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월자 스팀 백서 정독 후기

in kr •  last year  (edited)


Steem
An incentivized, blockchain-based, public content platform.
June 2018
 


6월자 스팀 백서 내 맘대로 후기
2018년 6월 스팀 백서 - https://steem.io/steem-whitepaper.pdf

스팀잇을 가입하고 어느덧 넉 달이 좀 넘게 지나고 있다. 다른 분들과는 다르게 가입과 동시에 찾아온 *스태기로 100일 정도를 방황하고 그 무섭다는 늦바람에 최근 완전 미쳐가고 있다.

이쯤에서 내가 빠져들고 있는 스팀잇의 스팀 백서한번쯤은 정독해둬야지 싶어 회사에서 리서치하는척 스팀 백서를 슬며시 프린트해 회사에서 용감하게 정독해보았고 본 포스팅을 통해 기억해두고 싶은 초간단 핵심 포인트를 내 맘대로 정리해본다.

*(스태기 = 스팀잇 + 권태기) 첨에 뭔소린가 했음...ㅎㅎ
 


  • SBD (스달/스팀달러) 는 무엇의 약자 ?
    Steem "Blockchain" Dollars 의 약자이다 Steem "Backed" Dollars 의 약자가 아니고...

  • 스파(SP) 보유자들은 스팀의 연간 인플레이션의 15%를 가져간다

"SP holders are paid 15% of the yearly inflation." (pg. 7)

스팀을 파워업을 해서 보유하면 매 3초간 스팀 체인의 블록을 이어가는 증인들에 의해 추가 발행되는 신규 스팀 코인의 15%를 전체 SP 중 내 SP의 지분 만큼 쪼게어 지불 받는다.


  • 스달 발행 비율이 스팀 전체 시총의 10%를 초과하면 "스달 → 스팀" 교환 요청 시 지불한 스달 금액보다 적은 스팀을 교환 받거나 아무것도 못받을 수도 있다

"If the amount of SBD debt ever exceeds 10% of the total STEEM market cap, the blockchain will automatically reduce the amount of STEEM generated through conversions to a maximum of 10% of the market cap." (pg. 9)


  • 보팅 파워는 일정하게 하루 24시간을 기준으로 20%가 회복된다

Voting power recharges at a fixed linear rate of 20% per day. (pg. 13)

대략 한시간에 1% 정도 차는 것을 "느낌적인 느낌"으로 알았는데 정확히는 0.83333333% 가 회복되어 하루에 풀보팅은 10번까지 가능하고 매 2시간 24분마다 풀보팅을 할 수 있다.


  • 16년 12월에 진행된 16번째 하드포크로 스팀의 연간 인플레이션(신규 스팀발행)은 9.5%가 되었고 매년 -0.5%씩 최종 0.95%가 될 때까지 줄어든다

Starting with the network’s 16th hard fork in December 2016, Steem began creating new tokens at an annual inflation rate of 9.5%. The inflation rate decreases at a rate of 0.01% every 250,000 blocks, or about 0.5% per year. The inflation will continue decreasing at this pace until the overall inflation rate reaches 0.95%. This will take about 20.5 years from the time hard fork 16 went into effect.
Of the new tokens that are generated, 75% go to fund the reward pool, which is split between authors and curators. Another 15% of the new tokens are awarded to holders of SP. The remaining 10% pays for the witnesses to power the blockchain. (pg. 21)

0.95%의 인프레에 도달까지는 20.5년이 걸릴 것으로 전망하니 2037년 정도인 것 같다. 또한, 매순간 발행되는 스팀 코인의 75%는 저자와 큐레이터 보상으로 이어질 리워드풀로 들어가고 나머지 15%와 10%는 각각 SP 보유자와 증인들에게 지급된다.

그렇다면 지금 SP(스팀파워) 보유자에겐 이미 1.35% + α의 이자가 발생하고 있음을 알 수 있다.
(18년도 인프레 9% * 15% SP = 1.35%)

+α는 모든 스팀이 전부 스파로 전환되지 않았으므로 스파 보유자가 적을 수록 나의 SP(스파)보유 이자는 올라간다.
(만약 전체 스팀의 90%가 SP로 파워업 되어있다면 1.35% 나누기 90% = 총 1.5% 의 이자가 SP 보유자에게 지급 됨)


  • 안정적인 SBD(스달) 같은 화폐가 상인들의 진입장벽을 낮춰줄 수 있다

Accepting a volatile currency introduces significant accounting overhead, as well. Having a large user base with a stable currency such as SBD lowers the barrier to entry for merchants. (pg. 24)

상인들의 입장에서 가격이 불안정한 화폐는 자칫 회계 비용(손실)으로 이어질 수 있으므로 달러에 묶여(pegged) 안정적인 가격을 유지할 수 있는 스달(SBD)이 필요하다.


  • 표현의 자유 / 통제 받지 않는다

Steem is a decentralized network that is operated by witnesses in jurisdictions around the world. All user actions are publicly recorded on the blockchain, and can be publicly verified. This means that there is no single entity that can censor content that is valued by STEEM holders.
Individual websites such as steemit.com may censor content on their particular site, but content published on the blockchain is inherently broadcast traffic and mirrors all around the world may continue to make it available. (pg. 24-25)

탈중앙화 네트워크의 특징상 전세계 어느 곳이든 증인들이 존재 할 수 있고 그 들에 의해 스팀 블록체인은 지속 영위 될 것임으로 한번 쓰여진 데이터는 계속 보전 될 것이고 누구도 그 데이터를 영구히 지울 수 없다. 다만, 스팀 블록체인을 이용한 개별적 서비스인 스팀잇의 경우에는 해당 데이터를 보여주지 않도록 필터링 할 수 있다.


  • 악용/어뷰징을 막는 것이 목표가 되어서는 안되고 막을 수도 없다

The Story of the Crab Bucket
A man was walking along the beach and saw another man fishing in the surf with a bait bucket beside him. As he drew closer, he saw that the bait bucket had no lid and had live crabs inside.
“Why don’t you cover your bait bucket so the crabs won’t escape?” he asked.
“You don’t understand,” the fisherman replied, “If there is one crab in the bucket it would surely crawl out very quickly. However, when there are many crabs in the bucket, if one tries to crawl up the side, the others grab hold of it and pull it back down so that it will share the same fate as the rest of them.”
So it is with people. If one tries to do something different, get better grades, improve herself, escape her environment, or dream big dreams, other people will try to drag her back down to share their fate.
Eliminating “abuse” is not possible and shouldn’t be the goal. Even those who are attempting to “abuse” the system are still doing work. Any compensation they get for their successful attempts at abuse or collusion is at least as valuable for the purpose of distributing the currency as the make-work system employed by traditional Bitcoin mining or the collusive mining done via mining pools. All that is necessary is to ensure that abuse isn’t so rampant that it undermines the incentive to do real work in support of the community and its currency.
The goal of building a community currency is to get more “crabs in the bucket.” Going to extreme measures to eliminate all abuse is like attempting to put a lid on the bucket to prevent a few crabs from escaping and comes at the expense of making it harder to add new crabs to the bucket. It is sufficient to make the walls slippery and give the other crabs sufficient power to prevent others from escaping. (pg. 12)

흥미로운 이야기이다. 간단히 요약을 하자면 "게"가 만약 통에 한마리 뿐이라면 충분히 그 통을 빠져나올 수 있을텐데, 통 속이 수 없이 많은 게들로 꽉 차있다면 서로가 서로를 밟고 밖으로 나가기 위해 서로를 끌어내려 결국 한마리도 그 통을 빠져나갈 수 없다는 말이다. 여기서 "통"은 스팀잇 커뮤니티, "게"는 커뮤니티 참여자를 지칭하며 어뷰징을 막는 방법을 통의 뚜껑을 막아버리는 것에 빗대어 설명하고 있다. 통의 뚜껑을 막아 새로운 게들의 유입을 어렵게 하기보단 통 속의 벽을 충분히 미끄럽게 해두고 신규 게가 미끄러져 빠질 수 있게 뚜껑을 열어두면 결국 그 안에 게들이 꽉차 서로가 서로를 탈출치 못하도록 잡아둘 것이다. 이 것이 핵심 전략이다.


부분의 경우 이미 많은 스티미언들의 포스팅으로 커버되었던 내용이지만 백서를 읽고나니 조금 더 스팀 개발자들의 정신(?)/마인드를 이해할 수 있었고, 특히 "게" 소리를 통해 그 들이 생각하는 현 어뷰징의 주소를 이해 할 수 있어 많이 흥미로웠다. 그럼 이쯤에서 6월자 스팀 백서 정독 후기를 마치기로 한다.


이 글은 @forhappywomen 님의 스팀잇 러브 챌린지에 참여하는 글입니다.

스팀잇에 미쳐서 스팀백서 정독하고 후기올립니다.


Sponsored ( Powered by dclick )
DCLICK: An Incentivized Ad platform by Proof of Click - 스팀 기반 애드센스를 소개합니다.

안녕하세요 스티미언 여러분. 오늘 여러분께 스팀 블록체인 기반 광고 플랫폼 DCLICK을 소개...

logo

이 글은 스팀 기반 광고 플랫폼
dclick 에 의해 작성 되었습니다.


Sponsored ( Powered by dclick )

dclick-imagead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jaydih님 안녕하세요. 개수습 입니다. @wonsama님이 이 글을 너무 좋아하셔서, 저에게 홍보를 부탁 하셨습니다. 이 글은 @krguidedog에 의하여 리스팀 되었으며, 가이드독 서포터들로부터 보팅을 받으셨습니다. 축하드립니다!
·

정말 고맙습니다 개수습님~~ ㅎㅎ

백서 읽은지가 오래되서 가물가물하네요
잊고 있었던 내용들이 새록새록...
감사합니다 ㅎㅎ

·

오.. 형제여.. 읽느라 고생했노라. ㅎㅎㅎㅎㅎ
전 읽으면서도 참 진도 안나가서 힘들었거든요 ㅋ
칮아 주셔서 감사합니다~~!

  ·  last year (edited)

가입한지 1주일 정도 되어가는 뉴비인데도 이해하기 쉽게 잘 정리해주셨네요~
검색해서 찾아본 정보와는 색 다른 내용이였습니다~
정말 잘 봤습니다!!

·
  ·  last year (edited)

오... 이런 칭찬 고래될 저를 춤추게 합니다. ㅎㅎㅎㅎ
감사합니다.

'게'소리가 와닿네요 ^^
어뷰저라는 이름으로 투자자들을 몰아내는 스팀잇이 되면 안된다는 뜻이겠지요.
투자를 하는 사람들이 투자에 대한 보상을 못받는 시스템이라면 그건 사회적 기업인데, 스팀잇은 사회적기업은 아니니 말이죠.

·

역시.. 잘 꿰뚫어보시는군요!! 폭 넓은 여행자의 시각은 탁월하십니다~~!! ㅎㅎ

@홍보해

·

헐.. 대박.. ‘홍보헤’로 잘못본거 아니죠?!?!!
진심 감사합니다. 경사마님께 경의를 표합니다.

·
·

좋은글에는 @홍보헤

저는 일년넘게 스티밋에서 활동했지만 아직 제대로 한번 백서 완독을 못했는데 정말 대단하십니다!!! 후기라도 자세히 읽어봐야겠습니다 정말로요!!!

·

읽기 빡씨긴 하더라구요 ㅋㅋㅋㅋ 고집으로 꾸역꾸역 읽어내려갔슴다 ㅎㅎㅎ

잘 읽고 갑니다. 핵심만 써주신것 같아서 좋네요 ㅎ -_-b

·

제 맘대로 핵심임다. 혹시 중요한 정보가 빠져있을 수도 있지만 일단은 요 항목들이 핵심인걸로~~! ㅋㅋ
감사합니다~~~~

@jaydih it's nicw that you covered the content in two languages.

·

I wanted to cover the steem white paper at least once. This is a small review of what I think it’s important. Thanks for the comment.

어뷰징도 밸런스가 필요한걸까요? 예전엔 입장이 확실했는데 요즘은 점점 회색빛인 것 같아요..

·

일단 스팀 개발자? 혹은 스팀잇 제단? 에서는 백서를 통해 어뷰징에 대한 공식 입장이 이러하니 믿고 따라가보는 것도 좋아보입니다. 제 생각에도 충분히 신빙성 있어보여서요.

이런건 업무시간에 읽어줘야 머리에 쏙쏙...ㅎㅎ 정리 감사합니다.

·

ㅋㅋㅋㅋ 맞아요. 집에선 오히려 안들어오더라구요~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저자님의 글에 적극적으로 동감합니다 그리고 마지막글에 굉장히 와닿네요 ...! 비록 시작한지 그리 오랜시간이 지나지않은 뉴비지만 글중 상당수가 어뷰징이란 걸 쉽게 알아볼수 있었습니다. 건강한 스팀잇으로 거듭나려면 이런 행위들을 일망타진할수있는 획기적인 시스템이 나와줘야할텐데요.. 걱정이 이만저만이 아닙니다!

·

스팀잇 출범 자체가 아직 비교적 상당히 짧아서 좀 더 지켜 볼 필요가 있을 것 같아요~~ 시간이 약이죠 이럴 땐~!

아주 정리 잘하셨어요.!!

·

이얗~호~!! 고래될 놈 춤한번 춰볼까요 ㅋㅋㅋㅋ
칭찬 감사합니다~~~!!

오 인사이트 있는 정리 최고네요👍🏼

·

ㅋㅋㅋㅋ 고맙다 동생

특히 "게" 소리를 통해 그 들이 생각하는 현 어뷰징의 주소를 이해 할 수 있어 많이 흥미로웠다.

다채로운 해석이 가능한 문구군요 ㅎㅎㅎ

·

예리하십니다! ㅎㅎㅎㅎ
중요한 것은 늘 벨런스인 것 같아요. 물론 가장 어렵지만요.
막대가 기울지 않고 수평을 잡으려면 반드시 어려워도 중심을 찾아야겠죠~!

훌륭합니다.
감사합니다.

·

극찬 감사합니다~!! 보람이 느껴집니다~!

회사에서 리서치하는척 스팀 백서 프린트하기 ㅋㅋㅋㅋ 너무 공감가네요. 너무 좋은 자료다 싶어서 스팀백서 눌려보니 100%영어네요. 영어공부하며 읽어야겠어요.. ㅋㅋㅋㅋ 미래고래님 화이팅!!

·

네, 미래 고래 맞습니다. ㅋㅋㅋㅋㅋ
응원 감사합니다~! 회사에선 딴짓할 때 가장 집중력이 높아지더라구요 ㅎㅎㅎ

·
·

미래고래님 ㅋㅋㅋ 회사에서 딴짓하면 시간순삭! 동의요! ㅎㅎ

이벤트 참여 감사합니다ㅎㅎ
보팅 꾹 누르구 가용~^^

·

감사합니다~ 좋은 주말 보내세요~^^

정말 멋진 글이네요. 잘 보고 갑니다!

·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

깔끔하게 정리해주셨네요! 잘 읽고 갑니다 :)

·

읽을 때만해도 참 힘들었는데 다 읽고 이렇게 칭찬 받으니 보람있네요!

감사합니다~!

스팀백서에 대한 것도 써주셨군요. 저보다 영어잘하시겠는데요ㅋ

·

이쯤 중독 되었으면.. 정확히 더 알고 빠져볼려구요 ㅋㅋㅋ
영어 읽느라 힘들었어요.. 많이... ㅎㅎㅎㅎ

오 유용한 정보네요:D

·
  ·  3 months ago (edited)

오... 이 글까지 찾아 읽어주신 걸 보니 스팀잇에 열정이 느껴지는데요!!? ㅎㅎ

·
·

ㅋㅋㅋ스팀잇 열심히하면 돈 벌 수 있을까용? 디지털노마드가 되고싶은 1인입니다 !

·
·
·

그건 정말 활동하기 나름인 것 같아요.
일단, 답은 “가능하다” 이지만.. 쉽지는 않을꺼에요.. 세상에 어디 쉬운 일 있나요 ^^;;

·
·
·
·

ㅋㅋㅋ오 희망이 생기는 댓글이네요 열심히 해봐야겠어요! 감사합니다@[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