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기를 기회로 삼을 것인가, 극복할 것인가 - <국가부도의 날(Default), 2018>

in #movie2 years ago

안녕하세요 오랜만에 글을 쓰네요.
박스오피스에서 여전히 2위를 차지하고 있는 영화는 <보헤미안 랩소디>네요.
<국가부도의 날>은 잠깐 박스오피스에서 밀렸지만, 다시 1위를 차지하고 현재 6일째 박스오피스 1위를 수성하고 있습니다. 오늘을 기점으로 <국가부도의 날> 300만 관객수를 돌파했네요.
이 영화에 대한 리뷰를 쓰려고 합니다.

image-1544719813625.png

영화의 줄거리를 요약하면

1997년, 대한민국 최고의 경제 호황을 믿어 의심치 않았던 그때, 곧 엄청난 경제 위기가 닥칠 것을 예견한 한국은행 통화정책팀장 ‘한시현’(김혜수)은 이 사실을 보고하고, 정부는 뒤늦게 국가부도 사태를 막기 위한 비공개 대책팀을 꾸린다.
한편, 위기가 곧 기회임을 알아차리고 과감히 사표를 던진 금융맨(유아인)은 국가가 부도한다는데 베팅을 한다. 작은 공장을 운영하는 갑수(허진호)는 대형 백화점과 어음 거래 계약서에 도장을 찍고 밝은 앞날은 꿈꾼다.
긴박하게 돌아가는 일주일, 대책팀에서는 시현과 재무국 차관(조우진)이 충돌하고, 시현은 국가부도를 막기위해 비장의 카드를 준비한다. 하지만 재무국 차관은 IMF 총재를 몰래 입국시키게 되면서 사태는 갈피를 잡을 수 없는 방향으로 흘러가게 되는데...

image-1544719838793.png

이 영화를 설명할 때 <빅쇼트>를 빼놓고 설명하기 어려울 것 같네요. 저는 영화를 보면서 <빅쇼트>와 많은 점이 닮아있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영화가 다루는 경제 위기, 즉 배경은 다르지만 영화에서 표현하고자하는 바는 비슷합니다. 우리나라에서 무책임하고 무능력한 정부 고위관료가 문제였다면, 미국의 금융위기를 초래한 것도 은행들에서 고위관료의 행태가 문제였죠. 그런 점에서 같은 주제의 연장선상에서 이야기할 수 있을 것 같아요.

image-1544719875054.png

<빅쇼트>와 다른점이 있다면 <국가부도의 날>은 더 서사에 집중합니다. 그리고 마지막에 가서 계몽적인 태도를 취하죠. 결말만 두고 생각했을 때 <더 킹>과 비슷한 결말로 보입니다. 하지만 결말에 이르러서 어떤 주제를 전달하는 측면에서 봤을 때, <빅쇼트>에서 전달하는 방식보다 더 효과적으로 느껴지지 않습니다. 더 아쉬웠던 점은 <빅쇼트> 캐릭터를 그대로 베낀듯한 캐릭터 구성입니다. <빅쇼트>에서 브래드 피트가 맡은 역이 유아인과 비슷하다는 것 뿐만 아니라 그 외에 캐릭터들도 비슷합니다.

image-1544719998923.png

하지만 캐릭터가 비슷하다고 꼭 비판하기보다는 <빅쇼트>의 캐릭터들이 실제로 존재했던 인물을 각색한 것으로 생각해보면, 어쩌면 위기에 대처하는 인간 군상이 그대로 드러난 것일지도 모릅니다. 그러니까 인간이 어떤 위기에 처했을 때, 크게 둘로 나누면, '위기를 기회로 삼는자' 혹은 '위기를 극복하려는 자' 밖에 없는거죠.

한 번쯤은 짚고 넘어가야할 이야기였다고 말하고 싶네요. 그리고 <빅쇼트>와 비슷할지언정 어려운 경제용어와 딱히 극에서 풀기어려운 이야기라 생각될 수 있지만, 극에 잘 녹여냈다는 점은 좋았습니다.

P.S 조우진의 연기는 정말 대단했습니다...

P.S 팀장- 한국은행 총재 -경제수석 순으로 피라미드가 올라갈수록 소통은 더 꽉 막히고, 이해도는 더 떨어지는 것처럼 표현한 연출이 인상 깊었습니다.


Sponsored ( Powered by dclick )

dclick-imagead

Sort:  

짱짱맨 호출에 응답하여 보팅하였습니다.

감사합니다. ^^

위기를 기회로 돈을 벌려는 자, 위기를 극복하는 자, 이 두 가지로 나뉘는게 맞는 거 같아요.
지금 스팀잇의 위기는 어떻게 극복할 수 있을까요?

저는 극복하는자가 되고 싶은데... 거대한 스팀잇의 배가 침몰하는건 아닐지... 우려 됩니다. ㅠㅠ

오랫만에 댓글 달아 봅니다. 재미있게 잘 읽었습니다~ ㅋ

재밌게 읽어주셨다니 정말 감사합니다. ^^ 저도 방문해서 재밌는 글 읽겠습니다.

KR 커뮤니티 출석부 함께 응원합니다~♩♬
디클릭 ♥ 사랑 함께 응원합니당~!
행복한 불금 보내셔용~^^

Posted using Partiko Android

감사합니다. 블루엔젤님!

지난 역사를 다룬 영화가 점점 많이 나와서 좋네요:]
오늘도 디클릭!

맞습니다. 내년에도 좋은 영화들이 많이 나왔으면 좋겠어요. 저도 디클릭 응원하러 갈게요~!

KR커뮤니티 후원으로 왔습니다.

감사합니다. ^^


@zeroseok님 곰돌이가 2.0배로 보팅해드리고 가요~! 영차~

고마워요 곰돌이!

Coin Marketplace

STEEM 0.18
TRX 0.03
JST 0.023
BTC 17961.63
ETH 532.34
SBD 1.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