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아일기] 133일차. 바운서에 대한 고찰~

in #kr3 years ago

안녕하세요 야돈아빠입니다.

2017년에 아직 기지도 못하는 아가를 키우는 부모들에게 가장 축복받은
육아템은 바로 바운서라고 할 수 있어요.

바운서도 정말 여러가지 브랜드가 여러가지 스펙으로 출시하고 있죠.

하지만, 아가에게 좋게끔 만들어진 바운서일지라도 내아가가 거부하면 그만이예요.

출산하면서 저희는 포맘스 바운서를 야심차게 준비하고
보름이가 타는 모습을 상상했죠.

하지만.....보름이는 포맘스를 타지 않아요.ㅜㅜ
거기에만 올려놓으면 울어요.

그래서, 비싼 포맘스는 중고로 팔아버리고 친구에게서 받은 스윙은 꺼내줘 봤어요.

보름이에게는 스윙이 딱이었어요!!!!!!!!!!!!!!!!!!!!

요새는 스윙에 매달려있는 나비를 뜯어내려고 노력하고 있어요.

이제 출산을 앞두신 부모님들은 아기가 태어나면 베이비페어 가셔서
바운서에 직접 아가를 태우시고 결정해도 늦지 않을거예요.

저처럼 너무 빨리 준비하면... 고생합니다. ^^

KakaoTalk_20171221_151710527.jpg

Sort:  

우리 딸콩이 어릴때 아무것도 안타서 힘들었죠ㅠ
말씀대로 베이비페어 같은 곳에 가서 한번 태워보는 것도 좋은 방법인것 같아요~ 팔로우하고 가요 따뜻한 하루 되세요^^

감사합니다. 비싼거 안타니까 처음에는 속상하더라구요. ㅇㅅㅇ

야돈 아빠님 오랜만이에요/ㅅ/ 벌써 뒤집기 성공하셨군요!
저희 아기도 막 뒤집기성공했는데 우영이도 바운서 진짜 싫어해요 타기만하면 배팅기를=ㅅ=; 아직 이르다고하는데 보행기에 넣어놓으면 그렇게 좋아하더라구요 타진 않지만 앉아있는걸 좋아하는것같아요.

바운서 안타는 아이들이 더러 있나봐요. 저희 아가는 아직 보행기는 안태우고 있는데
다음달 부터는 태워 볼까 해요~

The Vote For Your Awesome Post Has Just Arrived!


This post has been voted with the use of SteemiTag. Feel free to upvote this comment if you’d like to express your support for our cause. Conversely, if you don’t want to receive any more votes from SteemiTag, please respond to this comment by writing NOVOTES.

SteemiTag is an innovative program that helps users increase their gains in the curation rewards by voting on posts that are likely to get high payouts. It maximizes the chance of a user to be rewarded through an accurate selection algorithm that works 24/7 and eliminates "no rewards" problem for users with low Steem Power. You can participate in our program by clicking on this link and confirming your delegation. Your rewards will be sent to you in the form of weekly dividends. Thank you and keep up with your great work!

정말 아이마다 다른 것 같아요. 미리 준비하실 필요 없다는 말 맞습니다 ㅎㅎ
첫애는 바운서를 엄청 좋아했었는데 둘째는 1초도 안 있으려고 하더군요

야돈이 점점 이뻐지는거 같아요~~~~~

아이고 예뻐라~~
아기 키운지 오래라 ^^
바운서 스윙 검색 해 봤어요~~
큰 애 키울땐 미리미리 사 놓곤 했는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