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th Gwanghwamun candle rallysteemCreated with Sketch.

in kr •  2 years ago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지금 매주 토요일에 행하여지는 촛볼집회를 알고 있을겁니다.

이 행사의 의미를 국민 모두가 알고 있기에
'박근혜는 물러가라', '박근혜는 퇴진하라' 등의 구호를 말하지 않더라도
마음속으로 느끼고 있는 바는 클 것이라 생각합니다.

첫눈이 왔고, 감기 기운도 있었고 날은 추웠지만
온 식구가 집을 나섰습니다.
광화문에서 저희와 같은 마음으로 이곳을 찾아
목청껏 구호를 외치는 많은 사람들과 같이하며
아직 대한민국의 미래는 밝다고 생각했습니다.

요즘 유행하는 티셔츠에 쓰인 이 글이 제 마음에 와닿은 것은
비단 저 한 명의 심정이 아닐거라 생각합니다.

저 또한 정치에 관심도 없는 대한민국 국민의 한 사람이었지만
오늘은 다른 분들과 같이하며
같은 곳에서 그들과 같이 외치며
같은 마음이었던 그들을 사진으로 담아보았습니다.

비록 청와대를 들어갈 수는 없었지만
청와대 200m 부근에서 외쳤던 국민들의 바램을
이제 박근혜는 인정하고 받아들여야 할 것 입니다.

그녀 또한 대한민국 국민의 한 사람으로서
이 나라를 사랑하는 마음이 조금이라도 있다면
이제 그 자리에서 내려와야 할 때라 생각합니다.

오늘...
그리고 앞으로 이 곳에 참석한 그리고 참석할
모든 대한민국 국민이 자랑스러울 것 입니다.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This post has been ranked within the top 80 most undervalued posts in the second half of Nov 26. We estimate that this post is undervalued by $4.22 as compared to a scenario in which every voter had an equal say.

See the full rankings and details in The Daily Tribune: Nov 26 - Part II. You can also read about some of our methodology, data analysis and technical details in our initial post.

If you are the author and would prefer not to receive these comments, simply reply "Stop" to this comment.

·

Thank you for appreciating my writing.

어제 양희은이 상록수부를때 비바람맞고 눈보라쳐도 구절부를때 눈물이 핑.. 참 오랫만에 느껴본 감정들. 정말 시민들이 영웅입니다.

·

네! 저도 양희은의 상록수 들으면서 눈물이 핑 돌더군요.
그때는 대한민국 국민임이 자랑스러웠습니다.

This post has been linked to from another place on Steem.

Learn more about and upvote to support linkback bot v0.5. Flag this comment if you don't want the bot to continue posting linkbacks for your posts.

Built by @ontofracta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