솔라 공국은 다시 태어났다. 각오해라.
성질 나쁜 뱃사공 : 그런...윽.
에굴 : 맥배인씨! 당신들 덕분에 페니솔라 공국은 다시 태어났소. 정말로 고맙습니다.
맥배인 : 아닙니다... 그렇게 말씀하시니, 왠지 쑥쓰럽군...
에굴 : 폴트, 우나도.
우나 : 음, 그런...
폴트 : 우리들은...
포겐 교장 : 페니솔라에서도 대활약이네요.
루푸샤 여사 : 그렇다면 맥베인 일행은 칸토스에서도 활약을 했었단 말입니까?
맥베인 : 아, 아뇨 아뇨...
포겐 교장 : 그렇다면 보자르에서도 말입니까?
루푸샤 여사 : 음, 정말로 신세 많았습니다.
폴트 : 할아버지, 더 높이 띄워주기 전에... 빨리 배에 타는 것이 좋겠어요.
우나 : 그러게.
맥베인 : 우리들은 계기를 만든 것 뿐이요. 자작님과 같은 분이 최후까지 희망을 버리지 않은 결과지. 레오네의 말을 생각하는 게 좋을겁니다.
에굴 : [많은 의혹에도 마음이 흔들리지 않고, 인내야말로 강력한 선율을 연주한다] 그렇군... 이 말의 의미를 알 것 같습니다.
맥베인 : 페니솔라 공국의 미래는 틀림없이 밝소. 그러나 거기에 이르기까지의 길은 험하지.
에굴 : 가슴에 새겨두겠습니다.
우나 : 알토스씨와도 이별이네요. 신세 많이 졌습니다.
알토스 : 저야말로 시간을 함께 보내서 굉장히 즐거웠습니다.

4.jpg

폴트 : 뭐 류톰섬의 오디션까지 함께 있었으면 좋았을걸.
알토스 : 아하하.
폴트 : 알토스씨가 함께한 맥베인 연주단은 최고였어요.
알토스 : 고마워. 나는 빵만드는 일이 남아있어. 지금은 그쪽에 신경쓰지 않으면 안돼.
선원 : 이제 출항 시간입니다.
맥베인 : 흠, 아무래도 너희들은 리쉬의 부하들이 아닌 것 같은데?
선원 : 그런말 마세요. 그놈들, 그랜블호에 갑자기 쳐들어와서 엉망을 만들어 놓았죠. 몇번이고 바다에 던져버리고 싶었지만... 됐어. 출항합니다.
알토스 : 폴트군! 레오네의 발자취를 쫓는 여행은 네 음악가로써의 재능을 크게 넓혀줄거라 생각한다! 여행의 순간순간을 소중히 마음에 새겨둬라! 너라면 틀림없이 멋진 연주가가 될거야!
폴트 : 알토스씨...
알토스 : 이번에는 카발로 대회에서 만나자! 성장한 폴트한테 지지 않도록 나도 노력할거야!
폴트 : 알았어. 약속했어요!
알토스 : 여러분, 안녕히!
에굴 : 또 만날날을 기다리겠습니다!
(이렇게 해서 폴트일행은 무스항에서 알토스와 에굴자작의 배웅을 받으며 페니솔라 공국을 뒤로 했다. 운행을 재개한 연락선 그랜블호에서 호상 리쉬의 파티가 열리는 류톰섬을 목표로 나아갔다.)
그랜블호 선장 : 잔교에서는 신세를 졌습니다. 매우 곤란했던 참이었는데 덕분에 살았습니다.
맥베인 : 당신도 고생 많았소.
우나 : 이제 괜찮아요. 또 그런 사람들이 나타나면 이걸 보여주자구요.
그랜블호 선장 : 네, 자작님이 이런걸 주셨으니까요. 음~ (부스럭 부스럭)
(경고장) [연락선 그랜블호를 독점한 자는 페니솔라공 국법으로 다스릴 것이다.]
그랜블호 선장 : 페니솔라 공국이 공식적으로 입장을 발표해 주었으니 이젠 안심이군요. 횡포를 부리는 놈들을 가만 둘 수는 없죠.
루푸샤 여사 : 그 선원들을 물리치던 건 정말로 놀라웠어요. 가세할 틈도 없어보이던걸요. 역시 스윙단을 토벌한 분들답네요. 그런 놈들을 고용하다니 리쉬는 무슨 생각인건지 모르겠어요.
고셋트 노인 : 무시무시한 선원들이었네. 어쩌면 해적질을 하던 놈들이었을지도 몰라.
우나 : 이 근처에 해적이 있나요?

5.jpg

고셋트 노인 : 리쉬가 류톰섬을 사기 전에는 류톰섬에도 마을이 있었는데 해적선이 상당히 출몰했었다는군. 진짜 해적이라면야 아까 그놈들 따위는 아무것도 아닐수도 있겠지만.
샬름 : 와~ 반짝반짝거려~ 봐, 새하얀 새도 날고 있어! 바다란 거 굉장해! 알고 있어? 바닷물은 짜대. 소금이 얼마나 들어있는 걸까.
선원 : 아까 결투는 굉장했소. 연주가가 아닌 무투가로 보이더군요!
폴트 : 우리 할아버지는 이상한 기술을 사용하거든요.
맥베인 : 이상한 기술이 아니지. 호신술이다.
선원 : 뱃사람의 완력에도 지지 않을 거 같네요!
돈크 : 아깐 고마웠어요. 위험할 뻔했는데 도와주어서. 실은 굉장히 무서웠어요.
마티아 : 뱃사공들을 쫓아내 주셔서 정말 고맙습니다. 덕분에 친구와의 약속을 지킬 수 있었습니다.
포겐교장 : 화려한 파티같은 건 제 취향에는 맞지 않습니다만... 오디션에는 흥미가 있어서 참석해 보기로 했습니다..
우나 : 교장선생님답네요.
폴트 : 학생 중에 추천한 사람은 없나요? 슈벨은 실력이 꽤나 좋잖아요.
표겐 교장 : 그 아이는 아직 미숙하답니다. 게다가 한명만 데려오면 공평한 처사라 볼 수 없겠지요. 아까의 선원들은 무척 거칠던데 음악을 통한 인성교육이 필요할지도 몰라요.
선원 : 그 깡패같은 선원 놈들이 술과 음료를 가져오라 했지. 당신들 덕택에 자유가 됐어. 그런데 평범한 파티로 보이는데 왜 저렇게 많은 음식이 필요한 거야? 초대객 수도 뻔해보이는데.
그랜블호 선장 : 그러고 보니, 여러분께 부탁이 있습니다만.
맥베인 : 뭔가?
그랜블호 선장 : 손님들께 그동안 본의 아니게 많은 폐를 끼쳤습니다. 그래서 괜찮다면 승객분들께 여러분의 연주를 들려줄 수는 없겠습니까. 물론 보수는 제가 지불하겠습니다. 승객분들께 사과의 뜻으로 연주를 즐길 기회를 드리고 싶군요.
맥베인 : 과연 선장답소. 언제나 승객들을 생각하고 있구려. 사람들의 귀를 즐겁게 하는 자로서 흔쾌히 받아들이지.
우나 : 와! 폴트, 배 위에서 또 연주할 기회가 생겼네.
폴트 : 응, 편안하고 즐겁게 해 드리자.
그랜블호 선장 : 고맙습니다. 연주하기엔 갑판 앞쪽이 좋아보이네요. 잘 부탁드립니다.

6.jpg

폴트 : 음, 뭘 연주해야 할까?
우나 : 이건 어때? [숲과 바다의 메모리아]
맥베인 : 아직 충분히 연습하지 못했잖느냐?
폴트 : 최선을 다했보고 잘 안되면 다른 곡을 연주하는 걸로 해요. 오디션 연습도 되잖아요.
맥베인 : 그렇군... 해볼까.
선원 : 좋아. 시작하는거야?
폴트 : 응, 모두들 연주를 즐기세요.
선원 : 그거 좋군. 내가 승객분들을 모아주지.
맥베인 : 미안하네.
선원 : 맡겨만 줘요.
맥베인 : 자, 폴트. 이번에는 네가 인사를 해보는 것도 좋을 것 같구나. 이런 경험도 필요하니 말이다.
폴트 : 네...? 제가요!? 사람들 앞에서 뭔가 말하려니 부끄럽네요... 연주라면 괜찮지만...
맥베인 : 겨우 이 정도로 무서워하면 안 되지.
폴트 : 네, 해볼게요.
맥베인 : 어깨를 펴고 당당하게 네가 하고 싶은 말을 하면 되는거야.
우나 : 폴트, 힘내~!
선원 : 여~! 불러왔어.
맥베인 : 오오, 고맙네. 자.
폴트 : 으응. 음... 안녕하세요.
고셋트 노인 : 안녕하신가.
폴트 : 여러분... 이렇게 모여주셔서 감사합니다. 저희는 맥베인 연주단이라고 합니다.
샬름 : 뭐야 뭐야? 뭘 하려는 거야?
고셋트 노인 : 이런, 샬름 조용히 하거라.
폴트 : 연락선 선장님께서 여러분께 폐를 끼친 데 대한 사과로 저희에게 연주를 부탁하셨습니다. 이제 연주를 시작하겠습니다. 함께 즐겨주신다면 저희도 행복하겠네요.

7.jpg

폴트 : 실수했던 걸까...
루푸샤 여사 : 그렇지 않아요. 너무 멋진 연주였어요.
돈크 : 와~ 대단해요!
마티아 : 계속 감탄했는걸요.
샬름 : 오빠들 멋져~!
포겐 교장 : 그 선율... 처음 듣는데도 낯설지가 않군요. 레오네의 곡입니까?
맥베인 : 역시 포겐 교장님. [숲과 바다의 메모리아]라고 하는 지금 향하고 있는 류톰섬에 전해져 오는 곡입니다.
포겐 교장 : 맥베인 연주단만이 보여줄 수 있는 멋진 연주였습니다. 배 여행에 추억을 더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폴트 : 저희야말로 익숙하지 않은 곡을 끝까지 들어주시고, 과찬을 보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이상 맥베인 연주단이었습니다! ...휴, 떨렸어. 인사말 이상하지 않았나요?
우나 : 아냐 아주 잘하던걸~?
맥베인 : 간신히 불합격은 면할 정도로구나. 그렇게 계속 하다 보면 떨리는 것도 괜찮아질게다.
폴트 : 이럴땐 샤오 아저씨를 존경할 수 밖에 없네요. 엄청난 만담가니까요.
맥베인 : 그런건 존경하지 않아도 돼. 여튼 큰 일을 잘 해냈다. 폴트, 잠시 쉬자꾸나.
그랜블호 선장 : 정말 감사합니다. 여기 수고비입니다. 어서 받아주세요.
맥베인 : 고맙소이다. 흔쾌히 받아두겠소.
그랜블호 선장 : 그런데 정말 깜짝 놀랐습니다. 설마 [숲과 바다의 메모리아]를 연주하실줄은... 실은 저는 류톰섬 출신이라서요. 옛날부터 귀에 익은 곡이었습니다.
폴트 : 그랬군요.
그랜블호 선장 : 정말 그리운 곡이지요... 섬이 리쉬의 소유가 된 후 오랫동안 듣지 못했었습니다.
맥베인 : 실례지만 류톰섬이 리쉬의 소유가 된 데에는 어떤 사연이 있소이까?

8.jpg

그랜블호 선장 : ...예에. 3년전 쯤이군요. 류톰섬은 매일 해적의 습격을 받고 있었습니다. 농작물도 어패류도 그들이 모두 가져가 버리던 나날이었죠.
폴트 : 해적 이야기는 대충은 들었는데, 리쉬와는 무슨 관계가 있는 건가요?
그랜블호 선장 : 마침 그때 리쉬가 류톰섬을 사고 싶다고 제안했던 거죠. 결국 우리들은 그대로 해적에게 시달리기보다 섬을 리쉬에게 팔고 그 돈으로 다른 곳으로 이주하는 길을 선택한 것입니다.
우나 : 그럼 해적들은 어떻게 됐나요?
그랜블호 선장 : 리쉬가 페니솔라의 군대에 지원을 부탁해서 깨끗하게 쫓아냈고 하더군요. 그리고 나서 주민도 해적도 아무도 없는 섬에 당당히 호화저택을 지어버린 거죠. 류톰섬의 풍부했던 자연을 파괴해서 말이지요.
폴트 : 괜한 질문을 한 것 같네요...
그랜블호 선장 : 괜찮습니다. 하지만... 섬에 닿을 때마다 마음이 아픕니다. 제 동생 로랜드는 대체 무슨 생각중인건지...
우나 : 동생이요?
그랜블호 선장 : 네, 요리사인데 이번 파티의 주방장으로 고용되었습니다. 그 녀석 리쉬를 굉장히 싫어하는데 어째서 파티에 협력하는 건지... 조금 있으면 류톰섬에 도착합니다. 선원들에게 지시를 내리고 오겠습니다. 내릴 준비를 하세요.
맥베인 : 이제 류톰섬이군... 리쉬의 저택은 화려하기만 하지 품격이 없다던데... 공명석을 찾아야 하니 레오네와 연관이 있다는것 만으로도 가 볼 만한 가치야 있겠구나. 어디 지도를 확인해 볼까.
(맥베인은 마법의 지도를 펼쳤다.)
폴트 : 와, 역시 있네요!
유나 : 정확하네요~!
맥베인 : 바빠지겠군. 오디션 기간동안 공명석을 찾아내야 해. 이 두가지가 류톰섬에서의 우리가 해야 할 일이 되겠구나.

9.jpg

그랜블호 선장 : 입항보고를 하겠다. 본선은 초대객의 하선 이후 나머지 승객과 폴카로 출발한다.
해적 : 이봐 선장! 초대객만 태운다고 했잖소! 게다가... 우리 동료는 어떻게 됐소?
그랜블호 선장 : 마침 잘 됐군. 이 문서를 건네주고 싶었는데.
(선장은 경고장을 해적에게 건넸다.)
해적 : 뭐지 이건... 경고장이라고...? 연락선 그랜블호를 독점한 자, 페니솔라 공국법으로 재판하기로 하겠다... 이게 무슨 일이야?
그랜블호 선장 : 네 동료는 페니솔라의 병사에게 체포되었다. 우린 바쁘니 이만 신속하게 다음 기항지인 폴카로 향하겠다.
해적 : 제, 젠장... 이렇게 당할 순 없지!
샬름 : 응? 오빠들 내릴거야?
고셋트 노인 : 우리들은 여기서 이만 작별인사를 해야겠구만.
샬름 : 작별...? 이제 다시는 볼 수 없는거야?
우나 : 틀림없이 다시 만날 수 있을거야.
폴트 : 그래, 우리들은 이리저리 떠돌아다니는 음악가들이거든.
샬름 : 응.
돈크 : 여러모로 폐를 끼쳤군요...
마티아 : 다음에 또 멋진 연주를 들려줘요!
폴트 : 네, 더더욱 훌륭하게 연주할 수 있도록 연습해 둘게요.
그랜블호 선장 : 동생 로랜드를 만나면 안부 전해주세요. 리쉬의 요리사 같은건 그만두고 빨리 돌아오라구요.
맥베인 : 알겠네
그랜블호 선장 : 그랜블호 출항!
선원 : 아이아이서ㅡ!
폴트 : 가버렸어.
맥베인 : 그럼 상륙 절차를 밟도록 하자.

10.jpg

다른 연재글 보기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짱짱맨 호출에 응답하였습니다.

축하해 "비가 오도록"upvote 라운드 승리! 당신이 그것을받을 가치가 있기 때문에! 게시 및 Steem 계속!


🚀🌕
매일 문을 달아 라! 매 경기 종료 후 즉석 배당금 지급 - 7000 대 무료로 KR 플레이어 50 명 돌파, DM, moonSTEEM.com 사용

Congratulations @zinasura! You have completed the following achievement on the Steem blockchain and have been rewarded with new badge(s) :

You received more than 8000 upvotes. Your next target is to reach 9000 upvotes.

Click here to view your Board
If you no longer want to receive notifications, reply to this comment with the word STOP

Do not miss the last post from @steemitboard:

Carnival Challenge - Collect badge and win 5 STEEM
Vote for @Steemitboard as a witness and get one more award and increased upvo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