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빠는 요리사 #173] 고기를 부르는 맛 - 마늘종 장아찌

고기를 맛있게 먹는 방법이 있습니다.
지난주에 담근 명이나물과 함께 먹는 방법인데요~ㅎ
명이나물 말고 또 일년중 요맘때 만들 수 있는 게 있어서 소개해 드립니다.

마늘종 장아찌 만들기 입니다.

KakaoTalk_20210515_145616570_27.jpg

마늘쫑이라고들 많이 알고 계시지만 검색해보니 표준어로는 마늘종이랍니다.
그런데.. 농협 하나로마트에선.. 마늘쫑으로 판매를 하네요~ ㅎ

KakaoTalk_20210515_145616570.jpg

만들기는 정말 하나도 어렵지 않습니다.
우선 마늘종을 4Cm 가량 간격으로 잘라줍니다.
잘라주기 전에 이물질 제거를 위해서 끝부분을 조금 잘라주는 것은 잊지 마시구요.

KakaoTalk_20210515_145616570_04.jpg

KakaoTalk_20210515_145616570_09.jpg

마늘종을 보면 볼록하게 튀어나온 부분이 있는데 그 직전까지 사용합니다.
마늘종 윗부분을 먹기도 하지만 식감도 그렇고 좀 질긴 부분이 있어서 전까지만 사용합니다.

KakaoTalk_20210515_145616570_08.jpg

요맘때가 지나고 가을철만 되어도 국내산 마늘종은 마트에서 사라지고 중국산이 나옵니다.
중국산은 보기엔 곧게 잘 뻗어서 맛있게 보이지만 질기도 식감도 좋지 않습니다.
국내산이라고 둔갑한 중국산 마늘종이 있으니 조심하세요.

잘라준 마늘종은 깨끗이 씻어서 채반에 두어 물기가 빠지게끔 해줍니다.

KakaoTalk_20210515_145616570_07.jpg

이제 절임물을 만들어줍니다.
물 4리터에 소금 2컵, 설탕 2컵을 넣고 끓여줍니다.

KakaoTalk_20210515_145616570_12.jpg

팔팔 끓인다음에 십분간만 식혔다가 채반위에 올려둔 마늘종위에 뿌려줍니다. 십분간만 식혔던 이유는 너무 뜨거운 것이 마늘종에 닿으면 아삭함이 없어져 버릴정도로 익을지도 모르기 때문입니다.

KakaoTalk_20210515_145616570_17.jpg

그렇게 다시 채반의 마늘종이 물이 빠지기를 기다리면서 이젠 장아찌물을 만들어줍니다.
물 1.5리터에 간장 1.5리터, 식초 0.5리터, 설탕 0.5리터를 넣고 끓여줍니다.

KakaoTalk_20210515_145616570_22.jpg

그리고 이 장아찌물도 30분가량 식혀줍니다.

이젠 마늘종을 통에 넣어주고는 식힌 장아찌물을 부어줍니다.

KakaoTalk_20210515_145616570_25.jpg

KakaoTalk_20210515_145616570_28.jpg

이젠 뚜껑을 닫고 최소 3일을 기다렸다 맛있게 먹으면 됩니다.

이러면 고기를 또 먹게 되겠죠? ㅋㅋ

Sort:  

start success go! go! go!

감사합니다~

어렵진 않아 보이네요~^^ 덕분에 배워갑니다~

명이나물에 이어서 마늘종도 도전하시나요? ㅋ

저도 마늘쫑 좋아하는데... 고기에 곁들여 먹으면 넘 맛있겠어요!!ㅎㅎ

마늘종 장아찌와 고기의 조합~ 안먹어 본 사람은 모릅니다~ ㅎㅎ

그렇게 어렵게 보이지는 않지만 남자가 하기는 쉽지않을듯합니다.

어렵지 않아서 남자가 할만한 것 같습니다~^^

흠... 한 그릇 얻고 싶네요. 음식 솜씨 빵점이라...ㅋㅋ

도잠님도 한 요리 하실 것 같은데요~ 직접 재배한 농산물로 한번 도전해보시고 올려주시죠~ ㅎㅎ

마늘종 좋아하는데 만들어 먹어봐야겠어요. ^^

캐나다에서 마늘종을 구할 수 있어요?
있으시면 한번 만들어보세요~ 아주 쉽습니다~ ^^

마늘종 뽑아놓곤 쳐다보고 있었는데 장아찌 만들어야 겠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