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일기#2] 직접 만든 맥주를 시음해 볼 수 있는 양조장(호주_프리맨틀 맥주 공장)

in #kr3 years ago (edited)

Imgur

로트네스트섬에서 돌아온 저녁에 프리멘틀에 있는
'Little creatures' 맥주 공장에 들렸다.
여권은 필수다
인터넷에 대관람차 뒤편에 있다고 해서 '대관람차는
크니까 잘 보이겠지?'라며 대관람차만 찾았는데
Imgur
알고 보니 대관람차보다 더 큰 나무들에 가려 있어서
안보인다. 한참을 헤맸다. 높은 곳에 가도 안보이니
구글맵으로 'little creatures'를 치고 가는 게
정신에 이롭다.
Imgur
건물은 이렇게 생겼다. 이곳을 들어가기 전에
일단은 옆 건물로 들어가서 맥주를 맛보고 오자.
위 사진의 하트를 기준으로 오른쪽 건물이
맥주를 시음할 수 있는 곳이다.
Imgur
이곳은 직접 양조한 맥주들을 맛보고 자신의 입맛에
맞는 맥주를 시켜 먹을 수 있다. 예전엔 공짜였다지만
지금은 약간의 돈을 받는다. 7AUD인가를 내면 이렇게
종류별로 맥주를 담아준다. 개인개인의 가격이 아니라
이 한 쟁반만큼의 가격이 7AUD다. 하나만 시켜서
나눠마셔도 된다.
Imgur
이건 맥주의 이름, 성분, 특징이 적혀있다.
쟁반의 맥주 왼쪽부터 1,2,3,4,...
이런식으로 되어 있어서 순서대로 맛보면서 이거다
싶은 맥주를 찜해두면 된다.
이곳에서도 안주와 맥주를 시켜 먹을 수 있지만
아까 들어가려 했던 곳이 분위기 깡패이므로
맥주 시음을 다 했으면 다시 옆집으로 넘어가자.
(같은 집이기 때문에 대부분 이곳에서 시음만 하고
옆으로 넘어간다)
Imgur

Imgur
가게 안쪽 모습이다. 커다란 맥주 통들이 인상적이다.
테라스도 있어서 우리는 테라스로 갔다.
Imgur
바로 옆에 바다가 있고 모래사장을 만들어놔서
아기들이 놀 수 있게 해놨다. 이걸 보고
'우와'하며 감탄했는데 누나가 "외국 애들도
우리나라 감자탕집 가면 이런 생각 하겠지?" 라는 말에
바로 수긍해버렸다.

메뉴는 홍합, 감자튀김, 버섯 피자를 시켰다.
홍합은 옆집이 맛있게 먹어서 시켰고 피자가 먹고
싶은데 점심으로 먹은 샌드위치의 햄이 너무 짜서
"이번엔 고기 말고 채소가 들어간 걸 먹자!"
해서 버섯 피자를 시켰다.
감자튀김은 그냥 누나가 먹자 해서 시켰다.

이 곳은 주문을 하면 선불을 하거나 신용카드를
맡겨야 후불을 할 수 있다.

Imgur
홍합은 매운맛으로 시켰는데 토마토소스에 고춧가루
넣은 맛이었다. 어디선가 먹어본 맛인데
어디서 먹은 지 기억이 안 나는 맛이다.
5점 만점에 3.5점 정도 주고 싶다.
Imgur
감자튀김은 진짜 혜자다. 같이 주는 소스도 맛있고
양이 진짜 많다. 우리 집 개밥그릇 같은 곳에
주는데(대형견이다) 한가득 쌓아 준다.
처음에 보고 '와, 이걸 어떻게 다 먹어'라고 생각했지만
시원한 맥주에 인간 사료마냥 하나하나 주워 먹으니
어느새 다 먹어버렸다. 5점 만점에 5점 주고 싶다.
Imgur
호주에는 많은 가게들이 베지테리언을 위한 메뉴를
마련해 놓는듯하다. 마침 우리가 주문한 피자가
그들을 위한 메뉴여서 베지테리언을 간접체험할
귀한 경험이 되었다.
앞으로는 짜더라도 고기를 먹자고 다짐하게 된다.
버섯향이 너무 강했다. 5점 만점에 2점.
Imgur
마시다 보니 어느새 해가 져서 더 아름다웠다.

돌아가는 길에 바로 앞에 관람차에서 기념사진을
찍어도 좋을 듯하다. 관람차도 불이 들어와서 이쁘다.
Imgur
누나들을 찍어주다가 이쁜 뷰를 찾았다.

###요약
프리맨틀의 맥주 공장,
시음은 오른쪽 건물을 이용하자.
안주는 감자튀김을 시키자.

Sort:  

스스로 홍보하는 프로젝트에서 나왔습니다.
오늘도 좋은글 잘 읽었습니다.
오늘도 여러분들의 꾸준한 포스팅을 응원합니다.

안녕하세요 좋은글 너무너무 감사드리며, 8일전 진행했던 이벤트의 1등에 당첨이 되셨음에도 불구하고 아직까지 보상해 드리지 못한점에 대해 대단히 죄송합니다.
금주내로 보상건은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앞으로도 좋은글 많이 작성해주시고, 저의 잘못을 반성하고 두고두고 은혜를 갚으며 살도록 하겠습니다. 대단히 죄송합니다 . 사죄의글.jpg

저 어디 가지 않아요ㅋㅋㅋㅋㅋ 괜찮습니다!

캬..맥주생각나네요
저런데서 먹으면 잘 취하지도 않겠어요

ㅋㅋㅋㅋ시음하다가 취했...
분위기는 진짜 좋았네요!

그냥 아침부터 시원한 맥주 한잔이 생각나는군요.ㅎ

ㅎㅎㅎ 시원한 맥주는 언제 먹어도 진리 같습니다

This post has received gratitude of 2.48 % from @appreciator thanks to: @whdgurclzls.

힘내세요! 짱짱맨이 함께합니다

오오 맥주를 저렇게 시음할 수있도록 하는게 특이하네요.... 대관람차보다 큰 나무라니..... 찾는데 고생은 하셨어도 그만큼 맥주맛은 좋았을듯 합니다

네네 헤맸던만큼 더 맛있었던거 같습니다! ㅎㅎ

안전운전 하시고 명절 즐겁게 잘보내고 오세요~^^

으앗. 여러종의 맥주는 정말 탐나네요. 색깔만 다르고 맛은 같은건 아니겠지요.

시원한 맥주는 사랑입니다~^^ 다른 나라맥주는 과연 어떤맛인지
궁금하네요~오늘저녁 맥주한잔 해야겠어요 ㅎ

Congratulations @whdgurclzls! You received a personal award!

1 Year on Steemit

Click here to view your Board of Honor

Support SteemitBoard's project! Vote for its witness and get one more award!

Congratulations @whdgurclzls! You received a personal award!

Happy Birthday! - You are on the Steem blockchain for 2 years!

You can view your badges on your Steem Board and compare to others on the Steem Ranking

Vote for @Steemitboard as a witness to get one more award and increased upvotes!

Coin Marketplace

STEEM 1.18
TRX 0.15
JST 0.152
BTC 63212.09
ETH 2294.72
BNB 558.41
SBD 9.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