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전히 그곳은 뜨거운 용광로.

in #hellocrypto2 years ago (edited)

오늘 광화문 광장을을 다시 가려 했지만, 일이있어 회사로 출근을
하게 되었습니다.
지난 주 다녀온 그 곳은, 마치 대한민국의 모든것이 녹아있는,
용광로와 같았습니다. 정치, 문화, 언론, 통신 등등 많은 건물이
한 눈에 다 들어오는 광장.

서울에 살았을 때나, 업무 차 그 곳을 오갈 때는, 차창 넘어로,
경치 구경하듯 보기만하고 지나쳤지만, 광장을 직접 걸어보고,
사진을 찍어 본 것은 그때가 처음이었네요.

저 멀리 광화문 넘어로 청와대가 보이고, 뒤돌아서면, 세종문화회관,
통신사와 언론사, 그 외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많은 것들이 시야에
들어옵니다.

4월16일의 비극.... 그 곳도 찾았습니다.
여전히 그 곳은 많은 이들이 온기를 나누고 있었고,
작디 작은 힘이지만, 시간을 내어 잠시나마 그들과 함께 했습니다.

"힘들때가 많아요...그냥 지나 가시면 될 것을, 유가족분들도 계신데,
욕을 하고 시비를 거는 사람들이 있어요."

자원봉사를 하고 계시는 분의 이야기에, 고단함이 묻어났다.
이런 참사를 정치적으로 이용하려는 자들과, 그들에게 매수된듯,
세뇌된듯, 때와 장소 못가리고, 세치 혀로 사람들을 죽이려는 사람들...

도로 건너편에선, 태국기와 성조기를 나부끼며, 마이크를 잡고,
전 대통령 석방과 현 정부에 대한 날선 비방이 시끄럽게 울리고 있었고,
또 한편에선 노동조합원들의 행사가, 다른 한편에선, 전국 특산물 판매를
하고 있었으며, 종교인인지, 정치후원인인지, 정체모를 승합차는 광장을
맴돌며, 확성기로 듣기 불편한 이야기를 쏟아 내고 있었습니다.

많은 나라에서 관광을 온 듯한 외국인들은 이순신 동상과 세종대왕
동상 앞에서 기념사진을 찍고, 광장 한가운데는 대한민국 근대사를
한 눈에 볼수있게하는 그림이 펼쳐져 있었습니다.

누군가 현재의 대한민국을 짧은 시간안에 느끼고 싶다면,
광화문 광장으로 가보면 될 것 같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누구나 자신의 의견과 생각을 자유롭게 이야기하고,
의견을 나누고 자유롭게 토론하는 것, 그것이 민주주의이지만,
옳고 그름을 구분 못하고, 자신의 뜻만이 진리라 외쳐대며,
이견을 받아들이지 못하고 상대를 죽이려드는것...
독재와 구속이 그리운 이들일까요?

동계올림픽때, 김아랑선수의 노란리본이 문제시 된다고,
그 다음 경기때는 그것을 가리고 나온 적이 있었습니다.

그것이 왜 문제가 되어야 하는지, 왜 문제로 지적하는지,
솔직히 전 이해가 가지 않습니다만, 국가대표로써,
평화화 화합의 장에서 공정한 경기를 해야하기에, 부득이 그것을
가려야만 했겠지만, 노란리본을, 정치나, 종교, 이념과 사상으로
결부 시키려드는 이들의 분노를 산 모양입니다.

부디 오늘은 지난 3.1절, 그들의 행패가 반복되지 않았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1년 전 오늘, 박근혜에 대한 헌법재판소의 선고가 있었고 탄핵되었습니다.
오늘 뉴스를 보니, 여전히 그곳은 뜨거운 용광로였고, 많은 이야기는
진행중에 있습니다.

2018년 3월10일 대한민국의 오늘...
분명히 작년의 오늘보단 더 나아졌고, 앞으로도 더 나아질것이라,
믿으며, 그리고 다음달 4월16일....잊지 않겠습니다. 기억하겠습니다.


멋진 손글씨 만들어주신 @sunshineyaya7 님 감사합니다.

Sort:  

민주주의의 광장에서 민주주의를 부정하는 자들이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는 게 참 아이러니죠. 안타까운 일도 많지만.. 저도 더 나아지리라 믿고 있습니다. ^^

자신의 생각이 확고하다 믿는다면, 다른 편의 신념도 존중하고, 인정해야 할진데, 아직은 그러하질 못한 모양입니다. 여러 생각과 의견이 표출되는 광화문 광장...정말 용광로같은 느낌이었습니다.

저 올림픽 노란리본은 왜 문제가 되는 것인지 참 저도 이해가 안갑니다. 제가 너무 시선이 좁은걸까요.

저것을 문제시 하고, 버럭 화를 내는 사람들이 마음이 좁겠죠^^.

이번에 김아랑선수 팬이 되어버렸죠...!

저도 이번 동계올림픽을 통해 경기와 선수들 팬이 되었습니다. ^^

그날 이후 더 발전하고 더 나아갈 것으며 더 좋아질 것이라 생각합니다 가즈야

그러게 말입니다. 더 나은 세상을 위해 가즈아~!!!

외국에 있어 참여하지 못했는데
평화적으로 우리 사회를 바꾼 멋진 분들을 존경합니다!

촛불혁명일 불리우는 일...누군가에게는 그것이 그렇게 불편하고 화가 났던 모양입니다.

진짜 싫으면 그냥 지나가면 될것인걸....욕을 하시고 가시는 분들은 정말 무슨 생각이신지...정말 어떤 생각인지....

결코 욕들을 일이 아닌데, 왜 욕을 하는건지...정말 답답하고 안타까운 마음입니다.

저건 저도 정말 이해가 가지 않았어요 ㅠ
내로남불 이죠.
봄이 오면 반가워야 하는데...아직도 갈길이 먼 듯해 마음 한켠이 묵직해지기만 합니다.

빠르진 않겠지만, 보다 나은 세상...아니, 상식이 통하고, 기본적인 배려와 소통이 있는 세상이 곧 정착되리라 믿습니다. ^^

노란리본이 왜 문제가 되는지. 정말 이해가 안되네요.. 문제가 된다고 지적하시는 분들 설명을 제대로 해주셨으면 합니다.

그러게요. 참사로 목숨을 잃은 이들을 기억하고, 진상규명을 명확하게 하자는 걸 정치적으로 몰아가는 사람들...과연 그들이 뭘 얻으려 그러는 걸까요...

동감입니다. 정치적으로 쓰이는것 자체가 안타깝고 더 분노할 일이죠..

맞습니다. 최근 미투 운동도 그러한 조짐을 보이니, 참으로 안타깝습니다.

헐..저런일이 있었군요.... ㅜㅜ....저게 왜 문제가 되서 가려야 하는지 참....

정치적 성향을 표출하는 건 올림픽 정신에 어긋나니 하면 안된다고 하지만, 왜 저 리본을 정치적으로 바라보는 걸까요..? 참으로 안타깝습니다.

노란리본이 문제가 되었다니 ㅜㅜ 모르고 있었네요.
대한민국은 더 나아지리라 저도 믿습니다!!
쟈니님 남은 주말저녁에도 편안하게 보내세요^^

시간이 걸리겠지만, 더 나아질거라 믿습니다. ^^

헉 ㅠㅠ 김아랑선수 노란리본은 몰랐어요 ㅠㅠ

4월이 다시 오는 군요... 저는 4월이 일년 중에서 가장 힘들어요. ㅠㅠ
양력도 음력도... ㅜㅜ

잔인한 계절이라 불리는 4월이라는데, 다정한 계절 4월로 거듭나는 2018년이았으면 합니다. 해피님의 해피한 4월을 위해 밖에가서 소리 한번 질러보겠습니다. ^^

"거쪄, 잔인하~~~암~!!!!" ^^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쟈니니이임 이런 건 또 어디서 구하셨어요!!
소리 질러 주셔서 감사해요. 감동 ㅠㅠㅠㅠ 이에요 ㅠㅠㅠ ㅎㅎㅎ 정말 빵 터졌어요!!! 쟈니님 소리에 깜놀!!! ㅎㅎㅎㅎㅎㅎㅎㅎ 잔인함이 저 소리와 표정에 도망갔을꺼 같아요 ㅎㅎㅎㅎㅎ

행복한 한 주 되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