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리뷰 | 여주 묘선이가 더 마음에 들었던 <머털도사>

in aaa •  15 days ago  (edited)

이번 주 테마는 '추석'입니다. 그런데 아무리 생각해도 '추석'하면 떠오르는 영화가 없더군요. 그래서 검색을 해보니... 나오는 검색은 죄다 지상파에서 방영해주는 추석특선 영화에 대한 소개와, 추석에 맞춰 개봉하는 영화에 대한 소개 뿐이더군요. 그래서 다양하게 검색을 해봤습니다.

추석 영화
추석이 생각나는 여화
영화속 추석장면
추석 하면 생각나는 영화
등...

무엇을 검색해도 온통 추석특선 영화와 추석에 개봉하는 영화 소식이 전부더군요. 이런... 뭐 이따구 검색엔진이 다 있냥. 그래서 생각해봤습니다. 추석에 본 영화... 어렸을 때... 아하... 머털도사. 영상물이라고는 지상파와 비디오가 전부였던 어린 시절엔 추석이 기다려지는 이유 중 하나가 바로 추석특선 만화영화였습니다. 그 중에서도 기다리며 본 영화가 바로 머털도사인데요, 홍보도 많이 해서 추석이 어쩌면 설날이 기다려지곤 했습니다. 추석이었는지 설날이었는지 모르겠지만 암튼 명절에 방영한 거니까 대충 추석이라 칩시다. ㅎㅎㅎ

그런데 이 만화영화 모르는 분은 아마도 20대? 어쩌면 30대도 모를 수 있겠군요. 줄거리를 대충 정리해보면 이렇습니다.

옛날옛날에 누더기 도사와 왕질악 도사가 살았습니다. 누더기 도사에겐 제자가 하나였는데 그가 바로 머털이입니다. 왕질악 도사는 명성이 높아서 제자 삼아달라고 멀리서도 찾아오곤 했습니다. 그 중 하나가 바로 꺽굴이 입니다. 그리고 왕질악 도사에겐 딸이 있었는데 이름은 묘선. 묘선인 머털이의 여자친구기도 합니다. 그러던 어느날... 꺽꿀이가 지 스승을 배신하고 왕질악으로 변신하지만 곧 들키고 맙니다. 그리고 머털이에게 응징을 당하며 영화는 해피앤딩. 줄거리가 너무 간단한가요? 유튜브에 무료로 올라와 있으니 보시기 바랍니다. ㅎㅎㅎ 아구아구 설명하기 귀찮아.

누더기 도사입니다. 잠만 자는 것 같아도 귀가 엄청 밝습니다.

왕질악 도사입니다. 옷이 아주 멋지군요. ㅎㅎㅎ

주인공 머털도사입니다. 맨날 밥이나 하고 빨래나 하죠. ㅎㅎㅎ

할 줄 아는 도술이라고는 이렇게 머리카락을 세우는 것 뿐입니다. 이것 말고는 배운 게 없어요. ㅋㅋㅋ

꺽꿀이 입니다. 생긴 것부터 재수가 없군요. ㅎㅎㅎ

왕질악의 딸 묘선 입니다. 예쁜가요? 제 눈에는 별로인... ㅎㅎㅎ

사실 알고보니, 머리카락을 세우는 건 변신이 가능한 도술이었습니다. 누더기 도사는 왕질악의 야망을 알기 때문에 절대 그 도술을 사용하지 말라고 주의를 줍니다. 하지만 경연대회에서 머털이가 머리카락을 세워서 변신하는 걸 보여주고 말죠. 그래서 왕질악은 머털이의 머리카락을 모두 없애고 누더기 도사를 죽이고 맙니다.

묘선이 덕분에 겨우 목숨만 건진 머털... 당연히 복수의 칼을 갈아야겠죠?

그리고 왕질악 도사에게 모든 도술을 전수받은 꺽굴이는 왕질악으로 변신한 다음 자기 스승을 죽입니다. 개놈이군요.

하지만 묘선은 자기 아빠가 사실은 꺽굴이라는 걸 알게 되고 머털에게 도움을 청하지만 머털은 자긴 이제 도술을 부릴 수 없다며 거짓말을 합니다. 사실 머털은 머리카락을 뽑아 그 머리카락을 무엇이든 변신시킬 수 있는 대단한 도술을 습득한 상태였죠.

머털도사는 멋지게 복수를 하고 묘선이와 짝꿍이 되며 끝납니다. ^^

으힝... 어릴적 본 애니를 다시 보는 것도 잼나네요. ㅎㅎㅎ
다음엔 뭘 볼까낭...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jcar토큰 9월 구독 보팅입니다.
날마다 좋은 하루 되세요.

헉! 추억의 머털도사네요^^ 묘선... 제 눈에도 별로입니다~ ㅋㅋ

높아도 눈이 너~무 높으셔..!!!

헐~~ ㅋㅋㅋㅋㅋㅋㅋ

저만큼 눈이 높으시군요. ㅎㅎㅎ

저도 머털도사 좋하했어요. ㅎㅎ

바보같아도 똑똑한 머털이. ㅎㅎㅎ

저도 머털도사는 무척 좋아했죠. 유머러스한 것이 좋았어요.

으히힛,,, 이땐 요런 만화도 통했는데...

아~ 추억의 머털도사!!
그 당시엔 저 머털이도 멋져보였는데..^^;;

머털이가 멋져 보이셨다니... ^^

꺽꿀이 얼굴 보니 얄미움 자체네요.ㅎㅎ

얄밉게 생겼어요. ㅎㅎㅎ

오늘 프리곤님도 머털도사를 ^^

이런 우연이... ㅎㅎㅎ

재밌게 본 만화인데 잊고살았네요. 갑자기 배추도사 무도사도 생각나고 날아라슉버보드도 생각이 ㅎㅎ

으흣,,, 저도 배추도사 무도사 생각났어요. 잼나게 봤는데. ㅎ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