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시애틀-인천 귀국편 프레스티지(비즈니스석) 탑승기

in kr •  2 years ago  (edited)

이번에 미국에서 한국으로 귀국하게 되면서 지금까지의 신용카드 사인업 보너스 및 적립 포인트를 (싹 다) 스카이패스 마일리지로 전환하고 대한항공 프레스티지(비즈니스석) 항공권을 구매하였다.

우선, 자리가 좌우는 약간 넓어지고 앞뒤로는 엄청 넓어졌다. 내 키가 173cm의 40대 남성 중간키(...)쯤 되는데, 의자를 완전히 세운 상태에서는 다리를 앞으로 쭈욱~ 뻗어도 발이 겨우 닿을락말락하는 넓은 공간을 차지하고 있다.

폰의 파노라마 촬영 기능을 약간 활용해서 좀더 길게 찍어 보면 아래 사진과 같다.

탑승 완료 후 이륙 준비하는 동안에 간식으로 구아바주스랑 땅콩을 준다. 과연 경영인이 땅콩에 목숨거는 땅콩항공(...)

헤드폰은 노이즈 캔슬링 기능이 있고 항공용 잭을 사용하는 녀석을 준다. 이코노미는 그냥 오픈형 온-이어 방식의 헤드폰이었고, 일등석은 더 좋은거 주겠지. 그리고 담요는 꽤 두툼해서 보온이 잘 되어 보였다.

마치 호텔 셋트처럼 보습용 크림과 젤, 립밤, 빗, 치약+칫솔, 안대 등을 작은 일수가방 지퍼백에 넣어서 나눠준다. 개인적으로 칫솔 품질이 생각보다 좋아서 마음에 든다.

그리고 와인을 이코노미석에서는 작은 병에 담긴 와인을 플라스틱 컵과 함께 줬던 걸로 기억하는데, 비즈니스석에서는 와인병을 가져와서 골라마실 수 있다. 그밖에 칵테일이나 위스키 브랜디 등의 주류도 준다. 잠시 뒤에 두 끼 식사 메뉴를 물어보는데, 난 그냥 둘 다 한식.

이륙하고 한 시간쯤 뒤에 이렇게 테이블보를 깔아준다. 그전에 손닦으라고 물에 적신 뜨거운 타올 준건 생략.

애피타이저로 주는 조개관자랑(사진은 다 먹어버린 뒤에 찍었다;;;) 보르도산 레드와인.

두 번째 애피타이저는 게살셀러드.

본식사로는 비빔밥을 주문했다.

후식으로는 까망베르치즈와 고다치즈 중 한 가지 고를 수 있는데 난 까망베르치즈. 그리고 크래커와 씨없는포도.

두 번째 후식은 아이스크림과 치즈케잌 중 한 가지를 고를 수 있는데 난 아이스크림을 골랐다. 비즈니스는 이륙 전에 라운지를 이용할 수 있어서 거기서 점심 요기를 좀 했더니 기내식을 먹고 나니 배가 꽉꽉 차버렸다.

이후 불끄고 한숨 잤다. 의자를 완전히 일자로 쫙 펴서 작은 일인용 침대처럼 누울 수가 있는데, 사진은 깜빡했다. 아래 사진은 중간에 간식으로 주는 초코칩쿠키와 진저쿠키.

그리고 따로 요청하면 라면을 주는데, 이코노미의 컵라면과 달리 따로 끓여서 그릇에 담아준다. 대파와 고추를 얹어줘서 맛있게 후루룩.

라면 먹고 자면 얼굴 붓는다는데, 정말 부었다(...) 그래도 편하게 네 시간 정도 푹 자고 나서 착륙 두어 시간 전에 불 켜고 깨워서 밥준다. 아래 사진은 애피타이저로 주는 빵이랑 샐러드. 메인디쉬로 불고기밥이 왔는데 바로 쳐묵쳐묵하느라 깜빡하고 사진은 안찍었다.

식사를 마치고 커피 한 잔 마시고 나니 드디어 한국 상공에 들어왔다.

이번 겨울이 춥긴 추웠나 보다. 인천 앞바다가 이렇게 얼어붙은건 처음 보는 것 같다. 그리고 역시나 미세먼지의 영향인지 지평선 너머는 맑은 날씨임에도 시커멓고 뿌옇다.

이코노미 타고 들어올 때는 열 한 시간이 정말정말 길었는데, 비즈니스석에서는 더 편하게 잠을 청할 수 있어서 그런지 시간이 후딱 지나가 버렸다. 이제 한국에서 시차적응중이고, 조만간 새로운 직장에서 일을 시작할 예정이다. (그때문에 너무 바빠서 한참동안 스팀잇에 포스팅을 못했다.) 당분간은 바빠서 학회 등의 일로 출장가는게 아닌 이상 여행은 거의 못 다닐 것 같고, 포인트도 다 써버려서 비즈니스석도 못 탈 듯 하지만, 마침 이번에 한국행 비행기를 탈 기회가 되어 좋은 경험을 할 수 있었다.

원글:
https://byuldbyul.blogspot.kr/2018/02/KAL-prestige-business-flight.html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무사히 도착하셨군요! 한국에서의 새로운 삶도 무탈하게 잘 흘러가길 바래봅니다.
다른 건 다 그런가보다 하는데, 노이즈캔슬링 헤드폰이라니...
허리피고 누워 자던 기억이 꽤 강렬해서 아마 다음 일반석 비행은 2배로 더 힘들거에요. ^^

다음번 (언제일지 모를) 일반석 비행은 그냥 KTX 오래 타는 거라고 생각하려구요. ㅋㅋ

크어~~ 여행을 좋아하는 사람들의 로망이 바로 이코노미 석위의 단계들을 체험하는 것인데 비록 퍼스트가 아니지만 비즈니스석을 타셨네요!!!

정말 여행을 좋아하는 입장으로써 너무 부러워지네요 ㅜㅜ
좋은 후기 잘보고 팔로우하고 갑니다^^

네 감사합니다.^^

비즈니스석이라니! 편안한 귀국 되셨길 빕니다.
그나저나 새로운 직장에서의 일도 잘 되시길 기원합니다 :)

감사합니다^^

You got a 1.39% upvote from @minnowvotes courtesy of @wernicke!

You got a 7.10% upvote from @nado.bot courtesy of @wernicke!

Send at least 0.1 SBD to participate in bid and get upvote of 0%-100% with full voting power.

Following you! +upvo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