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드스톤의 코인이야기) 실체와 환상의 세계, 그 가치의 불일치

in #kr5 years ago (edited)

20171123

Screenshot_20170625-233051.jpg

요즈음 코인시장을 바라보면서 우리가 무엇을 쫓고 있나를 생각해본다. 주변사람들이 암호화폐가 실재로 존재하는가하는 질문을 많이 받는다. 간단하게 대답한다. 당신의 돈도 실체가 없는 전자화된 기호에 불과하다고. 은행이 해킹당하면 당신 재산도 끝이 난다. 그런데 블록체인은 오히려 은행보다 안전하다. 당신이 실체라고 하는 것이 무엇인지 잘 모르겠다. 만일 전자화된 기록을 화폐라고 생각한다면 암호화화폐는 실체가 있다고 말이다.

그런데 난 암호화화폐의 실체를 조금 다르게 생각한다. 통화를 지향하는 화폐를 제외한 대부분의 암호화화폐는 화폐라기 보다는 주식에 가깝다. 어떤 프로젝트를 하겠다고 해놓고 발행한 것이다. 따라서 암호화화폐에서의 실체는 화폐가 존재하느냐 아니냐가 아니라 지향하는 프로젝트가 구현이 되느냐 아니냐의 문제가 되어야 한다고 생각한다.

프로젝트의 실체여부를 기준으로 보면 전체 블록체인 중에서 실재로 가동되고 있는 프로젝트는 스팀잇 밖에 없는 것 같다. 대부분의 나머지 프로젝트는 거의 가동되지 못하고 있다. 문제는 실재 가동되고 있는 스팀잇의 가격은 바닥을 기고 있고 앞으로 될지 안될지도 모르는 프로젝트들은 고공행진을 하는 경우가 많다는 것이다.

왜 그런 현상이 생길까? 아들놈에게 물어보니 스팀은 실체가 있어서 그렇다는 답을 한다. 환상의 세계에서는 환상이 실체인데 실체가 있으니 소외를 받을 수밖에 없다는 것이다. 가만 생각해보니 그럴 듯하다. 우리는 환상을 실체처럼 인식하도록 각인된 것이다. 환상의 세계는 환상이 가치이다. 어떤 꿈이냐에 따라 가격이 매겨진다. 훌륭한 꿈일수록 높은 가격이 매겨진다. 그 꿈이 실제로 이루어질 수 있느냐는 별로 중요하지 않다. 꿈 그자체가 문제인 것이다.

꿈의 세계에서 실체란 가치를 부여하기 어렵다. 전혀 동떨어진 가치를 매기기 어려운 존재가 되어버리는 것이다. 우리는 그런 경우를 수없이 많이 볼 수 있다. 투자의 세계에서 많이들 인용하는 튜울립 버블이 대표적일 것이다. 환상에 길들여지면 실체는 하찮게 보이기 때문이다. 인간은 언제나 꿈을 쫓게 되어 있다.

그렇게 프로그래밍 되어 있는 것이다. 아마도 인간의 진화매커니즘에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하는 것도 꿈을 쫓는 경향성 때문이 아닌가 하는 생각도 든다.

꿈속에서 무엇인가가 이루어지는 법이다. 꿈을 꾸지 않으면 새로운 것이 나오기 어렵다. 그러나 투자자로서의 우리는 환상과 실체의 미묘한 경계를 잘 구분하지 않으면 안된다. 꿈과 실체는 다르다. 꿈은 꿈일 뿐이고 실체는 실체이다. 결국 귀결되는 것은 실체라는 존재이다.

대부분의 경우 투자는 꿈에서 실재로 내려와서 정착하는 곳에서 결실을 거둘 수 있다. 끊임없이 꿈만 쫓다가는 쪽박을 차기가 쉽다.

시간이 지나면 실체는 인정을 받을 수밖에 없다. 비트코인이 지금 가치가 높아지는 것도 꿈에서 현실의 세계로 내려오는 과정에 있기 때문이다. 암호화화폐중에서 화폐를 지향하는 대부분은 아직 꿈과 환상의 세계에 머물러 있다. 현명한 투자자는 그런 곳에 많이 투자를 하지 않는 법이다.

지금 스팀의 문제는 환상의 세계에서 환상에 머물지 않고 너무 빨리 현실에 내려와 버렸다는 것이다. 환상의 세계에서 머물러 있어야 할 때 홀로 현실의 세계로 떨어져 나온 선녀와 같은 신세라고나 할까? 그러나 명심할 것은 항상 결실은 현실의 세계에서 맺는다는 것이다.

Sort:  

Cheer Up! 많은 사람들이 이 포스팅에 관심을 갖고 있나봐요!

  • from Clean STEEM activity supporter

큰 교훈 얻고 갑니다.

감사합니다

꿈의 세계에서 사는 것이 낫다.

저도 처음 스팀잇 시작하면서 의문을 가졌지만 다른 사람들의 이런 글을 보고 활동전 실체의 믿음에 대한 생각이 조금 달라졌음을 느낍니다. 글 잘 읽었습니다^^

감사합니다

좋은글 잘읽었습니다. ^^

감사합니다

와.. 멋진 글이네요.. 저는 꿈도 꾸고 현실도 챙겼으면 좋겠습니다. ㅎㅎ

저두요 ㅎㅎ

비트코인이 꿈에서 현실의 세계로 내려오는 과정에 있다는 점에 공감하며 실체가 되었을때를 기대합니다. 잘읽었습니다. :-)

실용성이 가치로 나타나는 날을 기대해 봅니다

주식의 가격은 미래가치를 반영한 것입니다. 미래가치는 현실로 구체화되는 순간 매력이 반감되지요. 이유를 알 수 없는 암호화폐들의 고공행진은 투자자들의 이러한 막연한 기대감 때문일겁니다. 실체가 분명하기 때문에 스팀의 가격이 다른 알트코인처럼 급등하지 않는다는건 꽤 타당한 분석인 것 같습니다.

아드님이 올드스톤님께 오늘 글의 주제를 준것 같습니다.^^
꿈에서 맺는 결실은 꿈 깨고나면 사라질 것이니
현실 세계에서의 결실이 실속있어 좋습니다.^^

와... 오늘 비유...

환상의 세계에서 머물러 있어야 할 때 홀로 현실의 세계로 떨어져 나온 선녀와 같은 신세

넘 멋진 비유이십니다.

좋은글 감사합니다.^^

읽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제가 의문을 가졌던 문제라서 잘읽었습니다.

감사합니다. 같은 생각을 하셨었군요

아드님과 코인얘길 나눠보고 싶어지네요

ㅎㅎ감사합니다. 그놈 이제 군대갑니다.

스팀도 그래서 SMT 라는 꿈을 발표했건만 ㅠㅠ

외눈박이 세상에선 두눈을 가진 사람이 장애자라고 하더니.. 스티밋이 실체가 있어서 그렇군요. 그래도 말씀하신 것처럼 결실은 현실에서 맺어야죠. :)

그러리라 믿습니다

좋은 결실을 맺었으면 좋겠네요 스팀도 ^^

그래야겠지요

Congratulations @oldstone, this post is the eighth most rewarded post (based on pending payouts) in the last 12 hours written by a Superhero or Legend account holder (accounts hold greater than 100 Mega Vests). The total number of posts by Superhero and Legend account holders during this period was 27 and the total pending payments to posts in these categories was $863.73. To see the full list of highest paid posts across all accounts categories, click here.

If you do not wish to receive these messages in future, please reply stop to this comment.

최근 가상화폐에 대해 주변 지인들과 이야기하는 경우가 점점 늘어가는데, 올려주신 글이 많이 기억에 남을 듯 합니다. 다음 대화때 인용해서 이야기 할 듯 합니다. 좋은 글 감사합니다. ^^

제가 영광입니다

멋진 포스팅 감사합니다.

제가 감사드립니다.읽어주셔서

코인시장을 보면 참 꿈같이도 하고 얼마나 웃고 울고 할까요...

앞으로 여러번 그러겠지 요

님의 글들은 언제나 읽고 나면
무언가 남기기 보다는
'보팅'만 남기고
홀연히 사라지고 싶을 정도로
음미하고 싶은 심정이네요...

잘 보고 갑니다.

좋은글 잘봤습니다~

비트코인이 이제 나온지 약 10년.. 가상화폐라는 단어가 이제 대중에게는 낮설지 않은 것 같습니다. 그런데 PC통신이 대세를 이루던 시대에도 인터넷은 낮선 단어였고. 이제는 어린 아이부터 할머니 할아버지도 스마트폰을 다루게 되었습니다. 그 때까지 걸린 시간은 20년 정도였던 것 같습니다.

스팀의 가치는 정말 실제로 사용될 수 있도록 잘 구현되어 있습니다. 인터넷이 처음 생겼을 때. '사이버 공간' 으로 구현한 쇼핑몰들은 게임처럼 쇼핑몰을 만들었다가 모두 사라졌지만. PC통신과 유사하고 윈도우 처럼 GUI를 기반으로 했던 쇼핑몰과 웹서비스들은 지금도 탄탄대로인 것 같습니다.

스팀잇 역시 익숙한듯 아닌듯 하지만. 정말 써보면 매력이 넘치기 때문에 긴 시간 동안 계속해서 우리 곁에서 조용히 상승하다가 빅뱅을 맞이하게 될 것으로 기대가 됩니다.

좋은 글 감사합니다.

글 정주행하다가 읽었는데 진짜 인상깊네요. 스팀의 문제는 너무 빨리 현실에 내려와버렸다는 것. 그리고 결실은 현실에 세계에서 맺는다는 것까지. 아드님의 인사이트에 박수 ..

Coin Marketplace

STEEM 0.27
TRX 0.08
JST 0.043
BTC 29614.78
ETH 1974.41
USDT 1.00
SBD 2.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