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ok #3 - 히가시노 게이고 소설 '그대 눈동자에 건배' - 기이한 이야기들

in kr-book •  last year  (edited)

Book #3 -'그대눈동자에 건배'


백야행을 잼있게 본 이후로 몇 개 더 읽어보고 싶다고 생각했는데,
마침 책주문 하려던 차에 새책이 나왔다.
제목은 '그대 눈동자에 건배'.
제목과 커버디자인에 끌려 책을 구매했다.



북디자인이 주는 재미


강렬한 레드와 블랙의 조화.
책 커버를 벗기면 요렇게 새로운 반전된 디자인이 나온다.
아무래도 소설에서 '술' 이 중요한 모티브였던 모양이다.


이 책은 '단편 추리소설집'

별다른 정보없이 구매했는데, 단편집이었다.
9개의 단편이 실려있는데,
이야기 하나하나 흡입력이 얼마나 대단하던지 몇일 걸리지 않아 다 읽을 수 있었다.
이렇게 짧은 이야기속에 스토리와 긴장감, 메세지까지 넣는다는건
히가시노 게이고 같은 작가여야만 할 수 있다고 생각했다.


10년만의 밸런타인데이

9개의 이야기 중 '10년만의 밸런타인데이' 가 가장 기억에 남는다.
대략적인 줄거리는 이러하다.

10년 전, 갑작스럽게 이별을 통보해 왔던 옛 연인 치리코에게서 만나고 싶다는 편지를 받고 밸런타인데이에 그녀와 프랑스 레스토랑에서 재회한다. 대화가 진행될수록 단순한 재회가 아님을 깨닫기 시작하는 미스터리 작가 미네기시. 허를 찌르는 치리코의 탐문끝에 자백을 하게 되는데..

긴장감을 놓치않게하는 흐름과 생생한 묘사로, 마치 눈 앞에서 장면이 펼쳐지는듯했다.
인간은 잘못을 하면 언제든 대가를 치뤄야 한다는...
권선징악적인 가치관이 이 책속에 녹아있었다.


악몽을 연달아 꾸었다.

평소에 공포영화는 절대 보지 않는데,
밤에 무서운 상상을 하게 되고, 잠을 설치게 되서 그렇다.
그러나, 추리물은 참 좋아해서 티비 프로도 그것이 알고싶다를 즐겨본다.
물론 실화를 바탕으로 하고 있어서, 공포감이 들 때도 많다.

그런데 이 책을 읽는 내내 악몽을 연달아 꾼 것 같다.
스트레스때문일까 생각해봤지만,
기이한 이야기들이 실제로 느껴질만큼 흡입력이 있었기 때문인 것 같았다.

간지도 눈여겨볼만한 디자인


중요할 때 등장하는 '술'

그의 작품을 많이 읽어보진 않았는데,
아무래도 작가에게 '술' 이 주는 특별한 의미가 있나보다.
살인을 저지르기전, 이성을 유혹할 때, 부부가 생에 의지를 다시금 다질 때 어김없이 '술'이 등장했다.
아무래도 술이란것이 인간 본연의 모습을 더 드러나기때문에 그러한 것 같다.
때로는 와인으로, 때로는 정종 또는 위스키로.
다른분들이 이 소설에서 술이 캐릭터를 나타내는 중요한 장치로 사용됐다는 것을,
기억하시고 읽으면 더 재미있게 읽을 것 같다.


벌써 300 팔로워가 다 되어가고 있네요ㅎ

소소한 이벤트 또 준비해봐야겠습니다~
다른 히가시노 게이고 소설 추천해주시면 읽어보겠습니다.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스스로 홍보하는 프로젝트에서 나왔습니다.
오늘도 좋은글 잘 읽었습니다.
오늘도 여러분들의 꾸준한 포스팅을 응원합니다.

일본 문학은 에쿠니 가오리나 바나나 같은 가벼운 소설들만 읽어봤는데 추리 소설도 매력적인 것 같아요. 덕분에 읽어볼 책 리스트에 하나가 더 추가 됐어요! 그리고 책 내용과 연계된 북디자인도 인상적이네요:0

일본에 유명한 추리소설 작가가 많은거 같아요ㅎ 저도 에쿠니 가오리, 요시모토 바나나 다 좋아합니다!!ㅎㅎ

역시 감성이 뛰어나신 분은 다르시네요 소설을 보고 악몽을 꾸시다니.. 저는 공포영화 보고 자도 그냥 쿨쿨 잘만 잡니다 ㅎㅎ 아니면 그만큼 소설이 강렬한 인상을 준다는 뜻? 궁금해지네요

뭔가 그것이 알고싶다 본 이후의 여운이랑 비슷했던거 같아요..ㅎㅎ
오늘은 밝은 책을 보고 쿨쿨 잘라구요ㅎ

추리소설은 히가시노게이고죠
혹시
미나토가나에의 고백 읽어 보셨나요?

아직 안읽어봤어요ㅎㅎ
또 악몽꿀 수도 있으니까 보게되면 낮에 볼께요ㅋ

우왓 저장저장 좋은정보 감사합니다~
다음에 한국 들어갈때 그 작가분 책 좀 사와야 겠네요^^

긴박하고 치밀하고 긴장감 넘치는 소설이 많은거 같아요!
추리소설 좋아하시면 히가시노 게이고 강추입니다ㅎㅎ

보팅하고가요!ㅎㅎ 제 블로그도 놀러오세요ㅎ

들려주셔서 감사합니다ㅎㅎ

재밌는 글이 많네요. 팔로우하고 보팅하고 갑니다. 자주 들릴게요. 꼭 힘내서 퇴사하세요. ㅋ

main@2x.png

응원 감사해요ㅎㅎ 열심히 준비해보겠습니다!!ㅎㅎ

히가시노게고ㅎㅎㅎ 추리소설 저도 좋아해요
많이 읽지는 못했지만ㅋㅋ재밌도라구요
나미야잡화점의 기적 이라던지 ㅎㅎ

제일 히트친 걸 안읽어봤어요ㅋ
그거부터 읽어봐야 하나ㅋㅋ
영화로도 만들어진다 들었던거 같아요.

이름이 너무 강렬해서 기억하고있었는데 엄청 강렬하군요...

표지가 참 강렬하져?ㅎ 추리소설을 많이 읽으신 분들은 그냥 에세이처럼 읽어버릴지도 모르겠어요ㅎㅎ

저 술 좋아하는데 요거 읽으면 많이 통하려나요? 긴장감 넘치는 거 좋아하는데 꼭 읽어볼게요. 근데 악몽은 좀 무섭네요.

제가 이야기에 잘 빠져드는 스타일이라 더 그런거 같기도 해요ㅎㅎ
심장이 튼튼하시면 그냥 후루룩 읽어버리실지도ㅎ

책 내용뿐만 아니라, 책 디자인에 대한 썰까지- 흥미로운 리뷰입니다.^^ 책을 얘기할 때 책 디자인에 대해서 꼭 짚고 넘어가는 김중혁 소설가가 생각나네요.ㅎ 300팔로워 축하드립니다.

빨간책방 팟캐스트 종종 듣는데, 이동진 & 김중혁 작가님 케미 너무 좋아해요ㅎㅎ
말씀해주신 부분때문에 제가 더 끌렸을지도 모르겠네요ㅎ
좋은하루 되세요!!ㅎ

으쌰으싸 같이 힘내요
즐거운 주말
행복한 스티밋 !

히가시노 게이고 좋아하는 작가인데 반갑네요ㅋㅋ
단편집이라니 더 가볍게 읽을 수 있겠어요
유성의 인연도 추천해봐요
그렇게 무섭지 않고 음식과 관련된 내용이라 재미도 있습니다!ㅎㅎ

유성의 인연 이라니, 범상치 않은 제목이네요ㅋ
리스트에 추가해놓겠습니다ㅎㅎ

히가시노 게이고는 술 매니아인가 보네요... ㅎㅎ
이 책 읽어싶다고 생각한지가 오래인데 사놓은 책이 많아서 아직 시작을 못하고 있어요.

술이라는 모티브에 애정이 묻어나더라고요ㅎ
가볍게 읽기 좋은 단편집이니까 이동시 읽어도 좋을꺼 같아요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