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 생은 처음이라

in kr •  2 years ago 

라디오를 듣다보니 요즘 재미있게 보고 있는 윤식당의 윤여정 선생님의 인터뷰 뉴스 기사를 소개하더군요.
누구에게나 이번 생은 처음이죠. 윤여정 선생님은 올해 71살이 되셨습니다. 1947년에 태어나셨더군요.

00500337_20170511.JPG

그 나이가 되셔도 여전히 무언가를 배우고 시도하고 반성하고 고민하시는 모습이 너무 보기 좋고 와닿네요.
그래서 몇가지 찾아보았구요.
공감이 되서 공유 합니다.

60이 되어도 몰라요. 이게 내가 처음 살아보는 거잖아. 나 67살이 처음이야

-윤여정, 꽃보다 누나

아플 수 밖에 없고 어떻게 내가 계획을 할 수가 없어. 그나마 조금 하는 것은 하나씩 내려놓는 거,
포기하는 거, 나이 들면서 붙잡지 않고

-윤여정, 택시

조연 전문배우로서 한마디 하겠다. 난 드라마가 인생이라고 생각하고 살았다.
인생에서 모두가 필요하듯이 주연, 조연, 단역 다 소중하고 필요하다.
배우로서의 삶은 때로는 주연이고 조연이고 단역일 때가 있는 것이다.
인생이란 긴 과정에서 순서처럼 오는 것 같다

-윤여정, KBS연기대상

어릴 때는 주인공 해야지 했다. 조금씩 한 계단 한 계단씩 오르다 보면 멋진 기회가 오게 된다.
주인공만 하겠다고 하는 건 바보 같다

-윤여정, 택시

http://www.huffingtonpost.kr/2017/05/11/story_n_16554638.html

http://www.cine21.com/news/view/?mag_id=86974

모두들 이번 생도 행복하세요.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꽃보다 시리즈 크로아티아편을 새로보고있는데 딱 저 67살이 처음이라는 말이 나오더군요. 다른 방송에서 하신 말씀들도 역시 주옥같네요.

이분은 정말 멘탈이 훌륭하세요 가장 '꼰대'로 부터 멀리 계신분

nice to meet you. welco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