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티밋에서 느낀점. 그리고 제안...

in #kr4 years ago (edited)

스티밋을 하면서 좋은 사람들을 많이 만난거같습니다.

사실 수억을 들여도 그런 기회를 가지는건 어렵다고 봅니다.

그래서 였을까요?

저는 혼자서 스티밋을 너무 좋아했던거같습니다.

혼자만의 짝사랑이었던 스티밋에 대해서 이제는 냉정하게 바라보고 글을 적어보려고 합니다.

1 임대사업

임대사업은 놀라운 결과를 만들어내고 필요한 일이라고 생각해서 진행을 했지만 실제로 그 결과에 대해서는 회의적입니다.
비난 목적은 절대 아닙니다만 임대는 임대를 부를뿐이고 그 관계를 갑을/주종으로 만들어버립니다.
임차인은 임대인에게 개인적인 채무같은것을 지는것으로'임대'라는 시스템이 '권력'으로 연결되버리니 아쉬웠습니다. 이러한 특성은 장기적으로 스티밋이라는 커뮤니티를 작은 동아리 수준으로 만들어버리는 결과를 만듭니다.

"자네 스티밋에 가입했나 그러면 일단 구대감에게 인사를 하러 가야하지 않겠나!"

정말 자유로운 글쓰기는 관계를 통해서 이루어지는게 아니라 자유로운 생각을 통해서 이루어집니다.
임대를 하는 순간부터 대기업광고를 유치한 신문이 된겁니다. 비판으로부터 입을 닫게될것입니다.

그래서 블록트레이드의 서비스는 기대가 됩니다(단 너무 비쌈!)

2 컨텐츠 vs 투자자

컨텐츠와 투자자의 문제가 아닙니다. 대부분이 이 프레임에 빠져서 서로가 서로에게 돌을 던졌지만. 핵심은 그게 아닙니다.

컨텐츠 창작자들이 한개의 스팀을 사지 않고 돈을 챙긴다고 하지만 저는 오히려 다행이라고 봅니다. 그들이 스팀을 사서 투자를 하면서 챙겨가면 x3 x4는 더 가져갈 수 있습니다. 그렇습니다. 저 두집단은 서로 다른사람들이 아닙니다. 현명한 컨텐츠 창작자라면 이미 스팀투자자인것이 정상입니다.
투자수익률만 중시하면서 컨텐츠 창작자들이 떠난다. 이것도 역시나 말이 안됩니다. 지속적인 컨텐츠 창작자들이 유입되지 않는건 스팀의 난해함이 원인입니다. 그리고 그들이 떠나는건 상대적 박탈감과 자존감상실이 주 원인이며 이는 투자자 때문이 아니라 저질 컨텐츠를 작성하고도 늘 상위에 있는 포스팅이 주원인입니다.

닫힌 구조의 보팅링은 혐오스러운것은 분명합니다. 스티밋의 취지에도 맞지 않습니다.
그러나 컨텐츠창작자가 적은 보상을 받는게 보팅링때문은 아닙니다. 보팅링이 활발해지면 자신의 보상이 줄꺼라고 생각하는것도 망상에 가까습니다.
마치 집한채없으면서 부동산보유세 인상으로 정부를 비판하는것과 같은 행동입니다.

3 스티밋을 떠나는 사람들/ 줄어드는 유입

떠날 사람은 떠나고 남을 사람은 남습니다.(저도)
발전하는 커뮤니티는 떠나는 사람들보다 유입되는 사람이 많고 활발하게 움직이고 살아있겠죠
현재 스티밋은 완전 오래된 돌덩이와 같습니다.

유입되는 사람과 남아있는 사람은 아재들만있고(아재비판아님,다양하지 못함을 비판)
트랜드를 이끌고 유행을 만들사람은 없습니다.

너무나 멋진데 왜 없을까?를 고민하면 악질적인 다단계 이미지와 홍보부족입니다.

저도 이번에 알게된 놀라운 사실입니다. 자신이 작성한 글로 돈을 벌수있어 라고 할때 사람들은 긍정적인 반응보다 우려섞인 반응을 보인다는겁니다. (사기치지마!)
이런 경우 긍정적인 이미지를 가지기 위해 광고 프로모션에 힘을 써야합니다.
그냥 입에서 입소문으로 가입자를 유입시키기에는 한계점에 있는것이 명확합니다

4 로컬화의 필요

이번에 있던 다운보팅 사건에서도 알 수 있듯이 한국은 스팀에서 소수민족(?)입니다.
한글은 난해한 그림문자에 불과하죠
현재의 스팀은 글로벌 SNS로서 다양한 국가의 사람들이 참여하는 구조입니다.
이런 구조에서는 회원수 증가가 힘듭니다. 홍보도 힙듭니다.
(제가 스팀inc 여도 어디서 어떻게 일을 시작할지도 모를꺼같습니다.그냥 스팀페스트나 fast하게 해치우려고하겠죠)

의지가 있는 국가에서 로컬법인을 따로 만들어 다양한 일들을 책임감을 가지고 진행하는것이 중요합니다.
현재의 증인제도에서 증인이 몇명이 있는게 중요한게 아니라
스팀inc에서 일할 수 있는 로컬법인의 수를 늘리는게 더 중요해보입니다.
(저는 이곳에 지원을 해보고 싶었습니다. 스팀코리아inc, 스팀asia 같은형태로요.)

5 골든티켓은 끝이다.(?)

골든티켓이 바라보는 큰 그림은 SMT까지 있었습니다. 사실 그 과정에서도 수익이 충분하지만 더 멀리 보고 더 크게 먹을생각이었습니다( 이렇게 어이없게 좌초될지는 몰랐지만 다운보트가 정말 무섭습니다. 지금도 )

골든 티켓을 통해서 광고를 달고 그 광고를 다시 하는 방식으로 프로모션을 진행하고 싶었습니다.
예를들면 "업비트가 보내는 골든티켓"으로 거래소의 광고를 받아 진행하고 그리고 그 자료를 다시 신문기사나 광고로 알리고요. 그결과로 회원수 증가 이미지개선등 한국내에서만 50만명 회원모으는건 일도 아니라고 생각했습니다.

또 그 결과 랜딩투자자는 지분투자자와 같이 광고수익을 나누고 그래서 19.9%가 아닌 37.5%이상의 수익률을 만들수있다고 생각했습니다. (그시점에서 스팀코리아inc같은 공식법인을 만들어준다면 그곳을 통해서 광고를 받으려고 했습니다.)

그렇게 만들어진 점을 가지고 일본/중국 까지 확대할 수 있고 그 정도가 되면 지금의 스티밋은 회원수가 미어터지겠죠.....아쉽지만말입니다. 스티밋은 미어터지고 스팀코리아INC는 돈이 넘쳐날때 SMT를 하면 투자자들은 아시아에서만 해도 엄청날꺼라고 생각했습니다.

6 외부필진고료/작업고료

지하철 광고를 생각했었는데 이부분에 가장 많은 비용이 들어가는것이 컨텐츠제작비라고 합니다. 그 비용에 있어서도 골든티켓방식으로 비용충당이 충분히 가능하다고 생각했습니다.(보팅/댓보팅/광고)
그리고 그 작업을 나름 유명한 사람에게 맡긴다면 그 자체가 광고가 될수있다고 생각했습니다.

마찬가지로 골든티켓은 예산이라는게 만들어지는 구조라서 선고료를 지급하고 유명인에게 연재를 의뢰할 수도있었습니다. (대부분의 글을 쓰시는 분은 고료보다는 실리는 매체의 특성을 더 중시 여기기에 스팀기반의 신생매거진을 만들고 스팀의 이미지 개선이 선행되어야 하는 점이 있습니다. 그리고 초반의 번거러움을 줄이기 위해서 가상화폐관련 글쟁이들에게 의뢰를 해보는것을 생각중이었습니다.)

7 다운보팅

사실 다운보팅한방에 하루에 700불씩 저는 마이너스를 봅니다.
그 이유는 랜딩투자자에게 선지급을 했고/ 물건을 선구매해서 실시간으로 배포했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이 두가지는 인간이 추구하는 편의성의 조건을 갖추기 위해서였음으로 필수적인 요소였습니다.
(물건하나 공짜로 준다고 해도 작성해야하는 문항이 수백가지라면 누가 하겠습니까? 투자수익금도 데일리로 쏴주면 다하려고하겠지만 일주일씩걸리면 누가하겠습니까?)
이런 편의성을 맞추기 위해서 저 나름데로 투자를 한것이기 때문에 다운보팅에 대해서 대비를 못한건 100% 제실수입니다.

8 결론

그래서 마지막으로 제안을 드리고 싶습니다.
스팀INC와 네드에게 제안을 하고 설명을 해줄 수 있는 분을 찾습니다.
그리고 골든티켓관련 영문 포스팅을 해주실분도 부탁드립니다(이번엔 보상은없습니다)
-제가 이번에 다운보팅 했던 사람과 대화를 하면서 영어의 필요함을 뼈저리게 느꼈습니다.

이게 스팀INC와 네드에게 전달이 된다면 더 큰 도약이 가능할것이라고 봅니다.
그렇지 않더라도 스팀이 가지고 있는 가능성을 모두가 공유한다면 엄청난 무기가 될 것입니다.

#이일이 잘되던 안되던 '아씨 귀찮아.그냥 파워다운하고 뜬다' 에서 '마지막 제안을 모두에게 해보자'로 바꾸게 만들어준 사람들에게 감사합니다.

------글을 참 못쓰네요...

Sort:  

다운보팅은, 순기능은 사라지고 힘있는 자들의 무력시위로 변질되어 있는 것 같네요.,, 응원합니다. 힘내세요^^

아들의 중딩친구가 스팀잇에 유입되었습니다
그림을 그리는 녀석인데..
'어른들 글이 너무 어려워서'라며 시작조차 못하고 있다길래 제가 한 말

"그냥 막 던지라고 해 아들아"
"뭔가 던져야 받든 맞든 할거아냐! 그치"

저 또한
지금은 바이러스님의 글처럼 새로운 시도가 중요하디고 생각합니다.

초딩도 한다고 알려주시고. 초중고딩 끼리 묶어주면 젛겠어요 ㅎㅎ

제가 어린에들 말로 열공 하겠삼 솔까말 ^^
Ye! what's up... like that ^^

나는 님이 하는 일이 마음에 들지 않았습니다.
정확하게 표현하자면 알고 싶지도 않았습니다.
한번인가 글을 읽었지만
kr에서 문제시되던 부분과 같은 맥락인데
많은 사람들이 비난없이 수용하고 참여한다는 점에서 이질감을 느꼈습니다. 이건되고 저건 안되고..사람들 참 재미있구나라는..
스티밋을 좀더 나은 공간으로 만들어보려는 아이디어와 추진력에
마음속으로 응원을 보냅니다.
물론 참여하겠다는 이야기는 아니구요^^

모쪼록 좋은 결과 거두시길 빕니다.

"악질적인 다단계 이미지" 임니다. 빈익빈 부익부 같은.
영어로 대화했는데 No 반응. 운영진은 ICO 때 벌써 많은 이익을 남겼기 때문에 별 관심이 없는듯... 함니다...

흥분되는 @virus707님 안녕하세요! 깜지 입니다. 훈훈한 @isaaclab님 소개로 왔어요. 칭찬이 아주 자자 하시더라구요!! 멋진 글 올려주신것 너무 감사해요. 작은 선물로 0.2 SBD를 보내드립니다 ^^

아재들만있고 아재들만있고 아재들만있고 아재들만있고
대략 정신이 멍해집니다

쿨럭.......중고딩들이 넘치는게 좋지는않지만 다양하게 넘치길 바라는 의미에서

ㅋㅋㅋㅋㅋㅋㅋ

괜..괜찮아요!
저같은 고딩도 즐겁게 즐기고 있습니다 하하!

Cheer Up!

  • from Clean STEEM activity supporter

오치님의 시도가 스팀잇에 한 획를 긋는 사건이 될 수 있었는데 이렇게 어이 없는 고래, 귀를 막은 고래에 의해서 막혀버리게 되어서 참담하기 그지 없네요.... 항상 응원하겠습니다...!

힘내셨으면 좋겠습니다. 그나저나 700불이라.... 귀찮더라도 포스팅 10개로 했으면 괜찬았을까요?

기운 내신다니 다행입니다.
응원합니다.

오치님 포스팅의 내용에 맞는 댓글일진 모르겠지만, 최근에 @granturismo 님 포스팅에 남겨진 댓글을 읽으면서 느낀점이 있는데요.
역시 좋은 컨텐츠가 신규 가입자들을 많이 만드는 것 같더라구요. 그런 컨텐츠에 아낌없이 보팅해서 계속 만들어내도록 하는 것이 스티밋의 모토에도 맞고, 지향해야 할 부분이라고 생각합니다.
굉장히 많은 생각을 하셨을텐데 조금 맥빠지셨을 것 같지만.. 응원하겠습니다! 힘내세요ㅎㅎ

분명 이번 손실 이상의 수익이 있기를 기원합니다. 그동안의 노력과 기획력, 실행력을 봐 왔기에.. 충분히 이뤄 내실것이라 기대됩니다. !! 화이팅입니다..

마음이 않좋으셨을텐데
이렇게 긍정적으로 바라보는 모습이 참 보기 좋습니다.
부디 계획하는 일들이 잘되길 기원합니다.

글을 참 잘 쓰시네요. 이미 오래전부터 활동해오신 분들이 만들어놓은 kr덕에 편안히(?) 활동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글쓰시기까지 많은 고민 (늘 하시는 것 같지만) 하신 것 같아요.

사실 일의 진행이 얼마나 어려울지 상상할수 있었기에 체팅방에서 영어로 제안해보시라고 운만 띠우고 더이상은 말을 못했습니다. 확신하셨고 한발짝 나간상태에서 다운보팅이라서 아쉬움이 컸습니다. 이럴때마디 언어 구사가 안되는게 너무 아쉽더라구요. 화이팅 하세요. 이번일이 잘 풀리길 기원 합니다.

good post
plise vote back for me

좋은 글 감사합니다. 골든티켓은 말씀하신대로 많은 유입을 가능하게 해줄 티켓으로 생각했는데 (저도 이 방법으로 한명 꼬셨구요) 참 아쉽습니다..

오치님처럼 꾸준히 고민해주시는 분을 잃는 것은 스팀잇에 참 슬픈 일이라고 생각해요. 일이 잘 풀려서 꼭 오래 뵈었으면 좋겠습니다

우리 오치님 힘내세요!! 다운보팅한 나쁜사람들 진짜ㅜㅇㅜ....넘나슬푼것...

새로운 계획이 서시길 기다리고 있겠습니다 ㅎㅎ 그 동안 저는 골든티켓의 취지에 맞게 그동안 받은 기프티콘으로 열심히 그림을 그려 올리고 있을께요.

안타깝습니다. 스팀에서도 이렇게 고민을 하고 있는지 몰겠는데요. 다시 힘내셔서 감사합니다.

오치님 응원합니다.
긴글이지만 정말 몰입해서 잘 읽었습니다.
좋은 생각 나눔 감사해요. 그리고 포기하지 않으시고 새롭게 다시 일어서주셔서 존경하고 감사드립니다 응원합니다.

으음.. 뭔가 뉴 패러다임이 필요할때.. 인데..

골든티켓 하느라 맘고생 많이 하셨을텐데 떠나시지 않는다니 다행이고 다음에는 더 좋은 컨텐츠로 돌아오실거라 믿습니다. ^-^
잠시 멈추고 재도약을 위한 준비를 하시기 바랍니다.

끝이 아니라 "마지막 기회"가 남아 있나보네요. 제발... 좋은 결과를 가져왔으면 합니다. 저는 영어를 잘 못하기 때문에 직접적인 도움을 드릴 수는 없지만 @칭찬해 라도 남기고 갑니다.

큰도움은 못드리겠지만, 저도 응원하겠습니다~^^

아..저도 영어가 정말 아쉽군요.
너무 너무..맘은 간절한데 몸이 못따라가는 상황이군요ㅠㅠ

Congratulations @virus707, this post is the fifth most rewarded post (based on pending payouts) in the last 12 hours written by a Superhero or Legend account holder (accounts hold greater than 100 Mega Vests). The total number of posts by Superhero and Legend account holders during this period was 34 and the total pending payments to posts in these categories was $1161.53. To see the full list of highest paid posts across all accounts categories, click here.

If you do not wish to receive these messages in future, please reply stop to this comment.

응원합니다

SteemKr Inc. 찬성합니다. 외국 친구들 눈치안 보고 우리끼리 이런 생태계를 유지하는 것이 좋은 생각일 듯 합니다.

궁금한 사항이 있습니다. 다운보팅을 하면 왜 손해를 보는지요?

그리고 다운 보팅한 사람들과 대화 내용을 지난 글에 잠시 공개하셨는데,
컨텐츠가 없었다라고 하였지요? 그 사람들은 생각하는 컨텐츠의 기준이 무엇이었는지 알려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저는 1일 예산을 중심으로 기프티콘을 보내고 투자자에게 수익을 배분합니다. 그런데 다운보팅이 들어오면 예산이 0원이 되버립니다.(저도 그정도까지 할줄은 몰랐던게실수입니다 ) 그리고 그들은 댓글은 컨텐츠로 간주하지 않습니다.(심플합니다)

이벤트 자금을 위하여 댓글에 vote하는 것을 down vote한 것이군요. 이건 조금 애매할 수 있겠네요. 다른 방식으로 voting 할 수 있는 방법이 필요할 것 같습니다.

오치님!
멋진 시도를 하시느라 수고 많으셨습니다.

큰 도움을 드리지는 못했지만,
옆에서 그동한 골든티켓에 참여하고 변화를 바라보며
참 대단하다는 생각을 해왔었네요

사업을 올바르게 전달 할 정도의 영어실력을 갖추지 못해서
돕지 못하는 일이 참 안타깝네요..

앞으로도
열심히 응원하고 지켜보면서
제가 기여할 일들을 찾을게요 :D

화이팅!

고생하셨습니다. 그리고 느낀점에 대한 공유 감사합니다.
다음에 다시 시도하시면 적극적으로 도와드리겠습니다.
선구자적으로 열심히 하신 것에 대한 결과라고 생각합니다.
고생하셨습니다. 그리고 열정이 부럽습니다.

응원합니다

참 열심히 기대했고 응원햇던 한 사람으로써 안타까운 일이네요.... 외국친구들은 우리가 생각했던것보다 느긋하고... 우리 생각보다 더 빠릿하지 않고 여유있습니다.

소수국과 마인드가 차이가 난다라는걸 많이 느낍니다. 페북처럼 지역화 스팀잇으로 나눠만 줘도 좋을텐데 그런 노력이 아직까지는 보이지 않아서 급한 한국사람이 저같은 사람도 조금 지치는건 사실이네요.

개인적으로 외국사례에 다운보팅에와 내요을 초반부터 너무 많이 접하다 보니까 다운보팅에 대한 위험성에 좀 둔감해지는것 같습니다.

초반에 버니라는고래놈이 있었는데 무차별적으로 kr 커뮤니티가 서로서로 몰아서 보팅해준다고 다운보팅을 먹인 사례가 있었습니다.
kr 커뮤니티가 합심해서 이겨내긴 햇는데..이번 사례는 좀 어렵네요....흠.....

열심히 하시는 모습 봤는데 ㅠㅠ
힘내세요!!

다운보팅하나가 굉장한가 보네요.
힘내세요. 화이팅 ^^

영어가 되지 않아서 도움은 못드리지만
항상 응원하고 갑니다.

투자자와 컨텐츠 창작자가 서로 다른사람들이 아니라는 말씀 고개를 수없이 끄덕여 봅니다. 왜 @virus707님 같은 방식으로 생각하지 못했을까요. 긴 글이지만 단숨에 읽고 동감합니다. 고맙습니다. 지치지 마시고 좋은 프로젝트 시도해 주십시오.

저도 언제나 응원합니다 오치님!

오치님 볼때마다 멋지셔요.....ㅎㅎㅎㅎ

멋집니다

고생많이하셨습니다

저는 지금 스팀잇에 가장 필요한 사람들은 다양한 아이디어를 시도해보고 그를 통해 무언가를 얻고 나눌 수 있는 사람들이라 생각합니다. 설령 그것이 엉뚱한 아이디어거나 타인들에게 인정받지 못하는 부분이 있더라도 시도 그 자체만으로도 박수 받아 마땅하다고 생각하지요. 오치님은 그런 점에서 많은 시도를 하고 계시고 시작 전 단계에서 이미 많은 깊은 생각을 해보신 후 시작하시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종종 좌초되는 경우도 생기겠지만 ㅈ도 늘 응원하는 사람이 되어드리겠습니다.

지나가다 한글자 적습니다. 이미 제가 볼땐 스팀잇 직원이 kr에 상주했었으며 그가 했던 기획력은 그분의 학벌과는 맞지 않게 정말 하수의 수였습니다.

잘아시다시피 그 숱은 파도에도 버티던 배가 당신의 실수 한방에 좌초했다고 보입니다. 제가 무슨말을 하는지 오래계셨던 분들은 아실꺼에요.

저를 포함한 스팀잇에 헌신하던 많은 이들이 왜 다 떠나게 됐는지 곱씹어보시길 바랍니다.

제 실수 한방에 좌초했다고요? 무슨소린지 모르겠네요? 무슨 소린지 좀 풀어주세요..뭔가 제가 잘못했나요? 무슨 큰그림이있었는데 망쳤나요?

아휴, 오치님 얘기 아니에요, 스팀잇 본사에서 직접 임대 받고 스팀잇 kr 방향잡으려던 그분 얘기에요.

안녕하세요. 저도 지나가다가 댓글 보고.. 짧게 남겨봅니다. 스팀이 정작 발전하시기를 원하신다면 단순히 이렇게 공격하시는게 아니라.. 이유를 써주셔야죠. 제가 보기인 떠나가시는 이유는 보상도 적어지고 스팀운영진의 시대에 뒤떨어져보이는 대응력이라고 개인적으로 생각합니다... ㅎㅎ

HELP @virus707

모든 친애하는 친구
이 녀석, 새끼들의 아들을 아십니까? @hooo @kuvo @gimpu

그들은 내 게시물을 싸우고있다.

그들이 한국인이라면
나는 정말로 슬프고 그에게 연락한다.

그들을 멈춰라!

Your post is promoted. Promotions make SBD & STEEM stronger.
Your reward is an upvote and 3.21 SBD extra promo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