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are viewing a single comment's thread from:

RE: 느슨한 연대와 첫눈

in #zzan9 months ago

고물님이 느꼈을 그 감정과 감성이 무엇인지 알 것 같아요. 같은 것도 있고 다른 것도 있지만 많이 공감하며, 어떤 문단은 여려번 읽었어요.

조만간 저도 이런 연대감을 다시 느낄 것 같아 설레입니다.

Sort:  

이게 얼마만인가요. 이렇게 봬니 너무 좋아요.
해가 되지 않는 심장의 두근거림이었어요. 공감하고 아껴주시니 감사드려요. 이런 연대감 널리널리 퍼져나가고 그날의 기록 꼭 공유해주세요 기다릴게요 :D

Coin Marketplace

STEEM 0.23
TRX 0.02
BTC 11894.14
ETH 395.98
SBD 1.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