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C ㅣ북클럽 미션 참여ㅣ 시가 그리운 날 (애들아, 모든 이름을 사랑해 - 김경인)

in zzan •  2 months ago 

안녕하세요. 윤C입니다.

김경인.jpg

북클럽 미션 참여합니다.

집에 있는 시집 중에서는 김경인 시인의 시집이 가장 마음에 들었습니다.
개인적으로는 서양 시인들의 시를 더 좋아하지만 국내 시인들의 작품들도 좋은 시가 많지요.



고요한 시간 - 김경인

어제 죽은 햇살이 아름답다면
아직도 시끄러운 꿈의 목구멍에 굴러 들어와 틀허박힌다면

모래 더미를 파헤치다 문득 발견한
진주 머리핀처럼 내일이
아무렇지도 않게 반짝이며
너를 찾아온다면

호수가 감쪽같이 잠잠해지고
고요함의 젖을 빠는 소리조차 모두 사라진다면

길을 지우고 길을 낳는
눈보라처럼
너의 한 발이 나의 두 손을 디디고 성큼성큼 걸어간다면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Congratulations @carbonrocket! You have completed the following achievement on the Steem blockchain and have been rewarded with new badge(s) :

You received more than 50 as payout for your posts. Your next target is to reach a total payout of 100

You can view your badges on your Steem Board and compare to others on the Steem Ranking
If you no longer want to receive notifications, reply to this comment with the word STOP

To support your work, I also upvoted your post!

Vote for @Steemitboard as a witness to get one more award and increased upvotes!

고요한듯 희망이 느껴지는 좋은 시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