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고파서 pc cafe_꼭 그랬어야만 했냐

in #tasteem4 years ago (edited)

title_image


하루 2만보를 걷던 주말.
배도 고프고 더는 못 걷겠으니 근처 pc cafe 맛집을 가자고 했다.
아... 이건 또 무슨 소리...
그런데 맛집이 있겠냐는 나의 핀잔과 타박에도 뜻을 굽히지 않기에 속는 셈치고 갔다.

20190929_151836.jpg

이런저런 메뉴가 순서대로 챡챡챡 나오기 시작.

20190929_152150.jpg

이런저런 메뉴

20190929_153549.jpg

이런저런 메뉴

20190929_160517.jpg

이런저런 메뉴

남편이 시킨 이 덮밥의 메뉴명은 이러하다.
"꼭꼭 숨어라 장조림 덮밥"
한 숟가락 먹은 남편의 반응이 이상했다.
나를 쳐다보며 "이거 먹어봐...아무 맛이 안 나..."
밥에 계란만 얹어진 무맛의 덮밥.
장조림이 없어서 "꼭꼭 숨어라 덮밥" 아니겠냐며 설왕설래 하다가 찾아간 카운터ㅡ
장조림을 깜박하고 넣지 않으셨댄다.ㅋ
어쩐지 간이 전혀 되있지 않더라니ㅡ

피씨방에서 쓴돈 대략 3만 5천원ㅡ
가성비 떨어지는 밥값이였다.
잠깐 쉬고 나간 것으로 만족


맛집정보

오즈피씨방

score

대한민국 서울특별시 강남구 역삼동 819 지하 2층


배고파서 pc cafe_꼭 그랬어야만 했냐

이 글은 Tasteem 컨테스트
내가 소개하는 이번 주 맛집에 참가한 글입니다.


테이스팀은 무엇인가요?

tasteem_banner.png

Sort:  

banner-steemit-comment-light-v3.png

@flyhigh0103님~ 멋진 포스팅 꼬마워요~ <3 내가 소개하는 이번 주 맛집 콘테스트에서 돋보이는 퀄리티를 보여주고 계시네요! 감사를 전하며 보팅을 두고 가요. 이번 콘테스트 우승을 바라며, 행운을 빌어요!

3만5천원이라니 많이 드셨네요 ㅎ

헉! 3만원이 넘다니..
결국은 가성비 맛집은 아닌가봐요 ㅎㅎㅎ

요즘 PC방 알바는 요리하느라 쉬는 시간이 없다는말이 사실인가 보네요..

Posted using Partiko Android

식당 못지않은 pc 메뉴이네요.^^

Coin Marketplace

STEEM 0.25
TRX 0.14
JST 0.033
BTC 50731.95
ETH 2921.66
USDT 1.00
SBD 4.25