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EEMIT LOVE challenge] 왜 스팀잇인가?

in #kr3 years ago (edited)

bramd steemit cover.png

@forhappywomen 님께는 두 번의 감사를 드립니다.
좋은 의미를 담은 이 대문을 선사해주신지 몇 달의 시간이 지났지만, 이제서야 처음 사용합니다.
앞으로는 더 자주 사용할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또한, 이런 챌린지를 제안해 주심에 감사합니다.
플랫폼에서 플랫폼에 대한 이야기를 다루는 메타컨텐츠를 나누는 일은 즐기지 않습니다만,
한 번은 이야기나누고 싶은 일이 있습니다.


Steemit 이라는 플랫폼의 힘

지금껏 한 번도 온라인 상에서는 제가 어떠한 프로젝트에 참여하고 있는지 알린 바 없습니다만,
이 스팀잇이라는 것이 저에게 어떠한 의미인지에 대한 배경을 말하기 위해서 지리하지만 한 번 늘어 놓아 보겠습니다.

01


KEEP!T


작년 이맘 때,
스팀잇의 생태계와 관련된 거대한 가능성을 보고, 또한 한국과 외국의 정보 격차를 보면서
해외의 기사를 퍼오는 것으로 시작한 프로젝트 @keepit 입니다.

혼자의 힘으로 스낵뉴스를 퍼나르다가, 비슷한 컨셉의 미디어들이 우후죽순 생기면서
반발짝 씩만, 크지 않게, 대단하지는 않지만 앞서나가기 위해
한 분 두 분 섭외해서 이루어진 하나의 팀이 되었고,
현재는 아마도 스팀잇 내 꾸준함에 있어서는 타의 추종을 불허하며,
독특한 포지셔닝을 하기 시작하는 작은 매체의 역할을 하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이 덕에 블록체인 상식사전이라는 전자책을 내기도 하고,
이 밖에도 쌓은 뉴스데이터를 기반으로 빅데이터 분석을 시작해 보고자 합니다.

02


MEDITEAM


KEEP!T을 시작할 당시에만 해도 이 스팀잇이라는 것의 주 독자층은
기술에 관심이 많고, 암호화폐 투자에 관심이 많은 20-40대 남성이었습니다.
그래서 스팀잇이라는 플랫폼이 SNS로 한층 더 성장하기 위해서는 젊은 여성을 타겟으로 하는 글이 필요하다는 생각이 들었고,
그 일로 산부인과와 소아과를 시작해보자는 작은 아이디어에서 출발한 그룹입니다.

지금은 보시다시피 20개 과의 500여 개의 글이 쌓여 있으며,
소소하지만 오프라인 매거진을 발간하거나,
을 만들어버리거나
쌓인 글을 주체하지 못하고 자가출판의 길로 빠지거나,
카드뉴스를 만들거나,
하는 잡다하지만 우직한 정보전달의 길을 걸으며 광고에 의존하지 않는 의료매체가 되어가고 있습니다.

03


EASYSTEEMIT


스팀잇 초기.

말로 설득하는 것은 힘들기 그지 없다는 주변의 의견을 듣고,
스팀잇 내의 유명인사들을 모아 시작한 프로젝트 Easysteemit 은,
수십여개의 게시물들이 쌓여 100여 페이지의 PDF가 만들어졌고,
200여 페이지에 달하는 책이 제작중이며,
PDF의 경우는 1000 다운로드가 넘는 스팀잇 초보를 위한 교재로 자리잡았다고 생각합니다.

04


채널스팀잇


AI 시대,
소리와 영상이 중요해질 시기에 맞추어
스팀잇의 양질의 글을 AI 스피커에 검색이 되게 해보자는 작은 아이디어는

피.땀.눈물을 흘리며 만든 '분'의 컨텐츠들이 하나 둘 쌓여
네이버 오디오클립, 유튜브에 느리지만 켜켜이 쌓여
수십여개의 동영상과 음성파일과 대본 파일들을 모아가는 중입니다.

05


우간다 프로젝트


우리는 우습게 아는 1-2달러의 힘은
개발 중인, 경제규모가 작은 국가에게는 훨씬 거대하게 다가옵니다.
통계에서도 확인할 수 있듯,
게시물 수, 유저 수의 변화는 스팀의 가격의 출렁임에 맞춰서 움직이지만,
우간다는 아닙니다.

물론 전체 명수도 적고, 글이 많지도 않습니다. (저는 약 40여 명을 지원합니다)
하지만, 그래도 그 작은 금액은 그들의 하루 일당과 같습니다.
NGO를 거치지 않는, 국경과 환율을 뛰어넘는 지원은 이 스팀잇 위에서 가능합니다.
한국에서는 소득이 적어 포기하는 포스팅이, 우간다에서는 9시간의 육체노동에 필적합니다.

혹시, 그들의 포스팅을 보신적 있나요?
그 누구보다도 열정적으로 홍보하고 있습니다.


Steemit, 그 적립의 힘

저는 보시다 시피 글을 많이 쓰지 않습니다.
그저 많은 분들이 글을 쓰는 것을 지원해주었을 뿐입니다.
Sugata Mitra의 TED 강연에 나오는 할머니의 역할을 했다고 생각합니다.
그 작은 지원의 힘은 사람들을 지속케 하였고 쌓였고, 쌓아갑니다.

그런데 왜 STEEMIT 이었냐구요?

몇 가지 이유가 있었을 겁니다만, 돌이켜 정리해보니 이렇더군요.

소득구조



현재 스팀잇이라는 플랫폼은 인정하고 싶지 않지만, 아마추어를 다 담기에도 버겁습니다. 프로는 더하죠.
대신, 최소한의 기본소득을 보장하는 데는 이만한 것이 없습니다.

스토리펀딩도, 크라우드 펀딩도 모두 자신의 자산을 깎아서 주어야 하는 구조는 지속할 수 없습니다.
노벨상 재단의 자금 운영과 같이 자신의 원금을 건드리지 않고 이자에 대한 소득을 나누어주는 형태로 운영 되기에,

비록 많은 돈은 아니지만 지속적으로 지원이 가능하고,
기본소득을 기반으로, 글의 수준이나 활동에 따른 더 높은 소득을 얻을 수 있는,
탈중앙화적 소득배분구조 였기에

돈을 틀어쥐고 정산을 하는 한 명이,
글쓴이의 가치를 전적으로 혼자 좌지우지 하지 않는 소득 구조를 달성할 수 있습니다.

한 개의 알바를 덜하고,
글을 쓰기 위한 소재를 공부하는데,
그리고 글 하나를 창조하는 데 시간을 사용할 수 있었다면

그것만으로도 스팀잇의 가치는 충분하다고 생각합니다.

행정비용


제가 만약 이 저자들을 다 고용한 하나의 기업이었다고 생각해 보십시오.
저는 엑셀을 정리하느라 모든 시간을 다 보내고 있었을 겁니다.
이 분 한테는 원고료를 얼마주지? 제대로 주었나? 잘못 보낸건 어쩌지?
하는 수많은 행정처리, 전송, 서류정리들을

스팀 블록체인 위의 시스템인 "업보팅 한 번"으로 완벽히 해결합니다.

잘못 갈 일도, 두 번 갈 일도, 회계에 대한 감사를 할 일도 없습니다.
원고 펑크날까봐 다른 사람을 대기시키고, 닦달을 하고, 괴롭히지도 않습니다.

적립


일주일에 한 두번, 2시간의 투자로 쓴 글을 모아만 주면,
한 명이서 하면 너무나도 어려운 꾸준한 적립은 이렇게 쉽게 가능해 집니다.

이 적립은 '마나마인'이라는 프로젝트로 한 단계 도약시켜 보려고 합니다.
과연 스팀잇 내에서의 이 집단적 적립의 힘은 어디까지 가는지에 대한 한 단계 더 높은 실험이 될 것으로 생각됩니다.
프로도 녹여낼 수 있을까,는 여전히 궁금합니다.

협업


저는 이 스팀잇 내에서 누구보다도 많은 사람과 접촉하고, 협업하였을 것이라 감히 말해 봅니다.

문서 디자인을 입히고
일러스트를 부탁하고
로고를 만들고
카드뉴스를 만들고
외국어로 번역하고
스팀페이를 도입하고
스팀샵에 입점하고
출판하고
앱만들고
PDF를 제작하고
해외 구매대행을 하고
예술 작품을 사고
나만의 펜을 만들고
공연 선물을 주고 받고
미디어 스타트업 공간을 빌리고
새로운 프로젝트를 만들기 까지

스팀잇의 높은 문턱을 넘어선, 호기심이 많은, 훌륭한 분들을 만나 다양한 경험을 하고 식견을 쌓았습니다.
스팀의 보상은 협업을 하는데 좋은 구조가 되며,
커뮤니티스, 베네피셔리 시스템의 본격적 도입은,
그리고 (언제일지는 모르겠지만) SMT의 출발은 합종연횡을 더욱 가속화 할 것이라 생각합니다.

이제부터는?


(기억나실리 만무한) 이전 포스팅에서도 말씀드렸듯,
저는 행정, 입법, 사법의 3권 분립의 시스템이 어떻게 도입되었나를 봅니다.
스팀잇은 그 중 '행정' 분야에서는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압도적인 퍼포먼스를 보이며,
그 어떤 플랫폼 보다도 다양한 실험이 시도되었고, 시도되는 장입니다.

물론 차세대 플랫폼은 스팀잇보다 뛰어난 것이 나올 수 있고, 분명 나오리라 생각하지만,
스팀잇이라는 플랫폼 위에서 이루어진 선구적 실험을 폄훼할 수는 없습니다.

"실험의 장소" 입니다.
마음껏 뛰어 놀아야 합니다.
대신, 적립해야 하고, 이 적립을 통해 정밀하게 조정해야 합니다.

스팀잇의 "도덕"을 만들어야 합니다.
모호한 범위의 도덕을 통해 "입법"을 하고, "사법"을 해야 합니다. (이 점에서 EOS의 arbitrator를 주목합니다.)
셀프보팅의 몇 퍼센트까지 허용하자, 펀딩 프로젝트를 어떻게 해야한다는 논쟁을 통해 다수의 의견을 주고받는 과정을 겪습니다.

진정한 민주주의를 경험하고, (물론 '의회' 가 있지만..)
민주주의적 협업을 시행하고,
탈중앙화적 소득을 배웁니다.

네드나, (마치 일을 하지 않는 것 처럼 보이는) 스팀잇 개발팀이나, 증인들을 원망하는 것이 아니라
진짜로 서로 다른 의견을 개방된 토론을 통해 합치시키고, 커뮤니티를 통해 제시하는,
서양에서는 마그나카르타 에서부터 시작했기에 익숙할 지도 모르는, 지리하고 괴로운 과정을 거쳐야 할 것입니다.

그렇기에 스팀잇 입니다.
추상적이고 와닿지 않는 모호한 의제로 영혼없는 말이 떠도는 것이 아닌,
진짜 나에게 영향을 주는 것, 피부로 와닿는 것에 대해,
일반적인 사람들도 의견을 나눌 수 있는 (현재로서는) 유일한 블록체인 공간입니다.

스팀잇 이라는 훌륭한 실험의 장에서
더 잦은 실험을 하고
더 많은 실패를 하고
더 깊은 배움을 얻고
더 크게 누리고 가는 공간이 되기를 소망합니다.

Sort:  

음.. 브라 엠디 님,,

엄청난 일들을 많이 하신 분이시군요.

그 조직력과 추진력에 감동 받고 갑니다.

브램드님이 생각하시는 스팀잇에 대한 철학이 가슴에 와닿습니다. 스팀잇은 사람들의 삶에 다양한 의미로 자리잡고 있을 거라 생각합니다. 누군가에겐 나의 시간과 노력을 들여 수익을 얻을 수 있는 수입원이고, 누군가에겐 다른 곳에서 시도해보지 않았던 것을 시작해보는 실험의 장이고, 또 다른 누군가에겐 단순한 유희의 장소이며, 어떤 이에겐 자신의 기록을 생산하고 쌓아가는 글 보관소 역할을 하겠지요 . 그 모든 동기가 귀합니다.
저에게도 이곳은 일찍이 경험해보지 못한 것, 늘 생각만 하던 것, 늘 아쉬워만 하던 것을 시도해보고 실현해 볼 수 있는 곳입니다. 이곳에서 많이 웃고 설레기도 했으니 지금까지 저의 실험은 성공적이었다 생각합니다. ^^
'훌륭한 실험의 장'
이런 특별한 실험의 장소가 또 있을까요.
스팀잇을 시작했던 초기부터 함께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다른 많은 분들도 공감할 얘기일 것 같습니다. 브램드님의 이름이 한 편의 글을 쓰는데 큰 동기가 되고 격려가 되었습니다. 감사합니다. 앞으로도 많은 이들에게 등뒤에서 든든하게 지켜봐주는 스팀잇의 산타가 되어주시길 바랍니다ㅎ
이 행복한 실험이 언제까지 이어질지 모르겠지만, '실험하고 실패하고 배우고 누리는' 그 길에 함께 하길 바랍니다.
(브램드님 글에 댓글 달 기회가 없어서 이 말 저 말 마구 쏟아냈습니다.)

감사합니다. 산타라는 표현은 과분한 것 같지만, 같이 꿈꾸고 실현해나가고 싶습니다. :)
조금 더 흔해지도록? 해보겠습니다-ㅎㅎ

Loading...

안녕하세요.

스팀잇을 처음시작하는 초보 justafeeling입니다.

팔로우와 보팅해주시면 저도 항상 찾아오겠습니다.

오늘 하루도 즐겁게 보내시고 화이팅입니다 사랑해요 ><

Good morning.

It is just beginning to start Steam It.

Follow me and I will always come to visit you.

I am happy to spend the day with you today>

좋은 하루 되세요- :)

안녕하세요 금방 막 가입해서 아무것도 모르는 스린이입니당 ㅎ

네- @easysteemit 이 많은 도움이 되셨음 좋겠습니다!

@bramd님 안녕하세요. 여름이 입니다. @feelsogood님이 이 글을 너무 좋아하셔서, 저에게 홍보를 부탁 하셨습니다. 이 글은 @krguidedog에 의하여 리스팀 되었으며, 가이드독 서포터들로부터 보팅을 받으셨습니다. 축하드립니다!

안녕하세요? IOST Korea입니다. 저희도 이러한 스팀잇의 강점을 적극 이용하고 블록체인에 관심이 많은 사람들께 더 쉽게 접근하기 위해서 시작해봤습니다! 많은 관심부탁드리고 또 많은글 부탁드려요!

감사합니다. IOST 는 참 큰 프로젝트고 인기가 높은 것 같습니다. :)

좋은글에 죄송하지만 마그나카르타 하시니, 고전 게임 마그나카르타의 별명인 "만들다 마릇다"가 생각나며 스팀잇과의 놀라운 싱크로율에 혹시 의도하신게 아닌가 하는 의혹을 던지고 갑니다.

사실 킹 존이 마그나카르타에 사인한 곳으로 유명한Runnymede에서 차로 10분이 채 안되는 거리에 살고있답니다. 그곳에 가면 아름다운 초원이 있고 마그나카르타를 기념하는 작은 정원과 건축물이 있는데 미국사람들이 유난히 많이들 찾아오더라구요.

쓰고나니 관련없는 글이되어버렸네요. 격하게 공감하고 갑니다. ㅎㅎ

만들다 마릇다 ㅋㅋㅋㅋㅋㅋ 덕분에 아침을 즐겁게 시작합니다

저도 같이 즐겁게 하루 시작하는 중입니다.ㅎㅎ

만들다 마릇다 ㅋㅋㅋㅋㅋㅋ 덕분에 아침을 즐겁게 시작합니다

ㅋㅋㅋ저도 참 좋아했던 회사이고 그 게임 사서 플레이 하다가 던져버렸던 기억이..
의도 한건 아닌데 싱크로율이 높네요 ㅋㅋㅋ

언제나 아이디만 봤던 분이라 정말 잘 몰랐는데...
이렇게 글을 써 놓으신 걸 보니 스팀잇을 위해 정말로 많은 일을 하셨고, 많은 노력을 하신 분이시군요.
초기 시작한 유저가 아닌 경우 초기 유저들이 이 플랫폼을 이루기 위해 어떤 일들이 있었는지 모를 수밖에 없습니다.
이런 글 읽으니 더 스팀잇에 대해 이해할 수 있어 좋으네요.^^

감사합니다. 스팀잇 속 구체화되는 일들의 역사도 작은 사업들이 시작되는 역사를 압축 재연하는 느낌이 드네요. 도운 되셨길 바랍니다.

멋진 글 감사합니다. 두 표현 참 인상적이네요.

원금을 건드리지 않고, 적지만 이자로 소득을 분배해가기에 지속가능성 높다.
그들에게는 익숙할지 모르나, 우리에게는 지리하고 괴로운 과정을 거쳐야 할수도 있다.

다양한 많은 활동하시는지는 미처 몰랐습니다. 좋은 하루 보내세요^^

감사합니다. 좋은 영감이 되셨길 바랍니다!

우와...제가 스팀잇을 시작하고 처음으로 보는 @bramd님의 계정에 올라온 글입니다.ㅎㅎ 실험의 장소라는 말씀에 크게 공감합니다. 개인적으로도 새로운 도전을 해보는 곳으로 적극 활용하려고 합니다. 한 번도 대화를 나누어 본 적은 없지만, 활동하고 계시는 내용은 어렴풋이 알고 있었습니다. 그만큼 다양한 활동으로 많은 영향력을 갖고 계시다는 뜻이겠죠. 그동안 멋진 분이라고 생각했었고, 앞으로도 더 멋진 모습을 보여주시리라 믿고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D

감사합니다. 재미있는 일 많이 만들어 나갈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스팀잇에 대한 생각과 좋은 활동들 보고 많이 생각하게 되었습니다. 감사합니다. 좋은 하루 보내세요.

@홍보해

좋은 생각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홍보도요!! :)

엇... 브람드 님께서 올리신 글을 처음 보네요ㅎㅎ 반갑습니다. 재미나는 제안들이 참 많습니다. 지금 회사라 한국시간으로 아침에 리스팀하러 다시 찾아오겠습니다.

감사합니다. 글이 너무 드물지요? 재밌게 읽으셨다면 좋겠습니다. ㅎㅎ

스팀잇에 대한 애정과 방항성까지 제대로 보여주신것 같아요.잘 보고 갑니다^^

감사합니다. 애정이 옳은 방향으로 갈 수 있도록 지켜봐 주십시오-

와... 브람드님이 이렇게 많은 훌륭한 프로젝트에 관여되었는지도 몰랐었네요..

브람드님 처럼 아낌없는 후원이 없었다면 지금 kr만큼의 성장은 조금은 더디었겠네요..!!

감사드립니다..!

훌륭한 프로젝트라고 말씀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더 다양하게 돕거나 만들지 못해 죄송스럽네요..

제대로 현실에서 작동하는 몇 안 되는 블록체인 플랫폼임에는 틀림없죠. 좋은 글 잘 읽었습니다. 종종 글도 써주세요~^^

노력해 보겠습니다-ㅎㅎㅎ

저는 컨텐츠를 주로 제작/소비 하는 사람이다보니 행정에 관해서는 전혀 생각해보지도 못했습니다. 브람드님의 글을 읽기 전까지는 프로젝트 관리의 편리함을 그냥 당연하다고 생각하고 있었습니다. 생각해보니까 @sndbox에서도 약 100여명의 회원관리와 나뭇가지처럼 뻗어있는 수많은 프로젝트를 단 운영자 2명이서 관리를 하고 있죠. 그걸 보고 우와 업무량이 많을텐데 다 해내다니 굉장해 ㅎㅎ ^^!! 라고 단순하게 생각하고 있었는데 ㅋㅋㅋㅋㅋㅋ 스팀잇을 통하지 않았다면 이렇게 못했겠네요.
다른 커뮤니티를 하다보면 논쟁글을 처음부터 금지인 곳들이 있습니다. 하지만 스팀잇에서는 논쟁과 싸움이 끊이지 않죠 ㅋㅋㅋㅋ 이런걸 피곤해하는 분들도 분명 많을겁니다. 하지만 지나친 인신공격이나 누가 봐도 비도덕적인 행위를 제외한다면 저는 이렇게 논쟁이 많은걸 오히려 건강한 커뮤니티의 증거라고 생각합니다. 우리의 삶은 바꾸는 무언가는 생각보다 어느날 갑자기 나타는게 아니라, 소모적이고 지리하고 피곤한 것들을 거친후에 잘 닦여져서 나오더군요. 가장 무서운건 더이상 아무런 논쟁도, 관심도 생기지 않는거죠.
저는 요새들어, 예전에 구글에 인수되기 전의 유튜브를 사이에 둔 수많은 논쟁들과 비관론을 자주 떠올립니다.... :)

오 좋은 예시 감사합니다. 생각보다 상당한 행정력이 필요하더군요..ㅠㅠㅠ
유튜브 처럼 되면 정말 좋을 것 같아요!!

몸이 열개라도 부족해 보이시는 브람드님ㅎ
지원해주시는 여러 활동에 항상 감사함 느끼고 있습니다.
바쁘신 생활에도 건강 잘 챙기시길 바랍니다 ㅋ

감사합니다- 많은 활동이 꽃피면 좋을 거 같아요-

일반적인 글이라기보다 연설에 가까운, 좋은 내용에 더하여 호소력 있는 전달이 확 와닿습니다.

저렇게 많은 활동을 해오신 줄 몰랐습니다. 앞으로도 스팀잇에서 자주 뵐 수 있기를 바랍니다.

떨어지는 스팀에 호소해 보고자 오랜만에 남겼습니다. 자주 뵙겠습니다 :)

매력 넘 치는 스팀잇👍👍

스팀잇의 매력은 말로 할 수 없죠 :)

막연하게 생각되었던것을 확실하게 정리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항상 이러한부분들이 고민이었습니다. 그리고 제가 스팀잇을 시작한 것이 앞으로 어떻게 될지는 모르지만 의미를 찾아가는 구체적인 실험장이 된다는 그리고 되어야겠다는 확신이 드네요. 투기로서의 접근은 본질이 될수 없고요.

네 맞습니다. 진정한 블록체인계의 투자의 의미를 찾아가보고 싶네요-

브램드님을 통해서 스팀잇의 가치를 확장시킬 수 있었습니다. 아이디어를 확장시킬 수 있게 도와주셔서 감사합니다 🙂

경아님께는 너무 감사드립니다. 신세를 많이 지고 있습니다.

와...짝짝짝...
정말 업보팅과 박수밖에 할 수 없는게 아쉬울정도의
명강의(?) 입니다ㅎㅎㅎ
지금같이 다소 침체된 분위기에 많은 분들이 꼭 읽어보셨으면 좋겠네요 ^-^ ㅎㅎㅎ

좋은 의미로 다가간다면 좋겠습니다 :) 감사합니다.

스태기가 왔었는데, 브람드님 글 보고 다시 용기가 생기네요. 늘 스팀잇 커뮤니티를 위해서 헌신하시는 모습을 보고 정말 많이 배웁니다. 참 존경스러운 분이라고 생각합니다. 스팀잇 후배로써 인생 후배로써 참 많이 배웁니다. 훌륭한 글 너무 감사합니다 :)

이번 침체기는 좀 길고 괴롭네요. 덕택에 경제, 특히 자유주의자들의 경제 개념에 대해 많이 배우고 있습니다!

도움을 드릴 수 있어서 기쁩니다!

맞습니다!! 다같이 누리는 공간이 되리라 믿습니다!!
언제나 항상 좋은일 행복한일만 가득하세요 bramd님^^
처음보는 포스팅이네요 ㅎ

감사합니다. 포스팅을 자주 올리기로 많은 분들과 약속을 했는데 쉽지 않네요-

와~~~ 정말 너무 멋지십니다. 저도 능력만 된다면 참여하고 싶은... 생각이 들 정도에요. ^^

감사합니다. 제 그릇이 작아 재미있는 프로젝트들을 다 담지 못하는데, 같이 참여하실 수 있는 장이 곧 생기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듭니다-ㅎㅎ 기대해 주세요

깊은 성찰과 많은 고민이 담긴 글에 공감이 가네요..

공감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협업 맞아요! 이곳은 협업하기에 도움이 되는 사람들이 많은 것 같아요 good !

맞습니다. 협업에는 스팀잇 만큼 최적의 공간은 없는 것 같아요-

너무 너무 공감하고 응원합니다!!

여러모로 고민의 산물인데, 공감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제가 뭐 도와드릴 일이라도...ㅎㅎ

점차 문화에서 키덜트가 중요해 지고 있죠. 깊이 생각해보고 있는 일이 있습니다.:) 아직 구체화가 안되었지만, 취미 쪽도 담을 수 있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스팀잇은 하나의 틀만 마련해주었을뿐 우리가 스스로 가꿔나가는 점 공감하고 갑니다.

감사합니다- 같이 잘 가꾸어 가시지요-

좋은 프로젝트를 알고 갑니다. 사실 다 한번씩은 들었던 것인데 이렇게 정리되어 있는 것을 보니 확실히 이해가 가네요. bramd님께서 포스팅 하신 것은 처음 봤습니다 ㅎ

감사합니다- 포스팅이 적어서 반성하는 중입니다.ㅠㅠ

브람드님께 도움이 되고 싶습니다!
열심히 공부중입니다 ㅎㅎ

감사합니다! 공부가 즐거우시면 더 좋겠습니다!!

저는 이제 시작했는데 도움이 많이되는 글이에요!! ㅎㅎ

감사합니다. 더 많은 도움이 되고 싶네요-

Fantastic post friend

제가 아는 것보다 스팀잇이 좋은 점이 너무 많군요... 우간다스티머들 40명지원... 대단하십니다.

넵. 더 많은 좋은 점들도 같이 만들어 가시지요~ㅎㅎ

제가 스팀잇 들어와서 본 글 중에 가장 충격적으로 감동적인 글입니다.
가끔 @bramd님의 보팅 받고 뭐하는 고래 분이시길래 글도 안쓰시고 보팅만 하시는지? 궁금했습니다.
단순히 투자만 하신 분으로 알고 있었는데 이렇게 많은 일을 하신지는 몰랐습니다. 제가 관심이 없었을까요?(ㅠㅠ)
앞으로 이렇게 좀 알려주세요.
그래야 많은 분들이 스팀잇의 미래를 밝게 볼듯 합니다. 이런 분들이 있는 스팀잇이라니....
저도 다시 한번 스팀잇 직원이 된걸 자랑스럽게 여기게 되는군요.
감사합니다. 감사합니다.

제가 표현을 잘 하지 않아서 다들 모르셨으리라 생각합니다.
특별히 표현 하질 않아서 그렇지만, 분명 더 많은 일들을 해 나갈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저야말로 럭키님께 감사합니다!!
각자의 자리에서 각자가 할 수 있는 일들을 이루어 나가는 것이 플랫폼을 성장시키는데 큰 도움이 되는 것 같습니다!

스팀잇에 처음 쓰신 글이시죠? :) 반갑게 정독했습니다! ㅎㅎ

제가 바로 저자분들 인세 주느라 엑셀 정리하고 있어서... 그 문장부분에서 움찔했습니다. ㅋㅋㅋ

그 부분을 자동화 해야 하는데 말이죠.ㅠㅠㅠ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저도 사실은 일부 자동화 못한 부분이 있어서 손으로 하고 있는 일이 있지만, 그래도 많이 덜어졌던건 사실인데...
솔나무님 고생많으십니다!

저 같은 경우는 각 서점별 판매액을 긁어와서 한 사이트에서 볼 수 있게 만들고 싶은데.. 현재는 수작업으로 제가 매달 직접 긁어서 구글 문서에 정리하고 있어요. 크읍...

고생 많으십니다. 그런 시스템도 만들면 좋을 텐데, 최근 한 분의 글에서 여러 상점 (11번가, 옥션 등) 에서 쇼핑몰 하시는 분이 이런 일괄 프로그램을 가지고 계시던거 같은데 기억이 가물가물 하네요-

리스팀합니다~! ^^ 좋은 글 감사합니다!

감사합니다!

저처럼 많은 분들이 보고 좋은정보 얻어가시라고 리스팀 합니다 ~~~ 감사합니다

감사합니다~

김삿갓이 드디어 @bramd님의 박사논문을 읽게 되는군요.
역쉬~~^^♡♡
님의 사랑과 열정이 스팀잇 코리아에 있었다는 것을 뒤늦게 알고 갑니다.
김삿갓이 경의를 표합니다.

박사 논문이라뇨.....도움이 되셨길 바랍니다. 현재 존재하는 미디어들에서 많이 주목하고 있는 것으로 아는데, 더 많은 응용을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마그나카르타부터 시작했다는 말이 확 와닿습니다. 지금 하는 고민들이 쌓이고 쌓여 미래의 표준이 될 수도 있는거였군요. 비록 스팀잇 개발자도, 초기 유저도, 영향력있는 작가도 아니지만 그 역사의 한 귀퉁이에 함께 있었다고 자랑스럽게 얘기하는 날이 왔으면 좋겠어요.

저도 말씀하신 세 가지 모두에 그닥 해당하지는 않습니다만, 같이 고민하고 만들어나가서 역사의 한 페이지의 일부를 장식하고 싶네요-

정말로 다양한 사람들이 스팀잇에서 다양한 활동을 하고 있는 모습이 아름답습니다. 이를 지원해주시고 있는 브램드님께도 항상 감사드립니다

@zorba님께 물려주시고 또 다른 재밌는 일들을 하고 계시더라고요. 재밌는 거 같이 많이 만들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더 잦은 실험을 하고
더 많은 실패를 하고
더 깊은 배움을 얻고
더 크게 누리고 가는 공간이 되기를 소망합니다."

이말에 크게 공감 합니다.
감사합니다.

감사합니다. 천운님께서도 많은 생각과 이야기를 나눔해 주시는데 잘 표현하지 못했습니다. 감사합니다.

스팀잇에서 많은 일들을 하셨네요
존경스럽습니다.
앞으로 스팀잇이라는 훌륭한 실험장에서 마음껏 뛰어 놀도록 하겠습니다.
좋은 글 감사합니다^^

감사합니다- 다양한 주제의 좋은 글 부탁드려요-ㅎㅎ

공감합니다!^^

공감 감사합니다! 뉴비 지원 프로젝트 등 많은 활동을 하고 계시더라구요- 공감 감사합니다!

보팅받을 때 많이 뵌 분인데, 글을 쓰신 건 처음인 것 같아요. 조용하게 스팀잇에 많은 플랫폼을 만들고 확장하고 계셨네요!! 우리 각자가 스스로 만들어나가야하는 공간인 만큼 앞으로 더 다양한 시도가 이루어졌으면 하네요. 저도 그 안에서 작게나마 역할을 하고 싶구요. 앞으로 가끔은 이렇게 글도 써주시면 좋을 것 같다는 생각도 듭니다.

감사합니다. 살롱 문화에 대한 재미있는 프로젝트를 기획하고 있답니다.:) 좋은 이야기 구성이 되면 재밌을 것 같아요!

살롱이라니! 너무 기대되네요. 두근두근 :)

지금 제 앞에는 마침 이지스팀잇이 놓여져 있습니다.

약 2주전에 스팀잇에 대해 우연히 알게되어 저도 난생처음 SNS의 세계를 탐험중입니다. 이지스팀잇은 저의 교과서이자 나침반이 되었답니다^^

이 많은 양의 자료를 취합하고 편집해 무료로 배포가지 해주시는 여러 운영자분들중에 bramd님도 계시는 군요.

이자리를 빌어 감사 말씀을 드리고 싶습니다. 아직도 모르는것 투성이지만 bramd님과 같은 진정성 빛나는 스티미언들이 있어 스팀잇의 미래가 밝을것이라는것 정도는 느낄 수 있습니다.

힘써주심에 다시한번 감사드립니다.

언제나 건강하셔요~

교토는 정말 좋아하는 도시에요! 나중에 교토에서 여생을 보내고 싶은 마음이 가득합니다. 이지스팀잇이 도움이 되시길 바랍니다! 정말 훌륭하신 분들이 글을 주신 프로젝트입니다!

지금 까지는 글을 제대로 써보는것을 노력했었습니다. 머 잘하진 못하지만 그것마저도 못하면 암것도 안될것 같았기 때문이죠. 이제 두달이 지났습니다. 글은 계속 쓸테지만, 다른 것들도 해보고 싶어졌습니다. 그게 스파업의 이유였기도 했구요.
지금 스팀이 좀 침체 되어 있습니다. 하지만 사실 이럴때 더 도전할 수 있는 기회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
좋은글 많은 응원이 되었습니다.

감사합니다. 늘어나는 단톡방 만큼이나 더 많은 삶이 글감으로 보이길 희망합니다!:)

오...!
리스팀 하고
집에가서 읽어볼께요^^

읽는동안 즐거운 시간이 되셨길 바랍니다!

블록체인 초기시스템으론 정말 스팀잇만큼 긍정적 효과를 준 시스템이 없다고 생각합니다. +_+

그 긍정적 효과를 낳는데 트님이 기여한 바가 지대하다고 생각하는 1인입니다! +_+

명연설을 들은 기분입니다.
기립박수~!!!

연설 이라니 과분한 칭찬입니다 :) ㅎㅎㅎ감사합니다

응원 합니다 ! 그리고 함께 가겠습니다.

감사합니다. 티월드님!

한 개의 알바를 덜하고,
글을 쓰기 위한 소재를 공부하는데,
그리고 글 하나를 창조하는 데 시간을 사용할 수 있었다면

그것만으로도 스팀잇의 가치는 충분하다고 생각합니다.

한때는 저도 그리 생각했는데.. 계속 그래준다면 좋겠네요. 협업관련한 글을 보니 스팀잇을 참 소극적으로 활용해온 것 같습니다. 이곳에서 가능성을 보기도 하지만 실망하는 일도 반복되다보니 안전한 울타리를 치게 되더군요. 그런데 이 포스팅을 보고 나니, 역시 실험을 포기해선 안된다는 생각이 듭니다. 말씀하신 우간다 프로젝트에도 관심이 갑니다. 관련된 계정이나 글을 찾아봐야겠습니다..

감사합니다. 한국에서 한국인이 아닌 삶을 사는 기분입니다! 어디에서든 세계인의 눈으로 보니 참 좋네요. 궁금한 거 있으시면 우간다 관련 내용들을 보내드릴까요? :)

좋은글 감사합니다
이제 스팀잇에대한 미래와 확실성에대해 이해를 하게 됐습니다

미약한 힘이지만 좀더 분발해서 활동하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스팀팔로우-설이.png

감사합니다. 더 나은 미래를 위해선 다 같이 움직여야 하는게 조-금 귀찮지만, sullijun님께선 충분히 즐겁게 활동하시는 듯 합니다!! :)

열씨미 하는거죠 ㅎㅎ 즐겁게요 ^^

이제 행정 뿐 아니라 입법과 사법의 기능도 고려해 보아야 한다는 말씀에 큰 공감을 느낍니다. 사법에 관한 거버넌스 시스템으로서 탈중앙화된 배심원 제도도 훌륭해 보이는데, 이후 출현할 블록체인 생태계가 기대됩니다.

다만, 그런 시스템 아래에서는 입법과 사법이 일종의 투표로 이루어지고, 투표의 귀찮음을 상회할 코인보상이 따라야 할텐데, 이번 이오스 BP투표율을 보면 정녕 참여 민주주의가 제때 제대로 작동할는지는 아직 미심쩍은 상태입니다. 우리가 그러한 생태계를 구현할 수 있을까요. 그리고 민주적 투표의 가치를 보상 수단으로 가치절하시켜도 괜찮을까요 라는 물음도 뒤따릅니다.

전형적인 파레토 법칙에 입각한 투표율이 나오는 것 같습니다. 대략 2:8 ~ 3:7 정도에서 좌우되는 것 같은데요. 탈중앙화하는 경우 20-30% 가 이끌어가는 모양새는 어떻게도 완전히 해결이 되지 않을 것 같습니다. 하지만 늘 20-30%가 투표를 하고 있는 이 상황 마저도 일부 탈중앙화 참여 민주주의를 구현하고 있는 것이죠. 4-5년에 한번 하는 투표에서도, 그리고 그것마저도 상당한 이슈가 있어야 60-70% 투표율이 나오니까요...

올바르게 잘 사는 것이란, 너무 귀찮은 일임을 요즘 느낍니다.

한국에서는 소득이 적어 포기하는 포스팅이, 우간다에서는 9시간의 육체노동에 필적합니다.
라는 말에 공감하고 반성하고 갑니다.
약속일을 내일로 알고 있어 뒤늦게 찾아가 뵙지 못했지만, 브람드님에 대해 조금이나마 알수 있는 계기가 되었습니다.
그리고 많이 웃었구요 ㅎㅎㅎㅎ
다음번에 꼭 뵙겠습니다~ ^^

감사합니다. 한 번 뵙고 싶었는데, 추후 또 기회가 많을 것 같습니다.ㅎㅎ

이지스티밋도 @bramd님이 관여하신 프로젝트였군요;;; 한 사람이 어떻게 이렇게 많은 일을 할 수 있죠;;;??

@temperament 님 께서도 이미 많은 걸 하시잖아요 ㅋㅋㅋ

역학적 구조라고 하나요? 이곳 스티밋에서도 사회와 비슷한 구조의 역할을 맡는 집단들이 많이 생기고 있는 것같습니다. 아직 뉴비로서 기능들을 익히는 것고 버겁지만, 결국 정보사회에서 정보의 비대칭성을 극복하게 도와주는 리더 역할을 하면서 수익까지 보는 구조라니 탁월하십니다.

스팀잇 위에서는 사회 하나를 새로이 구축하는 중인 듯 합니다. 더 많은 구조에 대한 고민이 필요한 것 같습니다.
재미있게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글쓰시는 것은 처음 보는 것 같네요^^ 역시 스팀잇 발전을 위해 많은 일을 하셨군요. 잘 읽고 갑니다. 발도장 꾸욱~

감사합니다. 게으름 때문에 좀 더디네요- 재밌게 봐주셨다면 감사합니다.

자주 뵙고 싶어요.^^ 감사합니다. 누추한 제 블로그까지 방문해주셔서 더 고맙습니다.😁

Congratulations @bramd! You have completed some achievement on Steemit and have been rewarded with new badge(s) :

Award for the number of comments

Click on the badge to view your Board of Honor.
If you no longer want to receive notifications, reply to this comment with the word STOP

Do not miss the last post from @steemitboard!


Participate in the SteemitBoard World Cup Contest!
Collect World Cup badges and win free SBD
Support the Gold Sponsors of the contest: @good-karma and @lukestokes


Do you like SteemitBoard's project? Then Vote for its witness and get one more award!

This post has been upvoted and picked by Daily Picked #48! Thank you for the cool and quality content. Keep going!

Don’t forget I’m not a robot. I explore, read, upvote and share manually 😊


You can upvote, follow, resteem, delegate and join my curation trail to support me, good creators and minnows.
Thank you!

나눔의 모델을 이렇게 실현하시는 브램드님, 리스펙!!
드디어 첫 글을 시작하셨군요!

스팀의 경제를 보고 지원플랫폼으로 좋겠다는 생각은 했었는데
먼저 미래를 보고 실행에 옮기신 브램드님 정말 대단하다는 생각만 드네요

과연 저 프로젝트들이 모여 또 어떤 일이 벌어질지 매우 기대됩니다!!

감사합니다. CTO 님 께서 해주신 플랫폼 덕에 신세를 많이 지고 있습니다.

이것저것 하고 싶은 말이 많은 것 같은데 머릿 속에서 맴돌기만 하네요. 긴 말은 생략하고 정말 하고 싶었던 말만 적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존경합니다.

@sumomo 님 한 번 뵙고 나누고 싶은 이야기가 좀 있네요- 언젠가 기회가 닿기를 바랍니다 :)

오마낫...! 스팀챗으로 연락주세요 :) @sumomo

1$도 안되지만 제 가슴 가득한 사랑 담아 풀봇을 드립니다.
브람드님은 키다리아저씨처럼 느껴지고 있죠. 아..난 남자니까 좀 다른 표현을...
국밥집 아지매라고 할까요?
언제나 보이지않는 곳에서 조용히 돕는 손길....그래서 그 손길이 더욱 따사로웠답니다.
저만 도와주시는줄 알았는데 광범위하게 활동하고 계셨군요?ㅎ

네! 조금만 더 흔해주세요.
브람드님 같은 분이 33명만 되면 얼마나 좋을까요?

감사합니다.ㅠㅠ 인간 한 명의 힘이란 얼마나 작은지 느끼는 요즘입니다.
좀더 흔해지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스티밋을 위하여 많은 노력을 하신 것에 대하여 감사드립니다. 저도 갑자기 의욕이 생깁니다.

감사합니다. 요즘 트레이딩에서 관심을 많이 놓았었는데 많은 가르침 얻겠습니다-!!!

안녕하세요 일본 커뮤니티에서 활동하는 @yasu입니다.
이번 steemit의 매력을 많은 분들에게 알려 주셔서 감사합니다^^

こんにちは、日本コミュニティで活動している@yasuと申します。
今回steemitの魅力を多くの方に知らせてくださり感謝しています。

감사합니다. 번역까지 해주시다니..ㅠㅠㅠ 감동입니다.

멋진 실험의 장이 되기를 기대하고있습니다!!

감사합니다. 멋진 실험을 같이 많이 만들어 갈 수 있을 거라 믿습니다.

@bramd 님 간만에 인사나누네요.
오프라인에서 뵙고 코리오스를 위해 좋은 장소 제공해 해주셔서 감사하게 생각하고 있습니다.
좋은 글 또한 감사하게 생각합니다.
자주 글 올려 달라고 요청도 드렸는데 이제야 올려 주셨군요.
말씀대로 저또한 스팀잇에서 더 크게 누리고 가는 공간이 되기를 소망합니다.
감사합니다.^^

감사합니다. 일전 뵙고 시간이 벌써 많이 지났네요- 더 많이 도움드리지 못해 죄송할 뿐입니다. 안그래도 그 이후 생각을 하다가 하다가 이제서야 글을 올릴 수 있었네요. 이제 조금씩 생각을 풀어내볼까 싶습니다.

:-)
드디어 포스팅을 시작하시는군요.

앗 감사합니다. @ciceron 서비스 쭉 쓸 수 있도록 여러모로 독려 중입니다 :).
재미있는 제안 하나 더 들고 갈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번역 감사합니다.ㅠㅠㅠㅠ

@undefined님이 당신의 글을 번역 요청했습니다

의뢰시간언어금액거래번호송금기한
2018-6-29KO → EN26.34 STEEMf4be9d067b59890ce91bf1705a3537482018-6-29 6:42
  • 현재는 베타 버전이며 단어당 0.02 STEEM의 고정단가를 적용하였습니다.
  • 송금기한까지 송금을 완료하여야 Steemit에서 활동하는 번역가가 작업을 시작합니다.
  • Steemit에서 콘텐츠를 간편하게 번역하고 싶다면 Steemit Translation by CICERON을 설치하세요.
  • Steemit 번역가 등록하고 STEEM으로 보상받으세요.

Powered by Steemit Translation by CICERON

올리신 글 처음 봅니다. 가슴을 뜨겁게 만들고 울림을 주는 글이네요. 생각보다 좋은 시스템이란 것을 알고는 있지만 정말 그렇게 되고 있고, 될 수 있다는 생각은 해보지 않았는데 이 글을 보고 확신을 가집니다.

다만 사용자들의 올바른 사용이 필요해 보입니다. 모두가 노력하면 세상이 바뀜을 우리는 몸으로 느꼈습니다.

좋은 글 감사드립니다.

맞습니다. 사용자들의 올바른 행태가 무척중요합니다. 울림을 조금이나마 드릴 수 있었다면 다행입니다!

역시 스티밋에서 고래분들의 심오한 철학을 들여다 볼수 있는 좋은글이네요.
앞으로는 보팅도 좋지만 이런 좋은글을 써주시는것도 스티밋 발전에 더 도움이 되지 않을까 생각해요.
브램드님과 같은 고래분들이 다시 스티밋에서 활기차게 헤엄쳐주시면
스팀가치는 다시 상승할껏으로 믿습니다^^
지금은 비록 침체기라 저도 글을쓰는것도 뜸해지고 있지만 앞으로 다시 활기차게 활동할 날이
이글을 보며 조만간 오리라 확신합니다.

감사합니다. 이제 부터는 좋은 글이 생각날 때마다 찾아뵙도록 하겠습니다 :)

특히 우간다의 텍스트는 흥미 롭습니다.

Especially the text of Uganda is interesting.
I reteemed this article. Thank you.

Thank you. I wish more projects can make the world better.
ありがとございます.私は日本にも興味があります。

Thank you for your interest in Japan. I would like to know more about what @bramd thinks.

I would like to know more about Ugandan steemit. Is there a good way to do it?

日本に関心を持っていただき、ありがとうございます。私は、@bramdさんが考えていることをもっと知りたいです。

ウガンダ人の steemit のことをもっと知りたいです。何かよい方法はありますか?

반갑습니다. 직접 쓰신 글을 처음 보는 것 같습니다.

진행하고 계신 여러 프로젝트에 놀라움을 금할 수 없습니다.
진정 스팀잇을 이해하고 발전시키는데 엄청난 노력을 해오셨고 하고 계시는 군요.
스팀잇 유저로서 응원하고 지지합니다.
앞으로 좀더 관심 기울이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즐거운 주말 보내시길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주변에서 많은 도움을 주시는 중입니다!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좋은 주말 보내셨기를 바랍니다~

Congratulations @bramd! You have received a personal award!

1 Year on Steemit
Click on the badge to view your Board of Honor.

Do not miss the last post from @steemitboard!


Participate in the SteemitBoard World Cup Contest!
Collect World Cup badges and win free SBD
Support the Gold Sponsors of the contest: @good-karma and @lukestokes


Do you like SteemitBoard's project? Then Vote for its witness and get one more award!

안녕하세요 @bramd님이 이렇게 다양한 프로젝트를 진행하신 분이라는 건 처음 알았습니다 이들 중에 제가 특히 관심이 가는 건 Keep!t 과 우간다 프로젝트입니다 아프리카 아이들이 스팀잇에 포스팅하면 지원해줄 수 있지 않을까란 생각을 하곤 했는데요 부끄럽게도 생각만 했지 실천을 해본 적은 없는데 실제 아프리카 계정으로 포스팅을 하고 있나 보네요? 찾아보고 제 스파가 미약하므로 1스달 정도라도 정기적으로 후원을 해 봐야겠습니다 지원하고 계시는 40명도 알려주시면 제가 홍보도 하고 후원도 해보겠습니다

그리고 Keep!t 프로젝트입니다 제 관심사는 블록체인, 암호화폐, 글로벌 증시와 경제, 차트 기술적 분석 등으로 해외 원문을 주로 번역합니다 개인적인 공부 차원에서 하고 있는 것들입니다 평소 @keepit 계정으로 올라오는 포스팅을 보면서 제 블로깅과 비슷하다는 생각을 많이 했습니다 그래서 혹시 keep!t팀의 일원이 될 수 있는 방법이 있을까요? 제 포스팅을 한 번 둘러봐 주시고 가능하다면 keep!t 팀원으로 양질의 해외 금융 경제, 블록체인과 코인들에 관한 정보를 공유해 보고 싶습니다! 감사합니다

감사합니다. 메일 주소를 주시면 우간다 쪽은 한 번 정리해서 보내드릴 수 있도록 해보겠습니다. (일단 본토 친구에게 수합을 좀 해보라고 하겠습니다.) KEEPIT 은 이제 팀으로 운영되고 있어 한 번 의제를 올려보도록 하겠습니다. 많은 관심 감사합니다!

메일 주소를 비밀 메시지와 함께 스달 전송으로 보내드렸습니다
비밀 메시지는 처음 보내보는데요 실험을 해보니 내용을 보시려면
메모키로 로그인을 해야 보이네요 잠깐 메모키로 로그인 하셔야 할 거 같습니다
감사합니다^^

https://busy.org/@solnamu/steemit-love-challenge-6 저도 스팀잇에 대한 생각을 남겨보았어요. :)

감사합니다- 더 이익이 되는 플랫폼이 되면 좋겠어요.ㅠ

스팀잇이 매력을 가진 플랫폼 입니다^^ 공감하고 갑니다

감사합니다. 매력을 가진 플랫폼이 어떻게 발전되는지 같이 지켜봐가면 좋겠습니다-

모바일에서 열어두고 잊고 있었습니다... ㅜㅜ
방문이 늦었습니다, 다행히 7일 내 찾아왔네요 ^^

@bramd 님 활동은 전폭 지지합니다 :D
앞으로도 멋진 활약 기대하겠습니다 :D

아, 기자님. 페북에서 열심히 쫓아다니면서 현재 IT 시장의 동향을 파악하고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
지지도 역시 감사합니다!!!

한달이 지났을까요 몇일이 지난 걸까요? 암튼 7일은 지났네요...
여기저기서 브람디님의 “존함”이 오르락 내리락 하고 어제 인터뷰내용까지 보고 누군가 참 궁금하던 찰나에 어쩌다 보니 이 글을 읽게 되었네요.
글이 꽤나 긴 것같은데 오... 아.. 아~ 우와... 하면서 계속 읽었네요ㅋ
이제 막 스팀잇에서 미친듯이 돌아다니면서 소통하고, 스팀잇에 대해 공부하며 포스팅도하고 궁금한것들도 물어보고 막 시간가는 줄 모르고 스팀잇에 빠지고 공부하고 있는 뉴비인데 이 글을 보고 나도 뭔가 해보고 싶다는 마음이 막 드는데 뭐 할 줄 아는게 없어서 답답한 느낌이네요.;;;;
아직 시스템도 정확히 파악 못했지만 열심히 따라가다 보면 언젠간 저도 뭔가 해볼 수 있을거란 생각으로 열심히 공부해 보겠습니다. ㅋㅋ
팔로우하고 언제가 될지 모를 다음 포스팅 기대 하고 있겠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