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각장애인들의 의사소통 방법

in #kr2 years ago

저번에 포스팅했지만 듣지 못하는 사람은 말하지 못하는 경우가 대부분이기 때문에 '농아인'이라고 합쳐서 말합니다. 원래는 듣지 못하는 사람은 농인이라고 하나 일반적으로 합쳐서 말하는 것입니다.
그리고 이 농아인들을 대부분 '청각장애인'이라고 말합니다.

오늘은 청각장애인들이 소통하는 법에 대해 말씀드리겠습니다.
청각장애인들이 세상을 살아가기 위해서는 일반인들과 소통하는 방법을 배워야 합니다.
선천적인 경우 부모님에게, 후천적인 경우 전문가에게 이를 배웁니다.
장애인들의 의사소통 방법으로는 구화가 있습니다.
구화란 상대의 말을 그 입술의 움직임과 얼굴 표정을 보고 이해하는 독화와 청각을 통하여 습득한 음성언어로 말하는 발화를 말합니다. 즉 구화란 말을 읽는 것과 발음하는 것을 말합니다.
독화는 ‘말 읽기’라고 표현하는데 일반적으로 생각하는 입모양을 보고 무슨 말인지 알아채는 방법입니다. 만약 청각이 조금이라도 들리는 상황에서 독화까지 쓴다면 의사소통이 훨씬 원활해집니다.
발화는 발성을 내는 것입니다. 소리를 듣지 못하는 사람이라면 발음을 내는데에는 엄청난 노력이 필요합니다. 유년시절부터 체계적으로 구화를 훈련한 사람은 일반인들과도 막힘 없이 대화할수 있습니다.
웹툰.jpg
웹툰 나는 귀머거리다의 작가 이수연씨가 바로 그분입니다. 수연씨는 어릴때부터 배위에 쌀가미를 얹어 발화 훈련을 했습니다. 그리고 독화도 계속해서 훈련했고, 의사소통에 거의 문제가 없습니다.

인공와우

보청기는 알지만 인공와우는 잘 모르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난청이 발생한 환자가 보청기를 착용해도 청력이 나아지지 않을 때 인공와우를 이식하기도 합니다. 인공와우는 달팽이관 내에 남아 있는 나선신경절세포나 말초 청신경을 직접 전기적으로 자극하여 대뇌 청각중추에서 소리를 인지하도록 하는것입니다.
주변에 정상인 처럼 보이지만 인공와우를 단 사람이 있는 경우도 있습니다.

청각 장애인이 일반인들과 대화를 하기 까지는 많은 노력을 필요로 합니다. 그냥 몇날 노력하는 것을 말하는 것이 아니라 물리적인 훈련을 다년간 해야합니다. 훈련이 다 된 상태에서도 원활한 의사소통을 하기란 매우 힘이듭니다.
그리고 청각장애인들이 사용하는 의료기구도 값이 만만치가 않습니다. 보청기, 인공와우 이식수술은 수백, 수천만원까지도 하고 소모품이기 때문에 지속적인 비용이 들어갑니다. 일반인들에게 당연할수있는 의사소통이란 것이 청각장애인들에게는 하나의 ‘축복’입니다

참고자료: http://terms.naver.com/entry.nhn?docId=2119721&cid=51007&categoryId=51007

Sort:  

우리 조합에 농인 분들은 대부분 수어를 사용하셔요...애들중에 와우 한 아이는 거의 청인인줄 알았어요. 어릴때 와우를 했는데 잘 되었다고요.
구어쓰는 분은 없더라고요..함께 독화하는것은 맞지만,

저는 어떤 계기로...
구어쓰는 분은 농사회 편입을 꺼리는 분인가 하는 선입견을 갖게 되었어요 사실이 아닌지도 모르지만 요

저의 와이프가 3년전 돌발성 난청이 와서 아직도 이명과 난청으로 좀 힘들어합니다. 의사는 관리 잘 안되면 한쪽 귀 청력을 잃을수도 있다고 경고하고. 제 어릴적 친구는 후천적으로 청각을 잃어 말을 어눌하게 하며 구화로 의사소통을 하고있습니다. 인공와우가 아직까지 장단점과 의학적 안정성도 확실하지는 않는것 같더라구요.
빨리 의학이 발달되어 청각치료 기술도 발전하길 기대해봅니다.

오, 많은 사람들이 알았으면 하는 정보네요. 청각장애인에 대해 우리가 잘 모르는 게 많은 것 같아요. 팔로우 합니다 :)

안녕하세요. Steemit성장과 발전 위해 투명성과 공정성을 가지고 공헌하고 있는 @OCD 큐레이터로서 활동하고 있는 @steemitjp, @solnamu 입니다.

귀하의 게시물이 @ocd international #158포스팅을 통해 전 세계에 소개되었습니다.

O.C.D팀을 Follow하시면 저희가 추진하고 있는 @ocd 프로젝트에 대해 더 깊이 아실 수 있을뿐만 아니라, 각국의 @ocd큐레이터가 엄선한 전세계 스티미언들의 가치있는 글들을 매일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앞으로도 양질의 컨텐츠와 함께 스팀잇에서의 왕성한 활동 기대/응원합니다.

authorized O.C.D Curator @steemitjp @solnamu for Korean,KR community.

This gem of a post was discovered by the O.C.D Team! You can follow @ocd – learn more about the project and see other Gems! We strive for transparency.

예전에 도토리의 집이라는 일본 만화를 본 적이 있는데, 그 만화에서 농아에 대한 내용이 나와서 관심갖고 알게되었어요.

좋은 글 남겨주셔서 감사합니다. :)

너의 손이 속삭이고 있어 라는 농인과 수화를 주제로 한 일본 드라마를 정말 재미있게 본 후에 수화를 배웠었던 기억이 나네요. 수화 수업도 듣고요. 처음 배울 당시에는 보이는 모든 글자를 수화로 바꾸고 모르는 단어는 어플을 통해 찾아서 하고 그랬던 열정이 기억납니다.

대학교때는 수화동아리 친구들과 함께 농아인 자녀들을 초청해서 하루 같이 놀러가서 파티와 게임을 하는 프로젝트도 했었어요. 제가 뵈었던 분들만 그러셨는지는 모르겠지만 수화수업을 통해 만난 농인분들은 다들 유쾌하셨던 기억이 납니다.
수화를 작게하면 그러지말라고, 좋은만큼 표정을 더 크게 지으라고 가르쳐주시기도 하고요.

저의 무지함이 부끄러워지는 포스팅입니다 히어링님...
저는 청각장애인 분들이 당연히 입모양을 읽게 되는 줄 알았어요...
이렇게 오랜 시간 훈련과 연습이 필요한 일임을 히어링님 글을 통해 알게 되었습니다. 감사드려요

오늘도 호출해주셔서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