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식]

in #kr-writing4 years ago

[야식]



밤이 깊었는데
어딘가 허하다



허기가 져서인지
마음이 허한 건지



냉장고를 뒤져보니
버려진 음식이 가득



어제 먹다 남은 김치찌개를 꺼내
데우지도 않고 고기만 골라먹는데



요란한 진동과 함께
메시지가 도착했다



조심스럽게
지금 자니



난 허겁지겁 젓가락을 내려놓고
찌개를 다시 넣고 방에 들어갔다



왜인지 모르게
배가 불러졌다



Sort:  

that looks delicious..

배고프기전에 저는 자버립니다 다이어트중이라서요

dont know what it is but it looks good

Coin Marketplace

STEEM 1.24
TRX 0.13
JST 0.144
BTC 60482.72
ETH 2160.12
BNB 593.64
SBD 8.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