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 8월 17일 목요일

in #zzan7 months ago

[마태오 복음 18장21절 - 19장1절 ]

그떄에 베드로가 예수님께 다가와,
"주님, 제 형제가 저에게 죄를 지으면 몇 번이나 용서해 주어야 합니까?
일곱 번까지 해야 합니까?" 하고 물었다.

예수님께서 그에게 대답하셨다.
" 내가 너에게 말한다.
일곱 번이 아니라 일흔일곱 번까지라도 용서해야 한다.

그러므로 하늘 나라는 자기 종들과 셈을 하려는 어떤 임금에게 비길 수 있다.

임금이 셈을 하기 시작하자 만 탈렌트를 빚진 사람 하나가 끌려왔다.

그런데 그가 빚을 갚을 길이 없으므로,
주인은 그 종에게 자신과 안내와 자식과
그 밖에 가진 것을 다 팔아서 갚으라고 명령하였다.

그러자 그 종이 엎드려 절하며,
' 제발 참아 주십시오. 제가 다 갚겠습니다. ' 하고 말하였다.

그 종의 주인은 가엾은 마음이 들어, 그를 놓아주고 부채도 탕감해 주었다.

그런데 그 종이 나가서 자기에게 배 데나리온을 빚진 동료 하나를 만났다.
그러자 그를 붙들어 멱살을 잡고 ' 빚진 것을 갚아라.' 하고 말하였다.

그의 동료는 엎드려서, ' 제발 참아 주게, 내가 갚겠네.' 하고 청하였다.

그러나 그는 들어주려고 하지 않았다.
그리고 가서 그 동료가 빚진 것을 다 갚을 때까지 감옥에 가두었다.

동료들이 그렇게 벌어진 일을 보고 너무 안타까운 나머지,
주인에게 가서 그 일을 죄다 일렀다.

그러자 주인이 그 종을 불러들여 말하였다.
'이 악한 종아, 네가 청하기에 나는 너에게 빚을 다 탕감해 주었다.

내가 너에게 자비를 베푼 것처럼
너도 네 동료에게 자비를 베풀었어야 하지 않느냐?'

그러고 나서 화가 난 주인을 그를 고문 형리에게 넘겨 빚진 것을 다 갚게 하였다.

너희가 저마다 자기 형제를 마음으로부터 용서하지 않으면,
하늘의 내 아버지께서도 너희에게 그와 같이 하실 것이다. "

예수님께서는 이 말씀들을 마치시고 갈릴래아를 떠나, 요르단 건너편 유다 지방으로 가셨다.

Coin Marketplace

STEEM 0.29
TRX 0.14
JST 0.038
BTC 61750.30
ETH 3409.74
USDT 1.00
SBD 4.7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