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roatia] day 1- 두브로닉으로 출발 ✈️

in kr •  10 months ago

18F10F53-6410-48B3-A2A3-36C4CE1BAB2F.jpeg
Copyright©2015-2016 The Seventh Art Shop

드디어 크로아티아에서 돌아왔어요 🙊
아 정말 아무리 아름답고 멋진 곳을 가도
내 집이 최고입니다 🏡👍🏼

6시간도 시차라고 다녀와서 헤롱헤롱~
사진 정리하는데만 하루..이틀..삼일..
읔... 아직도 다 못함 🤣

포스팅을 어떤 포멧으로 쓰는게 가장 좋을까~
주제별, 장소별, 요일별... 고민하다가
일기 쓰듯 하루하루 뭘하며 다녔는지로 결정!

남편이 개원한 후로는 함께 여행 다니기가 넘나 힘들다.
병원 문을 닫고 가야하므로~
개원하고 1년이 지나니 이제 좀 마음의 여유가 생겼는지
아님 정말로 내 생일 때문인지 (뭐 이유는 중요치 않다)
남편이 큰 맘? 먹고 함께 크로아티아로 떠났다 ✈️

5년 전 친구의 강요로 보게 된 왕좌의 게임
78E00621-CDCE-454D-ABBD-5B14E3AB7887.jpeg
game of thrones season 1 poster

거기에 나오는 king's landing의 실제 장소가
크로아티아 남부의 아드리아해에 면한 도시 두브로닉
(한글로는 두브로브니크)
여주인공 cersei가 walk of atonement할때
두브로닉 old town 골목골목 걸어가는데
그 거리가 너무 분위기 있어서 꼭 방문하고 싶었다.
58B6AF5F-854E-4498-9382-806CFC865DF5.jpeg
왕좌의 게임 올드타운 장면

그러다가 꽃보다 누나에서 두브로닉 나오는거 보고
내가 생각했던 것보다 훠~얼씬 더 낭만적인 도시구나..
남편이랑 꼭꼭꼭 함께 가야겠다 생각했었다.
F57302B4-4345-443F-9560-1F14DF739A51.jpeg
꽃보다 누나 두브로닉 장면

워싱턴 디씨에서 두브로닉까지는 넘나 멀다 😥
직항도 없어 독일 프랑크프루트에서 레이오버 두시간 반.
문제는 디씨에서 비행기가 거의 두시간 연착-
그것도 나를 비행기에 태운 채로 🤬🤬🤬

프랑크프루트 도착해서 터미널 B 찾아 삼만리.
아니 뭔 공항이 이리도 넓은거냐?
터미널간 이어주는 기차까지 가는데만 25분 걸은듯.
기차타고 1분... 장난하나....... 허탈 + 멘붕 🙄
내려서 게이트로 걸어가는데 시큐리티가 똭... OMG!
보딩시간은 지났고, 시큐리티 줄은 넘나 길고...
가까스로 내가 먼저 통과하고 뒤에 있던 남편한테 나
먼저 게이트로 가서 어떻게든 비행기 잡아보겠노라
큰소리치고 달려 달려 게이트 앞 도착.
이제 남은 시간은 20분...
근데 남편이 안온다.. 5분.. 10분.. 15분이 지나도..
그때부터 리얼패닉.. 심장은 쿵쾅쿵쾅 뛰고...
다시 시큐리티로 가야하나, 그냥 여기 있어야하나,
남편이 어디 끌려갔나, 다른 게이트로 갔나,
나는 여권도, 핸폰도 아무것도 안 들고 왔는데
이제 난 어떻게 되는가... 내가 대체 왜 혼자 왔을까...
후회와 혼란으로 주저 앉아 울고 싶은 그때
멀리서 눈썹 휘날리며 달려오는 남편 발견~
야!!!!! 왜 이제와 아놔 😭 할 새도 없이 보딩패스
바코드 찍고 비행기 탐. 타자마자 비행기 출발~ ✈️

두브로닉 공항은 엄청엄청 작다.
비행기에서 내려서 공항 안 환전소에서 달러-쿠나 환전했는데 구글 커렌시와 비교 50불 손해 봄.
(두브로닉 올드타운 안과 밖에 환전소가 엄청 많다. 굳이 공항에서 환전할 필요가 없다.)

공항에서 두브로닉 올드타운/호텔 가는 방법:
버스 타고 pile gate에서 내림 (40 쿠나)
택시 (250 쿠나)
호텔 리무진 (350 쿠나- 호텔마다 다름)

14시간만에 도착한 두브로닉- 우린 바로 호텔행 🚗
공항-호텔 가는 길이 너무너무 아름다움.
(졸지 마시고 꼭 즐기세요)
두브로닉이 한 눈에 들어오는데 그때는 그 뷰가 좋은지도 모름- 며칠 다녀보니 그때 그 뷰가 최고뷰였다는걸 깨달음 ㅋㅋ

30분 후 호텔 도착!
뷰틱 호텔 좋아하는 내가 고른 곳은
hotel bellevue dubrovnik ⭐️⭐️⭐️⭐️⭐️
리뷰가 엄청 좋고 private beach가 있어서 당첨!
근데 직접가서 보니 호텔이 생각보다 엄청 작고,
spa, indoor pool, dining 모두 쏘쏘~
호텔 안 vapor 레스토랑은 미슐랭 1 스타이긴 함..
맛이 막 놀라울 정도는 아님~
하지만 overall 서비스는 베리베리굳 👍🏼
932CA215-8D30-4C60-ABE8-207FF31ED8DD.jpeg

1BF9744E-5974-435C-A197-B0CC1BD83A24.jpeg
hotel bellevue dubrovnik (photo from hotel website)

체크인하고 바로 룸으로 궈궈 🗝
B21001E5-27BB-467E-8583-51A51872E067.jpeg
발코니에서 오션뷰

짐 다 푼 후에 시계보니 오후 3시가 좀 넘었다.
배가 고프진 않았지만 그래도 뭐 간단한거라도
먹어야 할거 같아 호텔 비치 바로 앞에 위치한
nevera 레스토랑을 찾았다.
(레스토랑은 위에 오션뷰 사진에서 왼쪽 흰 천막 친 곳)
D238D242-5231-4244-B380-109BB2BBDB1A.jpeg

89D6EC13-357A-4E7A-B02C-3CFA40C13619.jpeg
엘레베이터에서 내려서 비치 & 레스토랑으로 가는 길

D0565F1C-5EED-4FD9-9E67-2EC4E066B6B6.jpeg
nevera (beach seafood restaurant)

1816A454-85B7-41DC-9729-CC5EBB74234B.jpeg
오징어&새우

1B6D8E77-6AAE-4C92-AFFA-A4CE99D98FF1.jpeg
해물 스파게티

밥 먹고 룸으로 돌아와 누가 먼저랄 것도 없이 뻗음 💤
세시간은 잤나... 남편이 깨웠다... 밥먹으러 가자고...
허니.. 우리 세시간 전에 밥 먹었잖아...🤦🏻‍♀️
호텔에서 도보로 5분 거리에 미슐랭 추천 레스토랑이
있는데 리뷰도 엄청 좋다는 말에 혹해서 또 나갔다.

14EC61D9-EA17-46A5-89E2-6ED3B699D2DF.jpeg
걸어가는 길에 저물어가는 해... 너도 오늘 하루 수고 많았어 ☀️

선셋보며 레스토랑 도착~
D2F7CBE7-EF8B-4FA8-93D5-9B99C4FFA937.jpeg
레스토랑 외곽

남편은 local draft beer Ozujsko
0BE9B569-E286-4E73-AF3F-409DAE1BD36C.jpeg

나는 물..
유럽에 대다수의 나라들은 레스토랑에서
물도 돈내고 마셔야 한다는걸 깜빡했다.
(미국 탭워터가 짱인데 ㅋㅋㅋ)
이 물은 오스트리아 미너럴 워터인데 진짜 꿀맛~

가격은:
레스토랑에선 40-60 쿠나
올드타운 밖 스토어에선 15-20 쿠나
올드타운 안 스토어에선 25-35 쿠나
1992E301-AD98-48AF-90E6-41AED2650309.jpeg

에피타이져는 씨푸드
6EAA081A-835E-4901-B387-5688FE7A4218.jpeg
oyster, mussels, razor clams

난 양고기
22C1C89E-EE21-42D6-9F91-EAB537C6AFE3.jpeg
Lamb, baked potato pure, garden vegetables, garlic & saffron cream, confit tomato, anchovies cream, rosemary sauce

남편은 립아이 스테이크
28706CFE-F09A-4C51-AE33-D1506A3C1C81.jpeg
Rib eye, triple cooked chips, mini salad, bearnaise sauce

자.. 디너의 하이라이트는 이 디져트였음..
저 넛에 둘러싸인 케잌을 자르면 안에서 핫 초콜렛이..
대박 맛있었다.. 최고최고~
14시간 비행기타고 또 갈 수 있는 그런 맛!
FE7E9562-F1E6-4451-BE26-81E777389EA7.jpeg
Lava cake with almonds & vanilla ice cream

밥 먹고 소화도 시킬겸 야경도 볼겸 올드타운 궈궈 🚌
올드타운은 호텔에서 도보 15분..
하지만 긴 비행으로 넘 지쳐있던 우린 버스 이용~
호텔에서 도보로 2분 거리에 버스 정류장이 있다.

버스요금은:
1회: 12 쿠나
1일 (24시간): 30 쿠나
매일 05:00-24:00 운행

버스는 올드타운 pile gate 앞에서 선다.
그럼 쭈욱 걸어서 성문 안으로 들어와 계단을 내려오면
이런 세상이 눈 앞에 펼쳐진다 🤩
1741CBC4-42D4-42F3-8179-0830F075DA49.jpeg
stradun 거리

1F64CD48-EF78-42A7-91B4-740421E10646.jpeg
stradun 거리

E2FE9EA9-60ED-4CF2-8DCD-FFE8C0F1E5D7.jpeg
zvonik and luza 탑

A2934444-0AC9-4072-A4EF-55804FD86E07.jpeg
marln drzic square & cathedral

143CAE2E-FA2B-4EBE-AAC5-CF165D37F2D8.jpeg
gundullc square & jesuit staircase (여기가 cersei walk of shame scene)

한블럭 한블럭마다 있는 골목들도 넘나 이쁨!!!
(다음 포스팅에 더 많은 사진들 있답니다 ㅋㅋ)
63FE38DA-E8AF-4800-8218-4C8033E22C2E.jpeg

CE1729E3-D47A-41CD-884A-5C862BAFACBD.jpeg

1B9A6495-A1BF-4877-BED6-A7F7D2EAD9B2.jpeg

올드타운 안에 최소 3개는 있는거 같은 캡틴 캔디샵~
프라하에서도 봤는데 여기에도 있다니 👀
난 캔디 노노인데 남편이 좋아해서 끌려 들어감!
E9D104A4-76C2-4E75-8E2E-224CF7354441.jpeg

861C4072-F392-4A57-86B8-C3F8E6698BFD.jpeg

522BAF59-2271-4447-89ED-9F3C391A6ED4.jpeg

0C345403-EAAC-44B3-B73E-FA50377C669A.jpeg

629D394D-4C7E-4551-BD85-FCBF05832EBB.jpeg

또 유럽까지 왔는데 젤라또 안 먹고 감 넘 섭하지~🍦
구글해보니 여기가 젤 맛있다하여 기대 가득 안고 궈궈!
8A4984E7-160D-4580-89F2-0426B0D11A1E.jpeg

14599FB3-C71B-4B07-AE30-E94F00B5DACB.jpeg
돌려서 나오는 맛 먹기

1F8F0337-1445-40D2-AE45-9D5AE8BFA703.jpeg
젤라또 비쥬얼 보소 냠냠 다 먹고 싶다

43BA29E5-A1CF-41E2-9ABB-7D4F2EB0F099.jpeg
남편꺼 스쿱하는 동안 내껀 대기 중

C77D5810-8C1A-43E7-AD4C-905175AC6146.jpeg
난 피스타치오 피넛버터랑 바나나 초콜렛! 남편은 내가 내꺼만 찍는 줄 알고 자기꺼 한 입 앙 먹어버림... 그리하여 노사진 ㅋㅋㅋ

호텔로 돌아가기 전 성 밖을 나와서 골목골목 구경했는데 성 밖에도 레스토랑 & 까페가 엄청 많다.
완전 관광객 타겟 🎯
9D4BEC37-C85F-4A85-9B1C-182322486B11.jpeg
왜인진 모르겠으나 이 풍경이 맘에 들었다.

505DDC87-58D6-41ED-865B-BBF9EAD85A2F.jpeg
레스토랑 야외 의자에 이렇게 유명인 얼굴 똭!

길 따라 걷다 올드타운 성 건너편 lovrijenac fort에
도착! 두브로닉의 야경을 감상하기에 딱 좋은 스팟~
764352F4-97F8-4C01-BA95-99CC5238358A.jpeg
올드타운 성 밖 야경

3402976B-712B-49B8-907F-086A8DFDB741.jpeg
올드타운 성벽

32C96CD8-03E2-4485-AF24-DBC6705BAE86.jpeg
흑백으로 바꾸니 공포영화에 나올법한 비쥬얼

우린 분명 호텔을 나설때
저녁만 먹고 돌아와서 푹 쉬자 했거늘
호텔로 돌아온 시각은 자정이 넘어서였다.
자정이 넘어도 두브로닉은 사람들로 넘쳐났다.
그 뜻은 도시가 엄청 안전하다는 것이다.
내가 만난 대다수의 두브로닉 사람들은
영어도 잘하고, 친절하고, 굉장히 점잖았다.
그래서 다시 찾고 싶은 도시 목록에 추가! ✌🏼

다음 포스팅 Day 2 예고편:
케이블카 타고 두브로닉 한 눈에 보기
올드타운 성벽투어

곧 크로아티아 2편 들고 올게요~
모두 굿데이하세용 💕
AE317631-2E93-43B9-AD16-B5D6925E683B.gif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WARNING! The comment below by @erudire leads to a known phishing site that could steal your account.
Do not open links from users you do not trust. Do not provide your private keys to any third party websites.

(jjangjjangman 태그 사용시 댓글을 남깁니다.)
[제 0회 짱짱맨배 42일장]3주차 보상글추천, 1,2주차 보상지급을 발표합니다.(계속 리스팅 할 예정)
https://steemit.com/kr/@virus707/0-42-3-1-2

3주차에 도전하세요

그리고 즐거운 스티밋하세요!

·

짱짱맨 감사합니다! 😘

와, 사진이 넘 생생하고 아름답네요.
특히 케잌이랑 아이스크림이 왜 이리 맛있게 보이죠? ㅎㅎ
캔디의 색감도 너무 선명해서 눈이 즐거워요.
두브로닉의 야경이 너무 아름답네요. 나중에 꼭 한 번
가보고 싶어요. ^^

·

너무 로맨틱한 도시에요. 사랑하는 사람과 가기 딱 좋은!
케잌이랑 아이스크림은 정말.. 너무 맛있었어요..
제가 밥은 안먹어도 단건 무조건 궈궈인데 또 먹고 싶네요.
2일차엔 낮 사진들이 더 많아요. 낮에도 넘나 이쁜 도시.
사진들 곧 올릴게요!

우왕 진짜 이쁜곳...호텔 진짜 멋있다~~ 멋진 여행기 잘 봤습니당

·

패리스~~~~ 1빠 축하축하~
상으로 💋💋💋

사진이 모두 예술이네요~

·

키퍼님~~ 감사합니다 😍
늘 응원해 주시는 덕분에 열심히 활동하고 있어요 💕

오 왕좌의 게임에 나온 그 도시군요. 후기 감사합니다.

·

글로리님 오랜만이에요!
후기 잘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

꺄 너무 가고싶어요 ㅠㅠ
저도 왕좌의게임 덕후,,,, 다 봣어요 한회도 놓치지않고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익숙한 풍경이네요
그것도 허니와,,,, 왕부럽ㅋㅋㅋㅋㅋㅋㅋㅋ

·

앗! 윤크리님도 덕후였다니!!! 혹시 존스노우 좋아하세요? ㅋㅋㅋㅋㅋㅋㅋㅋ 전 존스노우 덕후에요........... ㅋㅋㅋㅋㅋㅋ 윤크리님도 꼭 허니와 함께!! 가세욧~~~

·
·

네,,, 존스노우 넘 넘 섹시하죠,,,
아직 용엄마랑 사귀나요!?
용엄마 넘 이뻐서 GG

·
·
·

그죵.. 완전 섹쉬 ㅋㅋㅋㅋㅋㅋㅋ
존 스노우 실제로 얼마전에 결혼했어요.
그 원시인 여자랑...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왕좌의 게임에서 처음 사겼던 빨간머리 여자랑~
용엄마 완전 이쁘죵.. 후덜덜~ ㅋㅋ

와 진짜 멋지네요
윌드컵 크로아티아 응원하실거죠 ?🤔

·

스포일러 한장 올려드리지요..... 제 생일날 8강 현장~
EE953728-509F-473F-AFE0-C2CFEA2BC93E.jpeg

·
·

헐 대박인데요
요기도 기저귀차고 않아야 할듯

진짜 사진 하나하나가 화보같아요..
음식들 하나하나가 예술입니다..

·

두브로닉에 미슐랭 가이드/추천 레스토랑이 많아서 어딜 들어가도 플레이팅이 예술이더라구요~ 음식이 좀 짜서 문제지 ㅋㅋㅋ

경치랑 음식들이 예술이네요
사진만봐도 너무 멋진곳 같아요
2일차 기다립니다~^^

·

읔 2일차 열심히 써야지요 ㅋㅋ 벌써 피곤 ㅋㅋㅋㅋㅋㅋㅋ

와!!!!!!! 멋지다!!!! 사진은 역시 예술!
영국을 이겨서 결승!!
지금 난리 났겠다!!!

·

지금은 집이라 모르겠고.. 난리났겠죠??
프랑스도 꼭 이겨야하는데~~~~~~~~~~~~~

두브로닉이 한 눈에 들어오는데 그때는 그 뷰가 좋은지도 모름- 며칠 다녀보니 그때 그 뷰가 최고뷰였다는걸 깨달음 ㅋㅋ

대박 공감하고 갑니다. 저는 다른 도시에서 페리로 들어간거라 들어갈땐 몰랐는데 공항으로 오는길에 뷰에 정말 감탄했어요ㅠㅠ 성벽다닐때도 멋졌지만 공항돌아오는 버스의 큰 유리창을 통해 높은 곳에서 보는 뷰도 정말 예술이었죠. 전 케이블카는 그냥 패스했는데 "공항오가는길 vs 케이블카"는 어떠한가요? 전 유럽에 살아서 다음에 다시 가보려고 굳이 이번엔 안탔거든요. 암튼 이글을 좀 미리 보고 갔음 좋았을텐데 그래도 추억(이라기엔 어제ㅋㅋ)도 새록새록 돋네요.

·

공항 오가는 뷰가 짱입니다 ㅋㅋㅋㅋㅋ 제 말 그대로 최고뷰...
제가 포스팅을 계속 미루고 있는데 😭 미국 돌아오는 날 새벽 6시 비행기라 4시쯤 호텔에서 택시 타고 공항 가는데 택시 기사분께 부탁을 했었어요. 공항 가는 길에 잠깐 야경 사진 찍고 싶다고.. 한 곳에서 내렸는데 뷰가 그저 그랬어요.. 기사분도 눈치 채셨는지 자기가 정말 좋은 뷰 아는데 비행기 시간엔 차질이 없을거 같으니 가겠냐고.. 그래서 흥쾌히 ㅇㅋ 가즈아~~ 하고 갔는데 오마나 세상에.. 거기가 완전완전 최고였어요. 비록 새벽 4시라 도시의 야경이 좀 미약했으나 낮이나, 해 뜨고 질때, 아님 밤 11시?쯤 오면 진짜진짜 좋겠다 생각했었어요. 기사분님 말로는 택시기사분들은 다 아는 곳이고 케이블카보다 훨씬 좋은 뷰라고.. 나중에 다시 찾게 되시면 택시 타고 한번 가보시길 적극 추천합니다! 😊

·
·

감사합니다^^ 다음편도 기대할께요! 전 더 멋있게 찍은 사진은 없으니 아마도(?) 아찔한 사진 보여드려요ㅎㅎ 확대해서 보셔야 보일듯. 맨날하고 있는지 모르겠는데 저 위험한델 올라갔다 오던데 찍는 제가 더 떨리더군요ㅠㅠ 장비 자체는 안쓰고 손만 가지고 하던데.

dbv.jpg

참 원래는 DC맛집 여행기라해서 굳이 예전에 글을 안봤던거 같은데(죄송ㅠㅠ 담번에 DC갈일 있으면 정독하겠습니다ㅎㅎ) 평상시 DC사시는거죠? 아마 가보셨겠지만 Kreeger Museum 작지만(원래는 집, 제법 큰 집^^) 정말 좋아요. 제가 사랑하는 뮤지엄. 미국살때 2번 갔어요. 대중교통도 안다녀서 미술관 매니아 아님 안가보는 곳^^

·
·
·

이런 애들 정말 많더라구요!! 전 간이 발톱만 해서 ㅋㅋㅋ 보는것만으로도 가슴이 쿵쾅쿵쾅.. 심지어 어떤 이들은 저대로 다이빙해서 물속으로 풍덩! 아찔아찔~ 위에 하늘색 셔츠 입으신 아저씨가 내려다보네요. 으읔
네 전 디씨 살아요. 제 허접한 글은 안 읽으셔도 됩니다 ㅋㅋㅋ 스미스소니언 뮤지엄 거의 다 가봤는데.. kreeger museum은 처음 들어봐요! 언제 꼭 가야겠네요!! 갔다와서 후기 올려드릴게요 ㅋㅋㅋ 이런 추천 너무너무 좋아요~~ 혹시 디씨에서 사셨나요?

·
·
·
·

아 저는 캘리포니아 팔로알토(샌프란) 살았어요^^ 가끔 그때가 그립네요. 크리거 너무 기대하시진 말고요^^ 부자집에 취미로 그림 모으다가 미술관으로 개방한거에요. 그걸 감안하고 보셔야해요 컬렉션이 어마어마할수는 없는거니까. 건물자체가 Philip Johnson이 지었고. 제가 워낙 그림을 좋아해서(미국있을때는 특별전 보러 뉴욕이나 시카고 종종 갈 정도였으니까요) 저도 DC처음 갔을때 백악관을 방문할 기회가 있었는데 그때 모임(?) 직원분이랑 이야기하다가 미술 좋아하니 너라면 여길 가봐야할것 같다고 해서 믿고 갔죠^^ Phillips collection은 보나르 작품이 많다고 해서(그분이 보나르 팬) 거기도 가고.

·
·
·
·
·

오~ 제 동생이 샌프란 사는데!! 샌프란 너무너무너무 좋죠!! 😍 진짜 그립겠어요. 서부에서 동부로 날아올 정도라니.. 그림을 정말 좋아하시네요. 언제 꼭꼭 가보겠습니다. 당장 이번 주말에 갈지도 ㅋㅋㅋㅋ

·
·
·
·
·
·

이거 한다리 건너면 아는 분 아닌가 모르겠어요^^ 뮤지엄 천천히 시간날때 가보시고 또 멋진 후기 기대할께요!

·
·
·
·
·
·
·

어쩜 아는 사이일지도 모르죠옹~~~~~ 잇힝 ㅋㅋㅋㅋ

오... 두브로브니크^^ 사진이 점점 좋아집니다?
가운데 미슐렝 레스토랑 음식 사진은 거의 프로 사진이라해도 손색이 없겠어요. 늦은 오후의 부드러운 자연광 덕분일까요? ㅎㅎ
올해 꼭 가야지 리스트에 있었던 크로아티아 인데 이렇게 미리 보니 넘나 좋네요 ㅋㅋ 이정도 정성글이면 당연히 풀봇 갑니다. ㅎㅎㅎ

·

끼잌~ 맞아요! 선셋때 찍는 사진들이 제일 잘 나오더라구요!
트워님은 모르는게 없어요 진짜~~
올해 크로아티아! 넘나 부러워요! 두브로닉 강추입니다 👍🏼
풀봇 베리베리 감솨요 😘

아무리 좋은곳을 다녀와도 집에 돌아오면 아~집이 최고다!를 외치게 되는건 이유가 뮐까요 ㅋㅋ

·

맞아요맞아요! 집이 진짜 최고에요~~~~
저는 집이 주는 마음의 안정 때문인거 같아요 ㅋㅋㅋㅋ
어딜가도 내 집보다 좋고 편한 곳은 없네요 🤣

오 ~~~~~여기 너무 좋다!
스트레스 다 버리고 왔어?
남은 방학 열심히 놀라고!!!
왕좌의 게임은 👍👍👍

·

생각해보니 방학이 얼마 남지 않았어!!
열심히 열심히 놀아야지~~~ ㅋㅋㅋㅋㅋㅋ
마미가 젤 부럽 🤩

WARNING - The message you received from @erudire is a CONFIRMED SCAM!
DO NOT FOLLOW any instruction and DO NOT CLICK on any link in the comment!

For more information about this scam, read this post:
https://steemit.com/steemit/@arcange/phishing-site-reported-steem-link-premium

If you find my work to protect you and the community valuable, please consider to upvote this warning or to vote for my witness.

어머! 사진 너무 잘 찍으셨어요. 좋다좋다 하던데, 사진으로만 봐도 너무 좋네요 ㅎㅎㅎㅎ 2편 기다릴게요 ㅎㅎㅎ

·

2편 지금 쓰고 있어요! 곧 올릴게요~ ㅋㅋㅋㅋㅋ

크 왕좌의 게임 팬인데 킹스랜딩이 크로아티아였군요ㅎㅎ 말씀대로 치안도 좋아보이고 분위기도 좋네요 :) 월드컵에서 활약하는
걸 보고 관심이 좀 생겼는데 더 가보고 싶어지는 포스팅입니다^^ 리스팀 해가욧!

·

조르바님~~
매일 해외 글 포스팅 해주시느라 수고하시는데 리스팀까지!
최곱니다 👍🏼👍🏼👏🏼👏🏼🤩🤩

walk of atonement 정말 최고였죠! 충격과 공포와 멋짐이 동시에 묻어나온 왕겜의 최고의 장면 중 하나!
왕겜 성지순례도 한 번 가야하는데 말입니다 ㅎㅎ

·

ㅋㅋㅋㅋㅋㅋㅋㅋ 정말 너무 충격적이였던 장면~
왕겜 성지순례 크윽 좋죠~ 전 아이스랜드랑 두브로닉 두군데
다녀왔는데.. northern ireland랑 spain 남았습니다 ㅋㅋㅋㅋ

월드컵 결승전 올랐을때 크로아티아 사람들은 자부심으로
가슴이 둥둥 떠올랐을 겁니다.
자연이 너무도 아름다운 나라로 기억됩니다.
아픈 역사는 접어두고요.

·

8강할때 두브로닉에 있었는데 다들 너무 좋아하더라구요.
1998년 이후로 처음이라면서..
근데 크로아티아 사람들이 좀 점잖더라구요. 한국 2002년 월드컵이랑 너무나 다른 분위기 ㅋㅋㅋㅋ 응원도 너무나 조용히... 광장도 전체가 아니라 그냥 한구석에서 ㅋㅋㅋㅋ
안아픈 역사 가진 나라는 거의 없을거에요.. 그래도 참 긍정적이고 순박한 밝은 기운을 느끼고 왔어요 😊

아 1일차에 첫사진부터 킹스랜딩이 나왔었네요 ㅋㅋㅋ
서세이 고난의 행진때 수녀가 옆에서 쉐임 쉐임 하면서 걷던게 기억에 남네요 분노와 수치심에 복수의 칼을 갈게했던 ㅎㅎ
대단하네요 시즌7안보고 8까지 기다렸다가 보신다니 시즌7도 정말 역대급 꿀잼입니다 그리고 시즌이 많아지니까 정주행다시한번하기가 ㄷㄷㄷ하네요
전 개인적으로 웨스트월드 재미있게봤는데 지루하다고 하시는분들도 많더라구요

·

맞아요. 뭔 수녀들이 그렇게 억세고 무서운지..... 참.... ㅋㅋㅋㅋ 이제 곧 끝난다고 하니 아끼고 아껴서 봐야해요 ㅠㅜㅠㅜ
킹스랜딩을 다녀왔으니 왠지 복습하면서 보면 더 꿀잼이지 않을까요? 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