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완벽한 타인을 보고 오다

in #kr4 years ago (edited)

괜시리 밤이 되니 설레였다. 아마도 이 영화를 만나려고 그랬나보다.

오늘은 완벽한 타인이라는 영화를 보았다.
아까 @lee014278 님의 포스팅에서 오늘이 문화의 날이라고 영화 할인이 있다는 이야기를 들었고.. 볼만한게 있나 보았더니 완벽한 타인이라는 영화가 눈에 뛰었다.

본래는 LG멤버쉽에서 무료영화를 매달 꼬박꼬박 보았었는데 VVIP에게 무료로 주던 추가 포인트제도를 없애버리면서 9월달 쯤인가 부터는 친구의 포인트를 사용해서 영화를 보는 중이다.
친구에게 연락했더니.. 벌써 이번달 것을 써버렸다고. 영화를 안보는 녀석이라서 매달 하나씩 챙겨 받았었는데 쿨럭..

그래서 문화의 날 할인으로 예매를 했다. 5천원 완전저렴~ 오예~

처음 포스터를 보았을 때 테이블에 앉아서 마피아 게임을 하는 영화인가 싶었다. 서로의 핸드폰 안의 진실을 들여다 보는 것에 대한 영화라는 이야기를 들었을 때 서치에 담겼던 코멘트가 떠올랐다.

가물가물하지만 "나는 실종되면 안되겟다. 실종되서 우리 아빠가 내 sns볼생각하니.. 실종되도 안돌아올 것 같다"라는 댓글이 떠올랐다. ㅋㅋ 핸드폰 안에 어떤 진실이 담겨 있을까?

내용이 흥미로워서 배우는 별 신경 안썼다. 유혜진, 조진웅이 나온다는 것 정도? 그런데 쌈마이웨이때 매력에 빠졌던 송하윤이라는 배우가 나와서 너무나 반가웠다.

이영화를 보면서 히치콕 감독이 말했던 '탁자 밑의 폭탄'이라는 비유가 떠올랐다. 처음에 테이블 아래에 폭탄을 놓는 것을 보여주고.. 두사람이 마주앉아서 언제 폭탄이 터질지 몰라서 관객들이 긴장하게 하는 그런 느낌.. 폭탄역할은 핸드폰이 ~

얼떨결레 어떤 순간부터 오는 핸드폰의 내용을 모두 공개하기로 하고.. 그곳에서 뭐가 터질지 모르는 그런 상태로 긴장을 깔고 간다.

꾸준히 다양한 떡밥을 던지고 회수하고.. 전에 던져둔것 까먹게 하다가 다시 터트리고.. 긴장과 웃음 이완의 연속이었다. 작은 공간에서 어쩜 이렇게 재미있게 만들어 냈는지..

한편으로는 티란티노 감독의 '헤이트풀8'이라는 영화가 떠오른다. 서부극인데 나쁜놈들 8명이 추운 겨울철 하나의 움막속에 같이게 된다. 다들 현상금 사냥꾼인데 서로간의 이해관계가 이리 저리 엃혀 있다. 총을 여기 저기 숨겨 두고.. 신기한 식으로 서로 죽이고 살리고 하는데 여기에서는 총대신 핸드폰으로 그걸 한다 ㅋㅋ 밀실대신 하나의 집으로 바뀌었을 뿐.. 뒤로 가면 갈수록 갈등에 글등이 엮이고 고조되어서.. ㅎ

통화음이 배경음악으로 왔다 갔다하는 것도 재미있었고.. 전화기에 카톡이나 벨소리가 울릴 때마다.. 집중.. 긴장.. ㅎ

진실을 드러내고 숨기고 엮고 하면서.. 정보를 가지고 노는데 재미지다. 제일 마지막에 그 대비를 보여 주는데 진실을 숨기고 사는 것이 행복할 수도.. 아니면.. 안에서 계속 썩다 언젠가 더 악화되서 드러날지도 모른다는 그런 미묘한 뉘앙스를 보여둔다. 진실은 드러나야 되지만 적당한 때와 장소에서 드러나야 하는게 제일 좋은게 아닐까 생각도 해보게 된다.

재미져서 보고 나서도 한참 여운이 남았다. 음악들으며 산책하다 집에 들어오며 여운을 달랬다.

리메이크작이라는데 원작도 궁금!!

잡담.

트위터 비슷한 데블이란 댑에서 스티미언 분들을 만났는데 반갑더군요 ㅋㅋㅋ 제 프사 보고 아는 척해주시니 갑자기 놀람놀람 ㅎㅎ

퍼스트맨 이후에 오랜만의 영화네요~~ 요즘 볼께 없다고 투덜댔었는데 재미있는게 똭 '보헤미안 랩소디'도 잼나 보이던데 아마 조만간 보러 다녀올 듯 합니다.

원래 오늘 빨래방 갔어야 하는데 영화를 보고 싶어서 미룸ㅜㅜ 쌓여 있는 빨래를 돌려야 이렇게 미루다가.. 옷 사서 입을 지도 말이죠. 어디 우렁 스티미언 와서 몰래 빨래 해주고 가실분?? ㅎㅎ

이제 12시가 넘어서 1일이네요 모두들 즐거운 한달 함께 해봐요. 암호화폐 너희들은 추우니까 활활 타올라서 폭등좀 해주고 ㅋㅋ


요건 그냥 시계 보니까.. 1이 많기에 신기해서 ㅎㅎ

Sort:  

우렁 스티미언이라고 애매하게 말씀하시지 말고, 콕 찍으세요 ㅎㅎ

@good21 님이요 이렇게 콕 찍으면 되나요? 우렁스티미언에 성별은 없답니다 ㅋㅋㅋㅋ

저, 남자 시러해요 .. 섬찟 ㅋㅋㅋㅋ

보고 싶네요! 재미 있을꺼 같애요!

네 재미지더라구요 ^^

매력적인배우 이서진도나온다니 저도 기대가많이됩니다ㅎㅎ
즐거운 하루되세요

이서진 배우 좋아하시는 군요. 뭔가 기름기가 흐르는 듯하면서도 털털하고 뾰로퉁한 매력을 가진 배우 ㅋㅋ

이 영화, 평이 좋더군요. 가운데님 잼나게 보셨다니 더 기대됩니다ㅎ

네 잼나게 봤네요. ㅎㅎ

오 저도 타란티노 감독 팬입니다 ㅎㅎ
11월은 불장 가즈아~~

전 팬까지인지는 모르겠지만 티란티노 감독의 영화는 다 재미있게 본듯 합니다 ㅋㅋ 아 팬인가? ㅋㅋ
11월 불장 가즈아!!

그정도면 팬이죠 ㅋㅋㅋ

오늘 후오비 스팀 지갑 열리면서
스팀이 좀 상승한거 같습니다.^^
11월 기대감은 유효한거 같습니다.^^

흐미..
10월의 마지막밤에..
영화도 보고
저는 영화 본지가 언젠지도 몰라요 ㅎㅎㅎㅎㅎ

뭐 보고 싶을 때 보시면 되는거지요 ^^

데블은 사랑입니다 :)

아직은 적응중인데 재미있네요 ㅎㅎ

저도 요거 보고 싶었는데
제 아까운 lg 영화권을 날렸네요 아쉽~

곧 보러가려구요 ㅎㅎㅎ

무얼 보셨기에 날렸다는 표현을 아 마지막 날이어서 그랬다는 건가 보군요 ^^

예고편 봤을때 지금 세태를 날카롭게 풍자하는 찝찝한 느낌이 남을 것 같았는데 실제 그런가요? ㅎㅎ

슬쩍 콕콕콕 찌르죠 ㅎㅎ 아니 대놓고 인듯도 하구요 ^^

저도 예고편보면서 꼭 봐야겠다고 찍어둔 영화인데 역시 재미있나보네요. 헤이트풀8도 정말 재밌게 봤는데 더더욱 기대됩니다.ㅎㅎ 헤이트풀8 피규어 조만간 올려야겠군요.ㅋㅋ

세상의 모든 피규어를 다 가지고 계신 것 같습니다 ㅋㅋ

이번 주말엔 이 영화를 보는걸루 스케쥴을 잡아야겠네요^^

즐거운 시간이 되셨음합니다. ^^

가운데님의 포스팅덕분에 더 관심이 가네요.영화관에 오랫만에 출동해야겠어요^^

출도옹~~ ^^

티비에서 예고보고 궁금했는데...
가운데님 벌써 보고 오셨군요
영화계의 얼리어답터!!ㅎㅎ
오늘은 빨래방 꼭 다녀오세요~~~

저는 대만족이었습니다. ㅎ 제가 좀 쉽게 만족하는 편이기는 해요 ^^
오늘도 빨래방은.. ㅋㅋㅋㅋ

You don't leave, and now the clothes look clean and fragrant.😂

엇 어제 문화의 날이었군요 ㅠㅠ 요즘 영화관을 안가서 몰랐던.. ㅎ 완벽한 타인은 예고편으로 잠깐 봤는데 컨셉도 독특하고 재밌어보여서 기억에 남습니다 ㅎㅎ

저도 몰랐는데 포스팅 보고 알았네요 ^^
기회 되심 보면 만족스러우실 듯도 하네요 ㅋㅋ

우렁 스티미언 ㅋㅋㅋㅋㅋㅋ

재치있으셔요 ㅎㅎㅎㅎ

저의 우렁 스티미언이 되어주... 아 아닙니다 ㅋㅋㅋ

길 가다가 센터링님 만나면 엄청 반가울 것 같네요.ㅎㅎ

ㅋㅋㅋ 실제로 길가다 뵈었던 분도 .. 물론 밋업 가는 길이기는 했지만 ㅋㅋ

1땡에 포스팅을 작성하셨군요.
완벽한 타인 평이 좋던데요~ 본사람들이 다 재미있다고 하던데 ~
진짜 재미있나봐요~ 유해진형님의 럭키 재미있게봤는데
요것도 봐야겠어요

럭키 저도 재미있게 봤었어요 ㅋㅋ 저는 일단 대만족인데 다른 분들의 입맛에는 어떨지 모르겟네요 ^^

눈 밝은 우렁 스티미언 나와라^^

나와랐 나와랐 ~

문화생활 열심히 즐기시는것 같아 부럽습니다.ㅋ
영화평이 대단한데요. 와이프가 창궐 보고싶다는데 이걸로 우겨볼까요?ㅋㅋ
리메이크작이라니 저도 원작이 궁금해집니다. 급검색 시~~~작!!! ^^

ㅎㅎ 아마 이탈리아가 원작이고 리메이크가 여기 저기 엄청되었다는 듯해요 ㅎ
창궐은 안땡겨서 미루고 있다가 이 영화를 봤네요 ㅋㅋ

와 위에 영화 트레일러 봤는데... 진짜 재밌네요 ㅋㅋㅋ 보면서 푸흡하고 웃었어요.ㅎㅎㅎ 가끔은 올라랑 저랑 핸드폰 점검은 은연히 하기도 하는데, 우린 서로의 비밀을 존중해서 대놓고 하지는 않거든요 ㅋㅋㅋㅋㅋ

그래도 서로 믿어주자는 그런 마음이 생겨서 의심은 되도록 안 하는 편이에요. 그리고 대화하려고 노력해보고요 ㅎㅎㅎ

유럽 정서에서는 좀 더 개방적이어서 다른 누군가와 대화해도, 얘 그냥 친구야 하곤 할텐데, 한국 정서상으로는 좀 더 뭐랄까 죄악시하는게 있어서 왠지 더 찔릴 것 같아요.ㅎㅎㅎㅎ

만족스러운 영화였습니다.
이게 아마 이탈리아 영화 원작이고.. 맥시코나 여기 저기 리메이크 되었다고 하더라구요 ㅎㅎ 혹시 올라님?(호칭을 뭐라 할지 ㅋㅋ ) 나라 버전으로 개봉했었으면 같이 봐도 즐거울 것 같기도 하구요 ㅎ

보통은 폴란드-한국 자막을 구하기 힘들어서 제가 먼저 한국어로 보고, 나중에 폴란드 사이트에서 폴란드어로 더빙된 것을 찾아보는 편이에요 ㅎㅎ
저는 보고서 이해하는 척 ㅎㅎㅎ

저는 보컬 수업 갔는데 스티미언 분이 지금 그 쌤 제자...
세상 좁아욧

좁은세상 공감합니다 ㅎㅎ

요즘도 5천원에 영화를 볼 수 있군요^^
시간되면 보러 가겠습니다. ~

네 까먹고 있었는데 포스팅 보고 알았네요 ^^

유해진, 조진웅은 제가 무척 좋아해서..
저 영화 확 땡긔네요 ㅎ

좋아하는 두 배우가 나오니 더 재미있을 수 있겠습니다 ㅋㅋ

창궐이 워낙 혹평이라 다른거 뭐 볼꺼 없나 하고 있었는데... 요걸 봐야겠군요!ㅎㅎ
감사합니다~

창궐은 본사람들은 다들... 하긴 하더군요 ㅎ

완벽한 타인... 완전공개한다는 건 미친짓이죠 ㅋㅋ

어떤 면에서는 늘 들고 다니는 폭탄이죠 ㅋㅋㅋ

오늘 동생이 보고 싶다 얘기해서 제목을 처음 들었는데 괜찮은가 보군요~
저도 극장에서 영화보고 싶어요~ ㅠ

네 전 만족스럽게 봤네요 ~
앗.. 극장에서 볼 여유시간이 생기길 기원해 봅니다 ~

오늘 동생이 보러가자고 하던게 이 영화! 무슨 영환가 궁금했는데 재밌을것 같네요 ㅋㅋ 긴장감있다니!

조만간 보고 오실 듯 하군요 ㅋㅋ

대박사건!!

다시 포인트여 부활하여라...^&^

부활하라.. 예전에는 1년에 한번 더 리필해줘서 부족한줄 몰랐느데 말이죠 ㅜㅜ

마지막주 수요일 문화의 날~
저렴하게 영화도 보고 제대로 즐기셨네요:]

네 알차게 보냈네요 ^^

오늘 이 영화 포스팅을 몇개 보네요 ㅎㅎㅎ
다들 평이 좋네요 ㅋㅋㅋㅋ 이번 주말은 이걸 봐야겠어요~

만족스러운 영화 감상이 되셨음 합니다. ^^

2111-11-11 오전 11-11 분 캡쳐해보고 싶어지네요 ㅋㅋ

Coin Marketplace

STEEM 0.22
TRX 0.06
JST 0.026
BTC 20104.66
ETH 1350.98
USDT 1.00
SBD 2.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