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모 노회찬

in #roh-hoechan2 years ago (edited)

노회찬 의원이 세상을 떠난 어제는 하루종일 멍했다. 아내도 나도 애를 재우다가 TV 앞에 달려가 별세 소식을 보고 또 보면서 노회찬 의원 얘기를 나누었다. 오후 잡힌 인터뷰 때문에 아침 일찍 인터뷰 장소로 와서 일하고 있는 지금도 집중이 되지 않는다. 주간지 기자라 취재 일정이 빡빡해 오늘 중에 세브란스 병원에 마련된 빈소에 갈 수 있을지도 모르겠다(ㅠㅠ). 이곳에 오는 지하철에서 오늘자 <한겨레> 노회찬 추모 보도들을 읽었는데 그의 발목을 잡은 게 결국 돈(정치자금)이라고 생각하니 무척 안타까웠다. 그리고 출근길에 윤형중 기자(@hyeongjoongyoon)가 올린 포스팅 ‘끝내 뻔뻔할 수 없었던 노회찬 의원’을 읽고, 어제 내가 노회찬 의원에 대한 감사한 마음을 올리고 찝찝했던 기분의 정체를 알게 됐다. 보상을 사양하고 싶었는데 보상 사양하기 기능이 있다는 사실을 몰랐다. 한참을 고민하다가 노회찬 의원 추모 글들을 모아서 올리고, 이 포스팅에 달린 보팅들을 노 의원의 유가족께 부의금으로 전달하면 어떨까 생각까지 이르게 됐다.

“블록체인이 가장 많이 바꿀 수 있는 영역 중에 하나가 민주주의, 그리고 정치라고 생각한다” 윤형중 기자의 노회찬 의원 인터뷰 "블록체인으로 대의 민주주의 보완"에 나온대로, 노 의원은 ‘블록체인이 대의제 민주주의를 보완할 수 있는 수단이 될 수 있다’고 내다봤다. 인터뷰 기사를 인용하자면, 노회찬 의원은 전자투표에 블록체인을 접목해 실생활에 밀접한 다양한 정책 결정에 시민들의 의사를 투명하게 반영할 수 있다고 봤다. 그는 “이전부터 전자투표에 관심이 많았다. 많은 사람들이 자신의 의사를 쉽게 표출할 수 있으면 민주주의를 질적으로 향상시킬 수 있다고 봤는데, 나도 모르게 내 의사가 왜곡되거나 해킹을 당할 가능성으로 인해 그동안 전자투표를 둘러싼 불신도 만만치 않았다”고 말했다.
그는 일찍이 블록체인에 관심이 많았고, 현재 정치에서 발생하는 여러 문제들에 대한 보완책으로서 가능성이 높다고 본 것 같다. 블록체인에 대한 그의 이러한 생각들이 우리 정치에, 민주주의에 어떻게 뿌리를 내릴지 보지도 못하고 떠났다고 생각하니 가슴이 먹먹하고, 오랫동안 그를 기억하고 싶은 것도 그래서다.


노회찬 의원 추모글 모음

(*인상적으로 읽은 노회찬 추모 글이 있다면 댓글로 부탁드려요. 함께 올리겠습니다)

-우석훈 경제학자 '친구, 노회찬을 위하여…
-<한겨레> 노회찬 어록 “불판 갈 때가 왔다”…권력 겨눴던 ‘노회찬 어록’ 재조명
-<한겨레> 노회찬 빈소에 매일 수천명…이 조문 행렬은 무얼 의미하나
-<한겨레> [인터뷰] 노회찬 “국가가 공공서비스 늘려야”
-<한겨레> [왜냐면] 그 사람, 노회찬 / 한민수
-<한겨레>[기고] 그대, 당당히 오시라 / 우한기
-<한겨레>“더 늦으면 안 될 거 같아…” 노회찬 뜻 따라 정의당 가입자 늘어
-<한겨레>[추도사 전문] “잘 가요, 회찬이 형” 유시민·박중훈의 마지막 인사
-<한겨레>국회 청소노동자들을 울린 노회찬
-<씨네21> [talk show] “1년 개봉작 몽땅 본 적도 있어요”
-<씨네21> [시네마테크 후원 릴레이 145] 노회찬
-<김어준의 뉴스공장> 7월24일 김어준의 뉴스공장
-<김어준의 뉴스공장> 7월25일 김어준의 뉴스공장총수 오프닝
-<김어준의 뉴스공장>
7월26일 김어준의 뉴스공장회고하는 故 노회찬 의원의 삶 (박지원 의원), 『노회찬의 약속』 …故 노회찬 의원이 꿈꿨던 서울(김진애 도시건축가)
-TTIMES 가장 유연했고 가장 강직했던 사회주의자 노회찬
-노회찬 명연설 6411번 버스를 아시나요?
-<노컷뉴스> 언론인부터 베스트셀러 작가까지.. 노회찬의 40년!
-<프레시안> 조봉암을 닮은 사람, 노회찬 약전
-<프레시안>(남재희 전 노동부 장관)노회찬 의원을 애통하게 보내며
-<시대>진보정당운동의 산증인, 노회찬
-<미디어오늘> 손석희와 노회찬
-<중앙일보> 노회찬 빈소 온 서지현 "가장 먼저 손 내밀어 주신 분"
-<bbc 코리아> 노회찬: 한국 진보정당사의 산 증인, 드루킹 의혹으로 극단을 택하다
-<아이엠피터TV>故 노회찬 의원이 생전에 남긴 ‘촌철살인’ 어록
-<허핑턴포스트코리아>유시민이 추도식에서 처음으로 노회찬을 "형"이라고 불렀다(영상)
-<허핑턴포스트코리아>심상정이 故 노회찬 영결식에서 전한 '생전에 하지 못했던 말'
-<고발뉴스>백기완 소장, ‘故 노회찬’ 회고.. “남의 말을 들어주는 사람이었다”
-<이박사와 이작가의 이이제이>노회찬 특집

Sort:  
Loading...

저도 참 먹먹해요.. 나서서 이런 일을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추모글들 링크해주신 것도 감사해요. 소중하게 읽을게요. 저도 링크 추천 『노회찬 명연설』6411번 버스를 아시나요?

출근길에 너무 허무해서 그를 기억하는 뭐라도 해야겠다 싶어서...링크 본문에 반영했어요. 감사합니다.

저는 내일.. 오후에 조문 갔다가..
추모제까지. 참석하고 오려구요... ㅠㅠ

저도 취재 일정 봐서 틈날 때 갔다올까봐요. ㅠㅠ

많은 분들에게 마음이 닿을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홍보해

네, 더 많은 사람들에게 알리고 싶어요. 취재하면서 도움을 많이 받아서 더욱 그립습니다.

참으로 안타깝습니다.. 조사 받으면서 해명했으면 그렇게 큰 일이 아니었을텐데 역시나 도덕성이 높은 사람은 작은 실수나 결점도 양심이 허락하지 않나봅니다...

네 모처럼 당이 입지를 넓혀가고 있는 상황에서 당에 피해를 끼치지 않으려는 생각도 컸던 것 같고...빈자리가 큽니다.

조문가고 싶은 마음은 굴뚝이나 사정이
여의치 않아서 ㅠㅠ
고인의 명복을 빌겠고 위에서 푹 쉬십시오
노회찬 당신을 잊지 못합니다

사정이 여의치 않다면 각자의 방식으로 애도를 하면 되죠. ^^ 매일 노회찬 의원 얘기만 하고 있는 걸 보면 영원히 잊지 못할 것 같습니다.

언론인부터 베스트셀러 작가까지.. 노회찬의 40년! http://www.nocutnews.co.kr/news/5004888

반영했습니다. ^^

감사합니다^^
저도 곧.. 노회찬 대표님에 대한 글을.. 쓸 생각인데..
제 글의 보팅 금액까지.. 다 포함해서.. 같이..
유족 측에.. 전달 할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미미하지만 참여하고 리스팀합니다. 팔로잉하고 갈게요. 앞으로도 좋은 글 기대하겠습니다.

네, 고인을 보낼 때가 됐는데 아직도 계속 생각나네요. 감사합니다.

@pepsi81님 안녕하세요. 아리 입니다. @qrwerq님이 이 글을 너무 좋아하셔서, 저에게 홍보를 부탁 하셨습니다. 이 글은 @krguidedog에 의하여 리스팀 되었으며, 가이드독 서포터들로부터 보팅을 받으셨습니다. 축하드립니다!

알려주셔서 감사합니다.

(jjangjjangman 태그 사용시 댓글을 남깁니다.)
[제 0회 짱짱맨배 42일장]4주차 보상글추천, 1,2,3주차 보상지급을 발표합니다.(계속 리스팅 할 예정)
https://steemit.com/kr/@virus707/0-42-4-1-2-3

4주차에 도전하세요

그리고 즐거운 스티밋하세요!

감사합니다.^^

진심으로 명복을 빌고, 앞서서 나아간 그 길에 반드시 많은 분들이 따라가며 위에서 부터가 아닌 아래서부터의 정치를 이어 갈 것입니다.
이미지 3.jpg

너무 슬픕니다. ㅠㅠ

Congratulations @pepsi81! You have completed the following achievement on Steemit and have been rewarded with new badge(s) :

Award for the number of upvotes
Award for the number of comments received

Click on the badge to view your Board of Honor.
If you no longer want to receive notifications, reply to this comment with the word STOP

To support your work, I also upvoted your post!

Do you like SteemitBoard's project? Then Vote for its witness and get one more award!

Thanks a lo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