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are viewing a single comment's thread from:

RE: 국경을 넘던 버스 안에서

in #kr3 years ago

본인이 좋아하는 노래에.... 또 먼가 부족하다고 느낄때 그것을 딱 채워주는게 있으면 오래오래 기억속에 남는것 같습니다 잘한다는 느낌 보다도 그 당시의 상황이 더 가슴에 깊에 남은게 아닌가 생각을 해 봅니다 ^^

Sort:  

여행길이라는 특수성 때문에 더 좋게 들렸을 수도 있을까요.ㅎㅎ
당시의 모든 상황이 지난 일이라 더 좋게 기억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