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ood in Melbourne] 멜버른서 먹은것들 총집합!

in food •  9 months ago

20180314_160056.jpg

안녕하세요, 크로피쉬입니다.
이제 멜버른서 귀국한지도 2주가 되었는데, 아직 포스팅을 2개밖에 하지 못했네요;

Melbourne Bird's Basement
Melbourne Hardware Societe

지금 속도라면 일본 여행 다녀왔을 때처럼 2달이 지나 뒤늦게 맛집 포스팅을 하고 있을듯 합니다. (다른분들 1일 1포스팅은 어떻게들 하시는건지... 정말 존경스럽습니다...)

오늘은 또 하염없이 집에서 뒹굴뒹굴 대고있는 나른한 하루입니다. 덩달아 계속해서 추락하는 스팀가격을 보니 슬프기도 하고, 포스팅 이라도 꾸준히 해야지 생각이 들지만 귀차니즘부터 발동이 됩니다. 그래서 오늘 포스팅은 멜버른에서 먹은것 들을 대충대충 한 포스팅에 때려박기로 하였습니다 ^_^; 이름하여 멜버른서 먹은것들 총집합!! 위의 두 포스팅 외에 멜버른에서 먹은 음식들을 정리하여 보여드리고자 합니다. (나름 추렸는데도 매우 매우 사진이 많네요. 하하 >.<;;)

[China Town]

20180312_113511.jpg
20180312_115517.jpg
멜버른 둘째날 점심으로 Din Tai Fung에 다녀왔습니다. 오전 업무가 끝난곳 바로 옆건물에 Din Tai Fung이 있다고해서 망설임없이 이곳을 선택했어요. 워낙 또 세계적으로 유명한 곳이니까요( 그런데 생각해보니 미국에서만 많이 가보고 한국 명동점은 한번도 안가봤네요;;) 하지만 어느 지점을 가든 맛은 비슷할거라 생각이 됩니다. Din Tai Fung에서는 역시 Shiao Long Bao를 시켜야죠!!

20180314_123622.jpg
다음날 멜버른 시내에 볼일이 있어 딤섬을 한번 더 도전하였습니다. ㅋㅋ 이번엔 좀더 로컬 한곳을 찾기위에 중심가에 위치한 China Town을 방문하였습니다. 호주에서 중국음식을 찾아 먹는게 의아하다고 생각하시는 분들도 있겠지만, 호주가 워낙 동양 이민자들이 많아서 그런지 각종 동양음식이 굉장히 널리 퍼져있고 발달해있습니다. 미국 시애틀에서도 굉장히 맛있는 딤섬집을 먹은 기억이 나네요. 동양인들이 많이 몰린곳이면 저는 꼭 딤섬을 찾아먹습니다.
20180314_123738.jpg
점심시간으로 쓸수 있는 시간은 1시간... 그래서 부랴부랴 Chinatown에 가 찾은곳이 Shanghai Street. 하지만 줄이 너무 길어서 포기...를 하였고 대신 건너편 Shark Fin이라는 곳을 갔습니다. ㅋㅋ

20180314_124916.jpg
20180314_130415.jpg
20180314_130420.jpg
20180314_124902.jpg
제가 제일 좋아하는 Shrimp Cheung Fan 입니다! 그런데 아쉽게도 바로 만든게 아니라 종업원들이 끄는 카트에 좀 오래있었나봐요. 많이 식은 상태였습니다 ㅠㅠ 그래서 아쉬워서 하나 더 시켰다는... ㅋㅋ

IMG_0078.jpg
IMG_0077.jpg
그리고 China Town주변에 요렇게 graffiti가 있는 작은 골목길들이 여럿 있더라고요. 사실 멜버른 시내 곳곳에 이런곳들이 많이 있습니다. 유럽풍 건출물들 사이에서 graffiti가 묘하게 조화를 잘 이루는 모습이 신기하였습니다.

[Crowne Plaza Yarra 강변]

20180311_195527.jpg
제가 묵은 숙소 바로 건너편에는 남반구에서 제일크다는 카지노가 있습니다. 호주는 항상 그런식이더라고요. 남반구에서 제일 좋은.. 남반구에서 제일 큰.. 남반구에서 제일 맛있는!! 하긴 남반구에 별게 없으니까 좀만 노력해도 탑이 될수있나 봅니다. ㅎㅎㅎㅎ 여하튼 Crowne Plaza라는 곳이 남반구에서 제일큰 카지노인데 멜버른 중심을 가로지르는 Yarra River에 위치해 있어요. 카지노를 기점으로 강변따라 유명한 식당들이 많이 있습니다. 유명한 스테이크 집도 여럿 있다고 들었지만, Bird's Basement에서 스테이크를 이미 한번 먹은 관계로 일단 패스~ 대신 둘째날 반 Merrywell이라는 버거집을 방문하였습니다.

20180312_185235.jpg
20180312_194222.jpg
20180312_190412.jpg
20180312_190907.jpg
Route 66 Burger, Chilli Fries와 Shake를 먹었습니다. 살면서 맛있는 버거들을 많이 먹어봤지만 여기도 나름 괜춘하네요!

20180314_010556.jpg
아참 그리고 남반구에서 제일 크다니.. 이동네 포커게임은 또 어떤지 안보고 떠날순 없죠. ㅎㅎㅎㅎ

[Queen's Victoria Night Market]

매주 수요일 밤에 멜버른에서 Queen's Victoria Night Market이 오픈을 합니다!!
Night Market Website

정말 규모가 어마어마했습니다. 생각할수 있는 음식은 거의 다 있었던 것 같아요. 이곳은 점포하나하나 줄이 엄청 길어서 작정을 하고 가야할 곳인 것 같습니다.
20180314_193221.jpg
20180314_195217.jpg
20180314_194935.jpg
20180314_194731.jpg
빠에야!!! 하지만 줄이 넘나 길어서 못먹었다는..

20180314_195631.jpg
20180314_195908.jpg
사실 이날은 저녁으로 근처 한국식당에서 김치찌개로 식사를 이미 해서 배부른 상태였습니다. 그냥 빈속으로 왔으면 어땟을까 후회가 됬지만 구경하는 것도 나쁘진 않았습니다. 사실 Night Market이 분위기가 좋긴 하지만 음식 퀄리티가 좋은건 아니여서요~ 그래도 뭔가 하나는 맛 봐야겠죠? Pork Ribs!

20180317_195436.jpg
이거슨 Night Market에서 건진 작품입니다. 멋지지 않나요?

[St. Kilda Beach]

Saint Kilda Beach는 크라운 플라자에서 20분정도, 시내에선 30분정도만 트램을 타고 갈수있는 아주가까운 곳입니다. 맞아요, 멜버른은 도심 전체가 트램으로 연결이 되어있어서 정말 대중교통이 편리한 곳입니다. 심지어 중심가 내에선 트램이 무료에요!!

멜버른에서 Great Ocean Road라고 굉장히 아름다운 해변들이 펼쳐진 드라이브 코스가 유명하지만 멜버른 시내에서 부터 5-6시간 걸린다고 합니다. 그런곳은 시간이 허락하지 않아서 아쉽지만 일찌감치 포기하였고.. 대신 가까운 St. Kilda Beach로 향했습니다. 이곳도 나름 운치 있습니다. 20분거리 밖에 안되니 여행 가성비로는 진짜 너무나 좋은 곳이에요~

20180315_191436.jpg

20180315_193912.jpg
입구가 매우 인상적인 Luna Amusment Park입니다. ㅋㅋ 호주 티비에도 가끔 나온다고 하네요. St.Kilda Beach 도로 안쪽에 있습니다.

REPUBLICA+31_01_2016-51.jpg
[Photo Courtesy of http://www.stkildaseabaths.com.au/republica]

20180315_191420.jpg

음식점은 해변가에 레스토랑에 모여있는 Sea bath의 Republica라는 곳을 찾아갔습니다. 아주 깔끔하고 모던한 곳이였고 이탈리안 음식 위주를 서빙하는 곳입니다.

20180315_175808.jpg
20180315_181944.jpg
20180315_181935.jpg
Cauliflower Risotto
20180315_181931.jpg
Meatball Pizza
20180315_181928.jpg
Margherita Pizza

20180315_181924.jpg
Swordfish Ceviche
20180315_182013.jpg
이집은 피자 전문점이여서 그런지 피자가 맛있었습니다. 그리고 추가로 위의 Swordfish Ceviche를 시켜봤습니다. Ceviche는 중남미에서 많이 먹는 시큼한 회 샐러드 같은 그런 음식입니다. 그런데 여기서는 시큼한 맛보다는 코코넛과 올리브유 향이 많이 강조가 되었네요. 제가 생각했던 맛이랑은 좀 차이가 있었습니다. 제대로 된 Ceviche는 남미에 놀러가서 먹는걸로.. ㅎㅎㅎ

[Rice Paper Scissors]

이곳은 마지막날 점심으로 간 동양퓨전 타파스 집입니다. 아주 핱한곳이라고 소문이나서 꼭 가고 싶었던 곳이였습니다. 그래서 마지막날, 스시를 먹고싶다는 무리를 탈출하여 개인 플레이를 하기로 하였습니다. Asian cuisine 위주의 tapas집은 어딜가도 찾아보기 힘든 것 같습니다. 그래서 더욱더 찾아가보고 싶었던 것 같아요. ㅎㅎ 이름도 정말 독특하고 맘에듭니다~ 쌀찌빠??

20180316_114817.jpg
20180316_114757.jpg

20180316_121223.jpg

20180316_122333.jpg
음식 주문전에 손을 씻으라고 레몬수를 갖다주네요? ㅎㅎㅎ 뭔가 특별한 대접을 받는 기분이 듭니다.

20180316_120121.jpg
대충 메뉴를 훑어보니 동남아쪽 인플루언스가 많습니다. 그 중에서도 특히 태국쪽 엘레멘트가 강하네요. 너무나도 먹고 싶은게 많아서 고민고민하다 좀 무리를 하여 3접시를 시켰습니다. ;;; 하하 ;; 나중에 시켜보니까 생각했던것 보다 양이 많아서 살짝 당황하였지만 그래도 남김없이 다 먹었네요. Crispy Barramundi, Pork Belly, 그리고 mini banhmi 이렇게 3가지를 주문하였습니다~

20180316_122509.jpg
Crispy Barramundi
20180316_122515.jpg
20180316_122610.jpg

20180316_122901.jpg
Sticky Pork Belly
20180316_122931.jpg

20180316_125511.jpg
Mini Banh Mi
20180316_125513.jpg
한국에도 이런 비슷한 곳이 있나요? 한국에서는 무슨 음식이던지 고급화하고 한국화하는 경향이 있어 베트남 쌀국수도 큰돈 주고 먹어야되죠.. 제가 모를수도 있지만 이런곳은 없는것 같습니다. 한국에서도 Tapas 크기 위주로 다양한 pan asian음식을 서빙한다면 대박이 나지 않을까 생각도 해봅니다.

[뽀너스]

20180401_134410.jpg
마지막으로 출국 직전에 면세점에서 산 악어육포입니다. ㅎㅎㅎ 악어고기 진짜 맛있는데!! 정말 오랜만에 접해보네요. ㅎㅎㅎ 일전에 악어고기로 가공한 소세지를 여러번 먹었는데 굉장히 맛있었던 기억이 납니다. 하지만 악어 육포는 처음이네요. 집에 손님오면 몰래 살포시 안주로 내놓아야겠습니다. ㅎㅎㅎ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먹음직 스러운 음식들이 많네요~^^ 저도 딱한번 출장다녀와봤는데 ㅎㅎ옛날 생각도 나고 하네요~^^ 좋은 하루 되세요~

와~ 저 조금전에 먹고 들어왔는데....ㅠㅠ
입에 고이는 침은 어찌하나요....

·

그렇다면 멜버른으로 ㄱㄱ?? 아니면 배달의민족 야식이라도?? ㅋㅋ

·
·

이런 ㅋㅋㅋㅋ

보기만해도군침가득이네여ㅜ

한국 딘타이펑은 생각보다 별로라는 평을 들은 적이 있어요~
역시 먹스티머답게 음식들이 넘나 먹음직 스럽습니다. 잼게 읽었어요~ 악어육포는 상상이 안가는걸요? 궁금합니다ㅎㅎㅎ

·

한국 딘타이펑 별로?? 레알요? ㅋㅋㅋ

Sticky Pork Belly 를 먹고 싶어지네요 ㅎㅎㅎ 마지막 악어육포? 엄청신기하네요 crawfish님이 악어고기가 맛있다고 하시니 먹을수있는 환경이 오면 꼭 먹어봐야겠어요ㅎㅎ 편안한밤되세요 crawfish님 ㅎ

·

저도 악어 육포가 너무 기대되요!! 아직 안뜯고 참는중입니다. ㅋㅋㅋㅋㅋ 찾아와주셔서 감사합니다~

리퍼블리카 정말 너무 맛나보여요~ 그리고 야시장도 빼놓을수 없는 재미인거 같아요. 동남아 야시장과 달리 뭔가 깨끗하고 더 이뻐보이네요. 그래도 야시장의 활기참은 똑같겠죠? :)

·

지금 생각해보니까 다른데보단 깨끗한 편이였던 것 같네요. 그런데 사람이 너무 많아 붐비고 손씻으러 화장실 갔는데 줄도 길고.. ㅋㅋㅋ 그래도 야시장 특유의 활기참은 있죠. 그래서 찾아 간거기도 하고요~

사진만 봐도 침이 꼴닥 넘어가네요. 호주는 꼭 한 번가보고 싶어요. 잘 구경하고 팔로잉하고 갑니다.^^

1일 1포스팅 하는 스티미언입니다 ㅎㅎ
이정도 양이면.. 저에겐 거의 며칠분 되겠네요 !
저는 먹거리, 여행지 다 나눠서 포스팅 하다보니 금방하더라구요 ~

그나저나 악어육포라니.. 맛이 궁금해집니다 :)

·

우선 1일 1포스팅 너무 존경한다는 말씀 드립니다. ㅋㅋ ㅋ 1일1포스팅까지는 못해도 맛있는 콘텐츠로 좀 더 자주 포스팅하려 노력중입니다. @cchyy님 포스팅에서도 영감을 얻어야겠습니다. 악어육포는 아직 사실 안뜯어서 저도 모릅니다.. 근데 당욘히 맛있지 않을까요? ㅋㅋ 기대됩니다~

그러고보면, 호주 역시도 다양한 문화 다양한 인종 다양한 음식들이 섞여져 있는 다양성의 풍부한 나라군요.

·

호주가 진짜 다문화의 끝판왕이긴해요. 그래서 정말 살기 좋은 곳인 것 같구요! 호주이민도 고민을 해봐야할것같습니다. ㅎㅎㅎㅎ

Your trip is amazing ..
All the food menu pictures are complete and look very delicious ..
Night market atmosphere in Melbourne also looks very crowded and fun ..

정말... 많이 드시고 오셨네요;;;ㅎㅎㅎ
개인적으론 Shrimp Cheung Fan가 너무 궁금해요.
뭔가 생긴건 라자냐 느낌인데...

·

청판 이라고 하나보네요. 야들야들하면서 쫄깃해요. 안에 새우말고 다른것을 넣어서 팔기도 하는데 저는 새우가 제일 맛있더라고요!! 네 그리고 제가 좀 대식가입니다;;; ㅋㅋㅋㅋㅋㅋ

하....
보고있자니 심장이 바운스 바운스
엄청 나대는군요 ㅠㅡㅠ

12년전에 멜번을 다녀온적이 있는데 기억 속 저편 어딘가이 있긴하지만 까마득하네요!!

야라리버를 보니 좀 기억이 나는듯 합니다 :D

크로피시님 1일 1포가 어려우신 이유를 알겠어요.
포스팅이 참으로 정성스럽습니다..

제가 반성하게 되네요.

1일 1포가 중요한게 아니도 1포에 담긴 정성의 가치가 중요한게 아닌가 싶습니다.

감사합니다.

·

오 심장이 바운스바운스 까지 하셨다니 저도 감격해서 어깨가 바운스바운스 하네요 ㅋㅋㅋㅋ 꽤 오래전에 스팀에 가입하고 1일1포해야지 결심하다 금방포기한 기억이 나네요. 그리고 @hjk96님 반성하실 필요없으세요~ 저는 @hjk96님 포스팅 항상 재밌게 감상하고 있습니다. 오늘도 찾아와주셔서 감사합니다!

멜번 제가 제일 가보고 싶은 호주의 도시 중에 하나인데요.ㅎㅎ
항상 뭔가 동경의 대상 같은 그런 곳이었어요.
이렇게 사진으로 조금씩 알 수 있어서 좋은 것 같아요 ㅎㅎ

·

그래도 언젠가 호주는 당연히 가실 거라 믿습니다!!

·
·

가야죠 ㅎㅎㅎㅎ
스달이 또 달릴 그 날을 기다립니다 ㅎㅎ

딘다이펑 ++
진짜 멜버른 하늘은 정말 파랗네요~
먹을거리가 이렇게나 많은데 다른 것보다 새파란 하늘부터 보이니 진짜 우리나라 떠야겠어요ㅠ
악어고기를 판다니.. 넘나 유니크한것.. 꼭 먹어보고 싶네요 +
+

ㄷㄷㄷ 악어육포 악어고기 맛있나요~? 정말 맛이 궁금하네요...근데 맛있으시다니까 꼭 먹어보고 싶기두 하고 한국에서만 살아서 그런지 해외 여행 포스팅한거 먹거리 사진 올리시는분들 보면 왜이렇게 다 맛있어 보일까요....

와 다 맛있어보이고 전경도 너무 좋네요.
그런데 마지막 악어고기...ㄷㄷ
확실히 다른 맛이 나나봐요 ㅎㅎㅎ

그래피티 골목 멋져요!!!
근데 악어육포라니ㅋㅋ 고수도 잘 못 먹는 저에겐 넘 생소한 아이템이네요!ㅋㅋ

·

그래피티 문화가 많이 발달한건지는 제가 그쪽에 대해 너무 몰라서 확신을 못하겠지만.. 정말 멜버른 곳곳에 많더라고요! 오 저는 고수 넘나 좋던데요 ㅋㅋ악어육포에 고수올려서 안주로 먹어야지 :Dㅋㅋ

가족중 한명이 호주사람인데 왜 매일 호주 이야기를 하는지 이제야 알겠네요. 날씨도 좋고 음식도 맛있고.. 와.. ㅠㅠ

·

아 정말요?? 그럼 혹시 호주도 자주 놀러가시나요?

크으으으으으

딤섬과 버거 그리고 마르게리따 피자까지 군침이 돕니다 !

라이스 페이퍼스 옆에서 여자친구가 일했었는데ㅎㅎㅎㅎ
아직 잘 있나보네요 :)

·

아 정말요?? 라이스 페이퍼스 옆 식당에서요?? 제가 찍은 사진 줌인해서 봤는데 Ho Chi Mama라는 곳이던데 거기인가요?? 헐 여기도 Asian 인것같은데. ㅋㅋ 여기도 가볼걸 그랬나봐요. 여하튼 뭔가 제가 멜버른에 일주일 밖에 없었지만 엄청 반갑네요. ㅎㅎㅎ

·
·

오른쪽 편에 일본식 소바집이 있는데 거기였어요ㅋㅋㅋ 일끝나는 거 기다리고 그랬던 골목인데 괜히 반갑습니다ㅎ

·
·
·

아항! 일본식 소바집이였군요. 그나저나 일끝나는거 기다렸다는거는 호주에 계셨었다는 말씀이시네요. 지금은 Osaka에 계시고요~ ㅎㅎ@zorba님도 다이나믹한 삶을 살고 계시군요 ㅋㅋ 저는 토쿄만 가보고 오사카는 못가봤네요. 오사카 맛집도 탐방을 해야하는데.. 올해 갈수있으려나요 ㅋㅋ

·
·
·
·

시간이 나서서 다음엔 오사카, 교토 지역도 보시면 좋을 것 같네요^^ 여름 일본은 좀 별로고 가을쯤이 좋을 것 같습니다ㅎㅎ

Nice photo and delucious food
Good post friend @crawfish37
I upvote and resteem
Friend if you have time, please visit my blog

·

Thank you very much for dropping by!

·
·

You are welcome friend @crawfish37
Friend if you have time, please visit my blog

와 할말 많았는데 마지막에 악어육포에서.... 넋을 잃네요. @bleury 님께 악어고기가 맛있다는 이야기만 들었는데! 가만보면 크로피쉬님 pork belly 도 꽤 좋아하시는 거 같아요 ㅎㅎㅎ 그리고 세비체는 역시 페루죠! 페루가 남미에서는 압도적인 요식업 강국이라.. 저도 다음번엔 먹으러 가려구요 ㅎㅎㅎ :)

멜버른의 자연을보여주세요!!!
완전한 먹스팀인네요 ㅎㅎㅎ부러워용!

굳이 1`일 1포스팅에 압박 받으실 필요없습니다.
자신의 라이프에 맞게 글을 쓰시고 올리시면
되지 않을까 싶네요..

추락하는 시세가
확실히 사람의 마음을 짓밟듯하니...

호주라는 곳이 이민자들이 자주
찾는 건 알았지만
이렇게 위치해 있는 타운을 보니
실감하게 되네요...

그리고..
마지막 악어육포...
비주얼을 보면 맛있게 생겼는지는
잘 모르겠네요 ㅋ

잘 보고 가요

·

@sindoja님 말씀 감사합니다. 저도 1일 1포스팅 압박 받는건 아니고 저만의 페이스대로 하려고 합니다. 그래도 꾸준히 컨텐츠 생산하고 큐레이팅하면서 다른 분들 포스팅에도 한결같이 관심 가져주시는 분들이 존경스럽습니다. 저도 스트레스 받지 않는선에서 최대한 열심히 해보려고요. 아 그리고 가즈아~!!

Damn that post got me hungry ;)

Looks like you had a nice trip! Never really got to play poker in Melbourne, are the games soft like in Vegas or more aggressive like Macau these days?

Incredibly delicious food. Everything looks so unusual to me and so appetizing! I want to try some of these dishes. One of the photos reminded me of a dish of manta, I often cook it at home. It is a thin dough with meat filling, steamed.

·

Thank you for your kind words! I would love to try manta. Haven't had it before. Hope you have a delicious weekend!

the menu is very complete and the place is very beautiful nice and luxurious I really like your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