챠트 기술적 분석의 유용성, 그리고 한계

in coinkorea •  2 years ago  (edited)

언젠가 저희 첫아이가 울먹거리며 "나는 꼭 아빠와 같은 월급쟁이가 될거야"라고 해서 적잖이 놀랐던 적이 있습니다. 그 이유를 물었더니 아빠는 하루 종일 회사에서 놀다 와서는 집에 와서도 컴퓨터 앞에 앉아 놀고 심지어는 그 이후에도 헤드폰을 낀 채 뮤비를 보며 쇼파에 앉아서 또 흥겹게 노는 모습이, 이 세상에서 제일 널널하고 즐거운 사람으로 보인다는 것입니다.

자기는 하루 종일 힘든 초등학교의 교과과정을 들어야하고 기진맥진해서 집에 오면 또 20분이나 걸리는 산과 같은 숙제가 있어서, 뽕 맞은 표정으로 뮤비에 열중하는 널널이 아빠 옆에서 숙제와 씨름하는 본인의 기구한 운명이 한탄스러웠던 것 같습니다.

초등학교 4학년 아이에게는 회사는 놀이방으로, 컴퓨터를 통한 정보 수집은 마인크래프트와 같은 게임 플레이로, 뮤비를 통한 멘탈 수련은 예능 방송 시청 정도로 느껴지는 것 같습니다.

뮤비를 통한 멘탈 수련이 투자 활동의 극도로 중요한 일부라는 것을 얘기했더니 코 웃음을 치며 전혀 믿지 않는 눈치였습니다.

그래서 사뭇 진지한 표정으로 자세한 설명을 덧붙였습니다. 인간의 뇌는 "해마"라는, 5.0ghz로 동작하는 싱글코어 프로세서와 1gb의 작은 저장용량의 조합으로 신속히 정보를 수집하지만, 이렇게 수집된 정보에 통찰력을 더하여 체계화하고 필수정보를 연결하여 가치 있는 지적 자산으로 만들어 저장하는 과정이 필요하며 이를 통해 "대뇌신피질"이라는 1.0ghz로 동작하는 32 코어 프로세서와 16tb의 큰 저장용량으로 이전하는 과정이 필요하다는 것, 뮤비 시청은 이를 위한 레미니선스(reminiscence)의 과정이라는 것을.

그러면서 문득 생각난 듯, 지난 번에 질문했던 산타 클로스의 실존성에 대해서도 덧붙였습니다. 산타 클로스는 오래 전 P2P 원격 배송(peer-to-peer remote parcel) 개념을 고안한 천재적 창시자이며, 가문의 대를 이어 핀란드에서 블록체인 기반의 전세계적인 검증 시스템을 유지, 개발하는 업무를 수천년간 이어왔다는 얘기를 했습니다. 루돌프 캐리어 시스템은 UPS나 페덱스 이상의 광역 배송망을 가진다는 얘기도 붙였습니다.

아이가 매우 진지한 표정으로 고개를 끄덕이는 모습을 보며 순간 너무 지나쳤음을 깨닫고 약간의 후회가 밀려 왔습니다.

여전히 비트코인의 하드포크 짝퉁코인과 신규 ICO의 소식들이 들려오는데, 집중하지 않으면 그럴듯한 설명에 홀릴 수 있으니 주의가 필요할 것 같습니다.

stock-chart-blue.png

오늘은 챠트의 기술적 분석에 대해 잠시 개인적 생각을 남겨 보려 합니다.

기본적으로 챠트는 거래 체결가격과 거래량의 기록이므로 시장 참여자들의 심리 상태를 관찰할 수 있는 매우 중요한 투자 정보의 수집 행위입니다. 그러나, 기술적 난이도를 가진 수리적 계산과 과학의 영역인 것 같은 전문용어들을 부가한다고해서 미래를 예측할 수는 없다고 생각합니다. 이는 산타 클로스의 나카모토 사토시 설만큼이나 억지인 것입니다.

이런 전문적인 분석에 의존한 매매를 믿고 따르면, 수년내 만수르를 위협할 수 있을 것 같은 자신감 마저 생깁니다. 그런데 이상한 점이 있습니다. 이러한 챠트 분석을 돈 받고 파는 사람은 너무나 많은데, 막상 그 대단한 기술을 이용해서 고수나 전설에 이른 사람은 아직 인류 역사상 나타나지 않았습니다.

월가 혹은 가까이 한국의 증권사 보고서만 봐도 챠트의 기술적 분석은 찾기가 어렵습니다. 아마 너무 어려운 기술이라서 증권사의 애널리스트 같은 왕초보들은 사용할 줄 모르는 것일 수도 있습니다. 엘리어트 파동 이론은 종이와 연필로 거래하던 시절인 1930년대에 만들어진 이론이므로 바보상자 컴퓨터로는 접근하기 어려운 영역일 수도 있습니다.

저는 그간 주식이 최우선의 투자자산이었으므로, 실전 주식투자 대회 최상위 입상자들의 인터뷰를 한 동안 열심히 찾아 봤던 기억이 납니다. 뭐 본인의 노하우를 인터뷰에 사실대로 공개하는 사람이 어디 있겠습니까마는, 공통적으로 이들은 시세의 급변동과 거래량의 증가를 관찰하여 큰 손의 의도를 파악하는 탁월한 능력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다만, 챠트에 수리적 계산을 활용하여 기계적 매매를 한다고 밝힌 사람은 없었습니다.

저는 같은 회사내 주식투자 전문가를 통해 Sten Weinstein의 챠트 책을 추천 받아 읽어본 적이 있는데, 챠트를 통한 매매를 추구하는 이 사람 조차도 기술적인 분석보다는 챠트의 관찰을 통한 "시장 지배자들"의 의도를 파악하는 것을 전제로 한다는 점에서 공통점이 있습니다.

이렇게 말씀 드리면 제가 챠트에 대해 극단적인 비관론자인 것으로 오해하실 수 있으나 이는 전혀 사실과 다릅니다.저는 챠트를 전문적으로 분석하는 유튜버의 분석을 매일 시청합니다. 또한, 하락장에서 갯수 늘리기를 할 때는 챠트의 보조지표들을 적극 활용한다는 점도 이전의 포스팅에서 밝힌 바 있습니다.

예를 들어, 어제 어느 다른 분의 포스팅에 댓글을 남긴 적이 있습니다. 비트코인은 $16,500 전후로 두터운 대기 매물이 있어 매수세가 어느 정도 붙느냐에 따라 돌파 여부와 향후 시세가 결정된다는 내용이었습니다. 이는 단순히 지난 하락시 이 가격대에서 매수와 매도의 공방이 이루어지며 많은 거래가 이루어지다가 하락하였음을 근거로 예측한 것입니다.

오늘의 Bitfinex 거래소 비트코인 기준 시세 변동을 보시면 $16,494까지 상승하였다가 거래량이 소강 상태에 이르자 대기했던 매도 물량이 쏟아져 나오며 다시 하락 추세로 전환된 것이 관찰됩니다. 요즘은 누구나 다 아시지만, 보통 이런 경우 거래량이 폭발하며 상승해야 전고점 돌파와 같은 형태의 추가 상승을 기대할 수 있습니다.

저는 이런 전망을 바탕으로 비트코인을 $16,400에 일부 매도하고 $15,362에 재매수하여 갯수를 늘렸습니다. 글 쓰는 현재 이보다 시세가 더 낮아 졌지만, 예전에 말씀 드린 바와 같이 하락장에서는 갯수를 늘리는 수준이면 만족합니다. 저는 최저점을 잡을 능력이 없는 사람입니다. 욕심이 과하면 한방에 간다고 믿는 소심쟁이입니다.

챠트 전문가들이 얘기하는 추세 분석, 캔들 분석, 패턴 분석, 그리고 MACD나 RSI 같은 보조 지표에 대해서도 알아두시면 대단히 많은 도움이 됩니다. 이를 통해 향후 가능한 시나리오를 고민해보는 것도 대단한 도움이 됩니다.

그러나, 챠트의 과거 기록을 가지고 미래를 예측하면 그 가능성은 우연에 의존합니다. 대세 상승장에 상승 추세를 그려놓고 오를거라고 예측을 하면 내일도 오릅니다. 대세 하락장에서 하락 추세를 그려놓고 내릴거라고 예측하면 당연히 내립니다.

보통 그런 사람들은 자신의 신통함을 대대적으로 광고하여 유료로 회원가입할 것을 권합니다. 자기가 그렇게 신통하면 혼자 벌면 되는데 본인이 돈을 벌면 치팅이라고 생각하는 것 같습니다. 그래서 그걸 다른 사람이 벌도록 도와주는데 전념합니다.

저는 투자자문의 유료 서비스를 적극적으로 지지하는 사람이지만, 챠트를 보조적 툴로 활용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사람과, 약빤 광고쟁이는 좀 구별되어야 하지 않나 생각합니다.

이와 관련하여 증권플러스에 게재된 아래 글을 참조해 보시면 좋겠습니다. 이 분은 좀 지나치게 비관적이므로 어느 정도는 걸러 들으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http://insight.stockplus.com/articles/445

내일부터는 저희 아이들의 고향 울산에서 몇일을 지내고 1월 초에 다시 중동의 일상으로 돌아갈 계획입니다. 그간 너무 가벼운 글만 써온 것이 아닌가 하여 앞으로는 좀 진지한 내용들도 한번씩 포스팅해볼 생각을 하고 있습니다. 언제부터가될지 기약은 아직 못 드리겠습니다. 해가갈수록 회사 생활이 점점 빡빡해지고 있습니다.

행복한 연말 연시 보내시기를 기원합니다.

p.s. 드디어 고대하던 헤드폰을 구매했습니다. 20만원대부터 500만원대까지 다양한 가격대의 헤드폰을 청음해보았습니다만, 가격이 높다고 해서 꼭 마음에 드는 소리를 내는 것은 아니었습니다. 이는 헤드폰의 객관적 성능이 떨어지는 것이 아니라 아무래도 제가 즐겨듣는 장르의 노래들에 최적화된 제품이 따로 있었기 때문입니다.

포칼 유토피아 제품은 과장된 해상도와 찌르는 고음이 여성 보컬 영역을 침범하였습니다. 반대로 소니 1000x 제품은 드럼이 너무 강해 여성 보컬영역을 침범하였습니다. 베이어 DT880은 플랫하면서도 아름다운 소리가 났지만 250 옴으로, 휴대폰 직결시 소리가 작았습니다.

저는 선명하지만 가벼운 고음, 여성 보컬 영역의 착색, 저음 드럼 영역의 약화, 극저음 영역인 베이스의 압도적 웅장함이 취향입니다. 20종 이상의 헤드폰을 청취했지만 역시 이러한 취향에는 착색의 명가로 알려진 오디오 테크니카가 잘 맞았습니다. 혹시 헤드폰 구매 계획이 있으신 분은 참조하셔도 좋겠습니다. MSR7SE 라는 모델명인데, 에이프릴 뮤비를 들을 때 가슴을 흔드는 감동적인 소리가 납니다. 가격이 그리 비싼 것도 아니어서 매니아들은 밖에서 막 쓸 용도로도 구입한다고 합니다. 청음샵에 가시면 청음은 무료입니다.

ath-msr7se.jpg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Cheer Up!

  • from Clean STEEM activity supporter
  ·  2 years ago (edited)

안녕하세요! 최근에 글을 너무너무 잘 읽고 있습니다. 최근에 한가지 궁금한게 생겨서 선생님께 꼭 여쭙고 싶습니다. 비트코인 다이아몬드에 대해서 혹시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전송 속도, 용량 모든 면에서 우월하다고 하던데.. 조만간 상장 및 메인넷에도 올라온다고 하는데, 국내 및 중국 시장에서 시세차이가 상당히 나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또한 모 펌핑방과 관련된 것 같아 스캠 의혹도 일고 있는데, 선생님의 고견 듣고 싶습니다.

뇌 구조와 작동원리를 명쾌하게 해설해 주셨군요! 오늘도 재미있게 보았습니다~^^

구입하신 헤드폰, 가족과 함께 행복한 연말 연시 보내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안녕하세요 그란투리스모님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멘탈관리에 실수없이 항상 성투하시길 바랍니다.

저는 이번 12월 장의 특징으로는

  1. 한국인의 투기성 폭증
  2. 선물시장 오픈에따른 비트코인 변동성 감소
    이에따른 비트코인의 전반적인 침체기와 알코인 펌핑장
    그리고 코인시장 전체 성장속도의 감소 세가지를 특징으로 보고싶은데요
    이런 시장상황에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는지 궁금합니다

좋은 의견 부탁드리겠습니다 ^^

음역대에 따라 장점을 갖는 해드폰 계통이 다르다고 들었습니다. 좋은 제품 구매해서 쓰시면 좋겠네요 ㅎㅎ

가상화폐 접한지 7개월차 주부입니다. 그란님글에 댓글달고싶어 스팀잇 가입햇구요.. 팬입니다. 그리고 저의 wannabe 이시기도 하구요. 영광입니다.

이제야 가입하게되었네요 좋은연말되시고 항상 좋은글 감사드립니다^^

저는 베이어 DT770pro씁니다~!
좋아하는 곡을 들을때면 온몸의 세포가 건반소리에, 베이스에,녹아들어가는 느낌입니다^^
추천해주신 제품 청음해봐야겠네요~!
기대됩니다~!

코인도 주식도 초보지만,
그란님과 녹티스.K님 그리고 coinkorea의 글보며 많은 도움받고있습니다
덕분에 스스로의 확신을 가지는 투자를 하게 되었구요~!(라고 말하지만 아직 완전초보,,,^^;)

감사한 마음에 생애첫 아이돌씨디 구매했습니다ㅋㅋㅋㅋㅋㅋ;

이젠에 구매하셨던 분들도 이런 마음이셨군요
(처음엔 사실 과하다고 생각을,,,,,죄송;; 이제는 단순한 팬심이 아니라는거! 정말 응원하고 있다는거! 느껴집니다)
감사한 마음이 드니, 에이프릴씨디로 눈이 가더군요ㅋㅋㅋㅋㅋ;

암튼, 그란님도 역시 응원합니다~!!!
연말마무리 잘하시고~새해복 많이 받으세용~~^^

휴가중임에도 불구하고 좋은 글 올려주셔서 감사해요^^ 저도챠트공부 해보고자 책 주문해놨답니다~ 마지막까지 즐거운 휴가 보내시길 바래요:)

휴가기간임에도 이런 장문에 양질의 글을 올려주셔서 감사합니다.
다 읽고 뭔가 허전하다했더니 뮤비가 없었네요.. ㅎ
남은 휴가기간 즐겁게 보내세요.

좋은 글 감사드립니다. 그란님떄문에 스팀잇을 처음 접하게 되었고.. 요즘 코인얘기말고도 다양한 좋은글들을 매일 읽을수 있어서 기분이 너무 좋습니다~~. ^^

좋은글 감사합니다!

재미있게 읽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

정말 탐나는 헤드폰입니다^^
포스팅 정말 잘 보고있습니다.

자녀 교육장면 묘사에서 빵터졌습니다. ㅋㅋ
결국 장을 보는 거시적인 관점이 차트분석보다 선행되어야하는 것 같습니다.
오늘도 좋은글 잘 읽었습니다. 감사합니다~^^

컴퓨터 몇 번 보고 돈 벌면서
맨날 논다는 아빠가 젤 부럽다는
제 아들을 보는 것 같군요. ^^

좋은 글 고맙습니다.

차트라는게 참 .. 돈 있는 사람이 예쁘게 의도대로 그리기도 쉬운 느낌이라 .. 언젠가부터 큰 의미를 안두게 되더라구요 .. ㅋㅋ

암호화폐 쪽은 주식시장에 비해 더더욱 차트의 의미가 무색해지는 느낌이구요 .. ㅋㅋ 등락폭 제한이 없고 시총이 아직 한참 낮으니 ..

저도 고향이 울산이고
몇년간 타지생활 하다가 다시 울산지점으로 발령나서 울산에서 살고 있습니다.
오늘부터 그란님 찾으려 다녀야겠네요.^^

좋은 글 잘 읽었습니다.
헤드폰 좋아보이네요. ㅎㅎ

하락장에서 비트코인 갯수늘리기가 쉽지 않습니다 ㅠ 손절은 죽어도 하기 싫고 잠깐 빨간불이 들어왔을때는, 지금 팔았다가 이대로 하늘로 솟으면 이게 무슨 낭패인가 이것만 기다려 왔는데 ㅠ 싶을 것 같고...
저점에서 사면서 평단은 낮춰가지만 프리미엄이 빠지면 흠... 어려워요 정말 ㅎㅎㅎ

안녕하세요
전 현역 군인인데요. (나이는 20대후반입니다^^;;)
미국에 살다와서 군대를 좀 늦게왔네요.
힘든 군생활에 하루에 한시간 인터넷을 사용 할 수 있는 시간동안 그란님 글을 읽고 암호화폐와 투자 공부하는 것을 유일한 낙으로 삼고 있는거 같습니다 ㅎㅎㅎ 항상 좋은 글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2차 msg폭탄 주실 날에는 꼭 참석하고싶네요 !^^

안녕하세요^^
우연히 그란님을 알게된후 댓글로 인사드리고싶어서 가입까지하게 됐습니다

..희망을 갖게 해주셨어요
감사합니다

안녕하세요. 오늘도 좋은글 감사드려요. 헤드폰 구매 축하드려요. 디자인도 너무 이쁘네요. 다음에 또 글보러 오겠습니다.

잘읽고갑니다. 산타클로스가 사토시였군여 ㅎㅎ 오늘은 뮤비가빠졌습니당!

안녕하세요~아드님이 넘 귀여운거 같아요. 저도 예전엔 아빠가 젤 부러웠는데 시간 지나니 아빠가 젤 스트레스 였을거 같은 느낌이..저번 방문 넘 감사드립니다. 덕분에 제 블로그에서 조회수가 가장 많은 포스트가 되었어요. 역시 파워가 장난 아니네요~^^* 시간 되시면 또 방문해주세요~오늘은 비트코인 홈페이지에서 한국 관련 기사가 있길래 번역해 올려봤어요. 앞으로 꾸준히 해외 뉴스를 번역해서 한국 투자자들에게 작은 도움이나마 드리고 싶습니다.

그란님은 아이들에게도 그런모습이라니 부럽습니다,, 일을 노는것처럼 보인다라는것은 그만큼 프로페셔널해서 일을 쉽게 한다고 해석됩니다. 아이가 크면 얼마나 아빠가 똑똑한 사람이였는지 알게 되는날이 있지 않을까 생각해봅니다, 저도 나이 30이 넘어서 아빠의 위대함을 깨달았습니다 ㅎ

헤드폰 하나에도 디테일한 분석을 하시는ㅋㅋ
본받고 싶습니다ㅋ

그란님 글은 정독 후 복습까지!
오늘은 말씀해주신 헤드폰 한 번 알아봐야겠네요.
한국에서 좋은 시간, 행복한 추억만들고 가시길 바래요.

오늘도 목이마른자를 위한 물한모금 감사합니다.

그란투리스모님~ 안녕하세요~ㅎㅎ 댓글은 처음 남기네요
저도 새벽에 이중바닥 목선에서, 진입을 고민하다. 매수 안했는데...오전에 그란투리스모님 올리신글 보고, 높은가격에 매수했네요...새벽에 매수할걸... 저는 11월 말부터 암호화폐를 투자를 시작했습니다. 우연히, 머니넷에서, 그란투리스모님 찬양글을 보고, 어떤 분이신가 궁금해서 블로그에 들어왔는데, 이 냉혹한 가상화폐시장에서 한줄기 빛같은,
그런 분이시네요~ㅎㅎ 주식투자해서, 10년 까먹은 손실을, 한 달만에 복구했습니다~ㅎㅎ 감사합니다~ 늦었지만, 에이프릴 인증사진 올립니다~ 다시한번 감사드립니다~ㅎㅎ

그란님 글 틈틈이 정독하고 감탄하고 있답니다.
님 덕분에 여기 가입하고, 두 번째 댓글 다네요
댓글 하나 달기도 버거운데 정성들여 글을 올려 주시니 고맙기 이를 데 없습니다

오늘은 산타 이야기가 재미 있고, 예전의 우리 아들 생각이 나서 댓글 달아요

제 큰 아들이 초등 3학년, 작은 아들이 유치원 다닐 때 이야기입니다.
저는 아이들이 산타의 꿈을 좀 더 오래 가져가길 바랬는데 큰 녀석이 동생에게 산타가 없다고, 선물은 엄마 아빠가 사 둔거라고 하는 겁니다.

"아들~ 산타는 있다고 믿는 사람들 맘에는 영원히 있는거야"
"아닌 거 같은데..."

크리스마스 이브, 집사람이 잠든 큰 아이 베게 밑을 보라더군요.
삐뚤삐뚤한 글씨의 편지가 한장 있었습니다.

"산타 할아버지, 정말 계세요? 오시면 저 좀 꼭 깨워주세요"

싼타크로스가 P2P 배송 창시자였군요.. 블록체인 개발도 하고 있다니.. ㅎㅎㅎ. 큰 웃음을 주셔서 감사합니다. ㅎ

투자에 있어서 멘탈이 마구잡이로 흔들릴때 granturismo님의 글을 보게된게 얼마나 행운인지 모르겠습니다.
벌면 더 벌지 못해 속상하고 잃으면 잃은대로 속상했는데 이제 맘이 어느정도 편안해 졌네요~
감사하고 앞으로도 좋은 글 부탁드립니다~^^

오늘도 글 잘읽었습니다.
전 헤드셋보다 노이즈캔슬되는 이어폰을 애용합니다.
아웃도어에서의 활용면에서 많은 장점을 발휘하더라구요 ^^

주식시장에서 자동화된 거래를 해보고자 이것저것 지표를 직접 만들었더랬습니다. 이평선 부터 시작해서 볼린저밴드, RSI, 스토캐스틱 등.. 막상 만들어보려고 공식이라던가 자료를 찾아보니 국내에서는 정말 찾기 힘들더군요. 어렵사리 영문사이트 뒤져가며 만들어서 HTS에 나오는 것과 비교도 해보고 이리저리 운용을 해보았습니다. 결론적으로 손해는 나지 않았지만 연평균 수익률이 10% 미만이라 그냥 수동으로 하는게 낫다는 결론을 내리게 되었습니다. 보조지표를 절대 신뢰하면 안된다는 교훈을 3년만에 배우게 된 거죠. (제가 원래 뭔가를 배우는데 좀 늦습니다.) 그렇게 배웠던 내용들을 이제 코인시장에서 써봐야겠군요. 계속 배워가고 있는 중입니다. 앞으로도 많이 이끌어 주십시오. ^^;

  ·  2 years ago (edited)

최근에야 차트라는 것이 있다는 걸 알게 되어 공부를 시작했습니다.
아니, 여태 차트도 모르고 코인시장에서 어떻게 버텼데? 하고 기겁하실지도 모르겠네요.
저는 빗썸에서만 거래를 하므로, 메인화면에 있는 간단한 그래프를 보며 의미있다고 여겨지는 부분을 기준삼아 저만의 방법을 동원했습니다.(다른 분들께 설명하기 어렵습니다. 뭐랄까, 보고 있으면 보인다고 해야될 것 같습니다.)
다행히 초보의 운이 남들보다 오래 지속되어 별탈없이 해왔습니다.
그러다 머릿속에서 삐릿삐릿 신호가 왔습니다.
내가 정말로 하고 싶은 투자방식은 무엇인가?
앞으로 어떤 식으로 하고 싶은가?
그 즈음 그란님을 알게되었습니다. 행운이었지요.
깨달은 바가 있었습니다.
그래서 요즘은 공부를 시작했습니다.
2018년 목표는 저만의 투자방법을 찾는 것입니다.
‘계기’는 삶의 방향을 바꾸게도 하고,
더 넓은 시야를 갖게도 합니다.
늘 그런 계기를 제시하는 그란님께 오늘도 감사말씀 드립니다.
따뜻하고 행복한 연말 되시길 바랄게요. 고맙습니다^^
어제는 책을 읽다가 조지 소로스와 저의 공통점을 발견했습니다. 기뻤어요.

항상 좋은 글 감사합니다 울산 사시는군요^^

잘 보았습니다. 고맙습니다

  ·  2 years ago (edited)

좋은 말씀 매번 감사드립니다. 새해복많이 받으세요~!

  ·  2 years ago (edited)

Elliott wave를 통한 차트분석은 스팀잇에서 @haejin 님이 아주 유명하십니다. 이미 알고계실지도 모르겠네요.

  ·  2 years ago (edited)

오늘도 잘읽었습니다^^ 항상 좋은글 감사드립니다.
다만 글에서 비트와 비캐가 연상되는건 착각이겠죠...?

앗 그란님의 아이들 고향이 울산이군요^^ 괜히 반갑네요
제 고향은 부산인데 직장때문에 서울에서 몇년살다가 지금은 울산에 정착해있답니다~
오랜만에 오시는거라면 울산의 모습도 많이 변했을것같네요
태화강 십리대밭숲을 바라보며 매주 커피한잔을 하 나들이가 일상이랍니다^^ 울산에서 즐거운 추억만들고 가시길 ~
엄마한테서 안떨어지는 두아이때문에 신랑이 대신가서 그란님을뵙고 왔는데 팬이 되어서 돌아왔답니다 사진도 찍었네요ㅎㅎ
다음기회에 저도 꼭 뵙기를 희망합니다~~~^^

안녕하세요^^ 즐거운 아침입니다~
달콤하고 귀한 휴가시간에 포스팅까지 해주시니 감사드립니다^^

어느 정도 이제 그란님의 글을 접하다(?) 보니 마음의 여유가 생깁니다.ㅎ ㅎ 어차피 오를거 귀한 시간에 생산적인 활동을 하는게 낫다라는...

그래서 한 며칠동안은 업비트 접속 안할려고 합니다
책이나 읽어야겠어요...투자 공부요^^

휴가 시간 즐겁게 보내시고 항상 건강 조심하세요^^

그럼 스팀잇에서 또 뵙겠습니다~

오늘도 글 잘 보았습니다. 혹시 참고하시는 유튜브 방송 공유해주실 수 있는지요.

차트는 정말 보조지표인것 같아요!

좋은글 감사합니다^^
남은기간 한국에서 아이들과 좋은추억 많이 만드셨으면 좋겠습니다.
소개해주시는 스팀작가분 글 잘보고 있습니다 더불어 응원하겠습니다^^

오늘도 좋은글 감사합니다. 시차 적응이 안되서 매일 밤을 새신다면 나중에 돌아가셔서도 한동안 힘드시지 않을까요 ㅎㅎ
저도 차트분석을 조금씩 배워보려고 합니다. 각종 보조지표들은 아직 익숙하지 않아서 일단은 거래량과 OBV를 통해 차트를 보고 있습니다.
늘 좋은글 포스팅해주셔서 감사합니다 ^^

오늘도 잘 읽었습니다. ^^

이런.. 그란님의 포스팅을 읽고나니 뭔가 허전한데.. 라는 느낌이 굉장히 강해서..
대체 무엇이 잘못되었을까 싶었더니..
마지막에 뮤비가 없었군요!! 허전합니다!
그럼 전 이만 뮤비를 보며 멘탈수련을 하러 가봐야겠습니다.

귀여운 아이네요 ㅎㅎ
좋은정보 잘읽고 갑니다
감사합니다

이럴수가 오늘은 뮤비가 없군요. 새벽에 잠이 깨서 혹시나하고 봤는데 그란님 글이 올라와서 다시 한번 포트 구성에 대해 생각해보게 되는군요. 항상 감사합니다.

좋은 철학적 말씀 감사합니다. 또한 재미있는 글로 시작해주셔서 새벽에 웃고갑니다. 자주 들르겠습니다.

도입부에서 빵 터졌습니다 ㅎㅎ 범상치 않은 자녀교육이네요

휴가 잘 보내고 계신지요? 그란님께서는 28일 세그윗 2X는 스캠으로 보시는 것인지요? '비트코인의 하드포크 짝퉁코인' 이라 하심은 그렇게 해석됩니다.

기존에 알던 세그윗2x 아닌걸로 알고 있습니다.
현혹되지 마셔야 할듯합니다

@andy919님, 왠지 오랜만에 뵙는 것 같습니다. 잘 지내고 계신지요 ? 오늘은 날씨가 너무 추워 청음샵을 찾으러 가는 길이 만만치 않았습니다.

저는 비트 세그윗 2x를 스캠이라고 보고 있습니다. 기본적으로 라인업된 관계자들의 링크드인을 확인해보니 대단히 허접한 사람들이었습니다. 그러나, 스캠 여부와 관계없이 이런 코인에 묻지마 투자하는 사람들도 있기 때문에 지원하는 거래소가 있다면 받아서 매도하는 것도 괜찮은 선택이라 생각합니다. 부가적으로 매수자들에게는 작은 수업료에 인생의 쓴맛도 선물할 수 있겠습니다.

저는 프로젝트 리더와 스폰서가 확실한 슈퍼 비트코인 정도만이 지켜볼 가치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지난번 서울 하나금융투자강연에서 청중들중의 한분이 양연정 골디락스 대표에게 헤지펀드 운용시에 매수매도의 기준을 물어보았는데 딱 하나 찝어서 잠깐 언급했던 것이 거래량을 통한 장세 판단이었거든요...

대부분의 보조지표들이 후행성지표인데 반해서 거래량은 그나마 선행성을 가지고 있다고 전문가들은 말하더라고요. 그 의견에는 저도 동의합니다.

다만, 현재 코인판 전체로 보면 새로운 자금의 유입이 폭증하고 있기는 하지만 그와 동시에 상장되는 코인의 종류가 급증하므로 인해서, 개별코인별로 따져보았을 때는 유입된 자금이 N분의 1되는 상황입니다.

만약 어느 시점에 이르러서, 코인판으로의 자금유입율보다 상장된 코인갯수의 증가율이 커지면 그때부터는 선별적 상승이 이루어질 것으로 봅니다.

저 개인적으로는 비트코인에 대해서는 점점 신뢰를 잃어가고 있는 중입니다.(지난 여름 비캐가 따로 살림차려 나가지 못하도록 감싸안았어야 했는데 지금은 비트코인 새끼코인만 열개도 넘게 하드포크 되는 것 같네요).

중국의 고사 중에 '태산이 큰이유는 바위도 품고 나무도 품고 물도 품어서 큰 것이다'라는 말이 있습니다. 비트코인은 지금 많은 것을 품지 못하고 너무 뺄셈만 하는 것이 아닌가 생각됩니다. 너무 깨끗하면 물고기가 살지 못하지 않습니까?

저는 초과열구간에서의 투터운 매물대에서의 저항 및 거래량을 동반한 상향돌파와 초침체구간에서의 투터운 매물대에서의 지지 및 거래량을 동반한 하향돌파는 향후 방향성 예측에서 나름대로 중요한 판단근거로 삼고 있습니다.

그건 그렇고 오늘 포스팅에서 그란님의 숨겨진 암시는 없는 거겠죠? 암시가 있다면 또 포스팅 글을 read between the lines 하면서 보물찿기 작업 들어가야 하는데요.....

  ·  2 years ago (edited)

네, 명쾌한 답변 감사합니다. 덕분에 잘 지내고 있습니다. ^^
그란님도 한국에서의 휴가를 맘껏 즐기시길 바랍니다. ^^

멘탈수련의 최적화된 아이템을 소개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저도 오디오 테크니카로 멘탈수련에 동참해보겠습니다 ^^

사람이 참 취향이 바뀌는게 힘든가 봅니다. 이전에 사용하던 헤드폰도 오디오 테크니카였습니다. ^^

비트코인의 시장적 위치를 빙자해서, 플래티넘부터 시작해서 .. 나쁜 자들이 참 많은 것 같습니다 .

오랫만의 포스팅에 즐겁게 읽고 갑니다. 감사합니다

언제나 인기가 많으시네요^^
오늘도좋은 글 잘 보고 갑니다. 저랑 투자 지향점이 다소 다른 부분이 있지만, 그덕에 더 많은것을 배우는 것 같습니다. 감사합니다.

오늘도 소소한 일상이야기와 유익한 정보 감사합니다

산타얘기도 재밌네요 ㅎㅎ

그란님의 혜안은 산타마저 블록체인으로 해석해내는 깊이에서 나오시는것 같습니다 ㅋㅋ
좋은글 정말 감사합니다!

올랐을때 조금 팔고 하락장에서 갯수늘리기도 말처럼 쉽지않지만 조금씩 실천중입니다..
아이가 아빠 머리속의 복잡한 움직임은 보지못하고 겉으로의 평안함만 봤네요..^^~
아이의 아이다움에 웃고갑니다^^~

언제나 글 잘 읽고 있습니다.
실제 매매 금액을 공개하신 부분은 흥미롭네요.
오디오테크니카 좋죠. 참고로 저는 Bose파입니다.

휴가중 포스팅에 감사드립니다
그런데 사우디에 계실때랑 거의 같은시간에
올리셨네요 ㅎ
남은 휴가 즐겁게 보내세요~

항상 질문만 드려 죄송합니다.... 전 외국이라고는 동남아몇번 여행갔다온게 다인지라.... 외국 계좌가 없어 국내거래소만 이용하고있습니다
10700불찍고올때 12000불 국내1700만원대에 매수하여 15500불 2000만정도에 털고나왔습니다만 현재 15000불인 상황에서 비트가격은 제가 판것보다 비싼 2150만을 유지하고있는 상황이네요.....
김프가 벌써 10일이상 30%유지하고 있는 상황에서 국내거래소이용자로써 김프가 너무 심한상황인지라......
현재 김프가 심한 이 상황에대하여 의견을 여쭙고 싶습니다

  ·  2 years ago (edited)

https://steemit.com/coin/@room19/3 - 3주째 지속되는 김프

https://steemit.com/kr/@project7/6cjjt4 - 크리스마스의 하락장

빗썸은 이용하시는걸로 알고있지만 업비트에있는 모든알트까지 김프가 30퍼이상이라 보따리상이다 존버가 만아서 그렇다 하는 주장의 신뢰성은 낮아보입니다
김프의 해소는 거의폭락이엇는데 18년 코인시장의 악재는 딱히 없고 비트도 현재눌림목에서 올라갈것 같지만 국내 투자자들은 위험성이 너무 높아진것 같네요ㅠㅠ특히 저같은 쫄보는ㅠㅠ

차트볼줄을 몰라서 열심히 공부해봐야겟습니다^^; 운동만 할줄 알앗지 이런세계는 처음이라^^;

실물뵙고 글을 읽으니 또 다른 느낌입니다. 그간 차트는 마지막 순간 약간의 확신을 더하는 용도로 사용하곤 했는데 좀 더 적극적으로 관찰해볼 생각입니다. 물론 후행 지표임을 계속 마음에 담아두고요. 헤드셋 덕에 멘탈수련이 더 편안해지시겠네요. 저도 하나 구매할까 봅니다.

반갑습니다. 헤드셋 잘고르신것같아 기쁘네요. 멘탈 수련에 큰도움되시길 바랍니다

오늘은 밤새 멘탈 수련 모드입니다. ^^

휴가 3주차가 되도록 시차 적응을 못하고 폐인생활을 해보니, 아마도 이게 체질인 것 같습니다.

좋은 말씀 감사합니다. 투자하시면서 하는 생각들을 이렇게 소탈하게 풀어주시니 그저 감사할 따름입니다^^ 제 소중한 자산을 지키는 데 필요한 마음가짐을 많이 배워갑니다.

힘든 시절을 오래 보내서 그런지 손해를 보는 것에 대해 거의 경기를 일으킵니다. 그래서 투자계획이 항상 방어적입니다. 좀더 공격적으로 투자하는 분들께는 별로 도움이 될만한 내용을 쓰지 못하고 있어 늘 죄송함이 있습니다.

의사결정을 할 때 어느 한 면만 보고 모든 걸 판단할 수 있다고 생각하는 건 욕심이라고 생각합니다.
공격적인 투자를 하시는 분들도 방어적인 시장참여자를 고려한 투자를 하니까요 ㅎㅎ
저는 투자에 입문한지 얼마 안되어 그란님과 같은 조언자들이 얼마나 큰 영향을 주시는지 모릅니다.
그저 감사드리며, MV 한편 보고 오겠습니다^^

휴가 잘 보내고 계시죠? 휴가중에 틈틈히 포스팅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뜨문뜨문 포스팅하는 글을 읽어주시니 제가 더 감사 드려드립니다.

네~ 전 챠트 원래 싫어햇엇는데
오늘도 많이 배웁니다^^
저도 추천하신 헤드폰으로 이제부터 본격적인 멘탈 수련을 해볼까 해서 찾아봣더니 모델명에 R이 빠져있네요~
항상 감사드립니다~

모델명에 실수가 있어 수정했습니다. 이게 나름 신상이라고 할인을 안 해준다는 걸 억지로 만원 깎아서 샀습니다.

ㅋㅋㅋ 그란님도 깍는 걸 하시는군요. 더 사람냄새가 폴폴 풍기네요. 지난번 제 포스팅에 오셔서 답글까지 남겨주셨는데 감사하다는 댓글도 못 달았네요. 감사합니다. 전 코인갯수 한번 늘려보겠다고 고점에서 잘 매도하고 현금들고 관망하다가 저점을 놓쳐버려 급한 마음에 또 고점에서 매수했다 패닉셀해 버렸다가 다시 고점에 진입해서..지금은 엄청 하락하는데도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고 관망중입니다. 그러니 저같은 아줌마는 코인 수 늘리는 것도 어렵네요ㅜㅠ 내공이 더 필요한 것 같죠~ㅎㅎ저 같은 초보는 그란님이 그냥 매도 안하고 들고 계신다는 것만으로도 마음이 안심이 되네요. 기다리면 언젠가는 오르겠죠~ㅎㅎ

하루에 수십번씩 들어오니, 글을 빠른 시간에 읽을 수 있어서 좋습니다^^ 30회독하고 자겠습니다^^ 그날 너무 좋았습니다. 그 에이프릴 CD는 제 가보로 간직하겠습니다!!! 오늘도 멘탈 수련 열심히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앗, 그날 저를 너무 당황시키셨습니다. 그런데 시디까지 들고와 주셔서 기분이 정말 좋았습니다. ^^ 오늘은 그렇게 무거운 내용이 아니라서 1회만 읽으셔도 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기억해주셔서 감사합니다^^ 그란님의 꿈이 빨리 이루어지기를 바랍니다. 혹시라도 제가 도움 드릴 수 있는 부분이 있으면 그때 드린 명함 연락처로 언제든지 연락 주시기 바랍니다^^ 남은 한국에서의 일정 행복하게 보내세요!

늘 좋은정보 감사합니다~^^

많은 사람들은 말합니다.
그란님의 코인 글을 보고 도움이 되고 감탄하고 스티밋을 찾아왔노라...

그런데 저는 그란님의 팬심(덕심)을 보고 놀라고 감탄한답니다.
그 순수한 결정체는 정말 멋진 빛을 내고 있는 것 같습니다!

차트는 역시 맹신하면 안되는 것 같아요.
좋은 글 잘 보고 갑니다. 추천.!!

좋은글 잘보고 갑니다 ^^

Congratulations @granturismo! You have completed some achievement on Steemit and have been rewarded with new badge(s) :

Award for the number of upvotes

Click on any badge to view your own Board of Honor on SteemitBoard.
For more information about SteemitBoard, click here

If you no longer want to receive notifications, reply to this comment with the word STOP

By upvoting this notification, you can help all Steemit users. Learn how here!

저의 허접한 글읽고 보팅도 해주시는군요 ㅋㅋ

  ·  2 years ago Reveal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