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식의 흐름 Third

in #kr-gazua4 years ago (edited)

dog-1736466_640.jpg

1
오늘 아침에 출근을 하는데 말이야.
갑자기 마을버스가 급정거를 하더라구.
무슨 일인가 봤더니 어떤 아저씨가 자기 차로 버스 앞을 가로막은거야.
마을버스 운전사와 약간의 신경전이 있었던 모양인데..
얼굴이 벌겋게 달아오른 채 차에서 내린 아저씨는 마을버스 바로 앞까지 와 쌍욕을 해대기 시작했어.
차도 고급차고 연세도 꽤 있어 보이시던데..
감정조절이 안 되는 50대 아저씨처럼 없어보이는 사람도 없을거야.
그런 사람들이 있어.
운전석에만 앉으면 마치 뭔가에 씌인 것처럼 전혀 다른 사람이 되는..
운전하는 게 카레이싱을 하는 건 아닐텐데 말이지.
이런 사람들.. 우리나라에 좀 많은 것 같아.
우리나라가 스트레스가 심한 나라이긴 하지.
하지만 이것과 감정 조절이 안 되는 건 별개의 문제라구.
아저씨들.. 릴랙스 합시다.
그런다고 누가 상 주는 것도 아닌데..
Relax Korea~~

musician-664432_640.jpg

2
난 곱슬머리야.
거기다 숱도 많지.
그래서 난 미용실에 자주 가야 했어.
아마추어인 내 솜씨로 정리하기도 쉽지 않았고..
대학시절 난 내 머리를 저주했던 적도 있어.
그런데 말이지.
나이가 좀 들고 보니 이게 축복이더라구.
얼마 전에 내 고등학교 동창 모임에 나갔는데 말이야. 친구 한 놈의 이마가 2cm는 넓어졌더라구.
한 번 놀려주고 싶었는데 꾹 참았지.
그런데 그 놈이 숱이 풍성한 내 머리를 보더니 시비를 걸어왔어.
"저 자식은 왜 머리가 안 빠지는거야?"
이때 난 묘한 쾌감을 느꼈지.
이런 거에 열 받을 필요가 있나?
난 웃으며 녀석에게 위로주를 따라주었지.
친구야. 어쩌겠냐..
타고난 유전자의 장난인 것을..

amphibian-1850190_640.jpg

3
뉴스를 보니 북미정상회담의 날짜와 시간까지 나왔네.
이쯤 되면 얘기가 다 끝났다는 뜻이지.
조금은 어이가 없네.
그렇게 멀게만 느껴졌던 일이 현실이 되어 바로 코 앞까지 다가왔으니 말이야.
올해 하반기에는 재미있는 일이 많겠어.
스팀잇도 마찬가지인 것 같아.
조급해하지 말자구.
혹시 알아?
이런 글 저런 글 쓰다보면 스팀이 10만원까지 올라있는 날이 올 지 말이야.
물론 스팀잇에 대한 회의적인 시각도 존재하지.
스팀잇이 망하지 말라는 법도 없는 것이고..
하지만 모든 투자에는 리스크가 따르는 거라구.
난 개인적으로 글재주가 있는 친구들은 무조건 하는 게 좋다고 봐.
손해 볼 게 없어.
그 글들 다른데다 팔 수 있는 것도 아니고 말이야.
그리고 투자는 가능성 단계에서 해야 가장 수익률이 높지.

Sort:  

하하하 아침부터 너무 유쾌해졌어 고마웅^^

기분이 좋아졌다니 나도 기쁘네..ㅎ

재밌게 봤어요 ㅎㅎ~~ 필력이 좋으시네요

고마워..^^
근데 가즈아 태그에서는 반말을 써야 해..ㅎ

뉴비라 하나 배웠네요 ㅎㅎ

반말이라니까..ㅎ

영원히 글을 공개할 수 있다는 것만으로도 장점이 크다고 봐

그렇지. 그리고 매일 뭘 쓸까 고민도 하게 되고..ㅎ

  1. 운전대만 잡으면 그러는 게 아닐 듯. 운전할때 나오는 성격도 그 사람 안에 내재되어 있는 것이 운전이라는 계기로 발현되는 거라고 생각함...
  2. 머리숱은 사실 엄청 중요한 것 중 하나라고 생각함. 오복에 머리숱도 포함시켜서 육복으로 해야 되지 않을까ㅋㅋ
    3.매우동감. 올해 가장 잘한 일 중 하나가 스팀잇을 시작한 게 아닐까...

오.. 머리숱 육복론이라..ㅎㅎㅎㅎ
신선하구만..ㅎㅎ

이마가 넓어지는 날이 내게도 올까봐 너무 걱정돼ㅠㅠ 풍성한 머리숱 부럽다. 그나저나 운전대 잡으면 진짜 조폭 저리가라 할 정도로 어마무시한 사람들이 요즘 너무 많이 보여. 제발 마음의 여유를 좀 가지고 운전을 했으면 좋겠어.

관리해야 돼. 난 머리는 괜찮지만 뱃살과 처절한 싸움을 하고 있지..ㅎ

뱃살은 이미 처해진 현실이지ㅠㅠ 나이를 먹으니 어쩔 수 없나봐. 다이어트 시작한지 2주 조금 넘었는데, 빠지는 속도가 영 부실하네ㅎㅎㅎ

ㅎㅎㅎㅎ
고생하는구먼..ㅎ
그래도 keep going~

Keep it up! 형 맛점 & 기분좋은 오후 보내~~~^-^

아 숱많은거 부럽다...

심심한 위로를..

숱이 무성무성하던시절에는 탈모가 이리 신경쓰일줄 몰랐습니다 ㅋㅋ

친구들 보니 고민이 많더라구..

친구들이 이해가된다.ㅠ

그래 계속 가보자!ㅎㅎ 어떻게 되던간에 즐기면서ㅎ

이쯤 되면 끝까지 가서 결과를 확인해야지..ㅎ
되돌아 가기에도 너무 멀리 왔어..ㅎ

짱짱맨 호출에 출동했습니다!!
어뷰저를 잡아주세요!
https://steemit.com/jjangjjangman/@virus707/hayrx

머리숱 많은거 정말 부럽네. 나는 미용실 가면 50퍼센트 디스카운트를 달라고 조르고 싶을 지경이라구! ㅜㅜ

위로의 말씀을 전하네. 친구..ㅜㅜ

Coin Marketplace

STEEM 0.22
TRX 0.06
JST 0.028
BTC 19276.89
ETH 1309.64
USDT 1.00
SBD 2.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