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 리추얼; 세상의 방해로부터 나를 지키는 혼자만의 의식

in kr-writing •  2 years ago  (edited)

IMG_9903.JPG


  리추얼은 내가 청소를 하거나 빨래를 널다가도 문득 생각나면 펼칠 수 있도록 커피테이블 위에 놓아두는 책이다. 그날 펼친 페이지 두세장만 읽고 배부른 듯이 책을 닫아버리는데, 그 때마다 다음에 나올 사람을 기대하며 가슴 두근거리곤 한다. 책을 구입한 지 일 년이 넘었다. 순서대로 읽지 않아서 아직 읽어보지 못한 페이지가 있을 수 있지만 그러면 어떠랴, 이것도 나의 리추얼이다.

  메이슨 커리는 지난 400년동안 소설가, 시인, 극작가, 화가, 철학자, 건축가, 영화감독, 과학자들로 이루어진 161명 지성들의 하루에서 찾아낸 창조적인 순간을 재현한다.

  이 책에는 다양한 개성을 가진 예술가들이 나오는데, "정직한 예술가는 밤에 일하지 않는다"라고 말하는 위스턴 휴 오든이 있는가 하면, "잠이 깬 밤은 훔친 시간과도 같다"라고 말하는 메릴린 로빈슨이 있다.

  내가 좋아하는 감독 데이비드 린치의 일화도 있다. 그는 1973년부터 하루도 빠짐없이 초월명상을 했다고 한다. "나는 지난 33년간 단 한 번도 명상을 중단한 적이 없다. 아침에 한 번, 오후에 한 번 매번 20분 정도 명상을 한다. 그러고 나서 하루 일을 시작한다"라고 말한다.

  오늘은 니컬슨 베이커의 일화를 읽었다. 그는 인터뷰에서 "나는 일상의 삶에서 새롭게 느껴지는 걸 하나만 찾아내도 유용하다는 걸 깨달았다. 일상의 습관에서 약간만 다르게 할 부분을 찾아내면 그에 따른 흥분감은 대단하다. 나는 새로운 책을 쓸 때마다 예전과 다른 뭔가를 찾아낸다."라고 말한다.


  최근 나에게 새로 생긴 리추얼이 있다. 스티밋에 매일 한 개의 포스팅을 하는것이다. 나는 보통 저녁을 먹은 후 8시부터 글쓰기를 한다. 처음에는 어떤 이야기를 올릴까, 늘 걱정이 앞섰지만 보름 정도 지나자 어느새 그 고민을 즐기게 되었다.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점점 스티밋을 즐기고 계시는군요!^^
저도 새로운 뭔가를 찾아봐야겠습니다. 자극이 필요한 것 같아요!ㅎㅎ

  ·  2 years ago (edited)

조르바님 덕분입니다.
그리고 조르바님 포스팅 보면서 언어가 낯선 나라에서 1년 정도 살아보고 싶은 마음이 간절해집니다^^

리추얼이라는 단어, 참 귀여운 단어입니다. 시골 축제에서 파는 행운의 부적같달까요. 예전에 Moscot이라는 안경을 샀을 때 안경을 쓰고 벗어 둘 때에는 아무렇게나 올려두지 말고 반드시 안경집에 집어 넣는 리추얼을 만들어라는 식의 문구가 있었는데 참 신선한 기억이었습니다. 좋은 글 감사합니다.

철수님 모스콧 안경이 잘 어울리실것 같아요^^
여긴 부산인데 몇년만에 함박눈이 와서 댓글다는 지금도 어쩔줄 모르고 있습니다. 너무 좋아서요!

레보님께 저의 지원사업이 즐거움을 이어가는 수단이였으면합니다

이글에 50% 보팅했습니다~ㅎㅎ

멋쟁이 듀리엘님 고맙습니다!
소중한 지원 감사드리며 더 좋은 글과 정보를 전달하도록 노력할게요^^

잘읽고 보팅 남겨봅니다.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편안한 밤 되세요.

하루하루 짧게씩 읽는 글이라니 뭔가 멋집니다 :3 책은 하루만에 독파하는 것도 있지만 이렇게 느리고 차분하게 그리고 순서지키지 않고 읽는 책도 있는 것 같아요 ^.^ 저도 이번 새해목표가 1일 1포스팅입니다 우리 같이 힘내봐요 :-)

맞아요. 책마다 각각 속도가 있는것처럼 느껴져요^^
아이러브비어님도 1일 1포스팅 하신다니 응원합니다!

흠 제게 새로 생긴 리추얼은 코인 차트와 심리를 이해하는 것입니다. 아무것도 모르는 상태에서 하나씩 알아가는 재미가 있네요.ㅎㅎ

르바님도 새로 생긴 리추얼이 있었군요^^
코인은 정말 하나하나 알아가는 재미가 있는것 같아요.응원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