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리뷰#12] 딸을 죽인 학생에 대한 선생님의 복수극 '고백'

in #kr-movie2 years ago

안녕하세요!!
달방긋 입니다.ㅎㅎ

불금 잘 보내고 계신지 모르겠네요.ㅎㅎ
학교가 개강해서 학교 근처에는 아무것도 모르는 신입생과 오랜만에 만나는 학생들, 그리고 군대에서 휴가나와 군복을 입고 있는 군인 등.. 많은 사람들이 있네요.ㅎㅎ
그 사이에서도 공부하는 사람들도 많이 있네요..ㅠㅜ
제 처지와 같아서 그런지 어디에 지원하는지 무슨 공부를 하고 있는지 시선이 많이 갔습니다.
저도 나름대로 지원할 곳과 자소설을 쓰며 준비를 하고 있는데요...ㅠㅜ
얼른 취직해서 카페에 공부하러가 아닌 쉬러 오고 싶네요...

이런 날에는 역시 또한 영화인데.. 스트레스를 풀 수 있는 자극적인 영화를 소개해드리겠습니다.ㅎㅎ
이름하여 '고백' 입니다.ㅎㅎ
아시는 분은 아시겠지만 조금 자극적인 내용이 있어서 청소년 관람불가 영화입니다....
(애들은 가라~~ 워이~~)
선생님이 딸을 죽인 학생에게 어떻게 복수를 했을까요??
지금부터 영화 '고백' 리뷰 시작하겠습니다!!
영화에 대한 리뷰는 매우 주관적인 의견이니 참고만 해주세요!! 스포는 배제하려고 노력했습니다.ㅎㅎ


줄거리를 알려드리겠습니다.

“내 딸을 죽인 사람은 우리 반에 있습니다”
자신이 근무하는 중학교에서 어린 딸 ‘마나미’를 잃은 여교사 ‘유코’(마츠 다카코)는 봄방학을 앞둔 종업식 날, 학생들 앞에서 차분하면서도 단호한 목소리로 자신의 딸을 죽인 사람이 이 교실 안에 있다는 충격적인 사실을 고백한다. 경찰은 사고사로 결론을 내렸지만 사실 마나미는 자신이 담임인 학급의 학생 2명, 범인 A와 B에 의해 살해되었다는 것. 유코는 청소년법에 의해 보호받게 될 범인들에게 그녀만의 방법으로 벌을 주겠다고 선언한다. 이후 사건을 둘러싼 이들의 뜻밖의 고백이 시작되는데……

이 영화는 여러 사람의 시점으로 사건을 바라봅니다.

선생님, 범인 A, 범인 B, 그리고 반장의 시선 등등...
다양한 관점에서 사건을 보다보니 사건을 더욱 객관적인 시선으로 바라볼 수 있습니다.
그러면서 보여지는 인물들의 세심한 심리묘사와 감정표현들이 아주 잘 드러나있습니다.
선생님이 학생에게 복수하는 스토리부터 마지막 반전까지... 정말 최고입니다.

소설을 바탕으로 만든 영화여서 그런지 스토리가 탄탄합니다.

스포가 될까봐 자세하게는 이야기 하지 못하겠습니다.
확실한건 사회적 문제를 적날하게 드러내고 이에 대해 날카롭게 지적합니다.
그리고 우리가 부모로서, 학생으로서, 선생으로서 어떻게 해야할지 고민을 던져줍니다.

영상과 음향도 엄청 잘 어울러졌습니다.

차가운 시선으로 바라보는 선생님과 사회를 따뜻하게 바라보는 선생님....
딸이 죽어 슬퍼하는 선생님과 따스한 봄에 행복해하는 학생들....
영상에서 뿐만 아니라 음향에서도 대비를 두어 서로의 극명한 온도차이를 나타냈습니다.

물론 이런 영화가 좋게만 볼 수 는 없습니다.

다른 관점으로 보면 영화가 조금 어지럽고 정신이 없을 수 있습니다.
그리고 선생님의 복수극에 대해서도 좋지 않은 시선으로 보고 영화의 표현에 대해서도 비판하시는 분들이 있더라구요.
표현이 조금 잔인하고 비도덕적인 행동들이 나오게됩니다.
이것은 사람의 생각에 따라 취향에 따라 반응이 다를거라고 생각됩니다....
엄청 잔인하다는 아니지만 피가 튀기고 정신적으로 힘들 수 있으니 조금 감안하고 보시길 추천드립니다.
괜히 청소년 관람불가가 아니랍니다.ㅎㅎ

영화 '고백''사회 문제를 신랄하게 비판하고 이에 대해 생각해볼 수 있는 선생님의 복수극'이라고 얘기하고 싶습니다.
제 별점은.... 4.9점 / 5점 입니다.


저는 이 영화를 5번(?)정도 본 것 같습니다.
선생님의 복수극이 잔인하긴 하지만 생각지 못한 방법으로 스토리를 이어나가기 때문인것 같습니다.
색다른 반전 스릴러 복수극을 보고 싶은 분께 추천드립니다!!
포스터로 보이는 것보다 정말 자극적인 영화입니다.ㅎㅎ
금요일 밤에 영화 '고백' 어떠신지요??ㅎㅎ
오늘 하루도 잘 마무리 하시고 내일은 좀 쉬자구요!!

Sort:  

충격적인 영화였는데 흥미롭게 봤었습니다. 교사인 지인은 이 영화를 보기 두려워 하더군요.

제가 교사였어도 그랬을거 같아요...ㅎ

오!!! 고백 소설로도 흥미진진하게 읽었습니다.
진짜 소름끼치는 배우들의 연기도 그렇고 스토리도 그렇고
너무 재미있는 영화였어요 :)

저도 엄청 재밌게 봤습니다.ㅎㅎ
보면 볼수록 색다르더라구요.ㅎㅎ

우와 이번건 4.9점이라니 스토리도 흥미진진하고 봐야겠어요 ㅎ

재밌게 보셨으면 좋겠습니다.ㅎㅎ

헉... 포스트만 봐도 좀 무서울 것 같은 느낌이 드네요... 그래도 한 번 봐볼까요?

조금 자극적인데 괜찮으시려나 싶네요...ㅎㅎ
잘 못보시면 패스 하세요.ㅎㅎ

와.. 제취향 저격인데요?
오늘 밤 보도록 해야겠어요 ㅎ
좋은 영화 추천 감사합니다 ! 즐거운 주말 되세요

재밌게 보셨으면 좋겠네요!!

오 점수가 엄청 높네요 ㅋㅋㅋ
저도 <고백> 완전 재밌게 봤습니다. 이런 장르의 영화를 좋아하는지라..
약간 충격적이긴 한데, 이런 싸이코틱한 영화 너무 매력적입니다.
본지 오래되었는데도 몇몇 장면들이 기억나네요.. 우유도 기억나고

저랑 취향이 비슷하네요!!
충격적이면서 싸이코틱한 영화..ㅎㅎ
근데 너무 많이보면 정서상 별로 안좋을거 같은 느낌이 드네요..ㅎㅎ

제가 한창 잔인한 영화만 보고 그럴때
가끔 정신 이상해지는 기분이 들고 그랬거든요 ㅋㅋㅋ
그때마다 쉬어가는 타임으로 따뜻한 영화 한편봐주고 그랬었는데...
요즘엔 그냥 골고루 봅니다 ㅋㅋㅋ

정말 저런영화만 보면 저런 생각만 하게 될거 같은 기분이.....
그래서 저는 애니매이션이나 코미디를 많이 보는편이에요.ㅎㅎ

영화도 재밌어 보이는데...서론에서 말한

얼른 취직해서 카페에 공부하러가 아닌 쉬러 오고 싶네요...

이 한마디가 너무 인상적이네요...언젠가 그런 날이 오겠죠?

그럴날이 빨리 왔으면 좋겠습니다...ㅠㅜ

3월의 시작을 아름답게 보내세요^^

와주셔서 감사합니다!!

저도 참 재미있게 본 영화네요~~ ^^ 즐건 주말 보내셔요~ 😁

로사리아님도 행복한 주말 보내세요.ㅎㅎ

아 왜 소름까지....
예전과는 달리 사실이 아니라고 해도
실제 이런일이 어디선가 일어날것만 같다는....

진짜 스토리가 궁금하네요. 자신의 딸을 죽인 범인을 알고는 아무에게도 알리지 않고 복수를 할거라 생각했는데..

이걸 본거같기도하고 안본거같기도 하고...
안본거면 오래간만에 일본거 하나 봐야겠네요

Coin Marketplace

STEEM 0.23
TRX 0.02
SBD 1.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