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SPITALITY] 호텔 정상가? 할인 우대요금? 기준이 뭐고 구분은 어떻게 하나요?

in kr •  16 days ago

오랜만에 호텔 관련한 이야기를 하나 해보려고 합니다.


오늘 보실 내용은 산업 전반에 대한 얘기라기 보다는 알면 쉽고 또 유용하게 쓰실 수 있는 아주 간단한 팁(?)이 될 듯 합니다.


호텔을 예약하시거나 아니면 호텔과 제휴된 곳을 통해 할인 받으실 때(예를 들면, 신용카드, 각종 멤버쉽 제휴 등) 호호텔 정상가, 할인 우대요금(할인가, 변동가) 등이라는 단어를 쉽게 접할 수 있습니다.


정상가 기준 50% 할인, 할인 우대요금 기준 15% 할인 등


우선 사전적 정의 및 업계에서 통용되는 의미는 아래와 같습니다.

정상가(Rack Rate) - 호텔에 의해 책정된 호텔 객실기본요금이다. 또한 룸 랙(Room Rack)에 할당된 요금이나 이것은 할인되지 않은 공식화된 요금. (출처: 호텔용어사전)

할인 우대요금(Best Available Rate, Best Flexible Rate 등) - 위 정상가와 달리, 투숙율 및 날짜(연휴, 크리스마스 등)에 따라 매일 달라지는 요금으로서 투숙일 기준으로 일반 고객들에게 공개되는 가장 낮은 요금.


정상가의 경우 제휴할인처 등에서 많이 사용이 되고 있으며, 전자제품으로 치면 제품 정가/출고가 정도의 개념으로도 볼 수 있고 보통 해당 년도에는 변동이 생기지 않습니다.

그리고 할인 우대요금은 실제로 우리가 호텔이나 예약사이트(booking.com 등)를 통해서 예약할 때 접하게 되는 가격으로 당연히 정상가보다는 더 낮은 금액이긴 합니다. 쉽게 생각하면, 상대적으로 투숙율이 적은 비수기, 요일 또는 날짜에 요금이 내려가게 되고 크리스마스 같이 특수한 날에는 할인 우대요금이 정상가에 육박할 정도로 치솟기도 합니다.


더불어, 제휴할인 시에 위 요금에 대한 이해 때문에 호텔이나 제휴사 쪽에 컴플레인을 하는 분들도 종종 계시다고 합니다.

한 가지 사례를 들면, XX카드사의 플래티넘 카드 사용 고객은 기존에 해당 카드로 OO 5성 호텔을 투숙할 경우 정상가 기준 50% 할인을 받을 수 있었습니다. 만약 정상가 60만원짜리 객실일 경우 30만원(세금 및 봉사료 별도)로 투숙이 가능한 방식이었습니다. 다만, 정상가가 실제 영업 현장에서 거의 쓰여지는 경우가 드물어 '할인 우대요금' 기준으로 할인률 및 약관 등이 변경된 곳이 많아졌습니다.

그렇게 변경된 곳은 대부분 '할인 우대요금 기준 10/15% 할인' 이런 할인률을(호텔 및 제휴할인처마다 모두 상이) 채택했습니다. 이렇게 될 경우, 일반적인 5성 호텔의 비수기 투숙 요금은 20만원 후반에서 30만원 중반을 상회하게 되고 여기서 10% 할인을 받게 되면 실질적으로 기존 할인 혜택 대비 더 저렴한 금액에도 투숙이 가능합니다. 

(물론, 12/24, 31 같이 특수한 날은 이런 할인 혜택이 자동적으로 제외되기에 크게 태클 걸릴 정도로 의미가 있지는 않다고 생각합니다)


다만, 기준점은 고려하거나 이해하지 않은채 단순 할인률의 숫자에만 집착해서 본인이 받을 혜택을 거부하거나 따지는 경우가 많기에 스티미언분들도 호텔 이용에 앞서 한 번쯤 숙지하시거나 참고하시면 좋을 듯 합니다 :)


마지막으로 쉽게 비유해드리자면, 비행기 티켓과 비슷하다고 보시면 됩니다.



감사합니다.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짱짱맨 호출에 응답하여 보팅하였습니다.

·

감사합니다!

요즘은 비교하기가 편한 앱들이 많이 생겨서
여행준비는 스마트폰 하나면 땡 ㅎㅎㅎ
구글지도 하나면 세계 어디든 갈 수 있는 편리한 세상이네요^^

·

12년 전에 군대 제대하고 유럽 여행 갈 때는 여행 책에 일일이 마킹해서 지도 들고 돌아다녔었죠ㅠㅠ 갑자기 숙소 알아보려고 하면 전화 했어야 했고... 정말 세상 많이 좋아졌어요^^

헷갈리는군요~

·

일반적으로 여행 알아보실 때 접하는 금액은 다 할인 우대요금이라고 보시면 됩니다 :)

국내는 할인해도 좀 비싼게 흠 ㅎㅎㅎ

저도 연말에 온천호텔 가는데
호텔비교사이트에서 좀 저렴하게 패키지로 다녀왔어요
조식까지 주는데 이게 돈이 남나 싶고 ㅎㅎㅎ
그래도 말일이라 겨우 구했네요~

·

사실 여행을 다들 비슷한 때 가다보니 늘 비싼 가격을 접하게 되긴 하죠ㅠㅠ
가격 구성에 대한 비밀을 알려드릴 수는 없지만 사실 호텔도 발품 파는 만큼 더 득을 보는 듯 합니다.

일목요연한 정리 감사합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

Posted using Partiko iOS

·

넵~! 감사합니다 :)

Thank you so much for sharing this amazing post with us!

Have you heard about Partiko? It’s a really convenient mobile app for Steem! With Partiko, you can easily see what’s going on in the Steem community, make posts and comments (no beneficiary cut forever!), and always stayed connected with your followers via push notification!

Partiko also rewards you with Partiko Points (3000 Partiko Point bonus when you first use it!), and Partiko Points can be converted into Steem tokens. You can earn Partiko Points easily by making posts and comments using Partiko.

We also noticed that your Steem Power is low. We will be very happy to delegate 15 Steem Power to you once you have made a post using Partiko! With more Steem Power, you can make more posts and comments, and earn more rewards!

If that all sounds interesting, you can:

Thank you so much for reading this mess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