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댁일기#117] 모찌 중성화수술 후기!

in #kr-overseas4 years ago (edited)


20180812_224019.jpg

안녕하세요 @indygu2015(인디구)예요!


몇일 전 모찌 데리고 멕시코를 다녀왔다고 했는데요!
모찌는 지금 한살 반 정도 되었는데 잠복고환이라
다른 강아지들 보다 암에 걸릴 확률이 높다고 하더라구요
고환은 시원해야 하는데 몸 안에 있기에
항상 뜨겁기 때문이라는....
그래서 성인이 되어서도 별 달라진 점 없는 모찌이지만
나중을 위해 수술을 하기로 결심했었어요!


헌데 수술 하려고 알아보니 잠복고환이라
가격이 거의 따불이더라구요. 대략 360불 정도?
그 이야기를 멕시코 친구에게 하니
친구가 wtf?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멕시코에 가서 하면 엄청싸고 잘해! 가자!" 하더라구요
그래서 댕겨왔답니다.



20180806_121907.jpg

사실 멕시코라고 해서 엄청 대장정한것 같은데
제가 살고있는 엘파소는 멕시코 국경 바로 옆이랍니다ㅎ
그래서 차타고 20분 달려 멕시코에 입성 했어요!



20180806_122142.jpg

멕시코에 들어가자마자 보이는 이 큰 동상은
후레아즈를 상징하는 것 이라고 해요.



20180806_123330.jpg

아침일찍 출발했던 저희는
아침을 먹기 위해 브리또 집에 들렸어요.
그 맞은편에 이렇게 노란색 가게가 있길래
친구에게 무슨가게냐 물어보니
캔디스토어라고 하더라구요.
그런데 예전에 친구가 한번 가봤을때 캔디들이
온통 유통기한 지난것들 뿐이더라는...
아마 이 가게는 마약딜러들이
돈 세탁하는 곳 인것 같다 하는데
손이 덜덜 떨렸어욬ㅋㅋㅋㅋㅋㅋㅋ
역시 멕시코... ㅎㅎㅎㅎ


무튼 맛나게 먹고 동물병원으로 고고!
약 6시간 쯤 뒤에 마취가 깨어있을테니
그때쯤 오라는 의사말을 듣고
모찌를 뒤로한 채 눈물을 훔치며
병원을 나갔답니다.



20180810_105918.jpg

시간을 떼우기 위해 이곳저곳 다니며 구경했어요!!
역시 주부이기에 마트구경은 빠질 수 없었답니다!



20180810_105915.jpg

미국과 마트 생김새는 별 다를 바 없었어요.
그런데 한가지 특이한 점은 이렇게 식료품 코너에
미국으로 가지고 갈 수 있는 것들을 알려주더라구요.
친구에게 물어보니 미국에 살고있는 멕시칸들이
국경을 자주 넘나들며 쇼핑을 한다고 해요.
왜냐하면 엄청 싸니까! ㅎㅎㅎㅎ
그치만 이렇게 야채나, 고기종류들은 반입 금지더라구요.


친구에게 좀 안타카운 이야기도 전해 들었어요.
멕시칸들은 왠만해서는 돈을 넉넉하게 벌기가 힘든데
대부분의 사람들이 풀타임 (8시간, 5-6일 근무)을 하면
하루에 고작 5-7불밖에 벌지 못한다고...
진짜 믿기지 않았어요 ㅠ.ㅠ
그걸로 어떻게 생활하는건지..
(멕시코 전체가 그런진 모르겠지만
적어도 이곳 후아레즈란 도시는 그렇다더라구요.)


그렇게 공부를 많이 한
의사들조차도 중산층에 들어가고
정말 잘사는 사람들은 정치인들이나
비지니스에 성공한 사람들.
그리고 마약딜러들이라는..


그래서 미국 시민권이 있는 멕시칸들은
거주는 멕시코에서 하고
일은 국경을 매일 넘나들며 미국에서 하는
사람들이 많더라구요.
그럼 그냥 아르바이트 정도의 돈으로도
멕시코에선 풍족하게 살 수 있는거겠죠ㅎㅎ



20180810_104946.jpg

무튼 이런 무거운 이야기는 뒤로하고! ㅎㅎ
친구가 이 마트에 빵이 맛있다며 빵코너로 데리고갔는데
이렇게 세사미친구들이 ㅎㅎㅎㅎㅎㅎㅎ
전 이런 버터크림들이 아직은 넘 느끼해
보는것만 좋아라 합니다 ㅎㅎㅎㅎ


이웃님들도 아시겠지만
우리나라는 케익만들때 주로 생크림을 쓰는반면
미국사람들은 다 버터크림으로 만들잖아요 :)
제 남편도 실제로 생크림보다 버터크림이 더 맛나다던데
역시 살아오며 길들여진 입맛이 이렇게 다르구나 싶어요.ㅎ



20180810_143555.jpg

6시간이라는 긴 시간을 떼워야 했기에 저희는
쇼핑몰 안의 오락실로 향했어요.
20불 정도면 4시간을 놀수있는 이 엄청난 곳.
정말 2시간 동안 열심히 놀았던것 같아요ㅎㅎㅎ



20180810_152338.jpg

그리고 나서 점심으로 타코집에!
저와 모찌를 데리고 와준 친구에게
고맙다고 제가 맛난것 사고싶다고하니
이곳으로 데리고 왔어요 ㅎㅎ

20180810_153154.jpg

우리 모찌는 엄청난 수술을 하고
마취에 헤롱헤롱하고 있을텐데
엄마란 사람이 이렇게 맛난 타코를 먹고 있다니...
조금 죄책감이 들었지만..ㅎㅎㅎㅎㅎ
그래도 다른 나라에 왔다는 생각에
막 설레임이 컸던것 같아요 ㅎㅎ


타코를 먹고 모찌를 픽업하러 병원으로 갔더니
모찌가 막 마취에 깨어나 헤롱헤롱 하고 있더라구요.
그래도 제가 보이니 끼잉끼잉 하며 반기는데
눈물이 막 나는 거 있죠 ㅠㅠ
수술 잘 마치고 이겨낸 내새꾸 기특해 하며ㅎ


수술비는 총 113불!
기가 막히는 건 제가 모찌 마취하는 김에
이빨 스케일링 까지 해달라 했는데
스케일링은 고작 30불인거 있죠.
그래서 스케일링 까지 다 해서 총 113불 이였어요.
미국에서 했다면 500불 가까이 들었을 텐데..


멕시코 의료가 정말 저렴하긴 저렴하구나 싶더라구요.
덤으로 의사까지 너무너무 친절하셔서
멕시코를 사랑하게 된 인디구! ㅎㅎㅎㅎ


그렇게 모찌를 차에 싣고 다시 국경을 넘어
미국으로 왔답니다!!!!!



20180810_183555.jpg

아이고 그런데 마취에 덜 깬 모찌가
정말 헤롱헤롱 하고 정신이 없는지
이렇게 벽에 꼬깔을 박고
20분 간 가만히 있는거 있죠 ㅠㅠ
수술했다는 충격이 있었나 ㅜㅜ
(잠복고환이라 땅콩이 있었단 것도 몰랐을테데.. 흠)



20180810_182818.jpg

집에 들어가고 싶어도 꼬깔이 익숙하지 않아
못들어가고 이 자세로 또 한 20분 있고...


예전부터 엄살이 심한건 알고있었는데
수술하고 이틀 동안은 앉지도 눕지도 않더라구요.
잠도 서서자고.. 그래서 제가 왜 수술 시켰지
하며 후회하며 이틀을 모찌와 잠을 설쳤는데



20180810_213651.jpg

한 삼일 째 되니 조금씩 앉으려고 노력하고
이렇게 누워서 자는데 아구 안쓰러우면서도
기특한거 있죠 :)



20180810_202025.jpg

한 10일 쯤 지난 지금은 뭐..
우리모찌 꼬깔과 한몸이 된것 같아요.
어디가도 꼬깔 박치기 하나 없이 잘 댕기고
어떤 강아지들은 우울증 걸린다고도 한다는데



20180811_091537.jpg

우리 모찌는 다행히 그렇지 않아
넘 넘 감사했어요 :)



20180812_224019.jpg

빨리 다 낳아서 꼬깔 빼쟈 모찌야!! :)
내새꾸 사랑해 <3

.
.
.

오늘도 인디구의 일기를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

Sort:  

모찌가 엄마따라 여행을 많이가나보구나...
모찌가 부럽네요.. ㅋ

ㅎㅎ아니에요 평소는 집주변 산책만 자주해유ㅎㅎ 그래도 멕시코 밟았네요 함께ㅎㅎ

잠도 서서 자다니...너무 안쓰럽네요.
그리고 보니 뒷다리를 조금 벌리고 서 있는 거 같기도 하고..ㅠ
빨리 낫기를.

ㅜㅜㅜ 예전에 예방주사 맞혔는데
그날 하루도 앉지도 눕지도 않고 서서 자길래
이번에도 그러겠다했더니 아니나 다를까 ㅜㅜㅎㅎ
감사해요 :)

멕시코 수술비가 저렴하군요. 아프면 빨리 멕시코로 건너가면 되겠어요.ㅎㅎ 우리애는 중성화수술하고 몇년간 배부분에 손도 못되게 했어요. 트라우마가 있었는지... T^T

아고........ 그 소리 들으니 맘아프네요 ㅠ
보통 중성화 수술 하고나서는 더 온순해지거나
침착해진다던데 ㅜㅜ 트라우마가 있었나봅니다 정말 ㅜ
저도 모찌가 좀더 얌전해 지길 바라는데 한번 지켜봐야죠 ㅎㅎ

요런건 kr-pet 태그 이용해주세요!ㅋㅋ보팅은 미리 드렸어욥

앗 당장 바꿔야겠어요!
항상 하는 태그만 주구장창 해서리
태그달때 아무생각 없었는데 ㅎㅎ
제이미님 말씀하시니 이제는 생각좀 하고
태그달아야겠어요히힛
그나저나 우리 모찌 중성화수술이야기는 20%고
제 여행기가 80%같아서 모찌한테 좀 미안하네요 ㅎㅎㅎ

흐앙 모찌ㅠㅠ

모찌 ㅜ 그래도 땅콩이 있는지도 몰랐으니
덜 슬플듯!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에구~ 모찌가 수술받느라 고생했네요! 그나저나 미국에 비해 거의 1/5 가격이네요~ 돈 굳었네요!!
이틀동안 서서 잠까지... 엄청 아팠나봐요!!

그러게요 멕시코 구경도 시켜주고
돈도 굳혀준 친구 알라뷰! ㅎㅎㅎㅎㅎ
모찌는 지금... 너무 말짱해서 ㅎㅎ 히히
걱정 안하셔도 될것 같아유! :)

멕시코가 물가가 싸긴 싸군요.

네 엄청 싸더라구요.
그리고 의료도 너무 싸고!ㅎㅎ
덕분에 저는 모찌 수술도 잘 시키고 돌아왔네요 :)

우와 멕시코를 20분이면 갈 수 있다는데에 충격!! 정말 가깝네요. 아마 미국 자체가 타국에서 신선한 채소나 고기는 반입 자체가 안되다보니 아무리 가까운 멕시코라도 예외는 없나봐요. 물가가 정말 싼편이지만 임금도 ...눈물나네요 ... 예전 남편하고 멕시코 여행 다녀왔었는데 빈부격차가 정말 심하더라구요 ㅜ 암튼 모찌가 잘 회복되는것 같아 다행이에요 :)

네 ㅎㅎㅎ 뭐 우리나라도 다른나라에서 야채나 과일같은거 못가지고 오는것 같던데
이게 다른나라 품종의 씨앗이 잘못퍼져서 생태계 교란?
같은게 있을수도 있어서라는거 같은데 뭐 확실하진 않구요ㅎㅎㅎㅎㅎㅎㅎㅎㅎ
무튼 맞아요 빈부격차 ㅜㅜ 제가 갔던 후아레즈는 정말 정말 사실 위험한 곳이고
가난한 곳인데 ㅜㅜ 좀 슬프더라구요

20분만에 도착한 멕시코...ㅎㅎㅎ
국경을 접하고 있는 나라가 있다는게 신기하네요. 저희나라 사람들에게는...
저렴하지만, 어쨌든 다른나라, 세관? 통관? 이런 건 엄격해야지요 ㅎㅎ
모찌 덕에 멕시코 여행하셨네요~

그쵸ㅎㅎ 그냥 유럽이랑 같은격인것같아요ㅎ 우린 땅으로 인접한곳이없어서 전 참 생소하더라구요ㅎㅎ

인디구님의 생생한 경험기가 정말 재미있어요~~ ^^
모찌가 잘 견뎌내서 정말 다행이에요~ 우리 하람이는 중성화후로 너무 예민보스가 됐어요~ 중성화 하면 아이들이 살이 많이 찌더라구요~ 체중조절에 항상 신경 써야해요~~
모찌야~ 얼렁 나아 꼬깔 벗기를~~~❤️

아고ㅜㅜ 위에 키위파이님 강쥐도 트라우마 생겼다던디ㅜ 전아직 꼬깔을안벗겨봐서 모르겠네요ㅠ 근데 진짜 언니말 맞아요.... 예전엔 밥 깔짝깔짝 먹었는데 이제는 뭐 주는데로 먹네요ㅎㅎㅎㅎ

좋은 친구덕에 반값도 안되게 다녀오셨네요. 모찌 상태도 정상으로 돌아오는걸보니 다 잘 된것 같습니다.^^

그러게요 ㅎㅎㅎ 이래서 친구를 잘 만나라는 말이
있나봉가? ㅎㅎㅎㅎㅎㅎ

아 모찌야......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너 짝짓기는 해본거 맞지???ㅠㅠㅠㅠㅠㅠㅠㅠㅠ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뭐이리 정곡을 찌르시나요 지누형
이렇게 모찌 인생에 짝짓기란 단어는 없는걸류...

와 차로 20분이면 멕시코라니! ㅎㅎ
국경을 넘나드는 라이프를 살고계시네요!
인디구님 이야기는 항상 넘 재밌다는 ㅠ.ㅠ 자주자주 올려주세요 ㅎㅎ

미국에 살면서 멕시코의 의료혜택도 누릴수있고.. 정말 좋아요..
인디구님 덕에 이런것도 알게 되네요..
아들에 대한 사랑이 듬뿍듬뿍 느껴져요^^*

Coin Marketplace

STEEM 0.20
TRX 0.06
JST 0.027
BTC 23654.60
ETH 1627.66
USDT 1.00
SBD 2.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