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ood] 프랑스빵 수업 - 갓 구워져 나온 빵의 노랫소리를 들어보셨나요?

in #kr3 years ago



안녕하세요, 요리하는 여행가
홈슐랭 @homechelin 입니다 : )

직접 만든 프랑스 디저트 - 제과류 (PATISSERIE) 소개에 이어,
이번엔 직접 만든 프랑스 빵 - 제빵 (BOULANGERIE)의 세계로
스티미언 여러분을 초대하려합니다-

우리나라 말로 빵, 프랑스어로도 빵은 Pain 빵- 이라는 사실!
다들 알고계셨나요?^^

(주의) 이 글을 읽은 후 당장 빵집으로 달려가실 수 있습니다.








제빵 수업은 다른 수업보다 훨씬 일찍 시작됩니다.
동 틀 무렵, 졸린 눈 비비며 등교하기 일쑤이지요.^^
조리복으로 갈아입고 제빵실에 입성-
오늘 만들 빵에 대한 쉐프님의 간단한 브리핑과 함께 재료 계량,
혹은 전날에 만든 Levain (르방)-발효종의 먹이를 주는 일로
하루의 스타트를 끊습니다. 아직 비몽사몽 하지만
제일 중요한 작업이니만큼 정신 번쩍! 차려야합니다.





1차 발효를 마친 각기 다른 종류의 반죽들은
각자의 특성에 따라 분할한 후, 성형을 합니다.
그리고2차 발효를 갖게 되지요.
다른 수업과 다르게 1시간 정도의 휴식시간이 생기는 셈입니다.^^

저희보다 훨씬 일찍 출근하신 쉐프께서 전날 냉장발효시킨
빵을 구워두시면, 먹고픈 빵을 각자 골라 들고 이 발효타임에
1층 학교 바에 내려가 커피 한 잔과 함께 아침식사를 합니다.

제빵수업이 좋은 이유 중 하나였지요-
정말 그리운 시간들입니다.^^





학교 바에서 50centimes (50센트)에 판매되는
Mini croissant & Mini pain au chocolat도 굽구요-
(학생들이 직접 만들어 직접 공급하는 셈이지요-ㅎㅎ)





때론, 쉐프님의 재량에 따라 바에서 판매되는 오늘의빵
Brioche(브리오슈)Pain au lait(빵오레)
바뀌기도 합니다.





발효 후 오밀조밀 머금은 가스들을 최대한 살리기 위해
별다른 성형 없이 일정한 크기와 모양으로 뚝뚝 잘라 구운-
투박한 치아바타도 굽습니다.

모양은 투박해도 올리브유와, 발사믹 식초를 섞어
찍어먹거나 샌드위치를 해먹어도 참 맛있습니다~^^





학교 레스토랑에서 손님들에게 공급되는 미니 빵들도 굽구요-





쉐프께서 성형하신 미니바게트-
그에 비하면 저희가 만든건 너무도 티가나게 삐뚤빼뚤이라지요. (ㅋㅋ)

40년동안 빵만 구워오신 저희 쉐프-
미니 바게트 하나를 성형해도 빵 모양이 흐트러짐이 없습니다.
이런 분께 훌륭한 테크닉을 배울 수 있음이 어찌나 감사하던지.
빵수업을 좋아하던 이유 두울_^^





호밀, 통밀, 보리, 옥수수, 당밀 등
정말 다양한 곡물을 이용한 바게트를 만듭니다.

같은 레시피라 할 지라도 그 날의 습도량에 따라
물을 넣는 정도도 달라지기도,
사용한 곡물 가루의 특성에 따라 반죽이 다른 반죽보다
훨씬 질기도 합니다.

칼집의 깊이에 따라 터짐에 정도가 달라지기도 하구요,
빵마다 향기도 모두 제각각입니다.





발효의 미학
풍부한 기공좀 보세요~^^

구울 때 스팀을 주어 겉은 파사삭-파스러 지지만
속은 촉촉, 쫀득. 한국에선 쉽사리 맛보지 못한 빵 맛입니다.

갓 구워져 나온 바게트는
타닥-타다닥-찌르르르- 하고 노래를 부른다지요.
바게트를 구워본 자 만이 들을 수 있는 노랫소리입니다 !





수업시간 내내 쉐프님의 지시와 조언 아래
일사분란하게 움직여 빵을 만들어내지만,
한 주의 마지막 수업날인 금요일엔
레시피만 주어질 뿐 모든 과정을 저희 스스로 해내어야 합니다.
구워져나온 완성품만으로 평가- 그게 성적으로 이어지구요.





맛있는 쌀로 지은 갓 지은 밥은 윤기와 찰기가 흐르며,
이유 불문 밥만 먹어도 맛이 달죠?

정성 가득 담아 올바른 발효법을 거쳐 구워져 나온
황금빛 빵 또한 빵만 씹어도 고소하니 맛있습니다.
거기에, 버터를 발라 먹으면 상상불가한 맛이랍니다!

때론 밀가루를 하얗게 뒤집어 쓰기도하고,
쉴 틈 없이 날리는 밀가루에 끝없는 재채기를 하기도 하였지만..
이른 아침 햇살 받으며 열심히 빵을 굽던
그 날이 그리워 질 걸 분명 알고 있었다지요.^^














홈슐랭의 더 많~은 이야기가 궁금하시다면
위 배너를 클릭!

스티미언 여러분의
따뜻한 덧글/업보팅/팔로우는 언제나 힘이됩니다 : )


Sort:  

Cheer Up!

  • from Clean STEEM activity supporter

Thanks : ) !

와 기가막힌 빵이네요 갓구어진 빵 너무맛있죠

@eunstar 님 : ) 바게트는 계속 먹다보면 입천장이 까지기 쉽상이랍니다.ㅋㅋ
그래도 맛있어서 자꾸 먹어요~^^

Congratulations @homechelin! You have completed some achievement on Steemit and have been rewarded with new badge(s) :

Award for the number of comments

Click on any badge to view your own Board of Honor on SteemitBoard.
For more information about SteemitBoard, click here

If you no longer want to receive notifications, reply to this comment with the word STOP

By upvoting this notification, you can help all Steemit users. Learn how here!

꺅!!!!!!!!! 보기만 해도 행복함이 밀려와요 ㅋㅋ 저 일명 빵순이 이거든요. 아~ @ homechelin님 너무 행복한 시간들을 보내셨군요^^~ 기공이 정말 예술이네요. 아흑 프랑스빵 먹고 싶어요 ㅠㅠ

@myhappycircle 님 : ) 행복해지셨다니 , 저도 덩달아 행복한걸요.ㅎㅎ
당장 프랑스로 달려가고픈 마음 굴뚝이에요. 같은 재료를 쓰더라도 그 맛이 나지가 않더라구요.ㅠㅠ

LOL i thought they were cream puffs

@doitvoluntarily : ) haha, They are French Bread! But, it looks like as you said anyway :)
Thank you, have a nice weekend!

여기까지 빵굽는 냄새가 나는거 같아요
치아바타 바게뜨 등등 제가 좋아하는 빵들 다 있네요
먹고 싶다...

@glaceh 님 : ) 투박하고 담백한 빵들이지만 먹으면 먹을 수록 고소하죠!
이 맛을 아시는 분이 여기있다니~~^^ 동지님 반갑습니당!ㅎㅎㅎ

와 아름다워요 ㅠㅠㅠㅠㅠㅠㅠ 버킷리스트에 넣어야겠습니다 ㅠㅠㅠㅠㅠㅠㅠ

@sinnanda2627님 : ) 이 고운 빵의 자태들을 아름답다고 표현할 수 있겠죠?^^

빵이 만들어지는 과정이 이렇게 아름다워 보일 수도 있다니요. 게다가 빵의 노랫소리 라는 표현은 정말.. 너무 예술적이신거 아닙니까!
빵집으로 달려가도 이날 드신 그 맛을 느낄 순 없겠죠. 흑흑
리스팀 합니다!

@skuld2000 님 : ) 그쵸?ㅎㅎ 빵집으로 당장 달려가도 이 맛을 느끼긴 힘들거에요.
그래도 몇년 사이에 한국에도 정말 맛있는 빵을 만들어내는 빵집들이 많아졌더라구요.^^
나중에 먹방밋업라는 꿍꿍이를 꿰해봐도 나쁘지 않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ㅎㅎ
오늘도 부족한 글이지만 예술(?)적으로 보아주셔서 감사합니다. 늘 감사드리는 거 알죠?^^

프랑스에 여행갔었을 때 먹었던 빵들이 아직도 기억에 남습니다... 대체 이 나라는 뭘하길래 이렇게 맛있을까... 그 고민을 홈슐랭님의 게시물을 통해 계속 알아갈 수 있겠군요ㅎㅎ 감사합니다.

@followme95 님 : ) 그쵸? 저도 글쓰는 내내 프랑스 빵이 먹고싶어졌답니다.ㅠㅠ
빵 하나에도 이렇게 혼과 정성을 쏟으니 맛이 없을 수가 없지요.
게다가 프랑스에서 나는 밀과 우유 버터의 퀄리티는 안봐도 아시겠죠..?^^
감사합니다, 좋은 주말 보내시고 함께 열심히 소통해보아요^^

와우 지금 빵먹고있는데 경건해지네용

@smartcome 님 : ) 경건해지기까지 하셧단 말입니까?^^ㅋㅋ
좋은 하루 보내셔요~~^^

으아ㅏㅏ 사진들 대박이에요ㅋㅋㅋ
발효타임 한 번 가져보고 싶네요ㅠ
많은 분들 염장 지르게 리스팀도 해야겠어요ㅋㅋ잘 읽었습니다 :)

@zorba 님 : ) 맛있는 빵을 얻기 까지 참 많은 기다림을 필요로 한다지요-:)
조르바님 덕분에 더 많은 분들이 빵집에 달려가셨는 지도 모르겠네요..ㅋㅋ
늘 감사드려요~~^^

빵냄새가 여기까지 나는것 같아요.. 다이어트 중인데 괜히 읽었습니다.ㅜㅜ 당장 빵 사러 나가고 싶네요. 저 바게트에 차가운 버터 한조각 올려서 먹으면 인생이 정말 아름다워 보일듯요

carrotcake 님 : ) 맞습니다! 딱 정확하고도 멋진 표현이셔요.^^
그 걸 먹지 못해 이렇게 금단현상(?)이 일어나나봅니다.ㅎㅎ
좋은 하루 맞이하시길 바랄게요~^^

@youssefb : ) Thank you, have a nice weekend !

하나같이 먹음직스러운 비주얼입니다. 정성이 가득한 빵, 먹기만 해도 기분이 좋아지겠어요^^
지금 빵집으로 달려가려구요ㅎㅎ
@homechelin님 맛있는 글 잘 읽었습니다~

@sonsie님 : ) 맛있게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빵집에서 맛있는 빵 사드셨나요~?ㅎㅎ
맛있는 하루 맞이하시길 바랄게요! : )

우와~~빵순이 아지매 입이 다물어지지않네용ㅋㅋ 빵집가렵니다ㅎㅎ

@khj1225 님 : ) 저도 밥순이의 탈을 쓴 빵순이랍니다.ㅋㅋㅋ^^

빵집에 달려가려는 걸 참고 있슴돠.. ㅎㅎ
바게뜨에 버터 발라먹으면 참 맛있겠... ㅋㅋㅋ

@mastertri 님 : ) 하하하, 허벅지 꾹 찌르셨나요?^^
정말 바게뜨와 버터 하나면 세상 부러울 것 없었지요.ㅠㅠ

바게트의 노랫소리 듣고 싶습니다~
노랫소리 후에는 아사삭 씹는 소리가 나겠지만... ㅎ

@cookingpapa 님 : ) 맞아요, 그 노래 듣고 있다가 냄새의 유혹을 못이기고
바게트 하나를 과감하게 들곤 했습니당.ㅋㅋㅋ

빵사러가고 싶어지는 포스팅이네요. 고소한 빵냄새가 나는것 같습니다.

@kkw님 : ) 그렇다면 성공적인 포스팅이었는걸요 ?^^
좋은 하루 보내셔요~~^^

바게트 저도 참 좋아하는데요..
다이어트 중이라 빵금지령인 전 바라만 볼 수 밖에...ㅠㅠ
팔로하고 갑니다. :-)

@heerit 님 : ) 다이어트 하려면 탄수화물을 과감하게 끊어야 하는데
쉽지가 않더라구요..ㅠㅠ 빵과 떡은 끊기가 힘드옵니다..ㅠㅠㅋㅋ
맞팔합니다, 자주자주 뵈어요~~^^

요리관련 글을 @ducco에 기고해주시는게 어떠신지요?관심있으시면 스팀챗부탁드립니다~ 퀄리티가 너무맘에듭니다.

@dyuryul 님 : ) 좋게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연락드릴게요~^^

와~~ 빵이 살아서 화면 밖으로 튀어 나올것 같아요. 재미나게 쏙쏙 들어오게 정리해 주셨어욤 ^+^

홈슐랭님의 포스팅을 보고나니 아무래도 프랑스로 달려가고싶은 마음이 들었습니다.
빵이 예술이네요. ~!!!

빵은 보기만해도 따뜻한느낌이 들어서 좋아요^^ 제가 빵순이라 예전부터 제빵배워보고 싶었는데 포스팅보니 더 배우고싶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