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이미의 일상기록 #34 / Music Box #25.5

in #kr-diary3 years ago (edited)

Untitled-1 copy.JPG

정신없이 며칠이 지나갔다. 하루에 30분~1시간 내서 글을 쓸 정신도 없었다는...미친듯이 자기도 했고, 이런저런 일이 많았다. 또 내년부터 파트타임으로 밖에서 할 수 있는 일을 하려고 면접도 보러 갔는데, 그게 벌써 엊저녁이었군. 이번 달 제일 추운 날이었는데, 머리를 안 말리고 나가서 감기 기운이 다시 왔지만, 어쨌든 오늘은 푹 쉬었으니 컨디션이 그리 나쁘지는 않다. 푹 쉬면서 탄수화물 폭탄들을 먹고, 식곤증이 와서 늘어져 잤다.

면접에는 최대한 나이 들어 보이는 베이지 계열 MLBB 립스틱을 바르고, 옷도 그런 톤으로 입고 갔다. 원래는 그런 색을 싫어한다. MLBB는 My lips but better의 약자라는데, 개인적으론 better도 아니고, 그냥 투명 립밤을 바르는게 훨씬 낫다. 굳이 바른다면 아예 투명레드 아니면 핫핑크 같은 확실한 색이 좋다. 특히 사용해서 전체적으로 확 밝아지는 색깔은 핫핑크.

어쨌든, 심심한 베이지는 일 관련해서 처음 만나는 사람이 있을 경우엔 나름 필요한 색상이다. 언니꺼 바르고 나온 것 같은 느낌으로, 실제보다 소심하고 얌전하게 보이게 하는 효과가 있는 듯. 내가 물어본 사람들 말로는, 딱 봤을 때 통통 튀는 성격이 보인다고 한다. 어디로 튈지 모르겠단 소리인가?

어쨌든, 그걸 좋게 보는경우도 있겠지만 상대방이 소심한 경우는 두려움을 갖는 것 같기도. 게다가, 안 그래도 요즘 일을 구할 때는 오버퀄리피케이션이 문제라, 실제로 일을 시작하기 전에는 좀 죽어보여서 나쁠 게 없다는 생각이다. 물론 아무리 그래도 경계가 심한 사람들이 있게 마련인데, 다행히 이번에 만난 사람들은 편견 없이 보는 것 같아서 마음에 들었다.

어차피 본업을 계속 할 것이기 때문에, 원래는 그냥 혼자 앉아 있을 수 있는 단순 업무를 원했다. 하지만 아무래도 기회비용이 너무 크고, 일단 그런 걸 해보지도 않은 입장에서 구하기도 쉽지 않다. 잠깐 하다가 말 걸로 보는 듯하고...그게 꼭 틀린 생각도 아니다. 아무리 본업을 대체하려는 게 아니라 해도, 시간 대비 보상이 너무 적으면 조만간 그만두긴 하겠지.

그래서 그냥 적당한 일을 선택했다. 시작하게 되면 산책 시간도 좀 앞당기고, 크게 안 흐트러지고 규칙적으로 사는데 도움이 될 듯.

원래도 밤을 샌다거나 하는 일이 많지는 않았지만, 최근에 그런 날이 늘어나면서 좀 시간 낭비가 많아졌다. 자는 시간이 늘어난 건 일시적이라고 치더라도 말이다.

고양이들을 내 방에 들이지 않기 때문에, 거실에서 자는 날이 대부분인데, 이젠 조금 그러기가 힘든 날씨가 되었다. 고양이들 화장실이 베란다에 있기 때문에 드나들 수 있는 만큼 베란다 문을 조금 열어놓기 때문이다. 난방을 최대 때워도 일단 바닥이 찬 성격의 대리석 소재고, 베란다에서 오는 찬 공기가 이젠 무시하기 힘든 수준까지 온 것이다. 고양이들이 드나들 수 있는 문을 달까도 생각했지만, 설치도 귀찮을 뿐더러, 그 면적만큼 바다를 가리기는 싫다.

거실에서 내가 누워 자는 자리도 하필 베란다 부근이라 장소를 좀 옮겨야 되는데, 귀찮아서 미뤘더니만 갑자기 추워졌다. 아무래도 건강을 과신하는 것 같아서 뭔가 빨리 행동을 취해야 되겠다. 사실 여름이 지난 후로 바로 옮겼어야 하는데...사실 옮기는 것보단 전기 매트를 꺼내야 할 때가 온 것 같다. 원래는 전자파 때문에 싫어하는 편인데, 올 초에 유아용 매트 만드는 회사에서 전자파 차단 제품이라고 나온 걸로 샀다. 그걸 얼마나 신뢰할 수 있을진 모르겠지만...일단 무진장 뜨거운 게 아니라 그냥 자기에 충분하게 따뜻한 정도고, 머리 아래엔 러그를 개어서 두껍게 깔아두는 편이다. 그거 꺼내려면 이제 바닥 청소도 한 번 더 해야 되고...오늘 할까 말까 고민이 된다. 귀찮아서.

하지만 안 하면 내일 아침에 목이 잠겨서 후회하겠지.

요즘은 영화나 음악보단 2000~2010년대 시트콤을 자주 틀어놓는데, 가끔씩 나오는 음악에는 확실히 가사가 너무 단순하고 반복적인 경향이 있어서 좀 짜증난다.

요 며칠 머릿속에 계속 떠오르는 곡은 쇼팽 녹턴 9번의 2 재즈 버젼인데, 사실 수많은 사람들이 편곡해서 내가 생각하는 버젼이 누구껀지는 잘 모르겠고, 찾아보니 그중에 아코디언이 들어간 게 제법 색다르다.

쇼팽의 녹턴 9-2 (편곡: 세스 포드-영)

요즘 들어 몬티의 세 딸래미 딘, 휴, 루 중에서 딘, 딩딩이가 좀 커졌다. 살이 쪘다는 의미가 아니라 뭐랄까, 골격이 조금 튼실해졌다. 원래 셋 다 딱 여아라는 게 티가 날 정도로 뼈대가 가늘고 조그마해서, 많이 만지면 뭔가 죄스러운 느낌이 들었었다. 고양이라기보다 조금 큰 새를 쓰다듬는 것 같았달까.


20180905_142213.jpg
9월의 딩딩이. 요즘은 좀 더 튼튼해진 느낌이다.

그나마 그 중에서 딘이 조금 통실해지면서, 좀 맘대로 만져도 될 것 같이 되어버렸다. 원래도 얼굴이 제일 넙대대하긴 했는데, 거기에서 골격이 조금 더 커질 거라고 이미 예견이 되었었는지도...어쨌든 우리 애들의 넙대대한 얼굴은 너무 귀엽다.

이상하게 어제부터 핫 초콜렛이 땡기는데, 원래 집에 사다두던 스*스 *스 제품도 끊은지 오래 됐다. 역시 팜유가 주 재료이기 때문인데, 그래서 초콜렛 음료가 마시고 싶으면 코코아 가루가 아닌 진짜 초콜렛 녹이는 곳에 가서 사먹는 수 밖에는 없다. 춥고 귀찮지만 그래도 집 앞이고, 단 맛이 적은 다크 초콜렛도 있고 지금 엄청나게 땡기니까, 아마 사먹으러 나갈 듯...패딩을 입어야겠지?...바지 입기 귀찮은 이럴 때는 롱패딩이 편하긴 한데, 그냥 츄리닝 하나 입고 커다란 후드 달린 패딩을 입는 편이 나을지도. 작년 한겨울이 어땠는지 이제야 조금씩 실감이 나기 시작한다.

오늘은 무슨 경기가 있는지, 밖에서 사람들 소리가 제법 크다. 주말이라 아마 이 시간에 해변에 가도 사람이 많아서 무섭진 않을 텐데...바닷바람은 예상 밖일 수가 있으니 그냥 핫초코나 사러 가야겠다. 가는 김에 일회용 컵 안 써도 되게 스텐 텀블러 컵을 가져가야지. (사실 환경보단 일회용 컵 성분이 나한테 안 좋을 게 더 신경쓰여서이다;;;)

단 맛이 땡기는 건 아닌데 초콜렛이 땡기는 이상한 기분이다. 어쨌든 단 것이 먹고 싶은 게 아니니까 초콜렛보다는 그냥 카푸치노나 커피에 초콜렛 조금 넣은 걸로 먹고도 싶지만, 요즘 들어 커피를 잘 안 마시다 보니 한 번 마셨다 하면 새벽까지 잠이 안 온다. 사실 요 며칠 동안은 낮잠도 많이 잤기 때문에, 그것 때문인지 커피 때문인진 정확히 알 수 없지만, 확실한 것은 요즘은 밤낮으로 잘 수도 있을 정도로 졸리다는 사실이다. 게다가 잠이 안 온 날은 커피를 늦은 시간에 많이 마신 경우 뿐이었고.

초콜렛에도 카페인 성분은 있다지만, 아직 그걸로 고생한 적은 없으니깐 사가지고 와야겠다. 그리고 밀린 분리수거를 좀 하고, 가능하면 글을 하나 더 쓰고 자야지. 만일 안 쓰면 또 미친 듯한 잠에 빠진 걸로...


KakaoTalk_20181030_153750685.jpg



Sponsored ( Powered by dclick )

dclick-imagead

Sort:  

어서 돌아와용~! ♥
2019황금돼지해(^(00)^)~복 많이 받으셔용~♩♬

Posted using Partiko Android

감사 ㅎㅎ 진짜 곧 돌아올게요ㅠ

아기다리고기다리고 있을께용~♩♬
행복한 즐토 ♥ 보내셔용~^^

Posted using Partiko Android

곰돌이가 @bluengel님의 소중한 댓글에 시세변동을 감안하여 $0.001을 보팅해서 $0.022을 지켜드리고 가요. 곰돌이가 지금까지 총 2407번 $30.023을 보팅해서 $30.021을 구했습니다. @gomdory 곰도뤼~

곰도뤼 고마워용~♥
곰도뤼 ♥ 사랑
곰도뤼 움짤~♩♬

어벤져스 촬영현장 등장한 곰도뤼~♥♩♬
20190103_175748.gif

Posted using Partiko Android

해피 뉴 이어 제이미~ 언제까지 스팀잇 노젬 만들꺼임?ㅋㅋㅋㅋ

ㅋㅋㅋ자꾸 오늘내일이라 해놓고 못 지키니깐 말을 못하겠으뮤...근데 진짜 곧 재개할거임ㅋ

새해 복 많이 받으셍

그래서 어디 아픈거에요??
피드에서 찿다가 글이 너무 없어서..
아이디치고 들어왔는데.. 며칠 글이 없네요

일은 시작했구요.?
나도 나이들어 보이려구 엄청 노력했다. 이젠 노력 안해도 되는
그런 때가 되었네요. 서글픔.. 내 나이랑 비슷하게.. 더 많게 봐서...

암튼 일은 잘 찿아서 잘 하시고.. 일하면 더 잘 먹어야 합니다.
감기 조심하구요
그럼 띄엄띄엄 들러도... 항상~~~ㅋ

아픈거까진 아니고 공기가 안 좋아서 좀 게을러졌어요. 다시 글 자주 써야죠. ㅎㅎㅎ 새 일은 아직 모르겠네요.

아니 이게 무슨일????
왜 글도 없고~~~
엄청 바쁜거에요!!
혹시 떠난거야~~ 그러기 없기입니다.

ㅋㅋ오늘 내일 중으로 복귀할게요.

알았어요.
복귀 안하기만해요.
아주 잼없을줄 아세요 ㅋ
별일 없으면 다행입니다 .

음 제가 복귀 안하면 정말 젬이 없는거죠. 젬 ㅋㅋ

ㅋㅋ젬 없다!

ㅋㅋㅋ
젬,잼.. 역시 제이미님 단수가 높아요
그래서 잼이죠.

난 다른뜻인데... 그걸로 하죠
제이미없는 스팀잇 잼이 떨어짐.
빨랑와요^^

곰돌이가 @jamieinthedark님의 소중한 댓글에 $0.018을 보팅해서 $0.005을 살려드리고 가요. 곰돌이가 지금까지 총 1708번 $22.833을 보팅해서 $21.134을 구했습니다. @gomdory 곰도뤼~

곰돌이가 @kibumh님의 소중한 댓글에 $0.018을 보팅해서 $0.005을 살려드리고 가요. 곰돌이가 지금까지 총 1704번 $22.778을 보팅해서 $21.097을 구했습니다. @gomdory 곰도뤼~

Hi @jamieinthedark!

Your post was upvoted by @steem-ua, new Steem dApp, using UserAuthority for algorithmic post curation!
Your UA account score is currently 4.239 which ranks you at #2745 across all Steem accounts.
Your rank has dropped 12 places in the last three days (old rank 2733).

In our last Algorithmic Curation Round, consisting of 242 contributions, your post is ranked at #57.

Evaluation of your UA score:
  • Some people are already following you, keep going!
  • The readers like your work!
  • Good user engagement!

Feel free to join our @steem-ua Discord server

일단 바닥이 찬 성격의 대리석 소재.... 바닥이 찬 성격의 대리석 소재.....대리석 소재........대리석 소재..........
일은 취미로 하시려는 거죵? -.-+

지을 때 컨셉이었던 것 같은데 난방에 너무 비효율적이예요.

일은 취미까진 아니고, 본업이 좀 적은 시기이기도 하니까 하고 싶네요. ㅋㅋㅋ

제이미님의 본업이 궁금합니다! +.+ 실례가 안된다면.. 물어봐도 되겠죵..? ^.^;

아, 가끔 언급한 적이 있는데...그냥 다 글 쓰는 종류의 일이예요. 대필작가랑 책/사이트 에디터를 주로 하죵.

대필말고 제이미님 이름으로 책 쓰지는 않으시나용? 충분히 역량을 갖고 계신것 같은데..

넹, 제가 해외 출판사랑 연계해서 전기/자서전 위주로 많이 맡거든요. 사실 이 편이 안정적+보상이 더 크니 하는 거죠. 그 외에 필명으로는 몇 번 출판해봤고 에디터로도 같은 필명 쓰고 있는데, 그냥 실명이나 다름 없게 생각하는지라 비중을 더 늘릴 계획은 있어요. ㅎㅎ

아 그러시군용. 멋집니당 ^.^
나중에 책 나오면 포스팅 해주세용~ 사서 읽어 볼께용 ^.^

아, 이 계정에선 한글로 작업하는 것만 드러내고 해외쪽 일하곤 연계를 전혀 안 할 생각이예요. 출판사 대표 빼고는 제가 해외 거주하는 외국인인 줄 모르게 하고 있거든요. 하지만 언젠가 한글로도 쓸 생각이 있으니...그렇게 되면 여기다 공개할게요. ㅎㅎㅎ

이번에 번역출판하는 것부터 시작하고...나중에 직접 쓰고 싶은 게 생기면 디자인이나 삽화에서 같이 협력을 해보시죠! ㅋㅋ

댓글을 달다보면 농담도 쓰고 아재개그도 쓰고 하는데 제닼님 글에는 웬지 잘 않돼더라구요 ^^

왠지 선생님같고 어르신 같은 느낌 이랄까
선이 너무나 반듯해서 좀 실수가 되지 않을까 하는 생각도 들고 말이죠

그래서 그냥 그렇다고요 ^^

아참
거시렝서 는 거실에서로 알아서 읽고 갑니다. ㅎㅎ

엇 오랜만이예요. 댓글에 아재개그 쓰시는 분들도 은근히 있으세요. 괜찮아요. ㅎㅎ

아, 거시렝서 알려주셔서 감사합니다. ㅋㅋㅋㅋ

결국 뉴발형네 들어가는구나
지옥에 온걸 환영해

커피는 잘 안 마시는데 초콜릿은 좋아해요.
제 비상식량이에요. ㅋㅋㅋ

브리님도 커피 잘 안 드시는군요. 저도 한번 습관이 그렇게 되니까 안 마시게 되더라구요. ㅎㅎㅎ

날씨가 많이 추워졌네요. 감기 조심하시길 바랍니다.
쌀쌀한 날 핫초코도 좋은거 같아요.

감사합니다. 해피서클님도 감기 조심하셔요!

새로운 일을 하시게 된다니, 엄청 기대되네요~^^ 밖에서 하시는 일이라니 더욱 기대되구요~ 면접 보는 얘기부터 벌써 심상치 않네요~^^ 😊😊😊

넹, 시작하더라도 그거에 대해 글을 쓰게 될진 모르겠지만...뭔가 재미있는 요소가 있으면 쓸 수도 있겠죠?! ㅎㅎ

추울때 달달한 핫쵸쿄가 좋죠.ㅎㅎ

넵, 근데 이젠 안 추운 대신에 공기가...ㅠ

짱짱맨 호출에 응답하여 보팅하였습니다.

뭔가 뜸해진 느낌이라 어떻게 사시나 구경하러 왔습니다. 바쁘셨군요 ㅎ

ㅎㅎ 넵, 이 일기 쓸 땐 그랬는데...사실 미세먼지로 인한 휴가를 보내는 느낌입니다. 그냥 푹 쉬고 있어요. 곧 다시 글 자주 쓸려고는 해요. 즐거운 주말 시작하시길...:)

어디갔나요 제이미이이이이이

ㅋㅋ오늘내일 중으로 돌아올게요. 무지 반가워요!ㅋㅋ

오늘 내일이라더니 벌써 며칠째!
쉬크한 사부님 기다리고 있을게요. ^^

그러게요 자꾸 바쁜 일도 생기고...진짜 최대한 빨리 돌아올게요!ㅋㅋ

이게 한 번 손 놓으면 왠지 좀 돌아오기 힘든 뭔가 그런 뭔가가 있나봅니다...
다들 기다리고 이써여 ㅋㅋㅋㅋ

ㅋㅋ휴가온 기분입니다. 그래도 마나마인 땜에 진짜 곧 재개해야 해욥ㅋㅋ

스팀잇 오랜만에 들어왔는데 제이미님도 글을 안 올리고 있었다는 것을 알게되니 뭔가 안심되네요(...?)

ㅋㅋㅋㅋㅋ누가 먼저 포스팅하게 될까 생각했는데 이미 하셨군요ㅠ

?ㅋㅋㅋㅋㅋㅋ경쟁?ㅋㅋㅋㅋㅋㅋ 정상에서 기다리고 있겠습니다 후후

고양이가 겨울을 대비해 지방 축적을 해 놓은 모양입니다~ ㅎ
초콜릿드시구 화이팅~!!(응?ㅋㅋ)

아, 겨울 전에 애들이 전부 다 찌우는 느낌이 강한데 올해는 아직이네요. 딩딩이는 뭔가 이제 와서야 성묘가 된 느낌이예요. ㅎㅎㅎ

잘 지내시죠?
요즘 바빠서 오랫만에 들려봅니다.
감기조심하세요^^

감사합니다. ㅎㅎ 오토님도 감기 조심하세요!

왜 ?? 안오는거에요??
아이 정말~~~ 혼내주고 싶네..
ㅋ 얼른와요^^ 궁금하잖아요.

잘 지내고 있을거라곤 생각하는데...
암튼 빨랑와요. 생존신고라도 하던지nnn

ㅋㅋ진짜 곧 돌아올거밍요

근데 누구시죵

곰돌이가 @jamieinthedark님의 소중한 댓글에 시세변동을 감안하여 $0.003을 보팅해서 $0.020을 지켜드리고 가요. 곰돌이가 지금까지 총 2540번 $31.512을 보팅해서 $31.591을 구했습니다. @gomdory 곰도뤼~

제이미덕후 맛좀 볼래요
너무 오래 소통이 없어 감을 잃으신듯~~ ㅋ

ㅋㅋ내일은 꼭 포스팅할게요. 어차피 재개할거 마나마인 안 잘리려면 내일은 꼭ㅠ

빛과같은 속도로 응답.
음~~ 한번 봐드리죠...
안 짤리려고 한다고요. ㅋ
잘 지내고 계신지. 새로시작하려고 한 일은 잘 하고 계신지.
겨울도 이동식 욕조 끌고 다니는지~~
아직도 1식하는지.. 몽땅이외 그녀석들은 잘 있는지~~ ㅋㅋㅋ
덕후질입니다. ㅋ

그 모든 답은 내일 글에...두둥

그러라고 썻내요.
아휴~~ 내일 글 엄청 장문이겠네요.ㅎ
내일 오후부터 새벽까지 외부일정으로 엄청 바쁜데...
이렇게 말하고 빨랑 안읽으면.. ㅋ 매맞는각인데.
궁금하니 잘~~ 정성스럽게 ... 그리고 재밌게 부탁해요^^

곰돌이가 @kibumh님의 소중한 댓글에 시세변동을 감안하여 $0.002을 보팅해서 $0.021을 지켜드리고 가요. 곰돌이가 지금까지 총 2555번 $31.673을 보팅해서 $31.775을 구했습니다. @gomdory 곰도뤼~

곰돌이가 @jamieinthedark님의 소중한 댓글에 시세변동을 감안하여 $0.002을 보팅해서 $0.021을 지켜드리고 가요. 곰돌이가 지금까지 총 2554번 $31.671을 보팅해서 $31.754을 구했습니다. @gomdory 곰도뤼~

곰돌이가 @jamieinthedark님의 소중한 댓글에 시세변동을 감안하여 $0.002을 보팅해서 $0.021을 지켜드리고 가요. 곰돌이가 지금까지 총 2552번 $31.651을 보팅해서 $31.728을 구했습니다. @gomdory 곰도뤼~

Coin Marketplace

STEEM 0.38
TRX 0.07
JST 0.048
BTC 41372.07
ETH 3065.53
USDT 1.00
SBD 4.6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