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 7월 21일(토) 저녁 담소 모임, 22일(일) 점심 Tea Time 모임

in #flightsimualtor3 years ago (edited)

안녕하세요. 자타공인 브로맨스 전문가 및 프로 댓글러 @flightsimulator(하늘)입니다.
요즘 바쁘기도 하고 잠깐 짬이 날 때는 자주 먼 곳을 바라보며 멍 때리며 지내고 있습니다.

이런 저에게 자극이 되라고 하늘(天)의 계시인지 뭔가 이벤트가 생기네요.
이번 주말, 그러니깐 당장 내일(토)과 모레(일)에 조촐하게 담소를 나누고 싶은 분이 혹시라도 계실까 하여 글 올립니다.



일시 : 2018년 7월 21일(토) 저녁 6시
장소 : 서울 종로 일대(장소 미정, 내일 오후에 확정될 예정)
내용 : 저녁 겸 음료와 함께하는 담소
참석 확정자 : @a* 회원님, @g* 회원님, @flightsimulator



일시 : 2018년 7월 22일(일) 점심
장소 : 서울 시내
내용 : 점심 또는 Afternoon Tea 그냥 Tea Time
참석 확정자 : @flightsimulator
※ 이 날은 희망자 없을 것이라고 예상은 하지만 예상대로 희망자 없을 경우 사촌 여동생과 데이트하겠습니다. ^^;



표현상 밋업이라고 적지만 사실상 그냥 편하게 만나 담소 나눌 수 있는 몇 분 모셔서 저녁 겸 음료 섭취를 하는 자리입니다. 과거의 많은 밋업 경험상 사람들이 너무 많으면 그룹끼리 대화를 나누게 되어 자리를 함께하는 모든 분들과 대화를 나누기 어렵고 간혹 부득이 대화에서 소외되는 사람도 생길 수도 있더라고요.

그래서 밋업 목적에 따라 적정 인원은 항상 다른데 어차피 이렇게 급작스럽게 올리는 포스팅이니 몇 분이나 보시고 참석하시겠습니까? ^^

특히 지금까지 댓글을 통해 제가 서울 오면 연락 달라는 분들이 몇 분 계셨던 것으로 기억하는데 급작스러운 포스팅이지만 혹시라도 그 분들이 시간되면 이번 기회에 함께 해주시면 좋을 것 같기도 합니다. 여러분의 연락처를 몰라 이렇게 포스팅으로 글을 남깁니다. 자, 지난번과 같이 이번에도 이렇게 저는 사전공지 했으니 나중에 섭섭해 하시면 안됩니다. ^^

이 자리는 편한 자리에서 사람들과 담소 나누는 자리입니다. 굳이 설명하자면 <동네에 아는 언니, 오빠, 누나, 형, 친구, 동생이 오랜만에 만나서 수다나 떨자~> 라고 했을 때 슬리퍼 질질 끌고 편한 복장으로 집 밖에 나가는 그런 분위기입니다. 저도 그래서 아주 편한 복장으로 가니 양해해주시기 바라며 굳이 분위기를 이야기하자면... 이런 느낌이랄까요? ^^;

이 포스팅을 몇 분이나 보실까마는 여러분과 함께할 기회를 주실 분은 아래의 오픈 그룹채팅방을 통해서 이야기 나누겠습니다.

21일(토) 저녁 담소밋업 : https://open.kakao.com/o/g94hgAS
22일(일) 밋업 : https://open.kakao.com/o/g94eYBS


@flightsimulator
사실 이번 밋업이 이렇게 급작스럽게 정해진 이유는...
21일(토) 서울에서의 점심약속 때문입니다.

올해 초 스팀잇에 가입 후, 망망대해를 떠도는 듯한 마음으로 스팀잇에서의 포스팅과 아무도 찾지 않는 고립무원의 제 블로그에 망연자실하고 있을 때 따뜻한 댓글을 늘 남겨주시던 여러분이 계십니다. 그 중에 한분의 소식을 이번에 우연히 들었는데 조만간 아주 먼 곳으로 떠난다고 하십니다. 이번이 아니면 영영 못 뵙게 될 것 같아 만남을 청하여 점심식사를 함께 하게 되었습니다.

이 분을 한번도 만나 뵌 적은 없지만 제가 소통하고 있는 스팀잇의 다른 분들과 다름없이 따뜻한 마음으로 사람을 대하는 그런 분입니다. 허락되는 시간이 많지 않아 급작스럽게 21일(토) 점심식사를 함께하게 되어 서울에 올라가게 되었고 지방에 거주하는 제가 서울을 가는 것은 어렵기 때문에 겸사겸사 21일(토) 저녁에도 편하게 다른 분들과 담소를 나누기 위해 밋업을 하게 되었습니다.

참고로 개인정보보호를 중시하는 저이기 때문에 혹시라도 밋업에 참가하시더라도 그 점은 미리 양해부탁드립니다.
그럼 여러분 행복한 주말 되세요.

다음에는 오랜만에 진짜로 포스팅으로 찾아뵐게요.

※ 보상거절 글입니다. 여러분의 보팅 파워를 아껴 좋은 글에 보팅을 해주세요. ※

Sort:  

으아 가고싶다[email protected]@ 미국에 있어서 못가는 아쉬움 ㅜㅜ다음에 진짜 한번 밋업 나가고싶어요[email protected]&

다음에는 제가 직접적으로 초대를 해드리겠습니다만... 비행스케줄하고 맞출 수 있을지가 최대의 관건이겠네요. ㅎㅎㅎ 오시면 제가 전담마크해야 할 것 같아요. 물어볼 것도 많고(?) 친해질 것도 많고(?) ^^;;

하늘님 아쉽네요 주말은 항상 가족과 있는지라 좋은 자리하고 가시면 좋겠습니다.

네, 주말은 가족과 함께 하는 것이 맞습니다. 저도 한번 그 가족의 대열에 합류를 하....읍읍읍...
제가 주말 밖에 시간이 안되다 보니 이렇습니다. ㅎㅎㅎ

아쉽지만 인연이 있으면 어디선가 또 어떻게든 만나게 되니 이번만 날인가요 뭐~ ^^
말씀만이라도 너무 감사합니다. ^^

A씨는 알 것 같군요. ㅋㅋ즐거운 시간 되시길...

동에 번쩍, 서에 번쩍하는 그 분을 말씀하시는 것 같은데... 저는 긍정도 부정도 하지 않겠습니다. ^^;;;
감사합니다. 제이미님이 그렇게 말씀해주시니 안그래도 즐거운 시간인데 더 즐거운 시간이 될 것 같습니다. ^^

왠지 나도 아는 에이씨 같음 ㅋ

저는 어떠한 긍정도 부정도 하지 않습니다. 읍읍읍....

아론형 서울 와?

주말엔 못가지 ㅎㅎㅎ

아하... 안타깝네요.
내일이 제 생일이라서... ㅜㅜ
좋은 시간 보내세요~ 또 기회가 있겠죠. ^^

먼저 생신(?) 축하드립니다. 멀리서라도 제가 폭죽이라도 터뜨리면서 색종이라도 날려드려야 되는 것 아닌가 싶네요. ㅎㅎㅎ

그리고 토요일이 어려우시면 일요일도 있습니다? ㅎㅎㅎ 강압 아닙니다?
말씀처럼 기회는 다음에도 또 있습니다. 내일만 날이 아니니깐요. ㅎㅎㅎ

우아. . 이럴땐 서울살고 싶어지네ㅣ요.. .

와~ 오랜만입니다. 저도 서울 살고 싶어요. 지방에 거주한지 오래되니 지하철도 낯설더라고요.
제가 자주 가던 그 장소가 그 장소 맞나 싶기도 하고요. 혹시 시간되시면 일요일이라도 수다 떨러 오셔요~ ^^

좋으시겠당.... ㅎㅎ
편안한 담소 나누십시오..

감사합니다. 응원해주신 덕분에 편안하게 이런 저런 담소 나누고 숙소로 복귀했습니다. 감사합니다. ^^

가시는 분들 모두 좋은 만남 되시길 바래요.

네, 덕분에 좋은 만남을 가졌답니다. ㅎㅎㅎㅎ 감사합니다.

올해 초 스팀잇에 가입 후, 망망대해를 떠도는 듯한 마음으로 스팀잇에서의 포스팅과 아무도 찾지 않는 고립무원의 제 블로그에 망연자실하고 있을 때 따뜻한 댓글을 늘 남겨주시던 여러분이 계십니다

저도 그런 분들이 계세요 지금은 너무나 유명해지시고 여전히 활동중이신 분들이지요. 좋은시간 보내시길요 ㅎㅎ

북키퍼님도 유명하시잖아요. ㅎㅎㅎ 여전히 활동중이면 다들 유명하지 않으실까 싶어요. 덕분에 좋은 시간 보냈습니다. 감사합니다. ^^

지방러가 서울방문하기 어렵죠. 이해합니다! 저도 가볍게 저녁먹으러 가겠습니다^^

이번에 다시 만나뵙게 되어 반가웠습니다. ㅎㅎㅎㅎ ^^

개인정보는 소중하지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용기 내어 스티미언 분들과 꾸준히 만나시고 활동 이어가시는 모습이 멋집니다. (저는 아직 용기가 ㅠㅠ 오프라인에서 왕소심쟁이...)

좋은 시간 되시길 바랍니다.^^

처음 한번이 어렵고 한번 또 시작하게 되면... 응?
그런데 개인정보는 정말 소중하답니다. 저야 이래저래 어차피 어느 정도 오픈된 상황이라 딱 그 정도까지는 가능한 것 같습니다만 더 깊숙한 개인정보는 그렇긴 하지요. ㅎㅎㅎ

덕분에 좋은 시간 보냈습니다. 감사합니다. ^^

저는 공교롭게도 창원 친구가 올라오게 되어있어서 다음에 뵙겠습니다.

괜찮습니다. 다음에 언젠가 또 기회가 있겠지요. 친구 분과는 좋은 시간 보내셨나요? ㅎㅎㅎ
다음에 뵙겠습니다. ^^

오늘 그 친구를 보냈습니다. 먹는데 돈을 엄청 썼군요...

먹는 것이 남는 것입니다. 친구분과 즐거운 시간과 맛난 음식 드셔서 다행입니다. ^^

재미있는 자리가 될 것 같네요~ 부럽습니다. ㅜㅜ

재미있었습니다. 시간이 정말 어떻게 지나간지 몰랐어요. ㅎㅎㅎ
역시 혼자의 몸이라 가능한 것이라고 생각은 합니다. 주말은 가족과 함께!

밋업하면 후기 좀 올려주세요
전 밋업을 중국에 있어 참석은 못하지만.
밋업에서 무엇을 할까?? 궁금도 하네요

다른 분들 밋업이나 거의 비슷하지 않을까 싶은데... 저는 주로 수다를 떱니다.
이런저런 수다입니다. 그리고 가져간 술을 나눠 마시는... 뭐 그렇습니다. ^^

그렇군요.
잘 모르는 사람과 만나서 이야기할 공통된 주제가 있을까?
이런 생각을 했습니다. 또한 온라인상 글로 만난 사람들이라서
오프라인에서 만나면 좀 다른 이미지로 온라인상의 관계가
소원해 질수도 있겠단 생각을 했습니다.

저는 온라인에서 만나 오프라인 밋업을 해본 경험이 없어서요.

하늘님은 평소 글에서 느껴지듯이 오프라인에 모습은
어주 합리적이고 이야기를 잘 들어주시고 시원하고 호탕한걸
같은데요. 네 앞 댓글에서 수정방 나눠 드시며 좋은 밋업 하신걸로
봤네요.. 감사합니다.

저는 온라인상 글로 만난 사람들을 오프라인에서 만나기 시작한 것이 수십년이 되어서요. 물론 최근 몇년 동안은 그런 생활을 안하다가 요즘에 어쩌다보니 다시 하게 되었지만요.

말씀처럼 염려하는 그런 일들이 실제로 종종 있겠죠? 사람마다 다 다르니 그것은 현명하게 각자 대처하면 될 것 같아요. ^^

사실 제가 그래서 스티밋에서는 사람들 많거나 다른 사람들 밋업을 이런 저런 이유들과 더불어 아직 한번도 안가본 것이기도 하고요. 사실 제 인생에서 스티밋 밋업은 없었는데 그냥 어쩌다보니 이렇게 되어버렸습니다.

스팀잇에서도 좋은 만남 만드실 겁니다.
하늘님은 가능 하실 거 같습니다.
시간이 더 지나면 혹시 중국에서 뵐일이 있을지도 모르겠네요.^^

스팀잇에서 좋은 만남을 만들어 왔는데... 요즘 든 생각은 잘 모르겠습니다. 말씀처럼 중국에서 뵐 일이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그러고 싶고요. ^^

스팀잇이 성격이 좀 틀리죠.
수익과 관련이 있다보니.. 아주 순수할 수 없을지도요.
그래도 좋은 사람은 좋은 사람이지요.

중국에서 잘 버티고 있겠습니다.
한번 오세요. 백주는 제가 쏩니다.^^
물론 안주도요^^

백주와 안주에 혹~ 합니다. ^^
이웃님들이 초대해주셔서 제가 가야할 나라들이 많아 기쁘네요. 겸사겸사 갈 수 있으니깐요.
저도 중국에 가면 배달 서비스 제대로 해드리죠. ㅎㅎㅎ(항공 수하물)

오잉 ??!!!!!!! ㅠㅠㅠㅠ

오잉???? 이번에도 해외에 계시나요? ㅎㅎㅎ

나도 가고싶네요. 담소 모임 참 좋을 것 같아요.

네, 다른 포스팅 대댓글에도 적었지만 안그래도 켄스타님 있는 곳으로 한번 가고 싶다는 얘기를 어제 저녁에 담소모임에서 제가 얘기를 했었답니다. ㅎㅎㅎ

어쩐지 귀가..ㅎㅎ

아!!!! 하늘님 왜 하필 ㅠㅠ 내일과 모레랍니까... ㅠㅠ 당진을 내려가야되서.. 그거만 아니었음 무조건 참석인데 ㅠㅠ 흐엉... 일요일에 가시는 건가요~? 가신다면 언제 가시나요!!

일요일에 돌아가야죠. 월요일에 출근하려면요. ㅎㅎㅎ
일요일 늦은 오후 아니면 저녁에 돌아갑니다. 갈길이 멀어서 조금 일찍 가게 되네요.

몇달 전에는 서울에서 마지막까지 교통수단까지 버티다가 집으로 돌아가봤는데... 와... 집 현관을 들어서니 0시 1분인가 이랬습니다. ㅎㅎㅎ

헉.... ㅠㅠ 너무 일찍가십니다... 아쉽습니다 ㅠㅠ 늦게 가시면 얼굴 뵙고싶었는데 당연 다음 일이 있으시니... 다음 오실때 미리 귀띔 해주세요.. 정말요

귀뜸을 해드리고 싶어도... 해드릴 수가.. 없... 읍읍읍...
이게 수도권에 거주하시는 분들에게는 <너무 일찍>인데 지방에 거주하는 저에게는 <적당한 시간>입니다. ㅎㅎㅎ

우리에게는 <다음>이라는 좋은 단어가 있으니깐요. ^^ 말씀만으로도 너무 감사한 댓글입니다. ^^

ㅎㅎㅎ기대하겠습니다 하늘님 하늘님이랑 브로맨스 찍어야하는데 말입니다? ㅋㅋㅋ

저는 로맨스, 브로맨스는 언제나 환영입니다. ^^
오는 사람 마다 않고, 가는 사람 붙잡지 않습...읍읍읍... ^^

헉.... ㅠㅠ 너무 일찍가십니다... 아쉽습니다 ㅠㅠ 늦게 가시면 얼굴 뵙고싶었는데 당연 다음 일이 있으시니... 다음 오실때 미리 귀띔 해주세요.. 정말요

하늘님 즐거운 시간 보내셨군요..^-^

네, 어제 점심부터 밤까지 즐거운 시간 보냈습니다. 거의 3달만인 것 같아요. ㅎㅎㅎ

으익.....저는 왜 이글을 이제서야 봤고..........ㅠㅠ

그러게요. 혹시라도 만나뵈면 대화 나눌 주제가 있긴 했는데 말이죠. 어떤 부분에 대해서 고민하고 계시는지 예전에 대충 누군가로부터 들은게 있어서요 ^^

엥...?누군가라니...? 그 누구는 누구이며 하늘님은 누구시죠..???혹시 저희 오프에서 아는 사이인가요??잉??(대혼란)

전혀 모르는 분 맞고요. 진로에 대해 걱정하고 계시다고 기회가 있으면 만나보는게 어떻겠냐는 말씀을 @sunnyshiny 님이 만나뵌 분(사막이 많은 곳)으로부터 전해 들어서요. 요즘도 그런 고민들을 하고 계실지 않을까 싶어 말씀드린 것입니다. 제가 하고 싶은 이야기는 미리 다 하셔서 제가 큰 도움이 될 것 같지 않다고 말씀은 드렸지만요. ^^;

아!ㅋㅋㅋㅋ요즘도 그런 고민 하고 있어요ㅠㅠ다음에 기회되면 꼭 만나요:-) 감사해요 생각해주셔서

저도 고민이야 늘 있답니다. 그래도 요즘에는 고민을 덜 하고 생각하는데로 사려고 노력하는 편인데... 그 생각이 그냥 저냥 살자라서... 당분간 이런 생각으로 쭈욱 살 것 같아요. 저는. ㅎㅎㅎ

보~~고 싶다~~~ㅋㅋ

그러게요. 저도... 보고 싶.... 많이 보고 싶....

저 그냥 블로그 메인에다가 비상연락처를 그냥 남겨놓고 살아야할까봐요. 언제든지 그냥 편할 때 연락 주고 받을 수 있게요. 그리고 필요할 때 연락 주고 받을 수 있게요. ㅎㅎㅎ

혹시나 텔레그램 채널 같은걸 운영해보세요.^^

고려해보겠습니다. 조만간. ^^

그래서 잘 모이신건가요? 아~ 궁금해요 ㅎㅎ

후기를 올려 달라는 말씀이신가요? ㅎㅎㅎ 첫번째 편은 이미 써놓기는 했는데... 포스팅이 망설여지네요. 요즘 포스팅하기가 망설여져서요. ㅎㅎㅎ

한국에서 잘 지내고 계신가요? ^^

요즘 뭐하십니꽈??? 통 아니 보이시고??? 하긴 저도 한 보름 쉬었습니다만 ㅋㅋㅋㅋ

요즘 좀 바빴습니다. 백만년만에 지금 로그인했습니다. ㅎㅎㅎ

저처럼 오래 쉬시네요

잘 지내고 계셔요?

선생님, 안녕하세요. 덕분에 잘 지내고 있습니다. 선생님 못뵌지 한 2달은 된 것 같네요? 잘 지내시죠?

잘 지내시죠??
하늘님이 궁금하네요

짜잔~~~ 등장했습니다. 잘 지내시죠?

가끔 들어와 보시나요 하늘님..

아니요. 지금 들어왔습니다. ㅎ ㅏ ㅎ ㅏ ㅎ ㅏ... 백만년만입니다. ^^

하늘님

꽤 오랜시간 못 뵜는데요
잘 지내고 계시죠.
깜짝 놀랬어요. 오 ~~ 익숙한 아이디.
그래도 궁금했네요.
백주 좋아하시는데... 바쁜일 끝나셨으면 가끔씩 뵈어요^^
생존신고도 하시구요^^

안부인사 남깁니다. 잘 지내고 계시길.


Congratulations @flightsimulator!
You raised your level and are now a Minnow!

Support SteemitBoard's project! Vote for its witness and get one more award!

Congratulations @flightsimulator! You received a personal award!

Happy Birthday! - You are on the Steem blockchain for 2 years!

You can view your badges on your Steem Board and compare to others on the Steem Ranking

Vote for @Steemitboard as a witness to get one more award and increased upvotes!

문득 생각이 나서 댓글 답니다! 플시님 즐겁게 지내고 계시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